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인생 스스로 찾아살자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나의 인생 스스로 찾아살자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7-08-01 14:04 조회430회 댓글0건

본문

 
떠날때는 말없이(경음악 전자올견) 나의 인생 스스로 찾아서 살자 나의 인생 스스로 찾아서 살자 일흔 줄 인생은 백전노장, 산전수전 다 겪고 이제는 황혼을 맞았다. 깃발 펄럭이던 청춘은 추억일 뿐 가슴에는 회한과 아픔만 남았다. 아무리 노년의 즐거움과 여유를 강조해도 우리들 가슴에는 낙조의 쓸쓸함이 깃들어 있다. 더구나 자연스런 노화현상으로 신체의 어느 부분 또는 모두가 옛날 같지가 않다. 삼삼오오 허물 없이 모인 자리에서 화제에는 자연히 건강이다, 나의 청춘만은 영원하리라 믿었는데 어느새 고개 숙인 남자의 대열에 끼이게 된다. 노년은 쾌락(탐욕)으로 부터 버림받은 것이 아니라 오히려 악덕의 근원인 그로 부터 해방되는 것이다. 이것은 고대 로마의 大철학자 키케로가 죽기 전에 쓴 노년에 대하여에 나오는 말이다. 인생을 살아 오면서 끊임없이 우리를 괴롭히던 과연 우리 노인들은 버림받은 것일까, 해방된 것일까 생노병사의 순리에 따라 우리가 좀 늙었을 뿐 사람에 따라 관점에 따라 해답이 다르겠지만 우리가 버림받은 것이 아님은 확실하지 않는가. 무슨 짓을 해도 부끄럽지 않다는 나이. 남의 눈치 살피지 않아도 된다는 원숙의 경지에서 더 이상 잘 난체, 아는 체, 가진체 할 필요도 없이 내 멋대로 살면 되는것을,,,, 어느 한 곳이 불능이래도 다른 곳 다 건강하니 축복, 은혜라 여기며 살자. 스스로 절망과 무기력의 틀 속에 가두어 두지 말고 어느 곳에 있을 자신의 용도, 즐거움를 찾아 나서야 한다. 인생은 70 부터 고목에도 꽃이 핀다 했는데 그까짓 회춘이라고 안 된다는 법도 없는 것. 지금부터라도 걷고 뛰고 산을 오르면서 젊게 산다면 인생 70에는 연장전 20년이 있음을 알게 된다. 자유롭고 여유있고 슬기로운 해방의 시기를 즐기며 사느냐 울며 사느냐는 당신의 몫이고 선택입니다, =좋은글 중에서=- 옮겨온 글 - 우리님들~! 人間은 지금이 가장 젊은 때다 來日보다 오늘이 젊으니까.언제든지 어느 누구에서든지 지금이 가장 젊다. "머리가 희다고, 대머리가 되었다고 한탄할 일이 아니다. 아직도 마음은 靑春이고 싶다 머리가 흴 때까지, 대머리가 될 때까지 잘 살아왔다고 생각하면 그만인 것이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5,742건 1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젊음 / 지만원 역 댓글(15) 관리자 2009-11-22 124231 184
5741 멋진 풍경들 새글 Long 2017-10-21 54 5
5740 엔드류 와이어스-명화 감상 새글 湖島 2017-10-20 113 14
5739 마스크의 나라 일본 Long 2017-10-20 197 23
5738 절라도 신안 천일염의 진실 댓글(1) Long 2017-10-20 247 32
5737 사회 운동가 레이디 영욱-쯔위 커플 야기분조타 2017-10-20 100 4
5736 케스케다록 댓글(3) Long 2017-10-19 222 10
5735 삶의 귀감이 되는 글 Long 2017-10-19 150 10
5734 건강 정보 Long 2017-10-19 173 17
5733 10.18 긴급성명 야기분조타 2017-10-18 253 4
5732 많이 처먹어서 병들어 죽고 못먹어 굶어죽고 Long 2017-10-18 241 19
5731 일상의 기적 Long 2017-10-18 197 10
5730 決死코 뒤따라 갈 사람 댓글(1) Long 2017-10-18 226 18
5729 중국산 김치는 절대로 입에 넣지 말것 Long 2017-10-18 280 31
5728 남대문이 아닌 임 대 문 댓글(1) Long 2017-10-18 216 36
5727 북괴 최신 삐라 댓글(1) Long 2017-10-17 334 20
5726 외국인 눈에 비친 한국인의 모습들을.... 댓글(3) Long 2017-10-17 294 18
5725 노요 지마력 (路遙知馬力) Long 2017-10-17 152 9
5724 동아 기자 아이들의 수준 newyorker 2017-10-16 246 27
5723 우리에게 편안함을 주는 말 Long 2017-10-16 198 8
5722 여기 관광하시라고 Long 2017-10-16 203 18
5721 이런 사실을 아시나요 Long 2017-10-16 288 12
5720 Lady Youngwook-발해를 꿈꾸며(서태지 cov… 야기분조타 2017-10-15 64 0
5719 Lady Youngwook-필승(서태지 cover) 야기분조타 2017-10-15 36 1
5718 『 Enemy at the Gate)』영화리뷰 湖島 2017-10-14 171 22
5717 나이가 들면... Long 2017-10-14 256 16
5716 사또의 판결 댓글(4) Long 2017-10-14 245 24
5715 나침판 같은 지혜 Long 2017-10-13 328 16
5714 世界의 놀라운狂景 댓글(1) Long 2017-10-13 257 11
5713 나무아미타불의 유래(좀 깁니다) 댓글(1) Long 2017-10-13 188 1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