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 태양광 풍력 ‘전력 저장 비용’만 1200조원.. 숨기고 거짓말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사설] 태양광 풍력 ‘전력 저장 비용’만 1200조원.. 숨기고 거짓말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글말 작성일21-10-02 18:05 조회270회 댓글0건

본문

[사설] 태양광 풍력 ‘전력 저장 비용’만 1200조원.. 숨기고 거짓말

새만금 태양광.jpg

전북 군산시 비응도동 새만금방조제 인근 수상태양광 패널이 온통 새똥으로 범벅이 돼 있는 모습. / 김영근 기자

정부의 2050 탄소 중립안을 실현하려면 전력 저장 장치(ESS) 구축에만 787조~1248조원이 들 것이라는 탄소중립위원회 전문위원회 검토 내용을 조선일보가 입수해 보도했다. 탄소중립위원회는 지난달 2050년의 태양광·풍력 전력 비율을 56.6~70.8%로 잡은 세 시나리오를 제시했다. 태양광·풍력은 햇빛과 바람이 있을 때만 전기를 생산하기 때문에 생산 전력을 저장했다가 햇빛·바람이 없을 때 쓰기 위한 전력 저장 장치가 필요하다. 탄소중립위원회 에너지 분과 전문가들이 지난 7월 그 설치 비용을 계산한 내용이 이번에 공개된 것이다.

이 뉴스는 두 측면에서 충격적이다. 우선 전력 저장 장치 구축비가 생각보다 훨씬 많이 든다는 점이다. 그동안 일반적으로 예상한 액수의 2~3배에 달했다. 이번 보고서에 따르면 전력 저장 장치에 필요한 땅도 여의도의 48~76배에 달한다. 태양광 패널 설치 부지와는 별도로 필요한 땅이다. 이 밖에 태양광·풍력 등은 도시·공단 등의 전력 실수요지에서 먼 곳에 흩어져 있기 때문에 송·배전망 설치에도 천문학적 비용이 들 수밖에 없다. 정부 정책이 아니라 실현 불가능한 공상 소설 같다.

더 충격적인 것은 탄소중립위원회가 이런 분석 결과를 국민에게 숨겨왔다는 점이다. 탄소중립위원회는 지난달 5일 2050 탄소 중립 시나리오를 발표하면서 “소요 비용을 현 단계에선 고려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무엇을 하든 거기에 드는 비용은 가장 중요한 고려 요소다. 그걸 고려하지 않았다니 이상했다. 알고 보니 너무나 엄청난 비용이 든다는 결과가 나오자 그걸 감추고 ‘고려하지 않았다’고 거짓말한 것이다. 위원회는 보도가 나오자 “ESS만 아니라 양수 발전, 그린수소 등을 통해 태양광·풍력의 간헐성에 대처할 수 있다”고 했으나 궁색한 변명이다. 양수 발전은 마땅한 입지가 없고 그린수소는 80% 이상 수입한다는 것이 위원회의 시나리오다.

탄소중립위의 민간 위원 77명에는 환경·시민 단체 인사가 20명 포함돼 있지만 원자력계는 한 명도 없다. 위원회를 자기들 편으로만 구성해놓고, 그나마 전문가들이 작성한 비용 보고서는 숨긴 채 국민에게 거짓말했다. 이게 이른바 탈원전 정권이 하는 일이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7,245건 6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7095 미 대선, 미시간 주도 소송 시작 댓글(3) 고사연 2021-11-08 287 7
17094 CDC 내부이메일 폭로(코로나 백신 정의 변경) 고사연 2021-11-08 243 7
17093 11월 12일 다섯 번째 재검표, 경기 파주 고사연 2021-11-06 282 5
17092 한국인들 시급히 각성해야 나라도 개인도 산다 댓글(1) 고사연 2021-11-06 330 12
17091 미군, 전 뉴욕주지사 앤드류 쿠오모 처형 학습하는이 2021-11-05 421 17
17090 중국이 미국에 침투한 방법, 어떻게 반격해야 하는지 학습하는이 2021-11-05 237 10
17089 4.15부정선거, 통합선거인명부 분석 결과 댓글(1) 고사연 2021-11-04 241 10
17088 네이비 실 밀수 아동으로 가득 찬 화물선 급습 댓글(2) 학습하는이 2021-11-03 344 13
17087 미군 첼시 클린턴의 유죄를 입증하다 학습하는이 2021-11-02 245 7
17086 【'4.15 國會 總選 糾明'없이 來年 大選 할 수 없… inf247661 2021-10-31 269 3
17085 트럼프, 볼드윈 총격 사건 수사 개시 학습하는이 2021-10-30 369 10
17084 4.15 부정선거, 민경욱 전 의원 대법관들을 꾸짖다 댓글(3) 고사연 2021-10-30 241 8
17083 '盧 泰愚'의 過誤! 외 / inf247661 2021-10-29 294 2
17082 총선 부정 선거 원흉 총살없이는! ,,. inf247661 2021-10-29 295 4
17081 첼시 클린턴 군사 재판소 1, 2일날 학습하는이 2021-10-29 276 5
17080 미국 북한이 되다: 재교육 캠프, 빈 선반 판지 음식 … 학습하는이 2021-10-29 180 8
17079 전세계 의사들이 백신을 반대한다! 댓글(1) 학습하는이 2021-10-28 403 11
17078 린 우드의 글 꼭 한국 사람들이 읽길 바란다 학습하는이 2021-10-27 433 12
17077 탈원전, 문재인에게 손해배상 청구한다 댓글(1) 고사연 2021-10-25 369 15
17076 김정은 제거용 '그레이 이글' 드론 1개 중대 배치 고사연 2021-10-25 328 6
17075 3국지 '단복 _ 서서'의 자작시.(펌) inf247661 2021-10-24 343 5
17074 진보가 빨갱이라고 지적, 경고하는 푸틴 대통령 댓글(2) 고사연 2021-10-24 325 6
17073 기가 막히는 부정선거 카르텔 댓글(1) 고사연 2021-10-24 305 6
17072 미국인 77% 페이스북, 트위터 득보다 실이 더 많다 학습하는이 2021-10-21 260 5
17071 민노총집회에 자영업자들 분통터뜨려.... 핸섬이 2021-10-20 340 12
17070 정홍원 한기호 김재원 피소...황교안 대검에 3명 고소 댓글(2) 고사연 2021-10-19 425 10
17069 (펌)베트남派兵 주요司令部 주둔지 地形圖{전술(1 대 … 댓글(2) inf247661 2021-10-18 351 1
17068 헌터 바이든, 관타나모에서 교수형 학습하는이 2021-10-17 380 11
17067 미 대선, 아리조나 피마 카운티 빼박 증거 발견 댓글(1) 고사연 2021-10-17 301 6
17066 황교안, 부정경선 중단 가처분 신청 관련 댓글(3) 고사연 2021-10-16 336 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