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과 교통순경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노인과 교통순경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8-05-13 01:13 조회425회 댓글0건

본문


  
발행일자 : 2018-05-08 발행번호 : 2
   


   
어느 노인과 교통순경의 이야기  
 
  

80회 생일을 맞이한 노인이 갑작스러운

 

치통으로 치과를 찾았습니다.

 

 

 

급히 차를 몰아 갓길에 주차하고 치료를 받고 나오니

 

교통순경이 딱지를 떼고 있었습니다. 

 


 

노인은 경찰에게 사정을 털어놓았습니다.

 

 

 

"오늘이 80회 생일인데 아침부터 이빨이 아파서

 

정신을 차릴 수 없었어요.

 

평생 법을 어긴 적이 없는데 생일날

 

딱지까지 떼게 생겼네요

 

.

 

한번만 봐줘요 안 그러면 오늘은 정말

 

가장 재수 없는 생일날이 될 거예요"? 

 


 

두 사람의 대화에 관심을 가진 사람들이

 

몰려들어왔고 경찰이 법과 인정 사이에서

 

어떤 결정을 내릴지를 구경하고 있었습니다.

 

 

 

한 번만 봐 달라고 동정하는 노인의 하소연에도

 

경관은 표정 변화도 없이 고지서를 기록 한 후

 

무심하게 건네주고는 돌아섰습니다. 

 


 

둘러선 사람들이 중얼거렸습니다. "역시 법이야!?

 

 

 

경관에게는 법이 우선이지 그래야 세상이 굴러 가는거야!"

 

 

 

노인도 포기하고는 고지서를 받아들고 차에 올랐습니다.

 

 

 

"법은 법이지 그래도 너무 하네

 

젊은 사람이 냉정한 표정 하고는..!" 

 

 

 

차에 올라탄 노인이 벌금이 얼마인지를 확인하려고

 

고지서를 펼쳐 보았습니다.

 

그리고는 너털웃음을 지었습니다.

 

 

 

고지서에는 벌금 대신 "생신을 축하합니다 어르신!"

 

 

 

이라고 쓰여 있었습니다.

 

 

 

노인이 멀리 걸어가는 경관을 바라보자

 

경관이 노인에게 손을 흔들어 주었습니다. 

 

 

 

경관은 사실 노인의 하소연을 들어 주고 싶었습니다.

 

하지만 둘러선 사람들의 시선을 무시할 수도 없었습니다.

 

 

 

그래서 내린 판단은

 

 

 

노인과 구경꾼 둘 다를 만족시키는

 

이중 플레이를 생각 해냈습니다. 

 

고지서를 끊기는 하되 벌금 액수 대신

 

축하 편지를 건네주는 것이었습니다.

 

  

 

때로 우리는 대립 상태의 중간에 서게 됩니다.

 

 

 

양쪽을 만족시킬 수 없는 진퇴양난의 길에

 

설 때도 있습니다.

 

 

 

그때 필요한 것이 경관의 고지서입니다.

 

 

 

엄한 표정을 짓고 고지서를 발행하지만 내용은

 

따뜻한 축하 편지를 보내는 것입니다. 

 


 

각박한 세상 살아가면서 때론 이런 아량과 여유와 지혜가 깃들인 삶이 우리 각자의 삶속에서도 필요하지 않을까

 

생각해보게 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6,620건 1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젊음 / 지만원 역 댓글(15) 관리자 2009-11-22 126948 204
6619 말복을 맞이하여... Long 2018-08-17 220 23
6618 주라 ! 그리하면... Long 2018-08-17 141 13
6617 크리스챤 형제님들... 그냥 부담없이 한 번 읽어보시라… 살아나리라 2018-08-16 132 18
6616 오늘 그리고 옛날엔..! 댓글(2) 현우 2018-08-16 151 23
6615 간단한 '적분 방정식 函數' 구하기(탈자보완)/ 外 1… inf247661 2018-08-16 37 2
6614 '목산법((目算法)'에 의한 화학방정식 완성하기(탈자보… inf247661 2018-08-16 30 2
6613 일본 폐전 후 상황을 놈현이가... Long 2018-08-16 156 12
6612 노를 누가 죽였는지? 댓글(1) Long 2018-08-16 224 22
6611 8.15 집회 보고서 댓글(2) Long 2018-08-16 167 13
6610 군대 영장이 아닌 구속영짱 Long 2018-08-16 132 7
6609 서울 대학 부속병원 학살 사건 댓글(2) Long 2018-08-16 165 24
6608 어느 에어컨 기사의 글 Long 2018-08-16 186 22
6607 요즘 암환자가 넘 많아서 한번 더 읽어보시라고 올려봅니… Long 2018-08-16 184 20
6606 [노안테스트] 꼼꼼하게 사람을 찾아보셔요.(10초안에 … 만세대한민국 2018-08-15 198 8
6605 인생의 자랑거리..! 현우 2018-08-15 214 21
6604 이어주신 마디인생 벤허 2018-08-14 179 9
6603 유타에 있는 시온 내쇼날 파크 Long 2018-08-14 171 10
6602 여기나 여행하시라고 Long 2018-08-14 183 10
6601 최근 미국에서 후쿠시마 세슘 때문에 ... Long 2018-08-14 165 10
6600 간단한 '함수 적분방정식' 문제 1 外/ 5.18광주사… inf247661 2018-08-14 32 2
6599 카스피海 바다 _ 特殊 地位 바다!{문화일보 기사} inf247661 2018-08-14 78 2
6598 산화.환원 화학방정식 係數 맞추기/當量 計算. 外 1 inf247661 2018-08-14 43 2
6597 9월9일은 김일성 건국일, 문재앙이 간다고 하기에 댓글(1) Long 2018-08-14 185 23
6596 생긴대로... Long 2018-08-13 305 35
6595 남녀관계 변천사 (유모어) Long 2018-08-13 294 34
6594 재앙이 실제 모습 M38A1 2018-08-13 311 27
6593 빨갱이들의 '어림 짐작' 은 '과학적/具象的(구상적)… inf247661 2018-08-12 143 3
6592 다쳤어? 아파? 댓글(2) newyorker 2018-08-12 287 17
6591 고민은 복입니다. 벤허 2018-08-12 191 1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