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을 위한 이어령님의 기도문!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조국을 위한 이어령님의 기도문!

페이지 정보

작성자 현우 작성일18-02-04 18:50 조회460회 댓글0건

본문

"어느덧 8순을 넘기신 우리시대 최고의 문필가이신 이어령님의 기도문입니다."

◆하나님, 우리 조국을 구원하소서!

당신은 이 나라를 사랑합니까? 한국은 못난 조선이 물려준 척박한 나라입니다. 지금 백척간두 벼랑 끝에 있습니다. 그곳에는 선한 사람들이 살고 있습니다. 헤지고 구멍나 비가 세고 고칠 곳이 많은 나라입니다. 버리지 마시고 절망으로부터 희망의 날개를 달아 주소서.

어떻게 여기까지 온 사람들입니까? 험난한 기아의 고개에서도 부모의 손을 뿌리친 적은 없습니다. 아무리 위험한 전란의 들판이라도 등에 업은 자식을 내려 놓지 않았습니다. 남들이 앉아 있을 때 걷고 그들이 걸으면 우리는 뛰었습니다. 숨 가쁘게 달려와 이제 의,식,주 걱정이 끝나는 날이 눈앞인데 그냥 추락할 수는 없습니다. 

우리는 지금이 벼랑인 줄도 모르는 사람들입니다. 어쩌다가 북한이 핵을 만들어도 놀라지 않고, 수출액이 5,000억 달러를 넘어서도 웃지 않는 사람들이 되었을까요? 거짓 선지자들을 믿은 죄입니까? 남의 눈치 보다 길을 잘못든 탓입니까? 정치의 기둥이 조금만 더 기울어도 시장 경제의 지붕에 구멍 하나만 더 생겨도 법과 안보의 울타리보다 겁 없는 자들의 키가 한 치만 더 높아져도 그때는 천인단애의 나락입니다.

비상(非常)에는 비상(飛翔)해야 합니다. 싸움밖에 모르는 정치인들에게는 비둘기의 날개를 주시고, 살기 팍팍한 서민에게는 독수리의 날개를 주십시오. 주눅들은 기업인들에게는 갈매기의 비행을 가르쳐 주시고 진흙 바닥의 지식인들에게는 구름보다 높이 나는 종달새의 날개를 보여 주소서. 그들을 날게 하소서. 뒤처진 자에게는 제비의 날개를, 헐벗은 사람에게는 공작의 날개를, 홀로 사는 노인에게는 학과 같은 날개를 주소서. 그리고 남남처럼 되어 가는 가족에게는 원앙새의 깃털을 내려 주소서.

이 사회가 갈등으로 더 이상 찢기기 전에 기러기처럼 나는 법을 가르쳐 주소서. 소리를 내어 서로 격려하고 선두의 자리를 바꾸어 가며 대열을 이끌어 가는 저 따스한 기러기처럼 우리 모두를 날게 하소서.
그래서 이 나라를 사랑하게 하소서!

李御寧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6,376건 1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젊음 / 지만원 역 댓글(15) 관리자 2009-11-22 126191 198
6375 陶磁器 盆栽 새글 sunpalee 2018-05-27 13 0
6374 경상도 전라도 갈라서 접근하는 방식은 결코 소망 스럽지… 새글 banabas 2018-05-27 24 3
6373 # 5 - 4 이온 전자법{반쪽 반응식법 - 화학방정식… 새글 inf247661 2018-05-27 11 1
6372 배호를 사랑하는 사람들의 행사 댓글(1) 현우 2018-05-26 164 10
6371 사자와 하이에나 외 방울이 2018-05-25 206 20
6370 비결은 책 읽기에 있었다. newyorker 2018-05-23 333 23
6369 어제는 佛誕節(불탄절). 댓글(2) inf247661 2018-05-23 147 6
6368 죽을 때까지 포기하지 않고 갈 때까지 가자는 나무들을 … Long 2018-05-23 235 24
6367 영혼이 없는 짐승이지만 영혼있는 인간보다 훨씬 .... Long 2018-05-23 262 10
6366 좋은 글이기에 댓글(1) Long 2018-05-21 298 23
6365 웃으며 삽시다...웃으면 복이와요.... 배달겨레 2018-05-21 310 17
6364 # 5 - 3 반쪽 반응식법{Ion 전자법}, 미완성 … 댓글(1) inf247661 2018-05-20 75 1
6363 5월 가정의 달에 다시 읽어보는 명언들 ! 댓글(1) Long 2018-05-20 227 15
6362 이게 치매랍니다. Long 2018-05-20 410 13
6361 아들을 지게에 업고 금강산 구경 시켜드린 아들을... Long 2018-05-20 208 14
6360 서정갑에 대한 인상 댓글(4) newyorker 2018-05-19 292 55
6359 [오늘의 사진] 2018. 5.18 mozilla 2018-05-19 211 9
6358 한반도의 미래에 대한 예언들! 댓글(1) 현우 2018-05-19 272 8
6357 아름다운 우정 Long 2018-05-19 206 8
6356 아름다운 공작새 Long 2018-05-19 119 12
6355 아름다운 심해의 풍경 Long 2018-05-19 128 7
6354 조갑제의 돌이킬 수 없는 실수. 댓글(1) newyorker 2018-05-18 358 59
6353 달렐루야! 달렐루야! 배달겨레 2018-05-18 213 20
6352 (특보) 고대 절라인 미이라 발견 Long 2018-05-18 312 32
6351 눈물이 나도록 살아라 ! Long 2018-05-17 310 21
6350 여기 여행 가보시라고 Long 2018-05-17 278 8
6349 어느 아버지의 마음 댓글(1) Long 2018-05-17 256 36
6348 세상에 종교들 댓글(1) 벤허 2018-05-17 244 9
6347 경산시 제1선거구 광역의원 출마를 하지 못하면서 kimsunbee 2018-05-17 99 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