오 마이 갓! - 민주노인당 모습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오 마이 갓! - 민주노인당 모습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리true 작성일19-10-03 21:32 조회1,117회 댓글1건

본문

풀과 꽃의 인생들 : 늙음은 피할 수 없는 이슈

미 민주당 경선 주자-버니 샌더스(78 세) - 가슴통증과 동맥폐색 치료

올해 78세-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 버니 샌더스(버몬트·무소속 상원 의원) 건강 문제로 선거 운동 잠정 중단,

미국 대선판에 뛰어든 후보들의 나이와 건강을 둘러싼 논쟁이 한창이다. 

10/ 3일 뉴욕타임스(NYT) 등 외신에 따르면 샌더스 의원은 지난 1일 라스베이거스에서 행사 도중,

가슴 통증을 호소했고, 동맥 폐색 치료를 받았다

샌더스 선거 캠프 측은 2개의 스텐트 삽입술을 받은 샌더스 의원이 대화를 나누는 등,

상태가 양호하지만, 당분간 대선 운동은 중단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샌더스는 지난 몇 달 간 팔순(八旬)을 앞둔 그의 건강 상태를 걱정하거나 대통령직 수행 가능성에 의문을 제기하는

사람들에게, '선거 운동에 따라다녀 보라'고 받아치며 건강을 자신했다.

하지만 라스베이거스에서 가슴 통증을 호소하던 날은, 행사장에서 선거 캠프 관계자에게 '의자를 갖다 달라'고 부탁했고,

페르시아 식당에서 열린 모금 행사에서는 250명의 청중을 앞에 두고 앉아, '긴 하루였다'탄식을 했다고 한다.

미 민주당 경선주자-조 바이든(전 부통령, 76세)

미 민주당 경선주자-엘리자베스 워런(상원의원, 70세)

유권자들은 나이 많은 후보들에게서 풍부한 삶의 경험을 기대한다.

그 경험이 실제 지도자 역할을 수행할 때 어떻게 나타날지를 예상해 보기도 한다.

유세장 등에서 열정적인 모습을 보이는 후보들을 지켜보노라면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다'는 말을 실감하기도 한다.

노인학자 등 전문가들도 대통령의 자격을 논할 때 딱히 나이를 기준으로 삼기는 어렵다는 의견을 내놓는다.

미국인의 평균 기대수명이 대략 79세라는 통계가 있지만,

70대인데도 60대의 몸 상태를 유지하는 경우도 있고,

현재의 70대 노인이 과거의 70대와 몸 상태가 완전히 다른 경우도 있다는 것이다.

웨일 코넬 의과대학-뉴욕 프레스비테리안 병원의 노인·완화 의학과장 마크 락스 박사,

"답이 없다. 알 수 없는 문제다.

육체와 인지기능 장애 정도는 나이에 종속되지만, 온갖 변동성이 있다"

"고령화가 진행되고 건강관리 시스템이 개선되기 때문에 표준은 10년마다 바뀐다"

나이가 반드시 활동을 제약하지는 않는다는 이런 전문가들의 메시지를 사람들은 기쁘게 받아들인다.

또 다수의 미국인은 점점 더 자신의 은퇴 시기를 늦추는 계획을 세우기도 한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1946년생, 73세)

지난 6월 70번째 생일을 맞았던 은퇴한 회계사-홀리스틴 짐머맨 씨,

"70대는 이제 새로운 50대"

"사람들은 자신이 생애주기의 끝에 있다고 생각지 않고 중간에 있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더 늙은 '최고 사령관'이 재임 중 육체적, 정신적인 능력 저하를 국민과 공유하게 될 것을 우려하는 사람도 있다.

따라서 이번 대선 선거전에서 '늙음'에 대한 논의가 피할 수 없는 이슈가 되었다고 NYT는 진단했다.

실제로 후보에 관한 의학 및 불규칙한 행동 정보는 곧바로 후보들의 나이와 연관된 엄청난 억측을 불러일으켰다.

샌더스가 샤워장 유리문에 이마를 부딪쳤다거나, 토론회에서 말하는 바이든의 입 모양이 이상하다거나 하는 논쟁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2016년 대선 당시, 경쟁자-힐러리 클린턴 후보의 체력에 대한 의문을 종종 제기했다.

특히 9.11테러 15주기 행사에서 클린턴 후보가 행사장을 갑자기 떠난 이후, 그의 건강 문제를 집요하게 물고 늘어졌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최근에는 '졸리고 생기 없다'뜻의 'sleepy'라는 단어를 이용해,

바이든 후보에게 '슬리피 조(sleepy Joe)'라는 별칭을 붙이기도 했다.
하지만 트럼프 역시 민주당 경선에서 젊은 후보가 치고 올라온다면 언제라도 나이와 건강 문제로 공격을 받을 수 있다.
지난 5월 퓨리서치센터가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민주당원 대부분은 40∼60세 사이의 대선후보를 선호했다.

이상적인 대선 후보 연령대를 고르는 설문 항목에서 70대를 고른 당원은 3%에 불과했다.

댓글목록

개리님의 댓글

개리 작성일

<ALERT>
[지나TV] 최신작, 개봉
몽골국립대 김정민 '졸업명단' 전격해부! 김정민은 참 운도 없었네~

퍼온글 목록

Total 16,512건 8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6302 김일성 고백, 남한 정치인에게 자금지원 진보정당 설립 댓글(2) 고사연 2020-05-27 705 14
16301 여시재와 한국 상황 댓글(3) 지원군단 2020-05-27 895 32
16300 부정선거, 수학자가 조작공식으로 증명하다 댓글(11) 고사연 2020-05-26 804 22
16299 집구석 단속나선 이해골과 윤미향의 부동산 투기(위안부 … 진리true 2020-05-25 537 8
16298 선거소송 변호사들 대법원장과 소송방해 판사들 고발 예정 댓글(7) 고사연 2020-05-24 765 13
16297 총선 부정선거 미국언론 보도 댓글(3) 고사연 2020-05-24 897 18
16296 호남향우회 해외지부 - 25개국 67개 조직 진리true 2020-05-24 594 9
16295 국정원장의 암살대상 전락 진리true 2020-05-24 629 7
16294 윤미향의 국보법 위반 행위; 지만원 2020-05-22 754 34
16293 내 말이 그 말 댓글(4) 고사연 2020-05-22 738 10
16292 너무나도 기이한 일 댓글(3) 고사연 2020-05-22 870 10
16291 선관위가 뭔가를 계속 숨기려 한다 댓글(5) 고사연 2020-05-20 886 19
16290 조국, 윤미향과 양아치즘 고사연 2020-05-20 650 11
16289 민경욱 의원 증거보전 위해 선관위와 대치중(구리시) 댓글(2) 고사연 2020-05-20 766 20
16288 통진당 수법 일조풍월 2020-05-19 690 22
16287 부정선거 내부고발자 등장 댓글(4) 고사연 2020-05-19 835 12
16286 중국 우한세균과 WHO-국제회의 난장판 전락 진리true 2020-05-19 500 5
16285 개표조작의 지문 댓글(4) 고사연 2020-05-19 825 18
16284 5·18 당시 전남도청 폭약 뇌관을 제거한 배승일씨 지만원 2020-05-18 677 24
16283 이게 뭐하는 짓인가? 일조풍월 2020-05-18 728 9
16282 조선족 양심선언 댓글(1) 일조풍월 2020-05-18 848 14
16281 이래도 518이 민주화운동이라고??? 댓글(1) 핸섬이 2020-05-18 844 34
16280 對국민 호소문: 광주5.18 최초 발포명령자 신동국 목… 댓글(2) 한글말 2020-05-18 651 32
16279 故김복동 할머니 조의금으로 사드반대 단체 지원 댓글(3) 지만원 2020-05-16 710 36
16278 [단독] 정대협, 위안부 쉼터를 펜션처럼 썼다 지만원 2020-05-16 614 34
16277 백지수표의 비밀 댓글(1) 일조풍월 2020-05-16 936 44
16276 43살 치고는 목주름이 너무 깊어보입니다. 댓글(3) 15사단 2019-01-15 2874 123
16275 김정아 ..1976년 43살 얼굴입니다. 댓글(5) 15사단 2019-01-15 4435 141
16274 탈북여장교 김정아 포착 댓글(1) 지만원 2019-02-07 2830 109
16273 한의사 박세현 3형제 정밀분석 댓글(1) 지만원 2015-11-08 8621 17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