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과 교통순경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노인과 교통순경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8-05-13 01:13 조회272회 댓글0건

본문


  
발행일자 : 2018-05-08 발행번호 : 2
   


   
어느 노인과 교통순경의 이야기  
 
  

80회 생일을 맞이한 노인이 갑작스러운

 

치통으로 치과를 찾았습니다.

 

 

 

급히 차를 몰아 갓길에 주차하고 치료를 받고 나오니

 

교통순경이 딱지를 떼고 있었습니다. 

 


 

노인은 경찰에게 사정을 털어놓았습니다.

 

 

 

"오늘이 80회 생일인데 아침부터 이빨이 아파서

 

정신을 차릴 수 없었어요.

 

평생 법을 어긴 적이 없는데 생일날

 

딱지까지 떼게 생겼네요

 

.

 

한번만 봐줘요 안 그러면 오늘은 정말

 

가장 재수 없는 생일날이 될 거예요"? 

 


 

두 사람의 대화에 관심을 가진 사람들이

 

몰려들어왔고 경찰이 법과 인정 사이에서

 

어떤 결정을 내릴지를 구경하고 있었습니다.

 

 

 

한 번만 봐 달라고 동정하는 노인의 하소연에도

 

경관은 표정 변화도 없이 고지서를 기록 한 후

 

무심하게 건네주고는 돌아섰습니다. 

 


 

둘러선 사람들이 중얼거렸습니다. "역시 법이야!?

 

 

 

경관에게는 법이 우선이지 그래야 세상이 굴러 가는거야!"

 

 

 

노인도 포기하고는 고지서를 받아들고 차에 올랐습니다.

 

 

 

"법은 법이지 그래도 너무 하네

 

젊은 사람이 냉정한 표정 하고는..!" 

 

 

 

차에 올라탄 노인이 벌금이 얼마인지를 확인하려고

 

고지서를 펼쳐 보았습니다.

 

그리고는 너털웃음을 지었습니다.

 

 

 

고지서에는 벌금 대신 "생신을 축하합니다 어르신!"

 

 

 

이라고 쓰여 있었습니다.

 

 

 

노인이 멀리 걸어가는 경관을 바라보자

 

경관이 노인에게 손을 흔들어 주었습니다. 

 

 

 

경관은 사실 노인의 하소연을 들어 주고 싶었습니다.

 

하지만 둘러선 사람들의 시선을 무시할 수도 없었습니다.

 

 

 

그래서 내린 판단은

 

 

 

노인과 구경꾼 둘 다를 만족시키는

 

이중 플레이를 생각 해냈습니다. 

 

고지서를 끊기는 하되 벌금 액수 대신

 

축하 편지를 건네주는 것이었습니다.

 

  

 

때로 우리는 대립 상태의 중간에 서게 됩니다.

 

 

 

양쪽을 만족시킬 수 없는 진퇴양난의 길에

 

설 때도 있습니다.

 

 

 

그때 필요한 것이 경관의 고지서입니다.

 

 

 

엄한 표정을 짓고 고지서를 발행하지만 내용은

 

따뜻한 축하 편지를 보내는 것입니다. 

 


 

각박한 세상 살아가면서 때론 이런 아량과 여유와 지혜가 깃들인 삶이 우리 각자의 삶속에서도 필요하지 않을까

 

생각해보게 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6,371건 1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젊음 / 지만원 역 댓글(15) 관리자 2009-11-22 126150 198
6370 비결은 책 읽기에 있었다. 새글 newyorker 2018-05-23 149 10
6369 어제는 佛誕節(불탄절). 댓글(2) inf247661 2018-05-23 87 4
6368 죽을 때까지 포기하지 않고 갈 때까지 가자는 나무들을 … Long 2018-05-23 159 18
6367 영혼이 없는 짐승이지만 영혼있는 인간보다 훨씬 .... Long 2018-05-23 175 8
6366 좋은 글이기에 댓글(1) Long 2018-05-21 242 18
6365 웃으며 삽시다...웃으면 복이와요.... 배달겨레 2018-05-21 250 15
6364 # 3- 3 반쪽 반응식법{Ion 전자법}, 미완성 화… inf247661 2018-05-20 57 1
6363 5월 가정의 달에 다시 읽어보는 명언들 ! 댓글(1) Long 2018-05-20 202 14
6362 이게 치매랍니다. Long 2018-05-20 344 11
6361 아들을 지게에 업고 금강산 구경 시켜드린 아들을... Long 2018-05-20 178 12
6360 서정갑에 대한 인상 댓글(4) newyorker 2018-05-19 249 51
6359 [오늘의 사진] 2018. 5.18 mozilla 2018-05-19 191 9
6358 한반도의 미래에 대한 예언들! 댓글(1) 현우 2018-05-19 235 8
6357 아름다운 우정 Long 2018-05-19 183 8
6356 아름다운 공작새 Long 2018-05-19 103 11
6355 아름다운 심해의 풍경 Long 2018-05-19 110 7
6354 조갑제의 돌이킬 수 없는 실수. 댓글(1) newyorker 2018-05-18 300 54
6353 달렐루야! 달렐루야! 배달겨레 2018-05-18 201 20
6352 (특보) 고대 절라인 미이라 발견 Long 2018-05-18 291 32
6351 눈물이 나도록 살아라 ! Long 2018-05-17 298 21
6350 여기 여행 가보시라고 Long 2018-05-17 258 8
6349 어느 아버지의 마음 댓글(1) Long 2018-05-17 228 36
6348 세상에 종교들 댓글(1) 벤허 2018-05-17 220 9
6347 경산시 제1선거구 광역의원 출마를 하지 못하면서 kimsunbee 2018-05-17 89 5
6346 [오늘의 사진] 2018. 5.15 mozilla 2018-05-16 190 16
6345 # 3- 2 化學방정식 係數 완성하기{酸化數法}/ 외… inf247661 2018-05-16 53 2
6344 감정관리 7단계! 현우 2018-05-16 219 13
6343 건강하게 살려면... newyorker 2018-05-15 297 32
6342 5월 다시 open한 비밀의 섬 newyorker 2018-05-15 260 1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