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가지 은혜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3가지 은혜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8-06-24 03:06 조회363회 댓글0건

본문


  
발행일자 : 2018-06-22 발행번호 : 3
세가지 은혜  
  
 
 
 

 

  ?´ ? ¨ ??´??¸?§

 
 
 

세가지 은혜

 


일본의 세계적인 부호이자 사업가인

 

'내쇼날’ 상표의 창업자, 
아흔 넷의 나이로 운명할 때 까지 
산하 570개 기업에 종업원 13만여 명을

 

거느린 대기업의 총수 
'마쓰시다 고노스게' 회장의 이야기 입니다. 

그는 아버지의 파산으로 초등학교 4학년을 중퇴하고 
자전거 점포의 점원이 되어 밤이면 어머니가 그리워 눈물을 흘리던 울보였답니다.
그러던 그가 85년이 지난 후 
일본 굴지의 세계적인 대기업 총수가 되었습니다

어느 날 한 직원이 회장님에게 여쭤봤습니다 
“회장님은 어떻게하여 이처럼 

 

큰 성공을 하셨습니까?”

이에 회장은 자신이 세 가지 하늘의

 

큰 은혜를 입고 
태어 났다고 대답했습니다. 

 


그 세 가지 큰 은혜란?
1, 가난한 것 
2, 허약한 것 
3, 못 배운 것이라고 했습니다. 

 

그 소리를 듣고 깜짝놀란 직원이 
"이 세상의 불행을 모두 갖고 태어 나셨는데도 
오히려 하늘의 은혜라고 하시니

 

이해할 수 없습니다." 
라고 말하자 회장이 이렇게 대답 하더랍니다.

"나는 가난 속에서 태어났기 때문에
부지런히 일하지 않고서는 잘 
살 수 없다는

 

진리를 깨달았다네." 

"또 약하게 태어난 덕분에 건강의
 소중함도

 

일찌기 깨달아 
몸을 아끼고 건강에 힘써 지금
 90살이 넘었어도 
30대의 건강으로 겨울 철에도 
냉수마찰을 한다네." 

"그리고 초등학교 4학년을 
중퇴했기 때문에 
항상 이세상 모든 사람을 나의 
스승으로 받들어 
배우는데 노력하여 많은 지식과 
상식을 얻었다네." 

"이러한 불행한 환경이 나를
 이만큼

 

성장시켜주기 위해 하늘이 준 시련이라 생각되어 

 

항상 감사하고 있다네."

자신에게 주어진 불행과 시련을 
오히려 하늘이준 은혜로 생각하고 
열심히 자기를 훈련하고 노력하여 
누구보다 값지고 훌륭한 성공을

 

거둘 수 있었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6,733건 6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6583 고통이 인간에게 주는 참의미 벤허 2018-08-08 309 22
6582 몸을 잡는 몸의 온도를... Long 2018-08-08 367 34
6581 스쳐가는 인연은 그냥 보내라. 댓글(5) newyorker 2018-08-07 381 26
6580 관리자 분은 지박사 님의 동영상에도 "구독" Logo를… newyorker 2018-08-07 163 10
6579 문제인이 어느날 댓글(1) Long 2018-08-07 549 79
6578 신기한 마술 Long 2018-08-07 358 12
6577 자유와 젊음, 멋과 아름다움을 보여주는 사람들 (동영상… newyorker 2018-08-06 399 15
6576 지친몸, 갑갑한 마음, 그저그런 삶 이럴 때 처방법 Long 2018-08-06 325 23
6575 여러 여자들의 사랑이야기 Long 2018-08-06 410 23
6574 미국 어느 기장의 글 댓글(1) Long 2018-08-06 365 24
6573 숫가락은 밥맛을 모른단다. Long 2018-08-06 255 20
6572 'DUC CO 전투'의 영웅 '한 광덕'장군님의 '금괴… inf247661 2018-08-05 262 7
6571 트럼프한테 겁처먹은 시징핑 댓글(1) Long 2018-08-04 513 36
6570 많고 높고 좋은 것 벤허 2018-08-04 358 20
6569 욕심의 끝은 어디까지인가 ? Long 2018-08-04 302 15
6568 무역전쟁, 중국이 질수 밖에 없는 이유 댓글(1) Long 2018-08-03 425 44
6567 인생 , 그 누구리 알까 ? 댓글(1) Long 2018-08-03 350 33
6566 관광하시라고 Long 2018-08-02 466 7
6565 생의 마지막 5분 댓글(1) Long 2018-08-02 413 38
6564 나의 골은 어떤 타입일까요? 댓글(1) newyorker 2018-08-01 377 18
6563 인생무상 댓글(3) Long 2018-08-01 447 32
6562 오느 갱상도 할매이가... Long 2018-07-31 474 29
6561 증산댁의 푸념 Long 2018-07-31 414 22
6560 운전자의 99%가 잘 모르는 상식 newyorker 2018-07-31 533 23
6559 이제 아파트 주민들이 시작한다. Long 2018-07-31 445 58
6558 미, F117A 스텔스 Long 2018-07-30 453 43
6557 원이 아버지께 댓글(2) Long 2018-07-30 335 24
6556 기시기도 부러워 하는 .... 댓글(1) Long 2018-07-30 447 37
6555 인간의 기능과 구조 댓글(1) 벤허 2018-07-30 299 11
6554 죄인아 개고생 그만 하고 언능 와다오 ! 댓글(1) Long 2018-07-29 498 2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