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미는 망하고 베짱이가 경제를 살린다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개미는 망하고 베짱이가 경제를 살린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성령 작성일18-06-10 20:47 조회299회 댓글0건

본문

 

副題 : 저축의 逆說

 

우리는 자신의 所得에 비해 지나치게 많은 소비를 하면

저축할 여윳돈이 없어서 목돈이 쌓이지 않아

결국 가난해진다고 알고 있으며 實際로도 그렇다.

그래서 우리는 富者가 되기 위해 열심히 일하고

어떤 때는 짠돌이가 되어 소득의 상당 부분을 저축한다.

 

그런데 이런 논리가 개인에게는 맞지만 국가 전체에도 해당될까?

국민 모두가 짠돌이가 된다면 정말 그 나라는 富强해질 수 있을까?

결론부터 말하자면 그렇지 않다는 것이다.

특히 불경기일 때 이 논리는 더욱 맞지 않는다.

그 이유를 한 번 살펴보자.

 

景氣가 침체에 빠지면 미래가 불확실하므로

개인은 이것에 대비하여 소비를 줄이고 저축을 늘리려고 한다.

그런데 모든 개인들이 소비를 줄이면

기업의 賣出이 줄어들고 在庫가 늘어난다.

따라서 기업은 생산과 고용을 줄일 수 밖에 없게 되고

그곳에서 일하는 근로자의 소득이 줄어들게 된다.

그러면 미래가 더욱 불확실해져 사람들은 또 소비를 줄이고

저축을 늘려야 한다는 생각이 더욱 굳어져

나라의 경기는 더욱 침체에 빠지는 惡循環이 되풀이된다.

 

이런 현상을 저축의 逆說(paradox of thrift)”이라고 한다.

다른 표현으로는 저축의 모순”, “節約의 모순이라고도 한다.

 

이러한 저축의 역설은 바로 1930년대,

미국의 경제공황으로 촉발(觸發)

심각한 불경기에 봉착했을 때 나타났다.

불경기에 직면한 家計들이 모두 소비를 줄이면서

경기가 더욱 깊은 不況에 빠졌던 것이다.

이것을 통찰력 있게 看破한 영국의 경제학자 케인즈는

가계가 소비를 늘리지 못한다면 정부라도 財政赤字를 감수하고

정부의 지출을 늘려야 한다는 處方을 내 놓았다.

그래야 경제 全面에 수요가 늘어나 기업의 매출이 늘어나고

생산과 고용이 증가돼 결국 가계의 소득이 올라가

소비가 늘어난다는 논리를 편 것이다.

이것은 善循環이다.

 

우리나라도 이러한 일을 하고 있다.

기초연금은 얼마 되지 않는다.

근로장려금도 그렇다.

住居수당도 있고 어디에는 長壽수당도 있다고 한다.

혹자는 그것이 생활에 그리 큰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한다.

그러나 그것을 국가적으로 보면

거기에 드는 예산은 몇 단위의 돈이다.

그것이 소비의 증가로 나타되면 경기가 살아나는 것이다.

우리는 세월호 때 심각한 불경기를 겪었다.

국민이 哀悼의 물결에 同參하여 사치성 소비를 줄였다.

그것이 희생자에 대한 禮儀라고 여겼기 때문이다.

 

물을 퍼내면 옆의 물이 그 자리를 채운다.

그것이 물결 즉 波長이다.

그것은 가만 있지 않고 주변으로 퍼진다.

세월호의 불경기는 아직도 진행 중이라고 商人들은 말한다.

1997년의 IMF사태 때도 이렇게는 어렵지 않았다고 한다.

 

1666년 런던에서는 大火災가 발생해 영국 전체가 위기에 봉착했다.

하지만 이것이 엄청난 災殃이긴 했지만 런던을 복구하는 과정에서

需要가 늘어나 영국 경제를 활성화시키는 촉진제가 되었다.

그래서 심지어는 이런 말이 있다.

"파괴는 건설의 어머니"라고 말이다.

 

이와 비슷한 視角으로 보면 이런 현상도 있다.

 

우리가 꿈 꾸는 理想鄕은 이것이다.

犯罪 없는 사회에서

국민 모두가 健康하다면 무엇을 더 바라겠는가?

그런데 곰곰히 생각해 보면 꼭 그렇지만 않다.

만일 우리 주변에서 범죄자가 일제히 사라진다면?

그러니까 나쁜 놈은 하나도 없고

온통 착한 사람들만 사는 나라를 말한다.

그렇다면 밥그릇을 놓아야 하는 직업이 많다.

경찰 검찰 판검사 변호사는 할 일이 전혀 없기 때문이다.

그리고 교도소와 교도관들도 할 일이 없다.

 

또 있다.

국민 모두가 건강하다면 병원에 갈 일이 없어진다.

이것은 문제가 더 심각해진다.

의료업계가 붕괴되고 제약회사는 문을 닫는다.

의사 약사 간호사 간병인 등이 새 일자리를 찾아야 하고

제약회사는 부도가 나서 직원들을 모두 해고해야 한다.

건강식품과 운동기구 제조업도 마찬가지다.

 

뉴질랜드에 가서 가이드에게 들은 얘기다.

그 나라는 판검사 변호사 의사들이 인기가 없단다.

왜냐하면 소득이 별로이기 때문이다.

대신 配管工의 인기가 높다고 한다.

당연히 그들의 소득이 높기 때문이다.

그 나라는 땅은 넓고 인구가 적기 때문에 紛爭이 많지 않다.

기후가 좋고 公害가 없으므로 국민의 대부분이 건강하다.

그러므로 추천 18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6,620건 1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젊음 / 지만원 역 댓글(15) 관리자 2009-11-22 126948 204
6619 말복을 맞이하여... Long 2018-08-17 209 22
6618 주라 ! 그리하면... Long 2018-08-17 131 12
6617 크리스챤 형제님들... 그냥 부담없이 한 번 읽어보시라… 살아나리라 2018-08-16 128 17
6616 오늘 그리고 옛날엔..! 댓글(1) 현우 2018-08-16 144 23
6615 간단한 '적분 방정식 函數' 구하기(탈자보완)/ 外 1… inf247661 2018-08-16 36 2
6614 '목산법((目算法)'에 의한 화학방정식 완성하기(탈자보… inf247661 2018-08-16 28 2
6613 일본 폐전 후 상황을 놈현이가... Long 2018-08-16 151 11
6612 노를 누가 죽였는지? 댓글(1) Long 2018-08-16 216 21
6611 8.15 집회 보고서 댓글(2) Long 2018-08-16 161 13
6610 군대 영장이 아닌 구속영짱 Long 2018-08-16 129 7
6609 서울 대학 부속병원 학살 사건 댓글(2) Long 2018-08-16 160 24
6608 어느 에어컨 기사의 글 Long 2018-08-16 183 22
6607 요즘 암환자가 넘 많아서 한번 더 읽어보시라고 올려봅니… Long 2018-08-16 177 19
6606 [노안테스트] 꼼꼼하게 사람을 찾아보셔요.(10초안에 … 만세대한민국 2018-08-15 195 7
6605 인생의 자랑거리..! 현우 2018-08-15 208 20
6604 이어주신 마디인생 벤허 2018-08-14 175 8
6603 유타에 있는 시온 내쇼날 파크 Long 2018-08-14 171 10
6602 여기나 여행하시라고 Long 2018-08-14 180 9
6601 최근 미국에서 후쿠시마 세슘 때문에 ... Long 2018-08-14 163 10
6600 간단한 '함수 적분방정식' 문제 1 外/ 5.18광주사… inf247661 2018-08-14 32 2
6599 카스피海 바다 _ 特殊 地位 바다!{문화일보 기사} inf247661 2018-08-14 76 2
6598 산화.환원 화학방정식 係數 맞추기/當量 計算. 外 1 inf247661 2018-08-14 43 2
6597 9월9일은 김일성 건국일, 문재앙이 간다고 하기에 댓글(1) Long 2018-08-14 183 23
6596 생긴대로... Long 2018-08-13 303 34
6595 남녀관계 변천사 (유모어) Long 2018-08-13 292 33
6594 재앙이 실제 모습 M38A1 2018-08-13 306 26
6593 빨갱이들의 '어림 짐작' 은 '과학적/具象的(구상적)… inf247661 2018-08-12 142 3
6592 다쳤어? 아파? 댓글(2) newyorker 2018-08-12 284 17
6591 고민은 복입니다. 벤허 2018-08-12 189 1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