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lkway over the Hudson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Walkway over the Hudson

페이지 정보

작성자 newyorker 작성일21-04-15 09:55 조회508회 댓글6건

본문

유튜브가 시작되면 최대화면으로 확대시켜 보시면 더욱 현장감이 납니다.

댓글목록

newyorker님의 댓글

newyorker 작성일

inf247661님의 신청곡 오수산나가  들어있는 영상입니다.^^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Time Bar 1: 35초 부분 경부터 나오는 바; 교량의 Arch형 교각! ,,. 얼핏 보니깐, 제가 1968년도 초에 처음 본; 강원도 철원군 '신철원 문혜리'와 '구철원 화지라'와를 년결하는 '漢灘江(한탄강)'의 '橋脚(교각)'이 연상됩니다.  그 한탄강은 좌우 벽과 깅 밑 바닥과가 순전히 바위로만 이루졌고 여울 물살이 빠른데 '문혜리' 5걸;ㅣ에서 서쪽으로 1직선 약 4키로미터? 쯤 갇가보면 갑자기 그 '恨灘江'이 나오는데! ...    그 엄숙한 분위기(?)와 절경이 지금도 눈에 삼삼\합니다ㅑ. ,,.
외삼촌님이 강원도{지금은 경북} 울진군에서  국민학교 교시지내다가 '구철원 동송면 화지리'로 전속왔는데 무슨 일로 거기 가다가 봤죠. ,,.        교량 명칭이 '承日橋(승일교)'인데요;      12945.8.15  해방  후에; 삼팔선 이북 서쪽ㅇ레서 이남의로의 1/2은 '금 일쎄이
롬이 맹갈았고, 그 나머지 동쪽에서 이북으로의 절반은 남한의 '이 승만'정권에서 만들어 완성했다더군요. ,,.                      다시 몇 년이 지나서 거길 다시 통과하게 되었는데! ,,.                      그 빼어나고도 엄숙하며 주위를 제압하던 경관이 팍 죽었더군요. ,,. 왜서일까? 가민히 샹각하니 도로를 새로 고 남쪽에 이격해서 신설 하면서 예전 도로는 상대적으로 낮아지면서 양쪽을 폐쇄시켜 통행 불가케되어져서 경관이 망쳐놓아졌더군요. ,,. 맘이 편치 않던데,,.  그 후 삼촌은 철원 동쪼ㅛㄱ 금화군 와수릴호 전속오셨는데 거기서 전 3사단 소총중대장하던 ㄸ#ㅐ라 가 볼 기회가 없어서 못 봤! ,,.            내종에 '박 근혜'정권 시절 초기에 '구철원 화지리'에 일하러 가다가 다시 보니 정말 한심하게 망쳐졌음을 재 확인! ,,.                      '鐵原 8景'들의 1 이었는데,,.      이런 일은 江原道 麟蹄郡 麟蹄邑 元通里; 昭陽江 교량인 'RIVINGSTON Bridge'도 마찬가지입니다! ,,. '금 뒈쥬ㅣㅇ'롬 때 그  '리빙스톤교' 남쪽 약 100미터 지점에 큰 교량을 신설하고는 ,,. ↙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댓글의 댓글 작성일

↗  교량 명칭을 마땅히 '新 리빙시톤 橋;라고 命名함이 당연한 은혜의 표시로 작으나마 기림을 해야거늘! ,,.  1951년 중공군 춘계 대공세시 미육군 공병 대위 중대장 RIVINGSTON 대위는 이 소영강에서 급속도하작전을 시도하다가 부한 중대원 공병이 2명 강물에 휩쓸려 익사힐 위기에 처해 그 2명의 공병들을 모두 차레로 구출하고 근 ㄴ 지쳐서 소양강에 익사! ,,. 그의 몿핀이 진상을 확인코자 환국  강원도 인제군 인제읍 원통리 교량 현장에 오셔서,,. 그는 눈물을 머금고; "이곳에 교량이 있었었다면 우리 아들은 않 죽었었을 터인데!"  그 부인은 일단 귀국했다가 재차 방한, 미제8군사령부를 경유, 한국 국방부장관에게 교량 설치 전 비용을 부담할 터이니 교량을 건설하시기를 요청! ,,.      . 단, 요구 조건으로는; 교량 명칭을 '리빙스톤 교' 라고 명명해 새겨 줄 것을 첨언! ,,. 그리하여 1951년도 전시에도 불구, 건설하여  2008년대 경까지 무려 약 60여년을 아주 요긴하게 써 먹었는데,,.    이 교량 rjstujf로 인하여, 구간은 '인제 원통 제17연대 西쪽 차안(此岸) _ 2사단 17연대 東쪽 대안(對岸) ! ,,. 麟蹄郡 麒麟面 노루목 고개 _ 장승평 ~ 第ⅲ軍團 下敎隊 ~ 기린면(麒麟面) 현리(縣里) ~ 第ⅲ軍團사령부{麒麟臺(기린대)} ~  아홉사리 고개{ⅲ군단 철수작전 비극의  현장} ~ 洪川郡 北方面 부채 뜰{Fan Field} 헌병 3거리 검문소 까지의 .MSR{주보급로}를 연결케 했던 교량! ,,. ,,. 부인 당신께서는 매년 남 모르게 한국을 방문,자신의 아들  RIVINGSTON 공병 대위를 회상하면서 급속 도하 현장을 둘러보시면서 RIVINGSTON BGridge 를 보시는 걸 위안.낙으로 삼고 있었는데! ,,.  ↘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댓글의 댓글 작성일

↗  ㅁ  어는 해인가에 DpSUSC퍼럼 GUS짱예 와본 바; 그 교량은 통행 불가하게 양쪽 차안/대안을 VpTHO씨키꼬또 AHWKFKSMSWOL, TLS RYFID AUD칭을 '인제 대교'라고 하였음! ,,. '금 뒈쥬ㅣㅇ '롬이 인쪠 군수'를 시켜서?! ,,. 도대체 '군사령관,{공병참모}, ⅲ군단장, 2사단장,12사단장'들은 뭐하고 이런 반역성. 은혜를 모르는 배은 국제 망신살을 방관.방조? ,,.  부인은 항의를 하였음과 매우 TJQTJQ하꼐 DURU,,.

끄꽀 서쪽 차안은 제12사단 헌병 검문소 _ _ _ '을지 검문소'가 있는 곳이며 '군사 보안 목표 다급'이기도 했었는데,,.  나쁜 롬 새끼! ,,. 빠 ~ 드득!

newyorker님의 댓글

newyorker 댓글의 댓글 작성일

빠~드드득!! ㅎ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 VpTHO씨키꼬또 AHWKFKSMSWOL, TLS RYFID AUD칭을 '인제 대교'라고 하였음! ,,. {오자} ↙
☞ 폐쇄시키고도 또 모자랐던지, 교량 명칭을 '인제 대교'라고 하였음! ,,.
※※ 매우 TJQTJQ하꼐 DURU,,.  {오자} ↙
☞ 매우 섭섭하고도 분하게 여기셨었을 터임! ,,.

이곳 춘천 소양강 교량도 마찬가지! 소양강교{제1소양교; 일본인들이 건설해 남기고 간 원래 유일했었던 교량. '軍事保安목표'로써, 1950.6.25 발발 시, 我 제6사단{靑星부대, 龍門山부대}'가 '춘천지구 전투'에서 만 3일간을 방어 지탱케 해 줬었던 바, 6.25 초전 3일간 '춘천 대첩'이 있게 끔 했었던 교량. ,,. '중요지형지물'이죠. 도섭 불가능한 하천상의 교량. ,,. 6.25 북진 때는 美 제8군 工兵團에서 공병단장 'Frank Porny' 대령이 그 소양1교 남쪽 하류 200미터지점에 重 浮橋(중 부교)를 설치하고 군부대 트럭/전차들을 통행, 渡河케했는데,,.  軍部만 사용하고
소양1교는 單車 通行으로 한국군헌병들이 此岸과 對岸과에서 有線 電話로 운행을 통제! ,,.                그러다가 1980년대 중반에'소양2교'를 건설하면서 重 浮橋는 撤收! ,,.                  당연히 FRANK PORNY Bridge' 리고 '신설되어져진 '소양2교'를 명명해야거늘, '소양2교'로 명명! ,,. '제ⅱ군단 공병여단'에서 뒤늦게나마 '후랭크 포니' 美 工兵 大領을 소개하는 기념 조성물 3개를 설치! ,,. 이거 다시 모두 고쳐야! ,,.                                그 'FRANK PORENY'대령은 6.25 북진 작전시 북한 수복지역인 평양 인근 전투에서 戰死하심! ,,.            이를 교육 자료로 활용하면서 주변을 가꾸면 관광자원으로도 좋은데,,.    빨갱이 시장 _ 메뚜기 대가리 '백 개씹'이라는 쏘세지 ♂ !  '금 뒈쥬ㅣㅇ'롬 시절에!  ,,.    빠 ~ 드득!

퍼온글 목록

Total 17,314건 1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7014 김일성 회고록 판금소송 기각과 5/18 영상화보(북한군… 진리true 2021-05-14 455 6
17013 이제야 밖으로 기어나오는 국쥐당 - 김기현 대표제 자중… 진리true 2021-05-14 447 5
17012 이스타 항공자금(555억 원) 횡령/배임 증거 진리true 2021-05-14 404 5
17011 해수부장관의 퇴출 - 밀수재산 투자법 진리true 2021-05-13 446 4
17010 5/18 광주내란 사태와 안성기 후속작- 아들의 이름으… 진리true 2021-05-13 504 6
17009 박상학과 최대집의 협력관계 - 정치적 목적인가? 진리true 2021-05-12 547 7
17008 울산지자체 부정선거 재판시작- 법정 피고인 15 명(청… 진리true 2021-05-11 513 9
17007 정권 재창출에 실패한 세력들! 진리true 2021-05-10 551 5
17006 김흥국 먹이사슬(마녀사냥감) 전락 - 오토바이 범죄단 … 진리true 2021-05-10 568 8
17005 김태일 열사의 등장 - 신 전대협의 대정부 실정규탄 진리true 2021-05-10 503 5
17004 "문재인, 당신은 인권 변호사인가, 살인마 김정은의 하… 댓글(1) sunpalee 2021-05-09 505 20
17003 역병(중국발 코로나)과 백신의 출품종류(5 종) 진리true 2021-05-09 493 9
17002 양정철(친중 책사)을 우습게 아는 세력들 진리true 2021-05-08 531 7
17001 눈과 귀를 속인 YS-망령들의 활동 반복 -망조의 상징… 진리true 2021-05-07 504 11
17000 북청댁(김진숙)은 누구인가? 진리true 2021-05-06 691 6
16999 5/18-맹인집단에 필요한 지도자? 진리true 2021-05-05 516 6
16998 김부겸국무총리후보자의 위용!! 핸섬이 2021-05-04 584 17
16997 오수(汚水, sewage)가 흘러오는 시대 진리true 2021-05-04 534 5
16996 거짓 위원회(어용 위원회)와 도찐개찐 국짐당위원(역사조… 진리true 2021-05-04 495 4
16995 송영길의 표리부동(반미종북 정치관-김대중정권의 부정과 … 진리true 2021-05-03 553 5
16994 역사조작의 정치공작 수볍 - 밥(호구지책 유인수단)부터… 진리true 2021-05-03 438 4
16993 중국인의 강남부동산 구입방식 - 가상화폐 세탁자금 진리true 2021-05-02 471 5
16992 간첩단의 확인메달(호패) 진리true 2021-05-01 590 12
16991 카페 개설과 도자기 밀수판매 사업 진리true 2021-05-01 464 3
16990 태양광 시설투자로 망한 축산겸용업 - 원금회수 불능 댓글(1) 진리true 2021-05-01 539 5
16989 탈북광수는 국방부보다 용감한 가! 진리true 2021-04-30 568 14
16988 환영받지 못하는 남쪽나라 통치자 진리true 2021-04-29 586 13
16987 한국이 파산한 증거 - 정선아리랑 댓글(1) 진리true 2021-04-28 635 4
16986 경북종자들의 성폭력 범죄유산 방치 댓글(1) 진리true 2021-04-28 528 5
16985 5/18 사꾸라의 재결집(국찜당 붕괴예약) 진리true 2021-04-28 524 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