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도 나주 남평 文씨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전라도 나주 남평 文씨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글말 작성일19-10-12 22:38 조회687회 댓글0건

본문

바라건대, 전라도 나주 남평 씨를 뭉뚱그려서 하는 소리는 아닐겁니다. 오해없기를..

다른 어느 성씨와 마찬가지로 文씨 중에도 수많은 이런저런 사람들이 있지 않겠습니까.

문재인이 무섭게 나라 망치고 있다보니, 누군가 이렇게 말을 만들어낸 것이지요. 

 

이 글이 맞는건지..

카톡에서 가져왔습니다.

 

전라도 나주 남평

문재인, 문익환 목사, 그 아들 문성근, 문선명, 문규현 신부, 문세광.. 미국소(광우병) 프로그램 만들었던 KBS PD 문형렬..

 

암살 정말 우연일까? 정말 빨갱이들인가?

북한공산주의를 위해 대한민국을 적화하려는 집안인가?

각자가 깊이 생각하자!!

 

문재인의 집안 내력 나주 남평문씨

 

김대중과 일본 공산당 조총련이 738월에 만든 한민통 소속의 문세광이는 박근혜 대통령의 아버지이신 박정희 대통령을 암살 하려다가 실패하고, 74815일 박근혜 대통령의 어머니 육영수 여사님을 암살하였습니다.

 

북한으로 밀입국해서 김일성을 만나고 다닌 문익환 목사가 대한민국 뒤집기 5:18광주 폭동 핵심이었던 것도 국민들은 알까요 ?

 

대한민국 5,000년 역사에 최고의 반란 백만 민란 주동자가 문익환 목사의 아들 문성근

북한정권 먹여 살리기 일등공신으로 불리는 통일교 교주 문선명

공산당 거물들을 독립운동가로, 간첩 우두머리와 그 핵심들을 민족열사로 둔갑시킨 노무현 정권의 비서실장,

북한 공산당 인민회의 흥남지부장 아들이 문재인

문재인~종북단체, 이적단체에 기부하던 문근영 기부천사 / 국민 여동생으로 포장된 남로당 공산당 빨치산 류락진의 외손녀인 문근영

호국 천주교를 종북 좌파 천지 정의구현 사재단으로 만든 문규현 신부 등...

 

이들의 공통점은 모두 전라도 나주 남평문씨라는것

박근혜 대통령의 어머니이자 박정희 대통령의 정신적 기둥이셨던 육영수 여사님을 암살한 문세광과 박근혜 정부 죽이기를 해서 대한민국을 뒤집어 엎으려는 문재인이 같은 전라도 나주 남평문씨라는 것

 

결국 대한민국을 죽이는데 앞장 서온 이들은 모두 같은 뿌리를 가졌다는 것입니다.

이제서야 문재인 문성근 문세광.... 이해가 되네요.

미국소(광우병) 촛불집회 하는 프로그램 만들었던 KBS PD까지 문형렬이네요.

 

남평문씨 참으로 무서운 집안....?

바보라도 사실 알고 살아갑시다!!

주변에 보내세요~~~

 

@문재인 대통령이 지금 탄핵될 수 있을까요?@

많은 보수우파들은 문재인 대통령을 탄핵시키든가 또는 강제로 끌어내리는 길만이 이 나라가 살길이라고 생각할것이다

 

그러나 문대통령의 지지율은(방송 언론 장악과 친문여론기관의 도움으로) 아직도 60%대를 유지하고 있다.

답변은 불가능이다!

왜 그럴까?

 

나라의 안보는 풍전등화로 한치 앞을 내다 볼수 없을 정도로 위급한 상황에 와 있고,

외교안보 전문가들의 견해로서는 반드시 미군의 선제타격으로 북한과의 전면전을 피할수 없는

국면에 있고 단지 그 공격시기만이 문제일뿐 전쟁은 반드시 일어난다고 한다.

 

시기는 이번달 10월에서 내년 4월까지로 이제부터는 언제 일어날지 모른다

그리고 중소기업인들의 불평불만의 아우성은 함성이되어 울려퍼지고 있고, 일자리를 찿는 젊은 실업자들은 늘어만가고 이젠 꿈도 희망도 잃고 거리를 방황하고 있다.

 

자유시장경제 체제는 무너지고 사회주의 경제체로 바뀌고 있는 체제전복혁명으로 경제는 대기업은 물론 중소기업들과 동네 구멍가게까지 다 무너져 내리고 있는데도 국민들은 여전히 문대통령에게 높은 지지를 보내고 있다

왜 그럴까?

 

그 이유는 문정권은 언론장악을 통한 여론전에 성공하고 있기 때문일것이다

어리석은 국민들은 퍼주기식 포플리즘정책에 속아서 진실을 보고 있지 못하고 있다.

 

또한 임종석 대통령비서실장을 포함한 주사파 12명이 청와대를 접수한 상태에서 국정을 완전 장악하고 있다.

또한 각 부처의 장관은 허수아비일 뿐, 이들 주사파가 국정원, , 검찰, 경찰, 국세청, 감사원 등 국가의 모든 권력기관까지 장악하고 좌지우지하고 있다.

그리고 여론조사기관까지 매수되어 여론조사 발표 내용까지 조작되고 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보수정당인 바른정당이나 자유한국당의 소극적인 대처 방법으로는 넘어진 이 나라를 다시 바로세우기에는 이미 시기를 놓쳤다.

 

이런 상황에서 누가 앞장서서 문대통령을 탄핵시킬수 있을까?

또는 강제로 끌어내릴수 있을까?

 

6개월 구속 만기가 된 박근혜 전 대통령을 또다시 구속 연장시키는 것 조차도 막지 못하는 보수우파들이 문대통령을 탄핵시킬수 있을까?

이제 누가 위기의 이 나라를 구할 수 있을까?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6,074건 1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5774 中 은행 잇따라 ‘뱅크런’ 사태 발생…연쇄 도산 가능성… 海眼 2019-11-19 730 9
15773 “文, 한국을 해체해 북한의 먹잇감으로 내놓으려 해” 댓글(1) 海眼 2019-11-19 552 19
15772 조국의 가방모찌 = 문재인의 수행비서 출신 진리true 2019-11-19 483 3
15771 또다른 도망자들의 비공개 방송 진리true 2019-11-18 474 2
15770 흑싸리 껍데기의 지소미아 파기죄 진리true 2019-11-18 358 2
15769 공정한 사회 얘기하려면 '法의 영역'을 건들지 말라 海眼 2019-11-18 355 8
15768 ‘한국의 방위비 분담금‘ 올바른 이해.. [이춘근, 한… 한글말 2019-11-18 373 8
15767 지하드 수장 제거와 로켙 보복공격 방어수단 진리true 2019-11-17 355 7
15766 물항라 저고리와 물왕 저수지의 유사성 진리true 2019-11-17 378 3
15765 박근혜 대통령이 만인의 적이된 이유 댓글(4) 토끼야 2019-11-16 632 20
15764 5/18 정치세력의 무덤파기 - 너희 무덤에 침(저주)… 진리true 2019-11-16 374 2
15763 북한대변인의 활동죄목 = 내란죄, 외환유치죄, 여적죄,… 진리true 2019-11-16 379 4
15762 미국방 방한단의 벌레씹은 청와대 접견 진리true 2019-11-16 510 6
15761 북한화물선 장진호 침몰(10/28) - 김일성초상화 … 진리true 2019-11-14 519 8
15760 “주한미군 필요 없다” 소름 쫙 돋는 조선일보 최악의 … 한글말 2019-11-14 653 17
15759 북한 "김평일 송환"과 한국의 "기독교혁명군의 탄생"은… DONG 2019-11-14 500 9
15758 집에서 간단한 타이핑하실분 구합니다 송진영 2019-11-14 473 2
15757 16명-특작부대와 간첩선 추론 진리true 2019-11-14 497 14
15756 PAC -요격미사일 발사 실수 - 러시아 기술로 재탈취 진리true 2019-11-13 432 6
15755 인재를 죽이는 국방연구소- 예기치 않은 점화? 진리true 2019-11-13 451 10
15754 美 트럼프 행정부 젊은 韓人 신화 '미나 장', 학력 … 海眼 2019-11-13 662 10
15753 조국이 무너진 무영탑 - 범죄인정의 편안감 진리true 2019-11-13 417 6
15752 '중국 공산당'과 '더불어 민주당'의 한국 공산화 전략… 댓글(1) 우익대사 2019-11-13 498 11
15751 문재인-조국의 운명 = 정경심 공동운명체 진리true 2019-11-13 369 3
15750 [조선과 일본] 리뷰 -(2) 김제갈윤 2019-11-12 396 12
15749 헌법과 인권유린 강제북송 국정조사하라[김진태성명] 제주훈장 2019-11-12 384 20
15748 만민 공동회 선전과 전쟁무기 진리true 2019-11-12 392 1
15747 후쿠자와 유키치가 만든 한자 단어들 방울이 2019-11-12 502 32
15746 내년 봄, 국회 총선거! _ _ _ 전도되느냐? 똑바로… 댓글(1) inf247661 2019-11-12 448 7
15745 북한인민은 죽을 맛 = 문재인 평화정책을 믿은 적 없다 진리true 2019-11-12 477 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