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학교 교재.. `국민` 대신 `인민`..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고등학교 교재.. `국민` 대신 `인민`..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글말 작성일19-12-15 14:53 조회1,011회 댓글0건

본문

Sent: 2019-12-15 () 00:37:21 (GMT+09:00)

Subject: 이남영

퍼온글-

여러분, 안녕하세요?

저는 현직 고등학교 윤리과 교사입니다.

 

2015 개정 윤리와사상교과서를 올해부터 가르치기 시작했는데, 수업 중에 너무나 깜짝 놀랐습니다.

 

윤리와사상대단원4 중단원4 `민주주의` 단원에서 지금까지 우리가 배웠던`국민주권의 원리``인민주권의 원리`로 설명하면서 그 단원 전체가 `국민` 대신 `인민`이라는 용어로 가득 차 있었습니다.

 

저희 학교에 비치된 2015 개정 `윤리와사상` 교과서와 2015 개정 교육과정 및 집필기준을 검토해본 결과, 교육부의 집필기준에 `인민주권의 원리`를 설명하라고 서술되어 있었고, 5개 출판사 중 미래엔, 비상교육, 씨마스 교과서에는 `인민`이라는 용어가 들어가 있고, 교학사와 천재교육 교과서에는 `국민'을 사용하고 있었습니다.

 

북한과 중국 등 공산 국가에서 사용하는 용어로서 공산주의적 관점에서 계급적 의미를 강하게 내포하고 있는 `인민`이라는 용어를 자유 대한민국의 고등학교 교과서에서 민주주의와 연관지어 사용한다는 것은 있을 수 없다고 봅니다.

 

그리고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인민주권의 원리로 설명한다는 것은 곧 북한식 인민민주주의를 학생들에게 소개하는 것이나 다름없다고 생각합니다.

 

여러분!

교육부와 교육과정평가원, 그리고 각 출판사에 항의해주시고 주변 사람들에게 알려주셔서 내년도 집필기준과 모든 교과서에서 인민이라는 용어가 삭제되고 국민이라는 용어로 대체되도록 도와주십시오.

특히, 2015 개정 교육과정에 따른 집필기준을 만든 교육과정평가원에 강하게 항의해주시고 그 책임을 물어주시기를 바라며, 모든 국민들이 이러한 사실을 알고 경각심을 갖도록 도와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교육과정평가원> 도덕과 교육과정 담당 043-931-0258

<미래엔> 1800-8890

<비상교육> 1544-0554

<씨마스> 02-2274-1590

 

추신.

People을 인민으로 번역하는 것이 학술적 용어로서 가장 적합하다고 하는 것은 우리의 역사적, 정치적, 문화적 상황과 국민정서를 전혀 고려하지 않는 잘못된 번역으로서 결코 옳지 않습니다. 더군다나 고등학교의 교과서에 들어갈 내용으로는 결코 적합하지 않습니다. People을 국민, 시민, 군중, 사람 등 여러 다른 용어로 번역할 수 있는데도, 굳이 인민으로 번역하여 사용한다는 것은 연방제를 통해 남한의 공산화를 추구하는 북한과 대치하고 있는 우리나라의 현 상황을 생각해볼 때 매우 불순한 의도를 가진 것으로 볼 수밖에 없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6,492건 3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6432 문재인식 일자리창출 핸섬이 2020-08-05 331 20
16431 4.15총선 비례대표도 조작했다...출판인이 근거 제시 댓글(2) 고사연 2020-08-04 401 17
16430 [조선사설] 대북 전단이 국보법상 회합·통신죄라니 국민… 댓글(1) 지만원 2020-08-04 273 26
16429 [조선사설] 검찰총장 "민주 허울 쓴 독재 배격" 검사… 댓글(1) 지만원 2020-08-04 305 26
16428 6대 권력형 비리의 정체 - 미트럼프 대통령도 뮐러특검… 진리true 2020-08-03 276 5
16427 검찰총장의 신임검사 신고식 당부 - (5/18 이념?)… 진리true 2020-08-03 233 10
16426 愛國 國民들은 왜 必死的으로 蹶起하고 있나? 댓글(2) inf247661 2020-08-02 330 8
16425 [현장생중계] 4.15 부정선거 진실규명 블랙시위 행진… 댓글(1) mozilla 2020-08-01 308 20
16424 멸공선언한 미트럼프 대통령 : 문정부와 미통당( 5/… 진리true 2020-07-29 550 22
16423 백선엽에 둘러씌운 임헌영 mozilla 2020-07-29 293 13
16422 한국과 미국의 공산화 어느 정도 진행되었나? 고사연 2020-07-28 525 10
16421 법적 근거가 없는 특별사전투표소 운영했다 댓글(1) 고사연 2020-07-28 406 16
16420 국회공고 3월호 -세종시는 이해찬 부인 부동산소유지 진리true 2020-07-28 301 8
16419 전단 _ 광고 _ 홍보 _ 계몽지! 다시 보기!{削.豫… inf247661 2020-07-26 321 8
16418 트럼프 대통령, 27일 ‘한국전쟁 참전용사 정전기념일’… 댓글(1) mozilla 2020-07-25 403 18
16417 중국, 청두 미 총영사관 폐쇄 요구…아야소피아, 이슬람… mozilla 2020-07-25 385 18
16416 림일 댓글(1) 지만원 2020-07-23 558 36
16415 임영선 지만원 2020-07-23 596 44
16414 부정선거 진상규명 변호사연대 국회보도자료 고사연 2020-07-23 377 13
16413 박원순 아들 증인으로 법정에 출두한다 댓글(3) 고사연 2020-07-23 500 14
16412 (중국에서생겼던일) 사람과 소가 눈을 마추치면 벌어지는… mozilla 2020-07-23 494 8
16411 시진핑 실종소식'에 도끼 들고 정부청사로 달려간 여성 … 댓글(1) mozilla 2020-07-22 488 15
16410 백선엽의 마지막 전투 댓글(1) 지만원 2020-07-22 393 23
16409 KBS 직원들 성명 "검언유착 오보 참사, 사장이 책임… 지만원 2020-07-22 321 21
16408 ★ INDICT & ARREST 문재인 중국 바이러스를… mozilla 2020-07-22 311 15
16407 尙武(상무)의 삶- - - '鄭 鳳旭' 장군 inf247661 2020-07-21 321 7
16406 김정은 평양종합병원 건설에 불만 폭발…"책임자 전부 교… mozilla 2020-07-21 356 9
16405 화가나서 죄송합니다. 이게 진짜 백선엽 댓글(2) mozilla 2020-07-21 498 14
16404 파계승에게 조종당하는 방송사 진리true 2020-07-20 515 15
16403 '白 善燁' 將軍님 靈前에 告합니다. inf247661 2020-07-19 318 1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