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대인들의 의식구조(힘)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유대인들의 의식구조(힘)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8-06-11 03:21 조회351회 댓글0건

본문


  
발행일자 : 2018-06-10 발행번호 : 1
 유대인들의 힘  
  
 
 
 

 

유대인들의 힘

 


 

이 세상에는 큰 나라지만 작은 나라가 있고,

 

작은 나라지만 큰 나라가 있습니다. 쏘련은 큰 나라입니다.

 

그러나 막상 문이 열려 들어가보니 너무나 작은 나라였습니다.

 

먹을 것이 없어서 고생하는 거지나라입니다.

 

 

 

쏘련에 들어 가서 당장 느끼는 것이 있었습니다.

 

지금은 좀 늘어 났겠지만 내가 들어 갔을 때

 

모스크바에는 맥도날드 집이 하나뿐이었습니다.

 

그 곳에서 햄버거 먹은 이들은 포장지를 가지고 가서

 

벽에 걸어 놓을 정도였습니다.

 

 

 

그러나 이스라엘은 작은 나라지만 큰 나라입니다.

 

이스라엘을 가리켜 <작지만 큰 나라>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땅이 작지만 세계를 지배하고 있습니다.

 

국민수가 작지만 큰 일을 하고 있는 나라이기 때문에

 

 생긴 별명입니다.

 

 

 

유대인의 총 인구는 1500 만에서 1600 만입니다.

 

미국에 684 만명, 이스라엘에 약 500 만명입니다.

 

세계 인구의 0.2%에 불과합니다.

 

  

 

그런데 세계 역사의 가장 창조적인 일을 한 민족이라고

 

알려져 있습니다.

 

이스라엘의 영토는 20,770 평방 키로키터입니다.

 

강원도 경기도를 합한 크기입니다.

 

그러나 큰 나라입니다.  
 

   

그리고 이 세상에는 크지만 작은 사람이 있고,

 

작지만 큰 사람이 있습니다. 

 

지금까지 노벨상을 받은 사람을 가장 많이 배출한

 

나라가 유대인입니다. 
  

 

노벨상을 수상한 사람은

 

 지금까지 모두 300명 정도입니다.

 

그 중에 93명이 유대인입니다. 약 3분의 1이 유대인입니다.

 

경제 분야에서 65%의 노벨상을,

 

의학 분야에서 23%, 물리 분야에서 22%,

 

화학 분야에서 12%,문학 분야에서 8%를   

 

유대인이 수상하였습니다. 

 

 


 

미국 유대인의 생활수준은 평균이 두 배입니다.

 

미국 인구의 2%입니다.

 

그런데 상위 400 가족중에 24%,

 

최상위 40 가족중에 42%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미국에 변호사가 70만명입니다. 

 

그 중에 20%인 14만명이 유대인입니다.

 

 

 

뉴욕 중고등학교 교사 중에 50%가 유대인입니다.

 

국민투표로 당선된 미국 국회위원 535명중 42명이

 

유대인입니다.

 

미국 유명한 대학 프린스톤 대학,

 

하버드 대학의 교수중에 25-35%가 유대인입니다.

 

그런데 그 중에 총장, 주요 행정 책임자의

 

 90%가 유대인입니다.   

 

 


 

 

가장 영향력이 있는 매스컴 뉴욕 타임즈 사장

 

슐츠버그(Shultzburger),

 

워싱턴 포스트지 사장 케서린

 

그레이엄(Catherine Graium),

 

가장 출판을 많이 하는 램덤 하우스(Randum House)

 

사장이 유대인입니다. 

 


 

< 세계속에 영향을 미친 유대인 100명>이란 책을 보면

 

모세, 솔로몬, 예수, 바울, 공산주의 창시자 칼 막스,

 

심리학자 프로이드, 화가 샤갈, 상대성 이론가 아인슈타인,

 

세계적 지휘자 번스타인, 외교가 키신저,

 

쉰들러 리스트,  쥬라기 공원 영화를 만든 

 

 스필버그등 모두가 유대인입니다.

 

 

 

유대인들은 그렇게 작으면서도 어떻게

 

그렇게 우수한 민족이 된 것일가요?

 

그런 힘은 어디에서 나오는 것일가요?

 

한 마디로 말하면 탈무드에서 나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6,620건 1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젊음 / 지만원 역 댓글(15) 관리자 2009-11-22 126948 204
6619 말복을 맞이하여... Long 2018-08-17 209 22
6618 주라 ! 그리하면... Long 2018-08-17 131 12
6617 크리스챤 형제님들... 그냥 부담없이 한 번 읽어보시라… 살아나리라 2018-08-16 128 17
6616 오늘 그리고 옛날엔..! 댓글(1) 현우 2018-08-16 144 23
6615 간단한 '적분 방정식 函數' 구하기(탈자보완)/ 外 1… inf247661 2018-08-16 36 2
6614 '목산법((目算法)'에 의한 화학방정식 완성하기(탈자보… inf247661 2018-08-16 28 2
6613 일본 폐전 후 상황을 놈현이가... Long 2018-08-16 151 11
6612 노를 누가 죽였는지? 댓글(1) Long 2018-08-16 216 21
6611 8.15 집회 보고서 댓글(2) Long 2018-08-16 161 13
6610 군대 영장이 아닌 구속영짱 Long 2018-08-16 129 7
6609 서울 대학 부속병원 학살 사건 댓글(2) Long 2018-08-16 160 24
6608 어느 에어컨 기사의 글 Long 2018-08-16 183 22
6607 요즘 암환자가 넘 많아서 한번 더 읽어보시라고 올려봅니… Long 2018-08-16 177 19
6606 [노안테스트] 꼼꼼하게 사람을 찾아보셔요.(10초안에 … 만세대한민국 2018-08-15 195 7
6605 인생의 자랑거리..! 현우 2018-08-15 208 20
6604 이어주신 마디인생 벤허 2018-08-14 175 8
6603 유타에 있는 시온 내쇼날 파크 Long 2018-08-14 171 10
6602 여기나 여행하시라고 Long 2018-08-14 180 9
6601 최근 미국에서 후쿠시마 세슘 때문에 ... Long 2018-08-14 163 10
6600 간단한 '함수 적분방정식' 문제 1 外/ 5.18광주사… inf247661 2018-08-14 32 2
6599 카스피海 바다 _ 特殊 地位 바다!{문화일보 기사} inf247661 2018-08-14 76 2
6598 산화.환원 화학방정식 係數 맞추기/當量 計算. 外 1 inf247661 2018-08-14 43 2
6597 9월9일은 김일성 건국일, 문재앙이 간다고 하기에 댓글(1) Long 2018-08-14 183 23
6596 생긴대로... Long 2018-08-13 303 34
6595 남녀관계 변천사 (유모어) Long 2018-08-13 292 33
6594 재앙이 실제 모습 M38A1 2018-08-13 306 26
6593 빨갱이들의 '어림 짐작' 은 '과학적/具象的(구상적)… inf247661 2018-08-12 142 3
6592 다쳤어? 아파? 댓글(2) newyorker 2018-08-12 284 17
6591 고민은 복입니다. 벤허 2018-08-12 189 1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