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머 힘들게 살지 마십시요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너머 힘들게 살지 마십시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9-05-11 03:22 조회684회 댓글0건

본문


  
발행일자 : 2019-05-10 발행번호 : 1
너무 힘들게 살지 마십시요

아무리 힘들어도 오늘은 갑니다
 

아무리 힘들어도 또 내일은 옵니다

 

너무 힘들게 살지 마십시오

 

밤이 지나면 새벽이 오듯 모든 것은 변해갑니다

 

오늘도 지구촌 어느 곳에는 지진이 일어나고

 

재난으로 많은 사람이 죽어가고 있습니다

 

단 하루도 예측하지 못하는 것이 우리들의 삶이지요.

 

너무 힘들게 살지 마십시오

 

너무 근심하지 마십시오

 

늘 슬픈 날도 없습니다

 

늘 기쁜 날도 없습니다

 

하늘도 흐리다가 맑고 맑다가도 바람이 붑니다

 

때로는 길이 보이다가도 없고

 

없다가도 다시 열리는 것이 인생입니다

 

당장은 어렵다고 너무 절망하지 마십시오

 

지나고 나면 고통스럽고 힘든 날들이

 

더 아름답게 보입니다


한 번쯤 주위를 돌아보십시오

 

나와 다른 사람들이 어떻게 살고 있는가를

 

겉만 보지 말고 그들을 나처럼 바라보십시오

 

행복한 조건인데도 불구하고 불행한 사람들과

 

불행한 조건인데도 행복한 사람들이 많습니다

 

어떤 사람들이 행복한지

 

무엇 때문에 행복한지 바라보십시오

 

아무리 힘들어도

 

그대가 살아만 있다면 그것은 희망입니다

 

그대가 살아만 있다면 그것은 꿈입니다

 

오지 않는 봄은 없습니다

 

때로는 그대 슬픔이 얼마나 사치스러운 일인가를 생각해보십시오

   

가난해도 병든 자보다 낫고

 

죽어가는 자보다 병든 자가 났습니다

 

행복은 무엇을 많이 가진 것이 아니라

 

 

 

어떻게 사느냐에 달려 있습니다

 

그대는 가진 것이 너무 많습니다

 

그대가 걷지 못해도

 

그대가 병들어도

 

살아 있는 한 축복입니다

그대의 가슴을 뛰게 하십시오

 

살아 있을 때 날개를 잃어 보는 것은 축복입니다

 

살아 있을 때 건강을 잃어 보는 것도 축복입니다

 

어려움이 지나고 나면 그대는 은혜를 압니다

 

걷지 못해도 뛸 것이고 뛰지 못해도 날것입니다

 

오늘 사는 것이 어렵다고 한탄하지 마십시오


어떤 사람은 소똥에 굴러도 이세상이 좋다고 합니다

 

사랑이 없다고 말하지 마십시오

 

사랑하는 것만으로 이미 받았습니다

 

그대 주위에 누군가를 사랑할 대상이 몇사람 있다는 것은

 

그 자체로도 행복합니다

  

가장 큰 불행은 가진 것을 모르고 늘 밖에서 찾는 것입니다

 

준 만큼 받으려고 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비교할 수 없는 게 사랑입니다

 

아무리 아름다운 꽃밭도 다가가서 보면

 

기대만큼 아름답지 않습니다


오늘도 지구촌에서는 슬픈 소식들이 날아옵니다

 

그리고 기쁜 소식들이 들려옵니다

 

인생 전반전에 그대가 살아 있다는 것은

인생 후반전을 위한 삶이라는 것을 깨달읍시요


인생은 풀과 같고 그의 영광은 풀에 꽃과 같으니

풀은 시들고 꽃은 떨어지되 예수님의 말씀을

영원토록 계시느니라(성경중에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8,033건 1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젊음 / 지만원 역 댓글(15) 관리자 2009-11-22 130236 238
8032 산장의 여인/ 찾아온 산장 {'권 혜경/ 남 일해} 새글 inf247661 2020-02-24 4 0
8031 스물스물 다가 오는 대재앙의 정체 , 삼재칠난(… wlvudtjs0117 2020-02-23 111 4
8030 골프광, 트럼프 이야기. 海眼 2020-02-22 61 4
8029 일본의 논바닥 아트 3 봄맞이 2020-02-22 95 12
8028 일본의 논바닥 아트 2 봄맞이 2020-02-22 76 11
8027 일본의 논바닥 아트 1 봄맞이 2020-02-22 94 13
8026 박근혜 옥중서신 -가짜라면? 진리true 2020-02-22 87 9
8025 신의 말씀과 육신화 모습 진리true 2020-02-22 59 3
8024 건강에 좋은 고기 알고먹자 알리 2020-02-22 96 10
8023 말에서 떨어지는 운명체 진리true 2020-02-18 170 2
8022 6.25 참전 '에티오피아' 용사님들의 손자들이,,. inf247661 2020-02-18 132 10
8021 사격 국가대표 대 특전사 707출신 여성의 사격 대결… 만세대한민국 2020-02-17 149 6
8020 한기총-기도빨이 안통하는 COVID-19 진리true 2020-02-17 99 2
8019 휴면계좌통합조회…잠자는 돈 찾기 '간단하네' 댓글(1) 고마 2020-02-17 99 2
8018 판빙(옷가게 점원)/리원량(안과 의사)- 유튜버의 시… 진리true 2020-02-16 89 2
8017 '아르고' 영화 사진 설명/ 外 '트로이의 헬렌' 영화… inf247661 2020-02-16 93 3
8016 문화일보 광고; '자유당' 創黨 大會/ 외 칼럼 사설 inf247661 2020-02-15 117 4
8015 사악한 뱀이야기 진리true 2020-02-15 164 3
8014 辯護人 '김 오섭' 辯護士님 '최종 변론문' (再) inf247661 2020-02-14 70 4
8013 박쥐의 수난시대 진리true 2020-02-14 131 5
8012 ‘회춘’ 위해 중국고위층이 하는 행위들 댓글(1) 만세대한민국 2020-02-13 314 16
8011 류백온 우한폐렴 예언? 진리true 2020-02-13 139 2
8010 돈좀 벌었나? 자유부인의 차표한장 (One Way Ti… 진리true 2020-02-12 148 3
8009 '나는 아직도 멈출 수 없읍니다!' inf247661 2020-02-12 145 5
8008 싱가폴도 우한폐렴- 방지마스크 품절 진리true 2020-02-12 85 1
8007 중국의 춘추전국시대로 돌아가는 우한붕괴 현상 - 시진… 진리true 2020-02-12 147 5
8006 땅바닥에 놓고 파는 우한농산물에 주목 - 공산당 선전… 진리true 2020-02-12 114 2
8005 북한 특권층의 인터넷 해킹 -MONERO(암호화폐) 낚… 진리true 2020-02-12 66 1
8004 인천 차이나타운 몰락! 진리true 2020-02-11 242 1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