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해병대, 펜타곤 무시: 백신 의무 없음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미 해병대, 펜타곤 무시: 백신 의무 없음

페이지 정보

작성자 공부하는이 작성일21-08-26 13:26 조회353회 댓글1건

본문

미 해병대, 펜타곤 무시: 백신 의무 없음

 

Marines Defy Pentagon: No Vaccine Mandates

 

By  Michael Baxter - August 25, 2021

 

https://realrawnews.com/2021/08/marines-defy-pentagon-no-vaccine-mandates/

 

 

 

 

Marine Corps General and acting Joint Chief of Staff Chairman David H. Berger amplified his rhetoric against mandatory vaccinations after Pentagon Spokesperson John Kirby and Defense Secretary Lloyd Austin announced that all military personnel must immediately begin receiving the Covid-19 vaccination.

The contentious order came days after the corrupt Food &Drug Administration (FDA) gave full approval to Pfizer’s jab. Although it’s beyond the context of this article, RRN is reviewing evidence that Pfizer funneled enormous amounts of cash to the FDA in exchange for approving a drug that has undergone little testing and has sparked a hot debate over safety and efficacy.

As RRN reported on August 10, Gen. Berger and the Def Sec. had clashed over starkly different opinions on whether an illegitimate administration has authority to impose draconian-style mandates that could potentially endanger America’s fighting forces. Austin had said he answers only to Kamala Harris and Joe Biden, and Gen. Berger accused him of “selling your soul to the Devil” for popularity. Gen. Berger had added he would forcibly resist any an all attempts to unlawfully inoculate his Marines.

Hostility between the two escalated Wednesday morning when Kirby, while taking questions during a press briefing on Afghanistan, mentioned casually that mandatory vaccinations would start at once.

A source in Gen. Berger’s office told RRN that his office received a memo minutes after the briefing concluded. That memo said 800,000 of the country’s 1,346,000 active-duty personnel, which includes 156,000 Marines, have resisted vaccination. For perspective, those figures represent 59%a majority-overall and 86% of the Marine Corps.

In addition, the memo asserted no solider will be granted a waiver, regardless of health or religious affiliation. “If a man or woman is healthy enough to serve in the Armed Forces, he/she is healthy enough to receive a Covid-19 vaccination” and “We can not tolerate the Armed Forces refusing the vaccine due to a conflict with religious beliefs. All U.S. military personnel will be vaccinated, to begin immediately,” were the words bearing Lloyd Austin’s signature.

Our source said Gen. Berger phoned Austin and uttered only two words“you’re through”before feeding the memo to a shredder.

He insists that Berger’s stance on mandatory vaccinations is unchanged.

“Berger went to call other high-ranking military officers right after he saw the memo. He was livid,” our source said. “I heard Berger say he’s not going to stand for this and he would muster every asset at his disposal to prevent mandatory vaccinations in the military. He’s usually so well-composed. Never seen such rage in him,” our source said.

“General Berger doesn’t recognize the Biden administration. He knows power was unlawfully usurped, and the election stolen. He believes the vaccines require much more testing, and that it’s unconstitutional and immoral to use questionable medication on perfectly healthy troops. He is prepared to go down fighting over this,” our source added.

He claims that Gen. Berger has the support of most of the Joint Chiefs of Staff, including Chief of the Army Gen. James C. McConville, Chief of the Air Force Gen. Charles Q. Brown, and Chief of Naval Operations Michael M. Gilday, all of whom are Trump appointees and all of whom have vowed to depose  Kamala Harris and Joe Bide, post haste.

 

GATES UPDATE ASAP. THERE WAS A DELAY IN YESTERDAY’S PROCEEDINGS

 

 

 

구글 번역

 

미 해병대, 펜타곤 무시: 백신 의무 없음

 

작성자: Michael Baxter - 2021825

 

미 국방부 존 커비(John Kirby) 대변인과 로이드 오스틴 국방장관이 모든 군인이 즉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해야 한다고 발표한 후 해병대 총사령관 겸 합참의장 대행인 데이비드 H. 버거(David H. Berger)는 의무적인 예방 접종에 대한 자신의 수사를 확대했습니다.

논쟁의 여지가 있는 명령은 부패한 식품의약국(FDA)이 화이자의 잽을 완전히 승인한 지 며칠 만에 이뤄졌습니다. 이 기사의 맥락을 벗어나긴 하지만, RRN은 화이자가 테스트를 거의 거치지 않았고 안전성과 효능에 대한 뜨거운 논쟁을 촉발시킨 약을 승인하는 대가로 엄청난 양의 현금을 FDA에 보냈다는 증거를 검토하고 있습니다.

RRN810일에 보고한 것처럼 Berger 장군과 Def Sec. 불법적인 행정부가 미국의 전투력을 잠재적으로 위험에 빠뜨릴 수 있는 엄격한 방식의 명령을 부과할 권한이 있는지 여부에 대해 완전히 다른 의견을 놓고 충돌했습니다. 오스틴은 자신이 카말라 해리스와 조 바이든에게만 대답한다고 말했고 버거 장군은 인기를 위해 "악마에게 영혼을 판다"고 그를 비난했다. Berger 장군은 해병대에게 불법적으로 예방접종을 하려는 모든 시도에 대해 강제로 저항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Kirby는 아프가니스탄에 대한 언론 브리핑에서 질문을 받는 동안 수요일 아침 의무 예방 접종이 즉시 시작될 것이라고 아무렇지도 않게 언급하면서 두 사람 사이의 적대감이 고조되었습니다.

Berger 장군의 사무실 소식통은 RRN에 그의 사무실에서 브리핑이 끝난 후 몇 분 동안 메모를 받았다고 말했습니다. 그 메모에는 156,000명의 해병대를 포함하여 1,346,000명의 현역 군인 중 800,000명이 백신 접종에 저항했다고 밝혔습니다. 관점에서 이 수치는 전체 해병대의 59%(전체의 과반수 및 86%)를 나타냅니다.

또한 메모에는 건강이나 종교에 관계없이 군인이 면제되지 않는다고 주장했습니다. “남녀가 군복무를 할 수 있을 만큼 건강하다면 코로나19 예방접종을 맞을 만큼 건강하다국군이 종교적 신념과 충돌해 백신을 거부하는 것을 용납할 수 없다. 즉시 시작하기 위해 모든 미군 요원이 예방 접종을 받을 것입니다.”라고 Lloyd Austin의 서명이 새겨져 있었습니다.

우리 소식통에 따르면 Berger 장군은 Austin에게 전화를 걸어 메모를 분쇄기에 공급하기 전에 "끝났습니다"라는 두 단어만 말했습니다.

그는 의무 예방 접종에 대한 Berger의 입장은 변함이 없다고 주장합니다.

버거는 메모를 보자마자 다른 고위 장교들에게 전화를 걸었다. 그는 미쳤다고 우리 소식통은 말했다. “Berger가 이것을 지지하지 않을 것이며 군대에서 의무적인 예방 접종을 방지하기 위해 모든 자산을 소집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평소에 너무 잘 구성되어 있습니다. 그에게서 그런 분노는 본 적이 없다고 우리 소식통이 말했다.

버거 장군은 바이든 행정부를 인정하지 않습니다. 그는 권력이 불법적으로 찬탈되었고 선거가 도난당했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그는 백신이 훨씬 더 많은 테스트를 필요로 하며 완벽하게 건강한 군대에 의심스러운 약물을 사용하는 것은 위헌적이고 부도덕하다고 믿습니다. 그는 이 문제를 놓고 싸울 준비가 되어 있다고 우리 소식통이 덧붙였다.

그는 Berger 장군이 육군참모총장 James C. McConville, 공군참모총장 Charles Q. Brown, 해군참모총장 Michael M. 길데이는 모두 트럼프가 임명한 사람이며 모두 카말라 해리스와 조 바이드를 서둘러 퇴진시키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빌 게이츠 업데이트 최대한 빨리. 어제의 절차에 지연이 있었습니다

 

 

기사 해설

 

영혼 판 X '무조건 맞아'. 헌법 수호 해병 '안돼, 너 끝났어!' 일촉즉발#524. 210826.

 

https://www.youtube.com/watch?v=12QyZCriBwY

 

 

 

 

 

 

참고 기사

 

해병대 국방장관 책망: "해병대를 위한 필수 예방 접종 없음."

 

Marines Rebuke Def. Sec.: “No Mandatory Vaccinations for My Marines.”

 

By  Michael Baxter - August 10, 2021

 

https://realrawnews.com/2021/08/marines-rebuke-def-sec-no-mandatory-vaccinations-for-my-marines/

 

 

Marine Corps General David H. Berger on Monday rebuked Defense Secretary Lloyd Austin’s edict requiring all Armed Forces personnel to submit to Covid-19 vaccinations under threat of court martial or discharge, said a source in Gen. Berger’s office who overheard a heated conversation between them.

Gen. Berger telephoned the defense secretary minutes after he said in a press conference that the Covid-19 vaccination is needed to maintain military readiness and that he would enforce the mandatary vaccination policy regardless of FDA approval status.

“There will be no mandatory vaccinations for my Marines,” Gen. Berger said.

In a transcript of the call reviewed by Real Raw News, Gen. Berger lambasted Austin and branded him a traitor.

“Under no circumstances will Marines be compelled to take a potentially hazardous vaccination that the FDA won’t even fully endorse,” Gen. Berger told Austin. “You are a coward and a traitor, manipulated by people pushing bad policy on the men and women who provide security to our nation. Neither you nor your puppet president has authority to enforce such a policy.”

Austin argued that mandatory vaccinations have always been a requirement for soldiers enlisting into the Armed Forces, and they, as property of the U.S. government, have no right to decide whether to take the Covid-19 jab. The federal government and President Biden would decide for them, Austin said.

“They’re incapable of making informed decisions. So we, their leaders, make the big decisions they cannot,” Austin said. “Biden and Harris are in charge, not individual soldiers.”

Then Austin got political: “If conservatives and evangelicals see our fighting forces getting vaccinated, they’ll be more likely to get vaccinated themselves,” Austin said.

Gen. Berger said it was unfair to compare established vaccinations with a product that was rushed to market with little concern for side effects. He called the CDC and Dr. Fauci corrupt, and he asked Austin why the puppet administration hid from the public an NIH report linking the vaccination to thousands of fatalities.

“If someone dies, you say it was Covid-19. There’s a refusal to admit the vaccination carries side effects that can include death in certain individuals.”

“I’m not a physician. I’m the Secretary of Defense for Joseph R. Biden, and I follow orders,” Austin retorted.

“In case you haven’t heard, Biden’s not in charge of the military, and neither are you. You can sell whatever lies you want to the media. You sold your soul, Lloyd, and I hope you can live with yourself,” Gen. Berger said.

Gen. Berger said he had the support of other Joint Chiefs of Staff and would implore them to ignore unlawful orders coming from the illegitimate administration.

“If a soldier wants the vaccination, fine. If not, he’s not rolling up his sleeve. If you try to forcibly vaccinate even one of my Marines, you better come armed,” Gen. Berger said, and hung up the phone.

In a statement Monday afternoon, Biden said he strongly supports Austin’s message and that he is “eager to see” the Covid-19 vaccination added to the battery of vaccinations soldiers receive upon joining the military.

 

 

구글 번역

 

해병대 국방장관 책망: "해병대를 위한 필수 예방 접종 없음."

 

작성자: Michael Baxter - 2021810

 

해병대장 데이비드 H. 버거(David H. Berger)는 월요일 로이드 오스틴(Lloyd Austin) 국방장관의 칙령에 따라 모든 군대 직원이 군입대 또는 전역의 위협이 있는 상태에서 코로나19 예방접종을 받아야 한다고 비난했다고 버거 장군의 사무실에서 그들 사이의 열띤 대화를 엿들은 소식통이 말했다. .

버거 장군은 기자 회견에서 군사 준비태세를 유지하기 위해 코로나19 예방 접종이 필요하며 FDA 승인 상태와 상관없이 의무적 예방 접종 정책을 시행할 것이라고 말한 후 몇 분 만에 국방부 장관에게 전화를 걸었습니다.

Berger 장군은 "해병대에 대한 의무적인 예방 접종은 없을 것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Real Raw News에서 검토한 통화 녹취록에서 Berger 장군은 Austin을 비난하고 그를 반역자로 낙인찍었습니다.

Berger 장군은 Austin에게 "어떤 상황에서도 해병대는 FDA가 완전히 승인하지도 않은 잠재적으로 위험한 예방 접종을 강요받지 않을 것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당신은 우리 국가의 안보를 제공하는 남녀에 대해 나쁜 정책을 추진하는 사람들에게 조종당하는 겁쟁이이자 배신자입니다. 당신이나 당신의 꼭두각시 대통령은 그런 정책을 시행할 권한이 없습니다.”

Austin은 의무적인 예방 접종은 군대에 입대하는 군인에게 항상 요구 사항이었고 미국 정부의 재산으로서 Covid-19 잽을 받을지 여부를 결정할 권리가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Austin은 연방 정부와 Biden 대통령이 결정을 내릴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들은 정보에 입각한 결정을 내릴 수 없습니다. 그래서 그들의 지도자인 우리는 그들이 할 수 없는 중대한 결정을 내립니다.”라고 Austin이 말했습니다. "바이든과 해리스가 지휘하는 것이지 개별 군인이 아니다."

그런 다음 오스틴은 정치적인 입장이 되었습니다. “보수주의자와 복음주의자들이 우리 군대가 백신 접종을 받는 것을 본다면 스스로 백신 접종을 받을 가능성이 더 커질 것입니다.”라고 Austin은 말했습니다.

Berger 장군은 기존 예방 접종을 부작용에 대한 우려가 거의 없이 시장에 급히 출시된 제품과 비교하는 것은 부당하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CDC와 파우치 박사가 부패했다고 주장했고 왜 꼭두각시 행정부가 백신 접종과 수천 명의 사망자를 연결하는 NIH 보고서를 대중에게 숨겼는지 오스틴에게 물었습니다.

누군가가 죽으면 코로나19라고 합니다. 백신 접종이 특정 개인의 사망을 포함할 수 있는 부작용을 수반한다는 사실을 인정하는 것을 거부하고 있습니다.”

저는 의사가 아닙니다. 저는 Joseph R. Biden의 국방부 장관이며 명령을 따릅니다.”라고 Austin이 반박했습니다.

"당신이 듣지 못했다면, 바이든은 군대를 책임지고 있지 않으며 당신도 마찬가지입니다. 원하는 거짓말은 무엇이든 언론에 팔 수 있습니다. Lloyd, 당신은 영혼을 팔았고, 나는 당신이 자신과 함께 살 수 있기를 바랍니다.

버거 장군은 다른 합참의 지원을 받고 있으며 불법 행정부에서 오는 불법적인 명령을 무시하도록 간청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군인이 예방접종을 원하면 괜찮습니다. 그렇지 않다면 그는 소매를 걷어붙이지 않습니다. 우리 해병대 중 한 명이라도 강제로 예방접종을 시키려 한다면 무장하고 오는 게 좋을 것 같다고 버거 장군은 말하고 전화를 끊었다.

월요일 오후 성명에서 바이든 전 부통령은 오스틴의 메시지를 강력하게 지지하며 군인들이 입대할 때 받는 백신 배터리에 코로나19 백신이 추가되는 것을 보고 싶다고 말했다.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갈수록 ??? 바이든  정지무능성
월요일 오후 성명에서 바이든 전 부통령은
오스틴의 메시지를 강력하게 지지하며 군인들이 입대할 때 받는 백신 배터리에
코로나19 백신이 추가되는 것을 “보고 싶다”고 말했다. - ???

퍼온글 목록

Total 17,437건 6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7287 Covid 백신 접종 후 심각한 후유증 환자 혈액 조사… 학습하는이 2021-10-10 337 9
17286 진짜 백악관 건너편 바이든의 가짜 백악관 세트 학습하는이 2021-10-10 316 8
17285 미국 가장 백신접종 많은 주 코로나19 입원 급증 학습하는이 2021-10-10 191 8
17284 4강 경선은 무효다..!! 댓글(1) Marie 2021-10-10 288 5
17283 일본 의사 코로나19 환자에게 이버멕틴 사용 시작 학습하는이 2021-10-09 324 6
17282 노벨 위원회 언론의 자유는 민주주의와 항구적인 평화를 … 학습하는이 2021-10-09 152 5
17281 베이징과 연계된 '워싱턴 수뇌부' 이야기 고사연 2021-10-09 195 3
17280 황교안 투쟁 선언, "후보별 득표율 조작된 듯..." 댓글(2) 고사연 2021-10-09 190 3
17279 페이크 백악관 사운드 스테이지가 확인되었습니다… 배우? 학습하는이 2021-10-09 156 8
17278 미 대선 재감사 열풍, 30개주 포렌식 감사 요청 댓글(1) 고사연 2021-10-09 154 4
17277 {再}춘천교대 앞, 고려대, 국방부(2차), 남춘천역 … inf247661 2021-10-08 159 3
17276 화이자 백신 2개월 지나면 효과 감소? "이쯤되면 백신… 학습하는이 2021-10-08 268 13
17275 미, 50개주 재감사, 선거 무효 선언 운동 시작 댓글(2) 고사연 2021-10-08 237 8
17274 대만 전쟁 준비-중국 기습 갈등 촉발 학습하는이 2021-10-07 276 15
17273 헌터 바이든 군사 재판소: 첫째 날 학습하는이 2021-10-07 271 15
17272 전쟁 경고-중국 대만, 호주, 일본, 인도, 미국과 핵… 학습하는이 2021-10-07 194 6
17271 '문'哥(가) '짜가, 붉은 정권'에 의한 作態(작태)… inf247661 2021-10-06 199 4
17270 미국 현지 최신 인텔 - 라나회장 학습하는이 2021-10-05 383 9
17269 첼시 클린턴, 군사재판 직면 댓글(3) 학습하는이 2021-10-05 340 10
17268 4.15총선 의혹 진상규명 촉구 교수 시국선언 댓글(1) 고사연 2021-10-04 268 9
17267 증거: Covid 전염병은 적어도 9/11 이전에 계획 학습하는이 2021-10-04 241 6
17266 국방 경제분야 여야정책 비교분석 학습하는이 2021-10-03 167 8
17265 백신 접종 이제 끝. 용감한 크로아티아 대통령 학습하는이 2021-10-03 387 13
17264 [사설] 태양광 풍력 ‘전력 저장 비용’만 1200조원… 한글말 2021-10-02 221 11
17263 미군 감옥선 일본 기항 충격! 댓글(1) 학습하는이 2021-10-02 402 17
17262 유출된 국방부 문서: 대부분의 COVID 사망, 입원은… 학습하는이 2021-10-02 295 16
17261 황교안, "원상회복 종이? 새빨간 거짓말" 댓글(2) 고사연 2021-10-02 254 5
17260 하태경, “배춧잎투표지, 프린터물”, 억지주장 댓글(1) 고사연 2021-10-02 175 11
17259 완전접종자 항체 의존 증강(ADE) 가속화 학습하는이 2021-10-02 278 6
17258 빌 게이츠, 예정보다 앞서 관타나모에서 교수형 댓글(1) 학습하는이 2021-10-02 423 1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