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류가 배운 3대진리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인류가 배운 3대진리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9-02-07 05:29 조회494회 댓글1건

본문


  
발행일자 : 2019-02-06 발행번호 : 2
 

인류가 배운 3대 진리

1950년에 시작되어 3년 동안 싸운 한국전쟁(6.25사변)의

 

 

 

피해는 엄청나다. 사망자 15만명, 행방불명자 20만명,

 

 

 

부상자 25만명, 공업시설의 43% 발전시설의 41% 탄광의 50%

 

 

 

주택의 3분의 1이 파괴되었다.

 

 

 

한국전쟁에 참전한 미군 54,246명이 전사했고

 

 

 

103,284명이 부상을 입었다.

 

 

 

이것은 남쪽만의 피해이니 북한과 중공군을 합하면

 

 

 

천문학적인 숫자에 이른다.

 

 

 

이로써 발생한 수 많은 과부 고아의 고통은 참혹하였다.

 

 

 

 

 


똑같이 예수 믿는 사람들끼리 20년간 싸워 3천명이

 

 

 

죽었다면 누가 믿겠는가? 북 아일랜드가 그랬다.

 

 

 

그 누추한 증오의 한 복판에 평화의 사도가 나타났다.

 

 

 

벨파스트 감리교회의 시드니

 

 

 

캘러한(Sidney Callaghan) 목사이다.

 

 

 

그는 종교나 교파에 차별을 두지 않았다.

 

 

 

성탄에 새벽송 성가대를 조직하여 가톨릭 신자들만이

 

 

 

사는 마을도 방문하였다.

 

 

 

그것은 매우 위험한 모험이었으나 성가대의 방문을 받은

 

 

 

가톨릭 신자들은 거리에 나와 그들을 환영하며

 

 

 

함께 캐럴을 불렀다.

 

 

 


국군의 수가 교향악단의 수보다 더 적은 나라가 있다.

 

 

 

지중해의 아름다운 항구나라 모나코이다.

 

 

 

국립교향악단의 수가 85명인데 비하여 국군의 수는 82명이다.

 

 

 

 얼마나 평화로운 나라인지를 알 수 있다.

 

 

 

전 이스라엘 수상이었던 골더 메이어에게 비서가

 

 

 

신이 나서 보고하였다. “

 

 

 

수상님 우리 군대가 대승하고 있습니다.”

 

 

 

메이어가 대답하였다. “

 

 

 

싸워 이기는 것이 기쁨이 될 수는 없습니다.

 

 

 

저 벌판의 딸기꽃을 감상할 수 있을 때가

 

 

 

정말 기뻐할 때입니다.”

 

 

 

인류가 지난 100년 동안 100회 이상의 분규와 전쟁을 치루며

 

 

 

뼈저리게 배운 세 가지 진리가 있다.


사실 진리라는 단어는 아무나 쓰는 단어가 아닐텐데...


이해하기 쉽도록 할수 없이 진리라는 단어를 사용한다.

 

 

 

그것은 첫째 대립보다 공존(共存)이 낫고,

 

 

 

이데올로기(理念)보다 사랑이 나으며,

 

 

 

자원(資源)보다 두뇌가 낫다는 진리였다.

 

 

 

퍼레이드(Parade)지는 룻 시버드(Ruth Sivard) 교수의

 

 

 

저서 ‘세게의 군삽비’에서

 

 

 

다음과 같은 사실을 전재 보도하였다.

 

 

 

(1) 2차대전 후 세계는 핵무기 개발을 위하여

  


4조 달러를 투입했다.

 

 

 

(2) 지금까지 세계가 비축한 핵무기는 1만 6천 메가톤으로

 

 

 

전 인류를 열 두 번 죽일 수 있는 화력이다.

 

 

 

(3) 아직도 이 지구에는 인구의 4분의 1이 배고픈 채

 

 

 

잠들고 있는데 세계의 연간 군사비는 8천억 달러이다.

 

 

 

(4) 세계 전체로 따지면 43명 중 1명이 군인이고

 

 

 

1천 3십 명 중 1명이 의사이다.

 

 

 

 
좁쌀만 한 우라늄 농축이라고 웃고 넘어갈 일은 아니다.

 

 

 

좁은 한반도에서 핵은 무기가 아니라 바로 재앙이다.

 

 

 

시카고 의대의 맥칼리(Michael McCally) 박사가

 

 

 

구 러시아의 병원들을 방문하고 체르노빌 원자로 사고의

 

 

 

피해자들을 조사하였다.

 

 

 

수 십년의 세월이 흘렀는데도 핵 피해자들의

 

 

 

처참한 모습은 눈뜨고는 볼 수가 없었다고 한다.

 

 

 

한 반도의 비핵화는 너와 나를 가릴 것 없이 절대적이다.

 

 

 

마르틴 루터 킹 목사의 사상을 대표하는 말이

 

 

 

‘사티아그라하’(Satiagraha)이다.

 

 

 

본래 간디의 사상을 나타내는 용어로서 인도 말로

 

 

 

‘사티아‘는 진리 혹은 사랑을 뜻하고

 

 

 

‘그라하’는 힘을 뜻한다. 킹 박사는 이 말을

 

 

 

‘사랑의 힘’이라고 번역하였다. 평화로운 저의사회,

 

 

 

진정한 민주주의는 사랑의 힘으로 가능하다고

 

 

 

주장한 것이 킹 목사의 평생 메시지였다.

 

 

 

노동자를 하나의 일손으로,

 

 

 

사회를 비인격적인 톱니바퀴(Impersonal cogs)로,

 

 

 

나라를 하나의 생산 공장으로 보는 비인간화(Depersonalize)

 

 

 

사회에서는 평화도 민주주의도 기대하기 어렵다.

 

 

 

구석구석, 한 사람 한 사람에 대한 사랑이 깔려있어야

 

 

 

천국이 싹트며 이것이 예수의 주장이기도 하였다.

 

 

 


지구촌이 살아남기 위해서는 전쟁문화가 평화의 문화로,

 

 

 

증오의 수례바퀴가 사랑의 수례바퀴로 바뀌어야 한다.

 

 

 

대화와 협상은 인내가 필요하고,

 

 

 

힘 있는 쪽에서는 밀어붙이고 싶은 유혹을 받지만

 

 

 

지금의 전쟁은 동네 싸움이 아니라 인류의 존망이 걸려있기에

 

 

 

답답하고 화가 나도 대화를 계속해야 한다.

 

 

 

남을 빠지게 하려고 구멍을 파면

 

 

 

판자가 먼저 빠지는 것이 세상의 원칙이다.


댓글목록

살아나리라님의 댓글

살아나리라 작성일

좋은 글  감사드립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7,343건 1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젊음 / 지만원 역 댓글(15) 관리자 2009-11-22 128777 230
7342 역적놈아 ! Long 2019-04-25 256 32
7341 감동의 글 Long 2019-04-25 182 35
7340 이번 노틀탐 화재에서.... Long 2019-04-25 131 12
7339 아마도 몰랐을 꿀팁 대방출.jpg jung88bi 2019-04-25 142 5
7338 코스모스 천체물리학자가 말하는 우주 그리고 외계 생명체 만세대한민국 2019-04-24 87 6
7337 젊음의 성지라고 얄려진 카오산로드의 밤거리 둥이 2019-04-24 64 3
7336 인천공항 제2터미널 영상입니다 둥이 2019-04-24 144 7
7335 태국 파타야의 밤문화를 보여주는 워킹스트리트 둥이 2019-04-24 130 6
7334 동남아 최대크기의 백화점, 아이콘시암(방콕) 내부영상 둥이 2019-04-24 85 4
7333 논산 선샤인랜드 70년대 셋트장 영상 둥이 2019-04-24 69 4
7332 오직 요 나라에서만 볼수 있는 것들을.... 댓글(2) Long 2019-04-23 220 22
7331 귀생(貴生)과 섭생(攝生) Long 2019-04-22 196 24
7330 끼리끼리가 50살부터 꺽꾸로 돌아갑니다. Long 2019-04-22 228 22
7329 손흥민 MC-TOT 4:3 골 (동영상) newyorker 2019-04-20 133 6
7328 유토피아란 가짜가 없는 사회를.... Long 2019-04-20 192 31
7327 님아 ! 그강 건너지 마오 ! Long 2019-04-20 220 17
7326 다시 한번 내려가보고싶은 곳 newyorker 2019-04-20 196 16
7325 쩐의 위력 ! 댓글(2) 벤허 2019-04-19 281 17
7324 탈북자들이 어떻게 선하겠는가, 탈북자들은 의심받아야 마… 신준 2019-04-19 197 10
7323 내 소중한 사람을 위한 기도 댓글(2) Long 2019-04-19 129 11
7322 일본의 자존심, 굶어죽은 판사 Long 2019-04-18 261 32
7321 뻬어난 민족이 삐져나간 민족으로 성장발전 Long 2019-04-16 274 31
7320 이연실 아주 잘 생겼네. 댓글(7) newyorker 2019-04-16 459 13
7319 잊으리 색소폰 연주 니뽀조오 2019-04-15 166 12
7318 소낙비 댓글(6) 방울이 2019-04-15 196 8
7317 영상 감상 (5분정도 짧음) 살아나리라 2019-04-15 212 12
7316 세상에서 가장 강한 사람 Long 2019-04-15 270 18
7315 자신과 競爭하라 댓글(1) Long 2019-04-15 151 13
7314 하나님이 죄인을 사랑한다고요? 아닙니다. 진노! 하늘메신저 2019-04-14 143 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