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도 조폭, 서울서 너무 설쳐"…서울 조폭, '동맹' > 퍼온글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퍼온글 목록

"전라도 조폭, 서울서 너무 설쳐"…서울 조폭, '동맹'

페이지 정보

작성자 현우 작성일11-08-25 16:16 조회17,776회 댓글1건

본문

"전라도 조폭, 서울서 너무 설쳐"…서울 조폭, '동맹'
장상진 기자
jhin@chosun.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스크랩 메일 인쇄   입력 : 2011.08.25 15:40 
 


▲ 개인적인 용무로 서울에 올라온 조직 폭력배를 집단 구타하는 영상 캡처화면. /제공=서울지방경찰청

호남을 근거로 한 조직폭력배(이하 ‘조폭’)들의 서울 진출이 활발해진 가운데, 서울·수도권의 젊은 조폭들 사이에 이들 호남 조폭에 대한 반감이 조직을 초월해 번져나가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서울지방경찰청은 개인적인 용무로 서울에 올라온 조직 폭력배를 집단 구타해 전치 12주의 부상을 입힌 혐의로 ‘답십리파’ 조직원 고모(27)씨 등 15명을 붙잡아 이 중 4명을 구속했다고 25일 밝혔다.

경찰 조사 결과, 고씨 등 17명은 지난 6월 4일 오후 7시30분쯤 서울 강동구 천호동의 한 웨딩홀에서 열린 동료 폭력배 아기의 돌잔치에 온 ‘전주나이트파’ 조직원 홍모(27)씨의 얼굴을 수차례 때려 기절시키고 몸을 짓밟는 등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지난 10월 대구의 한 조직폭력배 결혼식 전야 행사에서 홍씨 등이 답십리파 조직원 박모(26)씨를 집단 폭행한 데 대한 보복으로 이번 일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당시 홍씨 등 호남 조폭들은 전국 각지의 조폭들과 술을 마시던 중 박씨가 “너희 전라도 애들이 서울에서 너무 설친다”라고 말한 데 격분해 박씨를 폭행했었다.

홍씨는 이번 보복 폭행의 후유증으로 전치 12주의 중상을 입은 것으로 조사됐다.

특이한 점은 보복 폭행에 가담한 폭력배 17명의 연령대는 20대 중후반으로 엇비슷했지만, 소속이 해당 ‘답십리파’ 외에도 ‘이글스파’, ‘화양리식구파’ 등 제각각이었다는 것.

이들은 보복 폭행 다음날에도 홍씨의 전주나이트파 동료 20여명이 재보복을 위해 상경하자, 조직을 불문하고 뭉쳐 회칼과 쇠파이프 등을 소지한 채 서울 장안동 유흥가 뒷골목에서 승용차·승합차 20여대에 나눠타고 이들을 기다리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강제 해산됐었다.

서울경찰청 강력계 관계자는 “2000년대 들어 호남 출신 조직폭력배들의 서울 진출이 활발해지고, 강남의 알짜 유흥업소들을 ‘관리’하는 등 각종 이권에 개입하면서, 20대 중반의 동년배 서울 조폭들이 조직을 초월해 공동 대응하는 움직임이 포착되고 있다”고 말했다.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1/08/25/2011082501427.html

댓글목록

산머루님의 댓글

산머루 작성일

조폭이 겁을내던 시절은 전두환정권 때 뿐이다.

퍼온글 목록

Total 17,332건 3 페이지
퍼온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7272 김대중의 출생비밀, 다시 자세히 봅시다!기가 찹니다! 댓글(1) 장학포 2010-05-11 18273 77
17271 전 일본군 헌병이셨던 김수환 추기경님의 자랑스러운 모습… 소강절 2012-01-16 18261 14
17270 신세계질서 [엔드게임 - 지구 노에화 청사진]| 비접 2010-06-23 18165 15
17269 다시보는 베트남전 한국군 사령관 채명신 장군 댓글(4) 레몬향 2011-07-20 18164 17
17268 프리메이슨과 한국의 정치판(퍼옴) 비접 2010-06-03 18127 30
17267 추미애 불륜비디오 정말있나? 댓글(4) 海眼 2020-02-05 17966 118
17266 America Freedom To Facism 미국 자… 댓글(2) 비접 2011-09-11 17965 10
17265 특종!! 천안함 폭침 선전 북한 포스터 발견 댓글(1) 한글말 2010-08-10 17930 16
17264 박정희대통령과 양동 창녀이야기 강유 2012-04-20 17887 45
17263 北서 '오징어 박스'에 전신 마취 된 女 2명 넣어 인… 천제지자 2012-10-21 17833 20
17262 뉴라이트 행사에 간 법륜,.박원순,법륜,윤여준,박세일 … 댓글(2) 비탈로즈 2012-01-27 17821 12
17261 "오오미 슨상님"이 금기어인가?(비바람) 청곡 2011-09-20 17810 14
열람중 "전라도 조폭, 서울서 너무 설쳐"…서울 조폭, '동맹… 댓글(1) 현우 2011-08-25 17777 13
17259 월남전 참전 용사, 국가유공자는 됐지만 라덴삼촌 2012-02-20 17758 16
17258 내 컴퓨터에 해킹이 들어와 있는지 아는 방법 댓글(1) 현우 2010-10-28 17703 21
17257 육영수의 한복과 이멜다 구두 2200켤레(애국독재의 참… 東素河 2010-12-23 17672 50
17256 김대중 프리메이슨(퍼온 글) 댓글(1) 비접 2011-09-14 17547 31
17255 [요덕수용소 탈북민] "독재 살인마 김정일의 실체" 현우 2011-06-17 17502 25
17254 조선족 장기밀매 시리즈 3 - 사타부언, 청웅 한자는 … 강유 2013-04-29 17496 10
17253 MB는 '親北논쟁'으로 왜 선수를 못 치는가? 슈퍼유저 2009-11-10 17471 27
17252 삐끼 김만춘 2010-12-02 17435 10
17251 요덕 수용소는 인간이 만든 지옥이였다. 레몬향 2011-08-01 17426 17
17250 잊을만 하니 또 추락한 공군기(T-103 추락) 현우 2011-06-22 17402 8
17249 ▣ 유대인에게 장악당한 한국[=프리메이슨/그림자정부](… 自强不息 2011-05-15 17391 55
17248 김정은 손자 김한솔 등장, 북한의 권력다툼 끝나지 않았… 모모 2011-10-07 17246 9
17247 컴퓨터게임이 폭로한 프리메이슨의 음모 댓글(1) 조명탄 2011-09-20 17229 6
17246 '이 재진' 후보 인터뷰 : '윤 용' 교수{www.b… 댓글(2) inf247661 2011-04-21 17222 17
17245 입술로 읽은 철수 -- 안철수 관상 풀이 자유인 2012-11-24 17193 13
17244 박정희 기념비하나 없는 마당에 빨갱이 동상은 곳곳에.. 댓글(7) 현우 2010-09-24 17114 29
17243 [분석] 北의 반잠수정 라덴삼촌 2010-03-28 17079 1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