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머 힘들게 살지 마십시요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너머 힘들게 살지 마십시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9-05-11 03:22 조회326회 댓글0건

본문


  
발행일자 : 2019-05-10 발행번호 : 1
너무 힘들게 살지 마십시요

아무리 힘들어도 오늘은 갑니다
 

아무리 힘들어도 또 내일은 옵니다

 

너무 힘들게 살지 마십시오

 

밤이 지나면 새벽이 오듯 모든 것은 변해갑니다

 

오늘도 지구촌 어느 곳에는 지진이 일어나고

 

재난으로 많은 사람이 죽어가고 있습니다

 

단 하루도 예측하지 못하는 것이 우리들의 삶이지요.

 

너무 힘들게 살지 마십시오

 

너무 근심하지 마십시오

 

늘 슬픈 날도 없습니다

 

늘 기쁜 날도 없습니다

 

하늘도 흐리다가 맑고 맑다가도 바람이 붑니다

 

때로는 길이 보이다가도 없고

 

없다가도 다시 열리는 것이 인생입니다

 

당장은 어렵다고 너무 절망하지 마십시오

 

지나고 나면 고통스럽고 힘든 날들이

 

더 아름답게 보입니다


한 번쯤 주위를 돌아보십시오

 

나와 다른 사람들이 어떻게 살고 있는가를

 

겉만 보지 말고 그들을 나처럼 바라보십시오

 

행복한 조건인데도 불구하고 불행한 사람들과

 

불행한 조건인데도 행복한 사람들이 많습니다

 

어떤 사람들이 행복한지

 

무엇 때문에 행복한지 바라보십시오

 

아무리 힘들어도

 

그대가 살아만 있다면 그것은 희망입니다

 

그대가 살아만 있다면 그것은 꿈입니다

 

오지 않는 봄은 없습니다

 

때로는 그대 슬픔이 얼마나 사치스러운 일인가를 생각해보십시오

   

가난해도 병든 자보다 낫고

 

죽어가는 자보다 병든 자가 났습니다

 

행복은 무엇을 많이 가진 것이 아니라

 

 

 

어떻게 사느냐에 달려 있습니다

 

그대는 가진 것이 너무 많습니다

 

그대가 걷지 못해도

 

그대가 병들어도

 

살아 있는 한 축복입니다

그대의 가슴을 뛰게 하십시오

 

살아 있을 때 날개를 잃어 보는 것은 축복입니다

 

살아 있을 때 건강을 잃어 보는 것도 축복입니다

 

어려움이 지나고 나면 그대는 은혜를 압니다

 

걷지 못해도 뛸 것이고 뛰지 못해도 날것입니다

 

오늘 사는 것이 어렵다고 한탄하지 마십시오


어떤 사람은 소똥에 굴러도 이세상이 좋다고 합니다

 

사랑이 없다고 말하지 마십시오

 

사랑하는 것만으로 이미 받았습니다

 

그대 주위에 누군가를 사랑할 대상이 몇사람 있다는 것은

 

그 자체로도 행복합니다

  

가장 큰 불행은 가진 것을 모르고 늘 밖에서 찾는 것입니다

 

준 만큼 받으려고 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비교할 수 없는 게 사랑입니다

 

아무리 아름다운 꽃밭도 다가가서 보면

 

기대만큼 아름답지 않습니다


오늘도 지구촌에서는 슬픈 소식들이 날아옵니다

 

그리고 기쁜 소식들이 들려옵니다

 

인생 전반전에 그대가 살아 있다는 것은

인생 후반전을 위한 삶이라는 것을 깨달읍시요


인생은 풀과 같고 그의 영광은 풀에 꽃과 같으니

풀은 시들고 꽃은 떨어지되 예수님의 말씀을

영원토록 계시느니라(성경중에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7,611건 5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7491 '공주 보' 철거에 주민 98%가 반대한다는 결과 나오… 나에게 2019-06-14 156 14
7490 오슬로의 외교망신! 문재인 바보 됐다 김정숙도 망했다 나에게 2019-06-14 235 18
7489 눈의 즐거움에 대하여 댓글(1) 이름없는애국 2019-06-14 176 7
7488 애완견을 좋아하는 꼴볼견 이름없는애국 2019-06-14 211 10
7487 국가와 우리의 후손들 미래를 위해 파악해야 할 자료 나에게 2019-06-14 177 11
7486 이해한다는 것은 Long 2019-06-14 163 13
7485 국민분노 담은 칼럼, 청와대는 들어라 나에게 2019-06-14 181 8
7484 김여정의 '12초 음성 '통일부, '묵음 처리' 파문!… 나에게 2019-06-14 176 7
7483 책이주는 12가지 이익을 보니... Long 2019-06-14 138 7
7482 오복 이야기 ! Long 2019-06-14 137 7
7481 文이 대통령이 아닌 이유 3가지 나에게 2019-06-13 212 9
7480 건물주 필독! 권리금 재판 분석 (황성욱의 법조이야기) 나에게 2019-06-13 152 6
7479 뉴스 함께 보기운동 - 달창단 대응 (뉴스에 가서 공감… 나에게 2019-06-13 97 1
7478 월북, 숙청된 漫談작가 '신 불출'의 '낙화암' 만담 … inf247661 2019-06-12 160 2
7477 사전투표와 전자투표개표기 사용은 부정선거 원흉이다 나에게 2019-06-12 148 11
7476 제철소 지키기 시민혁명 - 환경단체 공무원과 통화 나에게 2019-06-12 146 13
7475 150만 사상 최대 시위로 中 코너로 몰아 나에게 2019-06-12 176 10
7474 '림'가놈 전단지 앞.뒤. 댓글(1) inf247661 2019-06-11 293 16
7473 문재인 노벨상? 김치국 마신다!' 오슬로 선언'은 쇼! 댓글(1) 나에게 2019-06-11 205 16
7472 최저임금 홍보했던 유황현 씨, "나도 곧 폐업할 예정" 나에게 2019-06-11 190 8
7471 제1부 정복자의 등장 ~ inf247661 2019-06-10 215 8
7470 인도양의 모리셔스 Long 2019-06-10 265 11
7469 천천히 살아가는 지혜 Long 2019-06-10 223 8
7468 “문재인 빨갱이” 발언 실체가 드러났다!!! 나에게 2019-06-10 300 10
7467 사립유치원 자유혁명 나에게 2019-06-10 176 14
7466 절라인민공화국 만세이다 Long 2019-06-10 236 15
7465 과적의 재주꾼들 Long 2019-06-10 183 1
7464 태전이 대전으로 ... Long 2019-06-10 195 8
7463 自由黨 시절 興行했던 할리우드 映畵들! inf247661 2019-06-09 185 4
7462 자유한국당 막말은 제가 대신 사과합니다. 나에게 2019-06-09 192 1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