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 코로나19 감염률과 사망률이 낮은 이유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아프리카 코로나19 감염률과 사망률이 낮은 이유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학습하는이 작성일21-09-12 08:45 조회152회 댓글0건

본문

아프리카의 심각한 코로나19 감염률과 사망률이 낮은 이유는 무엇입니까?

 

Why does Africa have such low rates of severe covid-19 infection and mortality?

 

Friday, September 10, 2021 by: Lance D Johnson

 

https://www.naturalnews.com/2021-09-10-why-does-africa-have-low-rates-severe-covid19.html

 

Image: Why does Africa have such low rates of severe covid-19 infection and mortality?

 

(Natural News) In 2015, the Nobel Prize in Physiology and Medicine was awarded to William C. Campbell from the US, Satoshi Omura from Japan, and Youyou Tu from China. The three scientists discovered natural-based remedies to treat parasitic infections that cause malaria, river blindness (onchocerciasis) and elephantiasis (lymphatic filariasis). These infections plague over a hundred million people annually, especially throughout Africa, where living conditions are less favorable.

Youyou Tu was able to isolate and synthesize artemisinin from the herb, sweet wormwood (Artemisia annua). The discovery has led to a novel therapy against malaria. William Campbell and Satoshi Omura cultivated dozens of strains of streptomyces bacteria and isolated avermectin. Renamed ivermectin, this bacterium was made into a blockbuster drug and become a novel therapy against roundworm infections. Today, ivermectin is showing promise for covid patients, and even inhibits SARS-CoV-2, in vitro.

 

Ivermectin and artemisinin revolutionize medicine in Africa

 

Ivermectin and artemisinin have revolutionized the quality of life for millions of people living in Africa. The Nobel committee in Stockholm said artemisinin and ivermectin “treatment is so successful that these diseases are on the verge of eradication, which would be a major feat in the medical history of humankind.”

Now that these medicines are being used as front-line treatments in certain areas of Africa, fewer people are suffering from severe infections, which includes respiratory infections like covid-19. In April 2020, the journal Antiviral Research published an article promoting ivermectin because it showed early success in treating SARS-CoV-2. Since then, there have been 75 peer reviewed studies on ivermectin, with promising results. In 63 prophylaxis studies, ivermectin showed an 86% improvement for covid patients. In 45 peer reviewed early treatment studies, ivermectin showed a 70 percent improvement for covid patients.

 

Ivermectin drastically lowers mortality rate and case count for covid-19

 

The National Library of Medicine published a bombshell report in October 2020 showcasing all the countries that participated in the African Program for Onchocerciasis Control. Some countries took part in an “intensive Ivermectin mass campaign carried out to control onchocerciasis.” Other countries did not take part. The report compared covid-19 mortality and infection rates among these countries. The countries that deployed ivermectin had a peculiarly lower rate of infection eight percent lower but most importantly, these nations had a 28 percent lower covid-19 mortality rate! The mortality rate could be further reduced because this study represents incidental use of ivermectin, prescribed for something entirely different. What would the results be if ivermectin was prescribed early and often as a direct therapeutic for covid-19 and other respiratory infections?

Japanese researchers were curious about the ivermectin connection. They investigated thirty-one “onchocerciasis endemic” countries that used “community-directed treatment with ivermectin.” The researchers compared their COVID-19 statistics with 22 “non-endemic” countries. The mortality rate was “significantly less” in the thirty-one countries that used ivermectin for onchocerciasis. In the countries where ivermectin was used frequently, there were 134.4 cases per 100,000 people and the number of deaths was 2.2 per 100,000. In countries that do not use ivermectin, there are 950.6 cases per 100,000 and 29.3 deaths per 100,000. This realization prompted Tokyo’s Medical Association Chairman to hold a live press conference recommending ivermectin to all doctors and for all covid-19 patients.

 

FDA hesitant to regulate, dispense and recommend ivermectin, despite overwhelming evidence of efficacy

 

The U.S. Food and Drug Administration (FDA) has not moved forward with clinical studies on ivermectin, despite the drug’s historic efficacy against other pathogens. The agency maintains: “The FDA has not reviewed data to support use of ivermectin in COVID-19 patients to treat or to prevent COVID-19.”

If regulatory agencies were to admit that there are effective antiviral treatments that target viral proteins, then there would be no legal justification to grant emergency use authorization to experimental vaccines. But with ivermectin, early treatment saves lives. The drug is not only an over-the-counter veterinary-grade treatment for infections in horses. At the right dose and formulation, it can be used successfully to treat infections in humans. The FDA and other regulatory agencies, however, are hesitant to approve, regulate and dispense this medicine in a form that patients and hospitals can rapidly deploy with efficacy. Why is that? Shouldn’t a life-saving, affordable, effective medicine be a priority? With proper dispensing, ivermectin could be used in treatment protocols, without the risk of overdose.

Using treatments such as ivermectin is just the tip of the iceberg. There are several anti-inflammatory, anti-viral compounds that can improve survival rates and lessen suffering in medical systems around the world, if only the powers that be allowed it.

 

 

 

구글 번역

 

아프리카의 심각한 코로나19 감염률과 사망률이 낮은 이유는 무엇입니까?

 

2021910일 금요일 작성자: Lance D Johnson

 

(Natural News) 2015년 노벨 생리의학상은 미국의 William C. Campbell, 일본의 Satoshi Omura, 중국의 Youyou Tu에게 돌아갔습니다. 3명의 과학자는 말라리아, 강변 실명증(사상충증) 및 상피충증(림프 사상충증)을 유발하는 기생충 감염을 치료하기 위한 자연 기반 치료법을 발견했습니다. 이러한 감염은 특히 생활 조건이 좋지 않은 아프리카 전역에서 매년 1억 명이 넘는 사람들을 괴롭히고 있습니다.

Youyou Tu는 허브인 달콤한 쑥(Artemisia annua)에서 아르테미시닌을 분리하고 합성할 수 있었습니다. 이 발견은 말라리아에 대한 새로운 치료법으로 이어졌습니다. William CampbellSatoshi Omura는 수십 종의 스트렙토마이세스 박테리아를 배양하고 아버멕틴avermectin을 분리했습니다. 이버멕틴ivermectin으로 개명된 이 박테리아는 블록버스터 약물로 만들어졌으며 회충 감염에 대한 새로운 치료법이 되었습니다. 오늘날 이버멕틴은 코로나19 환자에게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으며 시험관 내에서 SARS-CoV-2를 억제하기까지 합니다.

 

Ivermectinartemisinin은 아프리카의 의학에 혁명을 일으켰습니다.

 

Ivermectinartemisinin은 아프리카에 사는 수백만 명의 삶의 질에 혁명을 일으켰습니다. 스톡홀름의 노벨 위원회는 아르테미시닌과 이버멕틴의 치료가 매우 성공적이어서 이러한 질병이 근절되기 직전이며, 이는 인류의 의학사에서 중대한 위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제 이러한 의약품이 아프리카의 특정 지역에서 최전선 치료제로 사용되고 있기 때문에 코로나19와 같은 호흡기 감염을 비롯한 중증 감염으로 고통받는 사람이 줄어들고 있습니다. 20204월 항바이러스 연구 저널은 이버멕틴이 SARS-CoV-2 치료에 조기에 성공했음을 보여주었기 때문에 홍보하는 기사를 게재했습니다. 그 이후로 이버멕틴에 대한 75건의 동료 검토 연구가 있었으며 유망한 결과를 얻었습니다. 63개의 예방 연구에서 이버멕틴은 코로나바이러스 환자에게 86% 개선을 보였습니다. 45개의 동료 검토 초기 치료 연구에서 이버멕틴은 코로나19 환자에게 70% 개선을 보였습니다.

 

Ivermectincovid-19의 사망률과 사례 수를 크게 줄입니다.

 

국립 의학 도서관(National Library of Medicine)202010월에 사상충증 통제를 위한 아프리카 프로그램에 참여한 모든 국가를 보여주는 폭탄적인 보고서를 게시했습니다. 일부 국가에서는 사상충증을 통제하기 위해 실시한 집중적인 이버멕틴 대규모 캠페인에 참여했습니다. 다른 국가는 참여하지 않았습니다. 보고서는 이들 국가의 코로나19 사망률과 감염률을 비교했다. 이버멕틴을 배치한 국가는 감염률이 8% 낮았지만 특히 코로나19 사망률이 28% 낮았습니다! 이 연구는 완전히 다른 용도로 처방된 이버멕틴의 우발적인 사용을 나타내기 때문에 사망률을 더 낮출 수 있습니다. 이버멕틴이 코로나19 및 기타 호흡기 감염에 대한 직접적인 치료제로 조기에 자주 처방된다면 결과는 어떻게 될까요?

일본 연구원들은 이버멕틴의 연관성에 대해 궁금해했습니다. 그들은 "이버멕틴으로 지역사회 지향 치료"를 사용한 31"사상충증 발병" 국가를 조사했습니다. 연구원들은 COVID-19 통계를 22개의 "비 풍토병" 국가와 비교했습니다. 사상충증에 이버멕틴을 사용한 31개국에서 사망률이 "상당히 낮았습니다". 이버멕틴을 자주 사용한 국가에서는 10만 명당 134.4, 사망자는 10만 명당 2.2건이었다. 이버멕틴을 사용하지 않는 국가에서는 100,000명당 950.6건이 발생하고 100,000명당 29.3명이 사망합니다. 이러한 깨달음으로 인해 도쿄의학협회 회장은 모든 의사와 모든 코로나19 환자에게 이버멕틴을 권장하는 실시간 기자 회견을 열었습니다.

 

FDA는 압도적인 효능 증거에도 불구하고 이버멕틴의 규제, 분배 및 권장을 주저함

 

미국 식품의약국(FDA)은 다른 병원체에 대한 이버멕틴의 역사적 효능에도 불구하고 이버멕틴에 대한 임상 연구를 진행하지 않았습니다. FDA"FDACOVID-19를 치료하거나 예방하기 위해 COVID-19 환자에게 이버멕틴을 사용하는 것을 뒷받침하는 데이터를 검토하지 않았다"고 주장합니다.

규제 기관이 바이러스 단백질을 표적으로 하는 효과적인 항바이러스 치료제가 있음을 인정한다면 실험용 백신에 긴급 사용 승인을 부여할 법적 근거가 없을 것입니다. 그러나 이버멕틴의 경우 조기 치료가 생명을 구합니다. 이 약물은 말의 감염에 대한 비처방 수의학 등급 치료제가 아닙니다. 올바른 복용량과 제형으로 인간의 감염을 성공적으로 치료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FDA 및 기타 규제 기관은 환자와 병원이 신속하게 효율적으로 배치할 수 있는 형태로 이 약을 승인, 규제 및 분배하는 것을 주저합니다. 왜 그런 겁니까? 생명을 구하고 저렴하며 효과적인 의약품이 우선순위가 되어야 하지 않습니까? 적절한 분배로 이버멕틴은 과다 복용의 위험 없이 치료 프로토콜에 사용될 수 있습니다.

이버멕틴과 같은 치료법을 사용하는 것은 빙산의 일각에 불과합니다. 만약 그것을 허용하는 파워만 있다면, 전 세계 의료 시스템의 생존율을 높이고 고통을 줄일 수 있는 몇 가지 항염증, 항바이러스 화합물이 있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7,335건 3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7275 4.15총선 의혹 진상규명 촉구 교수 시국선언 댓글(2) 고사연 2021-10-04 185 9
17274 증거: Covid 전염병은 적어도 9/11 이전에 계획 학습하는이 2021-10-04 191 6
17273 국방 경제분야 여야정책 비교분석 학습하는이 2021-10-03 117 8
17272 백신 접종 이제 끝. 용감한 크로아티아 대통령 학습하는이 2021-10-03 295 13
17271 선관위 비판하는 황교안에게 경고하는 등신당 댓글(2) 고사연 2021-10-03 178 8
17270 [사설] 태양광 풍력 ‘전력 저장 비용’만 1200조원… 한글말 2021-10-02 150 11
17269 미군 감옥선 일본 기항 충격! 댓글(1) 학습하는이 2021-10-02 312 17
17268 유출된 국방부 문서: 대부분의 COVID 사망, 입원은… 학습하는이 2021-10-02 220 15
17267 황교안, "원상회복 종이? 새빨간 거짓말" 댓글(2) 고사연 2021-10-02 177 5
17266 하태경, “배춧잎투표지, 프린터물”, 억지주장 댓글(2) 고사연 2021-10-02 96 11
17265 컴퓨터가 미국 대통령을 뽑았다(手記가 아니고 인쇄) 댓글(1) 고사연 2021-10-02 130 4
17264 완전접종자 항체 의존 증강(ADE) 가속화 학습하는이 2021-10-02 188 6
17263 빌 게이츠, 예정보다 앞서 관타나모에서 교수형 댓글(1) 학습하는이 2021-10-02 293 12
17262 빌 클린턴 죽음은 살인, 독에 의한 죽음으로 결정내렸다 학습하는이 2021-10-01 484 12
17261 가장 큰 현안과제, 중앙선관위 여론/경선조작 댓글(2) 고사연 2021-10-01 142 7
17260 가짜 바이든 가짜 부스터를 맞습니다 학습하는이 2021-10-01 228 6
17259 가짜 여론조사 / 진짜민심, 이렇다 고사연 2021-09-30 197 2
17258 대법관들 국민이 두렵지 않나? 왜 선거재판 안 하나? 고사연 2021-09-30 124 6
17257 가짜 대통령 바이던 백악관 백신 사진을 가짜로 만들고.… 학습하는이 2021-09-30 171 6
17256 COVID-19 백신 접종 모든 조종사 지상배치 명령 … 학습하는이 2021-09-30 200 10
17255 국힘당원 1800명 경선 일괄위탁관리 금지 가처분신청 고사연 2021-09-30 124 6
17254 이인선 수녀님, "나는 박정희란 이름 석 자로 족하다" 우익대사 2021-09-30 190 20
17253 전자개표 반대하는 브라질 국민들 길거리로! 고사연 2021-09-29 140 6
17252 국민 각성없이 이대로 흘러가면 정권교체 어렵다 댓글(1) 고사연 2021-09-29 124 4
17251 부정선거 밝히지 않고 정권교체? 절대 불가능!!! 댓글(1) 고사연 2021-09-29 137 11
17250 국내특허-그래핀 함유 식염수 코로나 백신 학습하는이 2021-09-29 322 5
17249 코로나 사망자 80% 백신 접종, 코로나 사망자 3,0… 학습하는이 2021-09-29 217 10
17248 백신 접종 모범국 이스라엘·영국도 재확산 비상…확진자·… 학습하는이 2021-09-29 153 6
17247 트럼프, 군부가 부정선거 수사 완료"신속한 귀환" 약속 댓글(1) 학습하는이 2021-09-29 175 17
17246 대법 연구관들 이재명 유죄 냈는데 권순일 무죄 주장 댓글(1) 고사연 2021-09-28 181 1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