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엔 지소미아 내치고, 중국에 군사협정 구애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일본엔 지소미아 내치고, 중국에 군사협정 구애

페이지 정보

작성자 海眼 작성일19-11-22 08:03 조회393회 댓글0건

본문

일본엔 지소미아 내치고, 중국에 군사협정 구애 


中과 국방전략대화 5년 만에 재개, 7년 만에 재난구호협정 재추진 
 한미일 안보협력에 부담 될 듯… 中 “담당부처 따로 있다” 핀잔도 

박재민(왼쪽 두 번째) 국방부 차관이 21일 베이징에서 열린 제5차 한중 국방전략대화에서 샤오위안밍 중국 연합참모부 부참모장과 국방교류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국방부제공

국방부가  2012년 중단한 중국과의 재난구호협정을 7년 만에 다시 체결하기로 했다. 군 병력이 투입되는 재난구호는 군수지원협력의  초기단계다. 특히 일본과의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ㆍ지소미아)을 종료하기로 결정한 시점에 중국과 군사협력 관련 협정을 새로  맺으려는 건 한미일 3국 안보협력에 상당한 부담요인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박재민 국방부 차관과 샤오위안밍(邵元明) 중국 연합참모부 부참모장(중장)은 21일 베이징(北京)에서 국방전략대화를 가졌다.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ㆍ사드) 갈등이 불거진 2014년 이후 5년 만의 자리다.

국방부는  회담 보도자료에서 “중국과 재난구호협정 체결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앞서 한중 국방당국은 2012년 7월 군수협력회의를  열고 ‘재난구호 교류협력 양해각서(MOU)’를 맺으려 했다. MOU는 국가 재난상황에 따른 구호협력과 복구훈련 등의 내용을  담았다. 당시 양측은 MOU 체결 날짜까지 공지했지만, 일본과의 GSOMIA를 정부가 ‘졸속 처리’하려다 반대여론이 거세지면서  중단된 직후라 중국과의 군사협력도 덩달아 유탄을 맞아 무산됐다. 그 여파로 2001년 시작된 한중 군수협력회의는 2013년 이후  아예 열리지 못하고 있다.

따라서 국방부의 이날 발표는 7년 전 MOU조차 무산된 군 당국간  재난구호 협력의 수위를 협정으로 한 단계 끌어올리겠다는 의미다. 장기적으로 군수지원협정(MLSA)으로 발전될 수도 있다. 이명박  정부 당시 아랍에미리트(UAE)와 비밀리 체결한 사실이 뒤늦게 드러나 논란이 컸던 사안이다. 지소미아와 MLSA는 국가간  군사협력을 상징하는 양대 축으로, 일본과는 군수협정을 엄두조차 내지 못하고 있는 상태다.

 특히 민간차원의 협력도 포함하는 재난구호에 국방부가 적극 나선 건 일본을 대신해 중국과 군사협력을 강화하겠다는 의미다. 지난해  3월 신설된 중국 응급관리부는 우리 행정안전부와 이미 재난구호 협력수준을 높이고 있다. 올해 12월에는 한중일 3국이 재난구호  회의도 열 예정이다.

이런 상황에서 국방부가 끼어들자 중국 측은 “우리는 재난구호를 담당하는  부처가 따로 있다”고 의아해했다고 한다. 외교 소식통은 “국방차관이 와서 왜 재난구호협정을 맺자고 하는지 도통 모르겠다”고  말했다. 한국 정부 부처끼리도 의견 조율이 제대로 안 됐다는 얘기다. 사드 배치 이후 악화된 한중 관계를 만회하기 위해 중국과의  군사협력에 힘을 실어주려다 자칫 중국에 뒤통수를 맞을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는 대목이다. 이처럼 논란이 일자 국방부는 2시간여  만에 보도자료를 다시 내고 ‘재난구호협정 체결 추진’을 수위가 낮은 ‘재난구호협력 추진’으로 수정했다.

이와  함께 한중 양국은 현재 각각 1개선을 운영하고 있는 해ㆍ공군간 직통전화(핫라인)를 추가로 설치하는 한편, 올해 상반기로 추진하다  미뤄진 국방장관의 방중을 조속히 재개하기로 했다. 한국 국방장관은 2011년 이후 8년간 중국을 방문하지 못하고 있다.

베이징=김광수 특파원 rollings@hankookilbo.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5,952건 3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5892 [펌]설大교수님들~ Marie 2019-12-24 344 38
15891 옮김(글:강신복 목사) Marie 2019-12-24 278 20
15890 여우처럼 빠져나간 탄핵반대자 정체! 댓글(3) 진리true 2019-12-21 618 28
15889 이낙연, 北 선전매체 '우리민족끼리' 팔로우 비판 확산… 지만원 2019-12-21 422 28
15888 5/18 망령과 이슬람 망령 = 도진개진의 위장혁명 역… 진리true 2019-12-21 206 4
15887 트럼프가 페로씨 한테 한 편지 海眼 2019-12-20 410 7
15886 백과 백 = 白인가 黑인가, 운명의 충돌인가? 진리true 2019-12-20 192 4
15885 손에 손잡고 자멸로 뛰어드는 미국 민주당 海眼 2019-12-20 313 16
15884 미국의 중국 봉쇄 전략은 한국 경제에 기회임 海眼 2019-12-20 210 9
15883 옛 광주교도소 부지서 수십구 시신 나와…“확인 중” 댓글(2) 핸섬이 2019-12-20 328 9
15882 ‘웜비어법’…“추가 압박 수단” 댓글(1) 海眼 2019-12-20 173 7
15881 FBI트럼프캠프 감청작전코드명을아는가?기획 탄핵? 海眼 2019-12-20 166 11
15880 딥 스테이트의 트럼프 대통령과 박근혜 대통령에 대한 ‘… 우익대사 2019-12-20 198 4
15879 "살해혐의 추방 北선원 2명... 사실은 16명 탈북시… 댓글(1) 지만원 2019-12-19 421 29
15878 문재인 친구-송철호 게이트(공직선거 위반세력) 진리true 2019-12-19 219 9
15877 탈북청년- 브로커의 강제북송 이야기 댓글(1) 진리true 2019-12-19 276 15
15876 2020년 전쟁론과 김정은-군벌 지도체제 전환기 진리true 2019-12-18 213 5
15875 육갑하는 김경재와 문재인 통일망령 - 도진개진 조센징-… 진리true 2019-12-18 348 14
15874 패스트 트랙에 숨겨타기한 518특별법.펌. 12월16일 DONG 2019-12-17 265 5
15873 국민권익위-이건리 사표! - 5/18 마패 권력을 차버… 진리true 2019-12-17 186 8
15872 도둑고양이의 특감반 창설주체-노무현 정권 진리true 2019-12-17 166 6
15871 재판 잘못한 판사도, 수사 잘못한 검사도, 둘 다 Bo… inf247661 2019-12-17 206 7
15870 딩동댕 유치원에 등장한 일루미나티의 상징들(동영상 2분… 우익대사 2019-12-16 226 5
15869 고등학교 교재.. `국민` 대신 `인민`.. 한글말 2019-12-15 412 38
15868 Ⅹ-mas 선물, 유엔결의 제단(2375호)에 바치려고… 진리true 2019-12-15 248 8
15867 "정체불명 무장 괴한들 광주 출현"… 비밀해제된 '美 … 海眼 2019-12-15 529 49
15866 어떻게 속였고, 어떻게 속았나? 진리true 2019-12-14 377 14
15865 김진태 패스트트랙 3법을 막을 묘수가 생겼습니다. 댓글(1) mozilla 2019-12-14 420 26
15864 심재철 "문의장, 의장직 사퇴하고 복당해 세습정치 올인… mozilla 2019-12-14 222 8
15863 목민심서도 안배운 청와대-빨갱이들에게 진리true 2019-12-14 209 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