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장마비를...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심장마비를...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7-07-15 02:56 조회220회 댓글0건

본문

한 중년 여성이 심장마비에 걸렸다.

수술대 위에서 그녀는 거의 죽음을 경험했다.
하느님을 만난 그녀가 물었다.

”제가 죽을 때가 됐나요?”

하느님께서 대답했다.
"아니, 아직 40년은 더 남았지"

그녀는 회복한 뒤 병원에 남아
성형수술과 지방흡입술 복부지방제거수술까지 몽땅 받았다.
아직 살아 갈 날이 많이 남았다면 앞으로 남은 인생을 최대한 활용할 생각이었다.

그런데 마지막 수술까지 마치고 퇴원하던 길에 그녀는 횡단보도를 건너다 차에 치어 죽고 말았다.

하느님 앞에서 그녀가 따져 물었다.

"제게 아직 40년이나 남았다고 하셨잖아요?
왜 저를 차가 오는데 빼내 주지 않으셨죠?”

하느님이 대답하셨다.
.
.
.
.
.
.
.

"못 알아 봤다!"
성형은 지랄한다고 해가지고---???



 

육.칠학년에게 보내는 편지
(60.70대 친구들)
http://m.blog.naver.com/PostView.nhn?blogId=yamako05&logNo=70157840695&categoryNo=0
¤tPa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5,477건 1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젊음 / 지만원 역 댓글(14) 관리자 2009-11-22 123367 178
5476 미국 해양 소설 영화화 - Moby Dick{흰 고래 … 새글 inf247661 2017-07-29 22 0
5475 큰놈 두놈만 남았는데... 새글 Long 2017-07-29 132 7
5474 더우실텐데 시원한 돌고래쑈 구경하시라고 새글 Long 2017-07-29 66 1
5473 노년에 혼자사는 방법 새글 Long 2017-07-29 113 3
5472 가슴을 파고드는 트로트모음 20곡 규마니 2017-07-28 164 6
5471 노래 4 ~ 6곡 정도.[삭제 예정} inf247661 2017-07-28 85 0
5470 급난지붕(急難之朋) Long 2017-07-27 221 15
5469 풀무원이 풀쒀서 개 네들 줬다 댓글(2) Long 2017-07-27 275 25
5468 글 수정과 삭제에 대하여... 댓글(3) newyorker 2017-07-26 88 5
5467 "말로 설명 못하면 모르는 거다!" 댓글(6) newyorker 2017-07-26 275 14
5466 한 여름날의 푸른 잎새 / 지만원 박사 댓글(1) 규마니 2017-07-25 219 23
5465 newyorker 동영상 전체화면 자동재생 게시 테스트 댓글(1) 규마니 2017-07-25 120 7
5464 大圓 원둘레 〓 小圓 원둘레 ! ,,. 2원 상호간엔 … inf247661 2017-07-25 71 3
5463 궁금합니다. 댓글(1) newyorker 2017-07-25 230 12
5462 혀 ! Long 2017-07-25 228 10
5461 人生不滿百 常懷千歲憂 Long 2017-07-25 161 9
5460 이상용씨의 글 댓글(2) Long 2017-07-25 216 18
5459 노인이 큰소리치며 사는 법 Long 2017-07-25 237 20
5458 산호초 춤추는 시원한 용궁 정원으로 모십니다. 댓글(1) Long 2017-07-24 183 5
5457 앤 과 다이 댓글(1) Long 2017-07-24 165 9
5456 바다물이 왜 짠가 했더니... Long 2017-07-24 250 6
5455 김정은 사냥하러 가는 배 댓글(1) 진리true 2017-07-23 345 14
5454 시라소니 '이 성순!'{삭제 예정} inf247661 2017-07-23 222 2
5453 생각나는 대로 우선......... 댓글(1) newyorker 2017-07-22 221 17
5452 교통법규 위반 처벌기준! 댓글(1) 현우 2017-07-22 192 10
5451 재미난 이야기 Long 2017-07-22 295 13
5450 건강에 유익한 글 Long 2017-07-22 154 9
5449 유태인 어머니의 편지 Long 2017-07-22 194 13
5448 태양은 솟아오른다. Long 2017-07-22 133 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