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침몰시키는 전라해경 동영상 및 증거사진 정권탈취음모엿다. > 500만 야전군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500만 야전군 목록

세월호 침몰시키는 전라해경 동영상 및 증거사진 정권탈취음모엿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나라를구하자 작성일18-11-13 17:22 조회289회 댓글2건

본문

세월호 학살에 하늘과 바다와 땅이 울었다.

국민여러분 세월호 침몰은 사고가 아니고 정권탈취를 위한 학살입니다.  위대한 국민의 힘으로 진실을 밝혀 주십시요.

 

 

우측 해경배는 밧줄로 세월호 끌어 당겨 침몰시킵니다. 유튜브는 세월호 뒤집기로 나와 있습니다.

 

https://youtu.be/n13RqtjhU-s 영어 엔터

 

가운데서 다가오는 해경배가 구조는 팽게치고 항해블랙박스 챙기고 철수합니다. 저 배안에 476명의 단원고 학생들이 타고 있습니다. 배안에 있으라고해서 한사람도 안나왔습니다.  

 https://youtu.be/EXpccBhD_lU 영어 엔터, 유튜브 세월호 학살 엔터 (구조는 안하고 선장이 알려준 곳에서 ) 세월 항해 블랙박스를 챙기고 학생들 두고 떠나는 해경함정

 

청와대에서 대통령이 현장 사진을 보고자 한다고해도 사진이 비밀이라고 해경은 안보냈다.  청장 바꾸라고 해도 지금 회의중이라서 안된다고 거절했다

 

 

지붕에 한사람 올라 가있고 배 앞쪽 부분에서 해경이 모여서 밧줄을 풀고 있습니다.

 

당시 목포 해양경찰서장 김문홍은 침몰 보고를 받고 아무런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 청문회에서 왜 가만 있었느냐고 물으니 "무전이 안될줄 알고 가만히 있었다" 고 답변했다.

(이번 인천 낚시배 침몰 사고에 대해서는 인천서장이 번개처럼 조치를 취했습니다. 같은 서장인데 왜 이리 차이가 날까요. ??)

 

 그래 너 가족이 위험에도 휴대폰도 안하고 무전도 안하고 가만히 있었겠나?? 사실 무전도 되었다. 정치검찰은 이 직무유기 서장을 입건도 안했다. 초등5학년 지능만 있어도 구조할수 잇는일을 서장이 몰랐다고 한다.

 

그리고 퇴선명령을 처음에는 안했다고 현장 함장이 말햇는데 나중에 퇴선명령 내렸다고 진술을 바꿔 누가 그랫냐고 추궁하니 목포해경서장이 시켜서 그랫다고 청문회때 진술함. 직무유기 서장을 특정지역 검사들이 잘봐주었다. 아무런 형사처벌도 받지 않았다. 세월호 침몰 학살증거는 차고도 넘친다.

 

김문홍 전목포경찰서장이 123정 함장에게 퇴선명령 내렸다고 사기치라고 지시한거 자백하는 글

 

http://blog.daum.net/sbongpak/12212057

 

김문홍 목포경찰서장이 시켜서 퇴선명령 내렸다고 말하는 해경 함장

https://youtu.be/LaZsPyI6NqI

밧줄을 풀고 배안으로 올라 가고 있습니다.

 

열심히 올라 갑니다.

 

맨 앞에 있는 길게 흰게 해경의 팔인데 이 사람은 선장실쪽에서 재수없게 떨어지는 장면입니다.  절벽에서 떨어지듯이 사정없이 떨어집니다. 배안에 있는 학생들은 절벽을 기어 올라야 하는 어려운 지경에 있습니다. 빠져 나오기 불가능한 상태입니다. 그런데 이넘들은 기관실에 있는 망치도 안챙기고 유리창으로 배안의 상황도 안 살피고 배안으로 들어가지도 않고 도대체 뭔 짓을 하는지 ~~~~~

밧줄이 배위로 올라가고 있습니다.

 

 

문청와대는 40년전에 일어난 518도 재조사 지시하면서 왜 코앞에 일어난 일은 조사 지시 못하나 ???  세월호 진실이 정치인들에게는 그렇게 무서운 일인가?? 왜 무서워 하지 ? 이해가 안된다. 뭐가 두렵나?? 추미애당도 한국당도 국민당도 입 싹 닦았다. 진실이 드러나면 전부 공중분해 당한다. 하루빨리 세월호 사건 잊혀지기를 기원하고 있다. 

 

 

 

세월호가 끌려 가면서 배 바닥에 물살이 생깁니다. 배안에 학생들이 살려고 사투를 벌이고 있는 이때에 미치지 않고서 어떻게 저런 해괴한 일을 할수 있습니까??

밧줄을 어깨에 메고 열심히 올라 갑니다.

동그라미에 올라가는 해경이 보입니다.

배 바닥에 밧줄이 많이 보입니다. 사복입은 인간은 해경이 아닌듯 합니다. 사복입고 왜 남의 배에 올라갔나?? 이놈들이 정말 해경인지 철저히 수사해 보아야 한다.

세사람중 맨 우측 사람이(회색 작업복) 바다속으로 손을 가르킵니다. 이 사람의 손신호로 해경배가 세월호를 끌어 당깁니다. 참으로 요상한 넘들입니다. 북조선 해경인가?

머리 박박깎은 사람 아무래도 이상합니다. 지휘관 같기도 하고 당시 해경 123정 함장이라는 사람 어디에 있었나? 이 사람의 정체도 수사해야 한다.

맨 우측 회색 작업복 입은 사람이 세월호에 오른 해경쪽을 바라 봅니다. 밧줄을 세월호에 묶었나 준비 되었나?? 이걸 보고 있는것입니다.

맨 우측 사람이 오라이 신호를 세월호에 오른 해경에게 보내고 있습니다. 영차 영차 해경배가 세월호를 끌어 당깁니다.

왜 바다속을 바라보며 오라이 신호를 보낼까요. 바닷속에 무엇이 있었을까요. 계속 바닷속을 살핍니다. 북괴 잠수함이라도 있는것인가? 세월호 전교조 교사 양심선언글 북남의 협력 침몰이라는데 ~~~ 네이버에

오라이는 세월호를 끌어 당기라는 신호입니다.

그리고 자리 이동합니다. 배 뒤쪽으로 갑니다. 현재 해경함정의 방향은 뱃머리가 세월호에 있습니다. 갑판에 학생들 한사람도 없습니다. "배안에 가만히 있으라" 고 반복방송해서 (일본후지티비에 생존학생들 인터뷰 다 나옴)

앞에 유조선이 보이고 뒤로 해경함정 같은게 보입니다. 좌측에 어선들도 보입니다. 세월호에 접근을 못하고 있습니다.

 

우측에 어선들이 보이고 그 위에 헬기가 보입니다. 이때 해경 헬기는 어선들에게 접근을 못하게 헬기 방송을 했다고 합니다.

해경 상황실에서 높은 인간이 청와대 안전처에 "지금 사람들은 바깥라인에 나와 있어 현장 경비정이 구조중에 있습니다."  곧 전원 구조할것처럼 허위 보고합니다. 여기에 모두 속아 넘어 갑니다. 대명천지에 공직자가 대통령에게 사기치다니 말도 안됩니다. 어선이 구조를 했지 너들이 한게 뭐가 있나? 난간이면 난간이지 바깥라인은 뭐냐?? 어려운말 골라 쓰나??????

 

 

 

 

 

세월호 가운데에 해경 123정 한대가 연기를 내뿜고 있습니다. 학생들이 배안에서 사투를 벌이고 있는데 통신내용 학생들 스마트폰 어디에도 이런 대사는 없습니다. 한국에서 미국까지도 스마트폰 펑펑 터진다. 무전기도 잘 된다. 어디서 이런 괴물 대사가 나왔나????

 

이 사진을 잘 봐주십시요. 해경배가 세월호를 끌어 당기니 세월호 배 앞쪽으로 하얀 바닷물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저 배안에 단원고 학생 476명이 타고 있는데 해경은 청와대에 "학생들 난간에 나와있어 구조중에 있다" 고 사기칩니다. 난간에 한사람도 안보입니다.

배위로 해경 헬기 한대 있고 주위에 있던 어선과 어민들이 구조하러 모여들고 있습니다. 그러나 해경의 접근 금지 방송으로 아무도 접근을 못하고 있습니다.

해경 굴뚝에서 연기가 나며 본격적으로 세월호를 끌어 당깁니다. 해경배는 앞쪽이 세월호쪽에 있어 꺼꾸로 끌어 당기고 있습니다. 세월호 앞쪽에 하얀 물살이 일어나고 있고 해경배는 세월호에 최근접해있습니다.

세월호 앞쪽에 하얀 물살이 잘 보입니다. 배안으로 바닷물이 철철철 들어가고 있습니다.

굴뚝에서 연기가 더 많이 나옵니다. 천인공로할 만행입니다.

상동 근접 사진입니다.

세월호 뒤로 배가 지나가고 하늘에 헬기 한대 떠 있습니다. 당시 현장 목격자들의 말에 의하면 해경이 구조는 안하고 세월호 주위를 빙빙 돌았다고 하는데 사실인것 같습니다.

굴뚝에서 연기가 엄청 나오고 있습니다. 학생들 구조는 안하고 뭔 짓을 하는지 ?????

해경배와 세월호와 거리가 생겼습니다.

어선들이 접근을 못하고 있습니다. 이분들이 수사에 협조한다면 금방 진실이 드러납니다. 수사에 협조를 안한게 아니라 언론이고 해경이고 검찰이고 전부 수사 묵살을 한것입니다.

하늘에 헬기 두대가 돌고 있고 어선 3척은 안타깝게 바라보고 있습니다. 저 배안에 단원고 학생 476명이 타고 있는데

난간에 아무도 없습니다.해경은 청와대에 난간에 나와있어 구조중에 있다고 사기치고 선장은  " 가많히 있어라. 그자리에서 대기하라" 방송하고 선장과 선원은 해경배타고 일찍 도주햇는데 언론은 "338명 전원구조" 사기치고 ~~~

배 밑부분에 세월호가 끌려가면서 물살이 생깁니다.

세월호가 끌려 가면서 배가 비스듬히 됩니다. 저 배안에 476명의 우리 국민 학생들이 타고 있는데 도대체 이 무슨 짓입니까?? 천인공로할 자국민에 대한 테러입니다. 철저히 재수사해서 흉악범들을  체포해야 합니다.

아래를 클릭하면 세월호 학살의 전모가 드러닙니다.

http://bbs1.agora.media.daum.net/gaia/do/debate/read?articleId=5919435&bbsId=D003&searchKey=daumname&sortKey=depth&searchValue=%EC%A7%84%EC%B6%A9%EB%B3%B4%EA%B5%AD&y=0&x=0&pageIndex=1

댓글목록

inf247661님의 댓글

inf247661 작성일

★ 천인 공노(天人 共怒)할 전남 해양경찰 간부들! ,,. ///////  반다시 처형해야만 함! ,,. ////////////

나라를구하자님의 댓글

나라를구하자 댓글의 댓글 작성일

감사합니다. 널리 퍼트려 주십시요.

500만 야전군 목록

Total 1,322건 1 페이지
500만 야전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500만 야전군 전사의 매너에 대하여! 댓글(24) 지만원 2011-09-23 39360 546
공지 해외에 계신 애국동포님들께 댓글(4) 지만원 2011-08-18 30302 164
공지 [시안] 대한민국 대청소 500만 야전군 헌장 댓글(7) 지만원 2011-07-02 30817 304
공지 "대한민국 대청소 500만 야전군" 창설! 댓글(7) 지만원 2011-06-15 39702 653
1318 전남대 대자보 얘들아 미안하고 고맙다 세월호 기획학살 … 나라를구하자 2018-12-12 510 13
1317 문재인 친북 종북에 올인하는것처럼 보이지만 실상은 짱깨… a17257 2018-12-09 347 11
1316 아고라 조회 15만회 정권탈취 세월호 기획학살 링크 댓글(2) 나라를구하자 2018-12-05 380 12
1315 女子검사 '윤 나라' 及, '형사피고자의 국선변호사'와… 댓글(1) inf247661 2018-12-04 292 7
1314 勉强합시다! ,,. 5.18광주사태 때, '북괴특수군 … inf247661 2018-12-03 285 12
1313 11.24(토); 교보문고.빌딩.생명; 공터; '비각(… inf247661 2018-12-01 149 11
1312 (再)지 난주 토요일{11.17), '교보 빌딩.생명.… inf247661 2018-11-23 282 11
1311 대시 보는 2건 {削除 豫定} inf247661 2018-11-22 310 18
1310 투자는 상대가 있는 게임이다. 브라보영영 2018-11-21 153 14
1309 하느님의 은총과 바벨탑 브라보영영 2018-11-21 206 13
1308 권력의 세습, 재벌의 세습 브라보영영 2018-11-21 165 14
1307 누락된 50여명의 518 유공자 보상금 지급하라. 사진… 나라를구하자 2018-11-21 311 19
1306 '김 성태' 아파트 앞 _ '5.18 광주 사태 _ 북… 댓글(1) inf247661 2018-11-20 276 20
1305 북괴 영상ㅡ5.18에서 경찰에 돌진, 사상자 발생 버스 북진자유통일 2018-11-19 270 20
1304 김성태 규탄집회 참석 후 댓글(1) 제임스 2018-11-16 439 62
1303 역신 5인방 문무일 김상곤 윤석열 손석희 박영수 너들 … 댓글(1) 나라를구하자 2018-11-16 321 29
1302 만고 역적 '김 자점'롬의 후손, '김 구'를 추종하는… inf247661 2018-11-15 234 12
1301 지난 주, 11.10(토) 右派 集會 _ '이 상진'박… inf247661 2018-11-15 134 5
1300 대검찰청에 청량리 588 개소해야 검사들의 성범죄 예방… 나라를구하자 2018-11-15 164 5
열람중 세월호 침몰시키는 전라해경 동영상 및 증거사진 정권탈취… 댓글(2) 나라를구하자 2018-11-13 290 13
1298 전라좌파들의 세월호 기획학살 음모 10시간 링크 대공개 나라를구하자 2018-11-13 184 8
1297 도서관에 비치 요망 도서로 신청하실 사! inf247661 2018-11-13 119 3
1296 세월호 대학살 오늘 만든 증거 동영상 나라를구하자 2018-11-12 265 8
1295 518 광주시민에게 총질한 북간첩 리을설 공개 수배 댓글(2) 나라를구하자 2018-11-12 274 16
1294 518 북간첩 사진 50장 공개 수배 나라를구하자 2018-11-08 737 41
1293 지박사님의 518 북간첩 사진 대조 동영상 나라를구하자 2018-11-08 380 1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