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난하게 태어나는 것도 축복일 수 있다!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가난하게 태어나는 것도 축복일 수 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09-12-03 00:19 조회7,941회 댓글5건

본문


인생은 태어날 때 그림종이 하나씩 가지고 온다. 가난한 집에서 태어나면 비어진 종이를, 부자에서 태어나면 반은 부모에 의해 채워진 종이를, 비어진 종이에는 그릴 것이 많지만, 반쯤 채워진 종이에는 그릴 것이 조금이다. 인생은 빈손으로 간다 하지만 실은 자기가 그린 그림을 가지고 절대자에게 결산하러 가는 것이다.

“부자가 천당 가기는 낙타가 바늘구멍을 통과하는 것보다 어렵다.” 이 구절의 의미를 내가 이해하기까지는 60여년이 걸렸다. 하지만 내가 아는 어느 신자는 20대에 터득하고 손에 쥔 황금을 버렸다.  

“아버지, 저를 사랑하신다면 아버지 재산을 사회와 결산 하십시오. 아버지가 제게 재산을 주시고 배경으로 밀어주시면 그 위에 제가 아무리 많은 것을 쌓아도 아버지가 쌓은 것에 조금을 보탠 것이 됩니다. 제가 제 그림을 그릴 수 있도록 도와주시기 바랍니다.”

가난한 사람이 부자가 되기는 쉬워도 부자가 손에 쥔 황금을 던지고 다시 시작하기는 어렵다.

댓글목록

박철현님의 댓글

박철현 작성일

성경의 핵심 중요 가르침과 일치하는 면이 있습니다.

성경의 경제 원칙 중 하나가 50년 마다의 희년 제도가 있습니다.

희년에 대한 이해는 예수원 홈페이지의 도움을 받은바 있습니다.

50년 마다 가문의 경제력이 거의 동등해지는 제도입니다.

농경 시대에 토지 즉 농지를 자신의 조상에게서 물려 받은 그 재산으로 모두 환원이 되는 제도 입니다.

현재 시대는 겉 모습 경제 제도가 많이 바꾸어 문자적인 실천을 어렵지만

그 내용을 실천할 수 있는 길은 많이 있을 것입니다.

사회 환경이

자립을 해서 스스로의 힘으로 개척을 해나갈 때에

실패자들이 긍지를 가지고 재도전하는

사회로 되어 나가기를 바랍니다.

이 모든 것을 누가 만들어 주는 것이 아니라,

느끼는 사람이 만들어 나가는 것이고,

공감하는 사람이 만들어 나가는 것이라는 것을 느끼고 있습니다.

좋은 큰 흐름이 만들어지려면, 아주 미세한 작은 좋은 규칙들이, 사람들이, 기초를 이루어야 하니

좋은 제도일수록 오랜 시간이 들어가니

시작은 일찍하고 , 열매는 나중에 맺는 일이므로,

끈기 있게 , 꾸준하게, 하는 것이 중요함을 생각합니다.

달마님의 댓글

달마 작성일

가난 이외의 모든 것들은 지방질.....
자식에게 가난의 희열을 가르쳐주는 부모보다
훌륭한 부모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김종오님의 댓글

김종오 작성일

지만원 박사님, 박철현 님, 달마대사 님의 말씀들이야, 배 곯지 않고 살아온 나는 대충 이해 하겠으나, 기아선상에서 몸부림치고 있는 북한 동포들, 그래서 굶주림에 이골이 난 북녘 동포들은 오히려 배부른 소리들이라며 약올라 할 것만 같습니다.
지박사와 달마대사님은 물론, 박철현 님은 글 내용으로 보아 '博'학하고 '哲'학적인 '賢'인인가 봅니다.

금강인님의 댓글

금강인 작성일

제게 있어서 가난하게 태어난 것은 쉬운 일이었는데 멋지게 사는 것은 참으로 어렵습니다.

달마님의 댓글

달마 작성일

얘기하고 보니 가난의 희열이란..... 그래도 먹고살만하니 하는 비 현실적 흰소리인 것 같습니다. 누가 보더라도 가난이란 고통 그 자체이지요.

휴게실 목록

Total 7,954건 262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124 사진으로 다시보는 한국전(2) 현우 2010-02-02 7169 20
123 사진으로 다시보는 한국전(1) 댓글(2) 현우 2010-02-02 6859 18
122 시험 중,,. inf247661 2010-01-31 8675 9
121 추억의 음악한곡! 타인들-문주란 댓글(1) 현우 2010-01-30 11442 22
120 대한민국역사 최고의 국민운동.. 현우 2010-01-29 8631 15
119 그리운 박정희대통령 댓글(2) 조동수 2010-01-28 8874 46
118 미국 아이들은 댓글(1) 조동수 2010-01-28 8534 14
117 해병대 수색대 저격수 댓글(1) 현우 2010-01-28 23718 25
116 한국전쟁 휴전협정 기록사진들 현우 2010-01-28 19982 19
115 1974년 어머니의 마음.. 댓글(2) 현우 2010-01-27 7780 14
114 너무나 끔찍한 안전사고들... 댓글(1) 현우 2010-01-26 9760 12
113 休戰 이듬 해! 限없이 슬픈 이 寫眞! 댓글(3) inf247661 2010-01-26 6939 27
112 박주영 온몸이 무기, 진화의 핵심은 헤딩 댓글(2) 흐훗 2010-01-25 8818 12
111 러시아 웹디자이너가 촬영한 북한사진들.. 현우 2010-01-24 9465 19
110 조선 최대의 행궁, 화성행궁.. 댓글(1) 현우 2010-01-23 11456 18
109 국방부 의료여건 개선..잘한다.! 댓글(1) 라덴삼촌 2010-01-22 6803 14
108 박정희 대통령의 사랑편지 모음.. 댓글(1) 현우 2010-01-22 7852 24
107 祝! ,,, ,,. 補闕 選擧(보궐 선거) 投票法. inf247661 2010-01-22 8701 9
106 마술인가 기적인가? 물위를 걷는 사람 출현! 댓글(1) 현우 2010-01-19 11284 22
105 sarang ha gosipo 흐훗 2010-01-19 9675 11
104 '지만원' 박사의 이름에 덧붙여진 얘기들...... 댓글(1) 김종오 2010-01-18 8125 26
103 [우리의 전통] 한국의 미 8부작 현우 2010-01-18 8445 12
102 전쟁과.... 방구 라덴삼촌 2010-01-17 9545 12
101 Review{복습(復習)}! 石弓 事件 捺造의 피해자 … 댓글(5) inf247661 2010-01-17 6270 12
100 러시아 푸틴총리, 크리스마스 선물로 사생아 받아 댓글(1) 김종오 2010-01-17 10116 14
99 역사의 재발견, 대한민국 태극기! 댓글(1) 현우 2010-01-17 11049 20
98 어느 주부님의 아름다운 감동사연.. 댓글(1) 현우 2010-01-17 6965 21
97 박치기 영웅 김일’의 생전 경기 영상모음 현우 2010-01-16 11856 19
96 한국전쟁의 숨겨진 비화.. 댓글(3) 현우 2010-01-15 9178 15
95 2009 최고의 화제작 사진들.. 현우 2010-01-15 8801 1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