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알려야 할 글(펌)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많이 알려야 할 글(펌)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염라대왕 작성일16-06-25 08:36 조회1,180회 댓글0건

본문


재독再讀~삼독三讀하고 전달 要!
김지하 시인이 지난달 10일 서울 종로구 천도교 수운회관에서 자신의 저서인 [수왕사(水王史)], [초미(初眉)], [아우라지 미학(美學)의 길] 출판기념회를 열고 있다.ⓒ 뉴데일리 정상윤 기자 
이나라는 너무. 너무도 개판. 
빨갱이 김대중, 노무현을 대통령으로 당선시킨 국민이 있는가 하면, 
5.18 김대중이 북한군 600명과 국가전복을 꽤했는데
5.18 민주화 국립묘지로 대통령까지 방문인사를 하며
현재도빨갱이 문재인이 대통령감 여론조사에서1위 라니~~
사형선고 심판 받았던 종자는 집행하지 않아 다시 집행할가 두려워 아부하며
날뛰고 있고 올바른 법치국가에서는 법 집행을 해야 법이 바로 서겠는데~~~
유신헌법을 만들라 상소할가 대한 국민들은 어떻게 생각하는지
여론조사나 국민투표를 하자구나. 세월호 유족들에게 묻던가.
김지하 "법관 중에도 빨갱이 있다는 것, 나는 안다.
"김대중-노무현, 북한에 핵폭탄 값 주고 올거라곤 생각 못했다"
▲ 김지하 시인이 지난달 10일 서울 종로구 천도교 수운회관에서
자신의 저서인 [수왕사(水王史)], [초미(初眉)],
[아우라지 미학(美學)의 길] 출판기념회를 열고 있다.
김지하 시인이 정치권에 불고 있는 개헌론과 관련,
"4년 중임제로 개헌을 하되, 박근혜 대통령이 연임할 수 있는길을
보장하면서 개헌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 시인은 지난 3일 TV조선 (장성민의 시사탱크)에 출연해
이같이 말하며 "대통령 중임제로, 박근혜 대통령을 연임시켜라"고 요구했다.
그는 이어 "왜냐면 지금 (박근혜 대통령의) 국제적 발언들이 너무 크다.
내가 다 세세히 까다롭게 검토해봤는데, 학문적 기반이 무지 크다"며
박 대통령만 한 인물이 없기 때문에 연임시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연임 여부는 국민들이 선택할 문제가 아니냐"는 사회자의 지적에
대해서는 "국민들이 받아들이도록 자꾸 얘기해야 하는 것"이라며
"대통령은 아무나 하나"라고 반문했다.
김지하 시인은 개헌론에 포함된 이원집정부제에 대해
"이원집정부제는 오스트리아식 얘기가 아니다"며 "직접민주주의와
직업적 정치인 -종교인-지식인 등이 가담하는 간접민주주의를
융합하는 정치를 말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를 융합하면 변혁이 일어난다.
그 변혁으로 하되, 정선아리랑 중심의 르네상스로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대중 전 대통령과 북한 김정일.ⓒ연합뉴스 
▲ 김대중 전 대통령과 북한 김정일 
김 시인은 이날 통합진보당 해산에 대한 입장을 밝히며 
김대중-노무현 전 대통령을 강하게 비판했다.
통진당 탄생에 영향을 미쳤다는 것이다.
그는 "이석기 이정희가 들어가 있는 통진당, 당연히 해산해야 한다"
"누가 이들을 만들었는가.
김대중 노무현(전 대통령)이 그랬다"고 비판했다.

나는 김대중 노무현을 지지했던 사람이다"며 "내가 바보인가.
(이들이) 북한에 가서 핵폭탄 만들라고 돈을 주고
오리라고는 생각도 하지 못했다"고 통탄했다.
김 시인은 "최근 새누리당 하태경 의원이 통진당 문서를
분석해 발표한 것을 봤다"며"이 문서를 보면
북한의 주체사상과 비슷한 내용인데, 선군사상이 나온다.
선군사상이 뭐냐.
남한 사회를 총으로 쏴서 뒤집겠다는 것이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이런 빨갱이 집단에게 170억원의 돈을 줬다"며
"이정희는 박근혜 대통령 반대하려고 나왔다면서
70억원 정도를 먹고 도망갔다. 먹튀!" 라고 혀를 찼다.

지난 2011년 11월 당시 민노당 이정희 대표와 혁신과
통합 문재인 상임대표가 환하게 웃으며 대화하고 있다.
대선 당시 통진당 이정희 후보가 국고보조금 27억원을 받고
박근혜 후보 반대를 선언하며 후보직에서 사퇴하는 등,
창당 이후 160억원의 국고보조금을 챙긴 것을 지적한 것이다.
해산심판에 대한 예상을 묻는 질문엔"당연히 해산해야 한다.
그런데 법관중에도 빨갱이 있다는 것을 나는 알고 있다.
김대중 노무현 전 대통령의 잘못이다"고 말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8,275건 8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8065 일본의사의 고백 (필독하시기를 바랍니다) 댓글(2) Long 2017-12-12 2060 42
8064 가장 아름다운 모습 Long 2018-11-05 1033 42
8063 박 대통령의 담화문 중에서..... 댓글(1) 반디 2010-06-19 8053 41
8062 세상에서 가장 강한 사람 댓글(3) 현우 2010-12-29 9287 41
8061 생활속의 지혜 몇가지! 현우 2011-06-17 8929 41
8060 과연 우리는 터키의 형제국인가? 그렇습니다 현우 2012-04-04 6016 41
8059 친구여! 현우 2012-05-10 6411 41
8058 가슴찡한 역사의 한 페이지들..! 현우 2012-08-18 8652 41
8057 대초원의 아이들 댓글(3) 대초원 2012-08-24 4910 41
8056 박근혜의 지나온 인생여정 포토갤러리! 현우 2012-12-31 5957 41
8055 현역 소령, 세계 3대 인명사전 모두 등재 한글말 2013-01-19 10079 41
8054 김일성의 남침 지울수 없는 장면들! 댓글(3) 현우 2013-02-03 5243 41
8053 이정희의 "먹튀화폐"! 댓글(2) 장학포 2013-09-06 3769 41
8052 뉴스타운 호외 1호 1장을 지하철에서 배포하였습니다 댓글(10) 위든리버 2015-08-01 1792 41
열람중 많이 알려야 할 글(펌) 염라대왕 2016-06-25 1181 41
8050 판검사 국개의원 다 여기 있으니 ... Long 2016-08-08 1211 41
8049 잘 알려지지 않은 소식 하나 전합니다. 댓글(1) Long 2018-11-15 1127 41
8048 걍뉴부대 ! 댓글(1) Long 2018-12-28 1091 41
8047 故 이주일氏의 사라진 묘 소식을 접하고..! 현우 2019-05-25 1159 41
8046 삭제 하였음... 댓글(1) 소강절 2011-11-04 5144 40
8045 고생끝에 탄생한 최고의 명장면 사진들! 현우 2011-03-25 10710 40
8044 박원순 너 왜 사니? 댓글(1) 개혁 2011-10-14 6772 40
8043 진정한 '애마부인' 감동장면! 현우 2012-03-02 7746 40
8042 인생의 비밀(秘密) 현우 2012-05-07 7102 40
8041 아버지를 져다 버리는 지게 현우 2012-06-02 4753 40
8040 투표가 끝나고 깨달은 작은 진리... 현우 2012-12-20 4925 40
8039 유대인 3만명 목숨을 구했던 일본영사 '스키하라' 현우 2014-04-04 3963 40
8038 한국인이 만든 인류역사상 가장 큰 배 댓글(1) 현우 2014-06-30 6631 40
8037 법보다 먼저 주먹이 울고싶은 세상! 댓글(2) 현우 2015-04-06 2510 40
8036 따뜻한 물의효능 바로알기! 현우 2015-11-04 3324 4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