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수 신종 양반인가 ? : 홍표정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교수 신종 양반인가 ? : 홍표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정답과오답 작성일19-11-27 16:51 조회923회 댓글0건

본문

교수, ‘신종 양반’ 異見

 

근년 들어 교수(敎授)’를 우리사회의 신종 양반’ 특권층으로 보는 시각이 있다조선조 양반처럼 국가권력층에 있으면서도 실천력이 약하고 명분론에 사로 잡혀 나라를 분열시키고 국정혼란을 야기한다는 것이다급기야 曺國 사태로 더 확산된 듯하다.

필자는 현직 교수다. ‘바다를 연구한다태풍이 바다를 지나며 일으키는 각종 현상을 컴퓨터를 이용해 조사한다실제상황관측이 어려운 연구 분야라 서다이런 학문분야를 해양수치모델링이라 한다.

이런 전공으로 나름대로는 평생을 진력해 왔다고 자부하고 싶다교수직 정년을 얼마 안 남기고 굳이 보람을 찾는다면 이 뿐일 것이다그런데 정치와 무관한 많은 교수들을 신종양반이라 도매금으로 넘기는 걸 볼 때마다 자괴감이 든다.

敎授란 무엇인가말 그대로 가르침을 주는 영어로는 ‘professor(앞서 말하는 )’. ‘research(연구)’란 말에서 알 수 있듯이 이미 남이 찾아본 걸 되 찾아보는 일(re-search)’이 天職인 그룹이다평생 자기 전공 첨단 분야에서 흥미를 좆아 사는 사람들이다.

이런 교수들이권력을 등에 업고 소득성장주도니 검찰개혁이니 하면서 제 학문논리를 정책화하려다 자칫 나라를 망치고 있는 소위 ‘polifessor(폴리페서)’들과 왜 同種이 되어야 하나?

대다수 교수들은 폴리페서가 아닐 것이다오히려 60~70년대 근대화산업 뿐만이 아니라 오늘날 첨단 산업의 배후 役軍으로 대한민국의 경제발전에 기여해 온 바 클 것이다.

교수는 전문직이다그 분야에서 사회일반을 선도할 지식인이다아니지식인이어야 한다그러나 그의 지식은 끝없이 새로 찾는 (researcher)’들로 쉬이 낡은 게 되고 바뀔 수 있다그래 끝없이’ 수정되고 새로워져야 한다세계가 하나 된 지금은 더하다.

그런데 그가 연구현장을 떠났다 하자사실상 교수답기는 어려울 것이다연구실을 벗어나 소위 외도(外道)’한 폴리페서가 교수세계의 지탄을 받는 것도 이 때문일 것이다.

교수에 대한 우리사회의 이해가 바로 정착될 때 지식인(전문인)의 사회적 역할도 바로 정착될 것이다.

2019. 11. 27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6,512건 3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6452 참석치 못하시는 분은 교통CCTV로 보는 8.15 집회… mozilla 2020-08-15 446 16
16451 현장생중계] 文정권의 불통, 오만, 독선을 규탄하다!ㅣ… 댓글(1) mozilla 2020-08-14 383 17
16450 문재인 정책은 레닌의 공산화 전략...뉴스타운 손상윤 … 댓글(1) 고사연 2020-08-14 384 13
16449 우상숭배의 천국 로마바티칸과 오벨리스크(남근상 상징) 진리true 2020-08-14 365 7
16448 우상숭배의 천국 오벨리스크 문명- 강원도의 벤치마킹 진리true 2020-08-14 280 6
16447 【2020 대한민국 산사태】 주범은 태양광 난개발ㅣ탈원… 댓글(1) mozilla 2020-08-13 311 21
16446 5/18 이념 정당들의 지지도가 바뀐들, 도찐개찐 =… 진리true 2020-08-13 213 5
16445 판검사들의 은밀한 거래 댓글(1) 고사연 2020-08-13 392 8
16444 백선엽장군 파묘 입법절차돌입!! 댓글(2) 핸섬이 2020-08-13 348 16
16443 민변 출신(우리법 연구회)이 아닌 판사와 손혜원 심판 진리true 2020-08-13 202 5
16442 OECD 1위 비결 자화자찬 부메랑 : 마이너스 23… 진리true 2020-08-12 233 10
16441 1992년 일본 위안부 앵벌이 동원역사 - 2020 … 진리true 2020-08-11 286 8
16440 이승만 시대 어떻게 볼 것인가? newyorker 2020-08-11 292 10
16439 한번도 경험하기 싫은 세상- 문정권의 공약폭로 댓글(2) 진리true 2020-08-10 410 18
16438 매국노라는 이완용에 대해 제대로 알고 계십니까? 댓글(5) newyorker 2020-08-09 457 15
16437 심정당-법 - 자신들도 지키지 않는 가짜법 진리true 2020-08-09 230 7
16436 문 정권 반일과 정신승리 댓글(1) 고사연 2020-08-08 331 11
16435 일본의 저력.....간단한 게 아니다 고사연 2020-08-08 469 17
16434 원전 재앙 입니다. 댓글(3) mozilla 2020-08-08 452 21
16433 공중파와 종편방송, 살고싶으면 4.15부정선거 보도하라 댓글(2) 고사연 2020-08-05 416 14
16432 문재인식 일자리창출 핸섬이 2020-08-05 357 20
16431 4.15총선 비례대표도 조작했다...출판인이 근거 제시 댓글(2) 고사연 2020-08-04 432 17
16430 [조선사설] 대북 전단이 국보법상 회합·통신죄라니 국민… 댓글(1) 지만원 2020-08-04 299 26
16429 [조선사설] 검찰총장 "민주 허울 쓴 독재 배격" 검사… 댓글(1) 지만원 2020-08-04 328 26
16428 6대 권력형 비리의 정체 - 미트럼프 대통령도 뮐러특검… 진리true 2020-08-03 305 5
16427 검찰총장의 신임검사 신고식 당부 - (5/18 이념?)… 진리true 2020-08-03 255 10
16426 愛國 國民들은 왜 必死的으로 蹶起하고 있나? 댓글(2) inf247661 2020-08-02 365 8
16425 [현장생중계] 4.15 부정선거 진실규명 블랙시위 행진… 댓글(1) mozilla 2020-08-01 331 20
16424 멸공선언한 미트럼프 대통령 : 문정부와 미통당( 5/… 진리true 2020-07-29 574 22
16423 백선엽에 둘러씌운 임헌영 mozilla 2020-07-29 315 1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