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텍 왜 선거 조작했나? 빅브라더 그림자.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빅텍 왜 선거 조작했나? 빅브라더 그림자.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학습하는이 작성일21-11-27 13:16 조회368회 댓글0건

본문

기사 해설

 

빅텍 왜 선거 조작했나빅브라더 그림자#720. 211125

 

https://www.youtube.com/watch?v=nEGGo_JST7g&t=620s

 

 

 

 

독점 도서 발췌: Facebook과 Twitter가 2020년에 어떻게 게임을 조작했는가

 

Exclusive book excerpt: How Facebook and Twitter rigged the game in 2020

 

https://nypost.com/2021/10/12/exclusive-how-facebook-and-twitter-rigged-the-game-in-2020/

 

By 

Mollie Hemingway

 

In her new book, “Rigged: How the Media, Big Tech, and the Democrats Seized Our Elections,” Mollie Hemingway reveals how social-media companies like Twitter and Facebook responded to the 2016 election of Donald Trump to go from free-speech advocates to censors — including blocking The Post’s reporting on Hunter Biden. Here, an exclusive excerpt:

Donald Trump’s 2016 victory was a shock to much of the country, but Silicon Valley took it especially hard. The progressive bastion of San Francisco had turned tech companies from libertarian idealists into liberal crusaders. The industry as a whole felt complicit in Donald Trump’s rise and was intent on doing everything in its power to suppress his voice and those of his supporters.

From the beginning, the tech overlords were plotting how to strike back.

In one meeting, Google founder Sergey Brin suggested that “Jigsaw,” a project Google had developed to combat Islamic terror propaganda, could be used to shape the opinions of Trump voters. By the time Trump was inaugurated, a former Google engineer had told Breitbart reporter Allum Bokhari that activists within the company had formed a working group to brainstorm ways to use Google’s resources to undermine the Trump administration.

In this Sept. 25, 2021, file photo, former President Donald Trump prepares to take the stage during his Save America rally in Perry, Ga.
Silicon Valley, writes Mollie Hemingway, felt uneasy with the election of Donald Trump to the presidency.
Ben Gray, File/AP

Another Google engineer wanted to sabotage Trump’s phone, which ran on Google’s Android operating system, as well as ban the Gmail accounts of senior Trump administration officials. An employee in Google’s advertising department personally referred purchasers of Google ads to the Web site of Sleeping Giants, an activist group that encourages boycotts of conservative news outlets.

It wasn’t any better over at Facebook, where some employees literally took a week off to grieve.

Soon after the election, BuzzFeed was reporting, “Facebook employees have formed an unofficial task force to question the role their company played in promoting fake news in the lead-up to Donald Trump’s victory in the US election last week.”

The group was operating in open defiance of CEO Mark Zuckerberg, who said the idea that Facebook had unfairly tilted the election in Trump’s favor was “crazy.”

Facebook employees felt pressure following the election.
Facebook employees felt pressure following the election.

By December 2016, Zuckerberg had caved. Facebook adopted a new policy of trying to combat the alleged “fake news” that troubled Facebook’s left-wing employees. The tech giant would start paying media outlets to “fact-check” news on the site. With media revenue steadily declining — in no small part because Facebook had radically disrupted the traditional journalistic business models — once reputable news organizations signed up to participate in the fact-checking program.

Media outlets that were supposed to be objectively covering Facebook were now on Facebook’s payroll, given the power to determine all the news that was fit to print.

Whether or not the tech companies wanted to admit it, much of Silicon Valley’s anger over Trump’s victory was about their inability to control American opinion.

In the past two elections, the tech industry had loudly and publicly taken credit for helping Obama’s two victorious campaigns.

For years, the dreamers that built Silicon Valley had prided themselves on the potential of the Internet to become a digital libertarian oasis that offered people a way of opting out of the institutions that had historically sought to control what they thought and did. This was always a bit of a pipe dream, but when a Twitter executive famously referred to the social media platform as the “free speech wing of the free speech party” in 2012, Americans still largely believed the Internet was a force for good.

But Silicon Valley’s Orwellian reaction to 2016 proved once and for all that the visionaries at America’s tech companies were oppressors, not liberators. In 2018, a whistleblower at Google leaked a document titled “The Good Censor,” and it summed up Google’s role in mediating America’s discourse this way:

Hemingway also touches upon social media's role in helping President Obama winning two terms.
Hemingway also touches upon social media’s role in helping President Obama winning two terms.
Charles Rex Arbogast/AP

“Free speech has become a social, economic, and political weapon.”

In January 2018, Project Veritas, a journalism outlet that specializes in undercover investigations, released a video of a former “content review agent” at Twitter (CEO Jack Dorsey). The agent admitted that the platform was biased against conservatives, while Twitter employees reviewing questionable content “let a lot of the left-leaning or liberal stuff go through unchecked.”

Rigged by Mollie Hemingway book cover
Rigged by Mollie Hemingway book cover

Veritas’s investigation also featured a former software engineer at Twitter who admitted that the company “shadow banned” users — a term for when social-media companies employ algorithms to decrease the visibility of certain users without telling them.

Numerous prominent conservatives had seen sudden decreases in engagement on social media and had long suspected that this was happening. In January 2020, Twitter updated its terms of service to formally assert the right to “limit distribution or visibility of any Content on the service.”

And Twitter was hardly an outlier. In December 2018, Google CEO Sundar Pichai testified under oath before Congress that the company doesn’t “manually intervene” in search results.

The next month, a Google employee leaked internal discussions to Breitbart showing that the company did, in fact, interfere with search results. Google-owned YouTube, the world’s second most popular search engine after Google itself, had a “blacklist” — Google’s term — related to a number of political topics. If you searched YouTube for abortion, Democratic Congresswoman Maxine Waters, gun control activist David Hogg, or other political topics, Google was rigging the results.

But that was just the tip of the iceberg. “We have tons of white- and blacklists that humans manually curate,” said one Google employee. “Hopefully this isn’t surprising or particularly controversial.”

Twitter CEO Jack Dorsey testifies during a House Energy and Commerce Committee hearing at the U.S. Capitol in Washington, Thursday, March 25, 2021.
Twitter CEO Jack Dorsey testifies during a House Energy and Commerce Committee hearing at the U.S. Capitol in Washington, Thursday, March 25, 2021.
House Energy and Commerce Committee via AP

Another employee noted that the YouTube intervention on abortion search results happened shortly after left-wing publication Slate asked Google to comment on the prominence of pro-life videos on the platform.

Google also appears to have intentionally reduced the search engine rankings and visibility of conservative media. A September 2020 report in RealClearPolitics by Maxim Lott sifted through the data of the consulting firm Sistrix, which tracks data related to search engine optimization. The data clearly show that, starting in 2017, “conservative news sites including Breitbart, the Daily Caller, and the Federalist have seen their Google search listings dramatically reduced.” And Google was making it absurdly difficult to find specific information on conservative outlets.

The decision to blackball conservative websites was almost certainly intentional. In 2018, The Daily Caller obtained more leaked internal communications showing that Google workers had debated burying conservative news sites. An employee described Breitbart and The Daily Caller specifically as “opinion blogs” that should not be elevated next to corporate media in search results, even though both websites do vital reporting and regularly break major political news, while major corporate media outlets have become hyper-partisan and routinely push fake news.

Google reportedly limited the number stories from conservative outlets that would appear in searches.
Google reportedly limited the number stories from conservative outlets that would appear in searches.
Michel Euler/AP

It’s undeniable Google is rigging results on politically sensitive topics, and that the results of this are politically disadvantageous to conservatives. The effect of this on elections appears to be far more significant than most realize. Starting in 2012, psychologist Robert Epstein, the former editor in chief of Psychology Today, conducted a series of experiments to ascertain the degree to which biased search engine results can shape political opinion. Most people wrongly view search engine results as the product of mechanical neutrality, merely the ranking and ordering of results, and are easily influenced by them.

Epstein, a politically liberal Harvard Ph.D., would later report that during 2016 “all 10 positions on the first page of [Google] search results in both blue states and red states” were biased toward Hillary Clinton.

Based on conclusions from his previous experiments, Epstein estimated that Google alone may have swayed 2.6 million Americans to vote for Hillary Clinton.

In 2019, Epstein would tell the Senate Judiciary Committee that search engine manipulation is “one of the most powerful forms of influence ever discovered in the behavioral sciences.”

In 2020, Epstein monitored Google results using over seven hundred volunteers in three swing states and concluded, “Google search results were strongly biased in favor of liberals and Democrats. This was not true on Bing or Yahoo. . . . The bottom line at the moment is that these manipulations, the ones that we’ve so far quantified, could easily have shifted at least six million votes in just one direction.”

Further, Epstein observed what he claimed was overt manipulation by Google. “We also found what seems to be a smoking gun. That is, we found a period of days when the vote reminder on Google’s homepage was being sent only to liberals — not one of our conservative field agents received a vote reminder during those days,” he said.

As the 2020 election drew near, social media companies —  driven by internal pressure from employees as well as external pressure from liberal activists — started targeting Trump directly.

A report found that Google was more favorable to Hillary Clinton in 2016.
A report found that Google was more favorable to Hillary Clinton in 2016.
Alliance for Women in Media Foundation/Getty Images for Alliance for Women in Media Foundation

For most of the rest of election year, Twitter would regularly block or otherwise censor the president’s tweets. The censorship exposed egregious double standards. At a hearing before the Israeli Knesset in July, a representative of Twitter was asked why the company was censoring Trump but had done nothing about Iran’s Ayatollah Khamenei, who had repeatedly called for the destruction of Israel and Jewish genocide.

Just over a week before Trump’s censored tweet about looting from the George Floyd riotsKhamenei had tweeted, “The only remedy until the removal of the Zionist regime is firm, armed resistance,” and Twitter did nothing.

The response from Twitter to the Knesset was disingenuous, to put it mildly. Khamenei got a free pass because “comments on political issues of the day, or foreign policy saber-rattling on economic or military issues are generally not in violation of our Twitter rules.”

Again, the more likely explanation is that Twitter, much like the executives at all the other tech companies, despised Trump and his politics.

Facebook once touted its ability to shut off 80 percent of the Internet traffic to any link it deems misleading. When deciding whom to censor, Facebook relied on media “fact-checkers” who consider themselves the opposition party. Biased journalists were given the power to scrub their rivals from the Internet, thanks more to the legacy of their places of employment than their own work.

This process of erroneous or slanted liberal media reports informing Facebook “fact checks” played out through Trump’s entire presidency and reelection effort. It suppressed dozens of news stories in the public interest and helped get Biden over the finish line.

“At Facebook, we took our responsibility to protect the integrity of this election very seriously . . . We’ve built sophisticated systems to protect against election interference,” CEO Mark Zuckerberg told ABC News shortly after the election. He highlighted his censorship work, which he described as a fight against “misinformation.”

Excerpted with permission from “Rigged” (Regnery Publishing) by Mollie Hemingway, out now.

 

 

 

웨일 자체 번역


독점 도서 발췌: FacebookTwitter2020년에 어떻게 게임을 조작했는가

 

몰리 헤밍웨이

 

도널드 J 전 대통령트럼프 대통령은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2019919일 백악관으로 영접했다.최상의 이미지/BACKGRID

그녀의 새 에서, "고정몰리 헤밍웨이는 2016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당선에 트위터와 페이스북 같은 소셜미디어 기업들이 헌터 바이든에 대한 포스트의 보도를 차단하는 등 자유 발언 옹호론자에서 검열론자로 가는 데 어떻게 대응했는지 폭로한다여기서, 독점 발췌:

도널드 트럼프의 2016년 승리는 미국 전역에 충격이었지만 실리콘밸리가 특히 강하게 받아들였다샌프란시스코의 진보적인 보루는 자유주의적 이상주의에서 자유주의적 십자군원정으로 기술 기업을 변화시켰다산업계 전체가 도널드 트럼프의 부상에 복잡하게 느껴졌고 그의 목소리와 지지자들을 억압하기 위해 모든 힘을 다하는 데 몰두했다.

처음부터 기술 오버로드들이 반격하는 방법을 구상하고 있었다.

구글 창업자 세르게이 브린은 한 자리에서 구글이 이슬람 테러 선전과 싸우기 위해 개발한 프로젝트인 '지그소'를 트럼프 유권자들의 의견을 구체화하는 데 활용할 수 있다고 제안했다트럼프 대통령이 취임할 때까지 전직 구글 엔지니어는 브레잇바트 기자 앨럼 복하리에게 회사 내 활동가들이 실무그룹을 구성해 구글의 자원을 활용해 트럼프 행정부를 약화시키는 방안을 브레인스토밍했다고 말한 바 있다.

 

몰리 헤밍웨이가 쓴 실리콘밸리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대통령 당선에 불안감을 느꼈다.벤 그레이, 파일/AP

 

또 다른 구글 엔지니어는 구글의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에서 구동되는 트럼프의 전화기를 방해하는 것은 물론 트럼프 행정부 고위 관리들의 G메일 계정을 금지시키려 했다구글 광고부의 한 직원은 구글 광고 구매자들을 직접 보수 언론사 불매운동을 부추기는 행동주의 단체 '슬립 자이언츠'의 웹사이트에 소개하기도 했다.

페이스북에서는 이보다 더 좋은 일이 없었다. 페이스북에서는 말 그대로 일부 직원들이 일주일간 휴가를 내고 슬퍼했다.

버즈피드는 선거 직후 "페이스북 직원들이 비공식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해 지난주 도널드 트럼프의 미국 선거 승리를 앞두고 가짜뉴스 홍보에 자신들의 회사가 어떤 역할을 했는지 추궁하고 있다" 보도했다.

이 그룹은 페이스북이 트럼프에게 유리하게 선거를 부당하게 기울였다는 생각이 "미친 짓"이라고 말한 마크 저커버그 CEO에 대해 공개적으로 반발하며 운영되고 있었다.

 

페이스북 직원들은 선거 이후 압박을 느꼈다.

 

201612, 저커버그는 무너졌다페이스북은 페이스북의 좌파 직원들을 곤혹스럽게 만든 '가짜 뉴스'와 싸우기 위한 새로운 정책을 채택했다이 거대 기술기업은 현장에서 뉴스를 "사실확인"하기 위해 언론사에 돈을 지불하기 시작할 것이다페이스북이 전통적인 저널리즘 사업 모델을 근본적으로 붕괴시켰기 때문에 미디어 수익이 꾸준히 감소하면서 한때 명망 있는 뉴스 기관들이 팩트체크 프로그램에 참여하기로 서명했다.

페이스북을 객관적으로 취재해야 할 언론사들은 이제 인쇄에 적합한 모든 뉴스를 결정할 수 있는 힘을 부여받아 페이스북의 급여를 받고 있었다.

기술기업들이 인정하고 싶든 아니든 트럼프의 승리에 대한 실리콘밸리의 분노는 상당 부분 미국 여론을 좌지우지하지 못한 데 대한 것이었다.

지난 두 번의 선거에서, 기술 산업은 오바마의 두 번의 승리를 도운 것에 대해 크게 그리고 공개적으로 인정을 받았다.

수년간 실리콘밸리를 건설한 몽상가들은 인터넷의 잠재력에 자부심을 갖고 사람들에게 역사적으로 그들이 생각하고 행한 것을 통제하려고 했던 기관들을 선택할 수 있는 방법을 제공하는 디지털 자유주의 오아시스가 되었다이것은 항상 약간 허황된 꿈이었지만2012 트위터 임원이 소셜 미디어 플랫폼을 "자유 연설 파티의 자유 연설 날개"로 언급했을 때, 미국인들은 여전히 인터넷이 선을 위한 힘이라고 크게 믿었다.

그러나 2016년에 대한 실리콘 밸리의 오웰리아 반응은 미국 기술 회사들의 선지자들이 해방자가 아니라 억압자였다는 것을 증명했다. 2018 구글의 내부고발자는 '좋은 검열관'이라는 제목의 문서를 유출했고, 그것은 미국의 담론을 중재하는 구글의 역할을 다음과 같이 요약했다.

 

헤밍웨이는 또한 오바마 대통령이 두 번의 연임에 성공하도록 돕는 소셜 미디어의 역할에 대해 언급하고 있다.찰스 렉스 아르보가스트/AP

 

"자유발언은 사회적, 경제적, 정치적 무기가 됐다."

20181, 위장 수사 전문 언론매체 프로젝트 베리타스 트위터(대표 잭 도시)에서 전직 '콘텐츠 리뷰 에이전트'의 영상을 공개했다대리인단은 플랫폼이 보수에 치우친 편향성을 인정하면서도 트위터 직원들은 "좌편향적이거나 진보적인 것들을 많이 방치하라"는 의문스러운 내용을 검토하고 있다.

베리타스 전 트위터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도 이 회사가 특정 사용자의 가시성을 낮추기 위해 소셜미디어 기업들이 알고리즘을 채용하는 것을 말함으로써 사용자를 "그림자"로 금지했다고 시인했다.

수많은 저명한 보수주의자들은 소셜 미디어에 대한 참여가 갑자기 감소하는 것을 보고 오래 전부터 이런 일이 일어나고 있다고 의심해 왔다. 20201월 트위터는 "서비스에 관한 모든 콘텐츠의 유통이나 가시성을 제한한다"는 권리를 공식적으로 주장하기 위해 서비스 약관을 업데이트했다.

그리고 트위터는 거의 특출난 사람이 아니었다. 201812 순다르 피차이 구글 최고경영자(CEO)는 의회 선서를 통해 구글이 검색 결과에 '수동 개입'하지 않는다고 증언했다.

다음 달 구글 직원이 브릿바트에 내부 논의를 유출해 사실상 검색 결과를 방해한 것으로 드러났다구글 자체 다음으로 세계에서 두 번째로 인기 있는 검색 엔진인 구글 소유의 유튜브에는 수많은 정치적 주제와 관련된 "블랙리스트" 즉 구글의 용어가 있었다유투브에 낙태죄, 민주당 맥신 워터스 의원, 총기 규제 활동가 데이비드 호그 등 정치적 화두를 검색해보면 구글이 결과를 조작하고 있었다.

그러나 그것은 빙산의 일각에 지나지 않았다구글의 한 직원은 "우리는 인간이 수동으로 큐레이션하는 수많은 백인과 블랙리스트를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것이 놀랍거나 특별히 논란이 되지 않기를 바란다."

 

잭 도시 트위터 최고경영자(CEO)2021325일 목요일 미국 워싱턴 의사당에서 열린 하원 에너지통상위원회 청문회에서 증언하고 있다.AP를 통한 하원 에너지통상위원회

 

다른 직원은 좌파 출판사 슬레이트가 구글에 낙태 찬성 동영상의 중요성에 대해 댓글을 달라고 요청한 직후 낙태 검색 결과에 대한 유튜브 개입이 발생했다고 지적했다.

구글도 의도적으로 검색엔진 순위와 보수언론의 가시성을 떨어뜨린 것으로 보인다Maxim LottRealClear Politics에서 작성2020 9월 보고서는 검색 엔진 최적화와 관련된 데이터를 추적하는 컨설팅 회사인 Sistrix의 데이터를 조사했다이 자료는 2017년부터 "브릿바트, 데일리콜러, 연방주의자를 포함한 보수적인 뉴스 사이트들이 구글 검색 리스트가 급격히 감소하고 있다"는 것을 분명히 보여준다그리고 구글은 보수적인 아웃렛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를 찾는 것을 터무니없이 어렵게 만들고 있었다.

보수적인 웹사이트를 폐쇄하기로 한 결정은 거의 확실히 의도적이었다더 데일리 콜러는 2018년 구글 노동자들이 보수적인 뉴스 사이트를 매장하는 것에 대해 논의했다는 것을 보여주는 더 많은 유출된 내부 통신을 입수했다한 직원은 브라이트바트와 데일리 콜러를 검색 결과에서 기업 매체 옆에 올려서는 안 되는 '오피니언 블로그'로 묘사했는데, 비록 두 웹사이트 모두 중요한 보도를 하고 주요 정치 뉴스를 정기적으로 보도하지만, 주요 기업 매체들은 극단적으로 편파적이 되어 일상적으로 가짜뉴스를 밀어부치고 있다.

 

보도에 따르면 구글은 검색에 등장할 보수적인 매체의 숫자 스토리를 제한했다고 한다.미셸 오일러/AP

 

 

구글이 정치적으로 민감한 주제에 대해 결과를 조작하고 있다는 것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다. 그리고 이것의 결과가 보수주의자들에게 정치적으로 불리하다는 것이다이것이 선거에 미치는 영향은 대부분의 사람들이 인식하는 것보다 훨씬 더 중요한 것으로 보인다심리학자인 로버트 엡스타인 전 심리학투데이 편집장은 2012년부터 편향된 검색엔진 결과가 정치적 의견을 형성할 수 있는 정도를 확인하기 위해 일련의 실험을 했다대부분의 사람들은 검색 엔진 결과를 단지 결과의 순위와 순서에 불과한 기계적 중립성의 산물로 잘못 보고, 그 결과의 영향을 받기 쉽다.

 

정치적으로 자유주의적인 하버드 박사인 엡스타인은 나중에 2016년 동안 "블루 주와 레드 주 모두에서 [Google] 검색 결과의 첫 페이지에 있는 10개의 모든 위치"가 힐러리 클린턴에게 편향되었다고 보고했습니다.

엡스타인은 이전 실험에서 얻은 결론을 바탕으로 구글만 해도 260만 명의 미국인이 힐러리 클린턴에게 투표하도록 했을 것이라고 추정했다.

2019, 엡스타인은 상원 법사위원회에 검색 엔진 조작이 "행동과학에서 발견된 가장 강력한 형태의 영향력 중 하나"라고 말할 것이다.

엡스타인은 20203개 스윙주에서 700명이 넘는 자원봉사자를 동원해 구글 결과를 모니터링한 결과 진보와 민주당에 유리하게 편향됐다빙이나 야후에서는 이 말이 사실이 아니었다.지금 요컨대 우리가 지금까지 계량해 온 이런 조작들이 한 방향으로만 적어도 600만 표는 쉽게 옮겨갈 수 있었다는 겁니다."

게다가, 엡스타인은 그가 주장하는 것이 구글에 의한 명백한 조작이라고 보았다. "우리는 스모킹 건으로 보이는 것도 발견했다, 우리는 구글 홈페이지에 있는 투표 독촉장이 진보주의자들에게만 전달되는 기간을 발견했는데, 그 기간 동안 보수적인 현장 요원들 중 누구도 투표 독촉장을 받지 못했다"고 그는 말했다.

2020년 선거가 가까워지자 진보주의 운동가들의 외압뿐 아니라 직원들의 내부 압력에 내몰린 소셜미디어 업체들은 트럼프 대통령을 직접 겨냥하기 시작했다.

 

 

구글이 2016년 힐러리 클린턴에 더 호의적이라는 보도가 나왔다.미디어재단 여성연대/미디어재단 여성연대 게티이미지

 

대부분의 남은 선거 기간 동안, 트위터는 정기적으로 대통령의 트윗을 차단하거나 검열할 것이다검열은 터무니없는 이중 잣대를 드러냈다지난 7월 이스라엘 크네셋에 앞서 열린 청문회에서 트위터의 한 대표는 왜 이 회사가 트럼프를 검열하면서도 이스라엘 파괴와 유대인 학살을 거듭 주장해온 이란의 아야톨라 하메네이에 대해서는 아무런 조치를 취하지 않았느냐는 질문을 받았다.

하메니 조지 플로이드 폭동의 약탈에 대한 트럼프 대통령의 트윗을 검열하기 불과 일주일여 전만 해도 "시온주의 정권 제거 전까지 유일한 구제책은 확고하고 무력한 저항"이라고 트윗했고 트위터는 아무 조치도 취하지 않았다.

트위터에서 크네셋에 대한 반응은 온화하지 않았다하메네이는 "당시의 정치 이슈에 대한 논평이나 경제나 군사 문제에 대한 외교 정책 세이버 러팅은 일반적으로 우리의 트위터 규칙을 위반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무료 패스를 받았다.

다시 한 번, 더 유력한 설명은 다른 모든 기술 회사의 임원들과 마찬가지로 트위터가 트럼프와 그의 정치를 경멸했다는 것이다.

 

페이스북은 한때 인터넷 트래픽의 80%를 차단할 수 있는 능력을 자신이 오해의 소지가 있다고 생각하는 어떤 링크에도 선전했다누구를 검열할지 결정할 때 페이스북은 자신을 야당이라고 여기는 언론 '팩트체커'에 의존했다편향된 언론인들은 자신의 일보다 그들의 고용지점의 유산 덕분에 경쟁자들을 인터넷에서 몰아낼 수 있는 힘을 얻었다.

페이스북 '사실 확인'을 알리는 진보 언론의 보도가 잘못되거나 편향된 이 과정은 트럼프 대통령의 전 대통령직과 재선 노력을 통해 이뤄졌다그것은 대중의 관심 속에 수십 개의 뉴스 기사를 억압했고 바이든이 결승선을 통과하도록 도왔다.

마크 저커버그 최고경영자(CEO)는 선거 직후 ABC뉴스에 "페이스북에서는 이번 선거의 청렴도를 매우 진지하게 지킬 책임을 지고선거 간섭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정교한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말했다그는 자신의 검열 작업을 강조했는데, 이를 '오보'에 대한 투쟁이라고 표현했다.

몰리 헤밍웨이"조작된" (Regnery Publishing)의 허가를 받아 발췌한, 지금 당장.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퍼온글 목록

Total 17,208건 1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도서구입 - 종합안내 지만원 2010-08-15 450261 1838
공지 신간 "5.18분석 최종보고서" 제주4.3반란사건" "… 댓글(4) 관리자 2010-11-23 187345 220
17206 미군: 바이든의 의무감은 컴퓨터 생성 화상(CGI) 새글 학습하는이 2022-01-16 25 2
17205 코로나바이러스 근육주사 백신 면역달성 불가능 댓글(1) 학습하는이 2022-01-15 66 5
17204 영국 정부 데이터 코로나 확산 접종자 사이 증명 학습하는이 2022-01-15 42 4
17203 코로나 백신 실체 발표 기자회견 학습하는이 2022-01-14 190 11
17202 미군 이상 징후, 5개 항모전단 집결 중 댓글(4) 고사연 2022-01-12 282 11
17201 백신 코로나19를 멈추게 하는 것이 아니다 학습하는이 2022-01-12 141 9
17200 황교안대표 국회앞 부정선거와의 전쟁선포식 댓글(3) 고사연 2022-01-11 139 7
17199 코로나 백신 개발 기여자의 충격적 인터뷰 고사연 2022-01-11 175 7
17198 [황교안 일기] 유튜브 측의 불법행태를 고발 댓글(1) 고사연 2022-01-10 110 4
17197 이용식 건국대 교수 백신 브리핑 학습하는이 2022-01-10 192 3
17196 대형 제약 회사 의도적 COVID-19 독성 백신 배치 학습하는이 2022-01-10 159 4
17195 인지조작에 넘어가지 않도록 주의 요망 고사연 2022-01-09 112 2
17194 130개 단체 참여 자유민주혁명위 공식 출범 댓글(1) 고사연 2022-01-07 209 6
17193 조지 W. 부시 관타나모에서 교수형에 처해졌다 학습하는이 2022-01-07 245 12
17192 예방접종 받음 생명보험 보장 상실 의미할 수도 학습하는이 2022-01-07 122 4
17191 당.송 8대가 '한 유'의 '잡설 _ 천리마',,. {… inf247661 2022-01-06 77 2
17190 CDC는 PCR 검사가 사기임을 인정합니다 학습하는이 2022-01-05 254 7
17189 집단면역?-독일 오미크론 사례 95% 완전 접종자 학습하는이 2022-01-05 139 8
17188 개빈 뉴섬 캘리포니아 주지사, 사형 선고 학습하는이 2022-01-05 179 4
17187 코로나 토론: 이왕재 이동욱 이은혜 학습하는이 2022-01-04 196 8
17186 이왕재 교수-백신으로부터 나와 가족의 생명을 지키는 길… 학습하는이 2022-01-03 301 8
17185 우한코로나바이러스 빠르게 다른 형태의 감기가 되고 있다 학습하는이 2022-01-03 124 8
17184 백신 접종 후 사망의 93%는 잽에 의해 발생 학습하는이 2022-01-03 201 9
17183 통일을 원하는 자는 용서하지 않는다~허경영 댓글(1) 육향 2022-01-03 142 6
17182 석궁 사건 '김 명호'수학 박사 주장! inf247661 2022-01-02 161 5
17181 과학과 안전은 잊어라 CDC 국장 코로나 조언 학습하는이 2022-01-02 130 6
17180 미국 의사 간호사 검열 협박없이 경험 공유할 수 있어야 학습하는이 2022-01-02 85 5
17179 이은혜 교수 오미크론? 백신 패스? 청소년 접종? 속… 학습하는이 2022-01-02 141 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