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들어가면서 이렇게 살아갈 것이다.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나이들어가면서 이렇게 살아갈 것이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9-05-11 04:21 조회345회 댓글1건

본문

"나는 나이들어 가면서 이렇게 살아갈 것이다.."
 
 
 1.

나이가 들면 젊었을 때보다 자신에게 더욱 더 엄격해져야 한다.
 건강을 유지하기 위해서 귀찮아도 많이 걷고 게으르지 않아야 한다.
 
 2.

생활의 외로움은 아무도 해결해 줄 수 없다.
 외로움은 노인에게는 공통의 운명이자 최대의 고통일 것이다.
 매일 함께 놀아주거나 말동무를 해 줄 사람을 늘 곁에 둘 수는 없다.

목표를 설정해서 노후에 즐거움을 주는 방법을 스스로 찾아야 한다.
 
 3.

마음에도 없는 말을 거짓으로 표현하지 말아야 한다.
 "나는됐어"라고 사양하면 젊은 세대는 주지 않는다.

"나도 먹고 싶은데 하나씩 돌아가나" 라고 말 해야 한다.
 
 4.

같은 연배끼리 사귀는 것이 노후를 충실하게 하는 원동력이다.
 노인에 있어서 정말로 상대가 되어 줄 수 있는 상대는 노인뿐이다.
 
 5.

즐거움을 얻고 싶다면 돈을 아끼지 말아야 한다.

무엇인가를 얻고 싶으면 댓가를 지불해야 한다.

밥을 산다던가 ....
 
 6.

혼자서 즐기는 습관을 길러야 한다. 나이가 들면
 친구도 한사람 한사람 줄어 든다.
 아무도 없어도 어느날 낯선 동네를 혼자서 산책할 수 있는

고독에 강한 인간이 되어야 한다.

외로운 특수훈련을 함양해 나가야만이 숨을 거둘 때 고통이 없다
 
 7.

돈이면 다라는 생각은 천박한 생각이다.
 돈은 노후에 중요하지만 돈이면 다라는 생각은 세상을 너무 황량하고

냉정하게 만든다.
 
 8.

노인들은 어떠한 일에도 감사의 표현을 할 줄 알아야 한다.

훈훈한 노후를 위해 반드시 지켜야 할 것 중의 하나는 '감사합니다'

라고 말하는 것이다. 감사할 만한 것이 하나도 없는 인생이란 없다.
 
 9.

노인들은 새로운 기계사용법을 적극적으로 익혀야 한다.
 
 10.

노인들은 몸가짐과 차림새를 단정히 해야 한다.
 체력이 떨어지고 건강이 약화되면 누가 뭐라하지 않아도 자세가 흐트러진다.
 
 11.

노인들은 매일 적당한 운동을 일과로 해야 한다. 몸을 유지하는데 필수적이다.
 
 12.

여행은 많이 할수록 좋다.

여행지에서 죽는 한이 있더라도 어디서 죽든 마찬가지이다.

고향에서 죽는다해서 무엇이 좋은가.

자필의 화장승낙서만 휴대하고 다니면 된다.
 
 13.

관혼상제, 병문안 등의 외출은 일정 시기부터 결례해도 된다.

중요한 것은 마음으로부터 기도하는 것이다.
 
 14.

재미있는 인생을 보내었으므로, 나는 언제 죽어도 괜찮다고 생각할 정도로

늘 심리적 결재를 해 둔다.
 
 15.

유언장 등은 편안한 마음으로 미리 준비해 둔다.
 사후에 유산을 둘러싸고 남은 가족들이 다투는 것보다 비참한 일은 없다.
 
 16.

죽음은 두려운 것이지만 기쁨으로 맞이하는 방법도 있다

예수그리스도를 진실되게 믿으면 두려움을 사라진다.

살아가면서 두려움없게 지켜주신다는 말씀을 자주생각하면서

보는 것을 제대로보고, 갈곳을 갈수있고, 잡을 것을 잡을 수 있고,

먹을 것을 먹을 수있고, 말할것을 제대로 말하고, 생각을 제대로하고,

남한테 흠잡히지 않도록 훈련을 하면서 반드시 주님께기도를 해야한다.


 17.

늙어가는 과정을 자연스레 받아들인다.

자연스레 주어진 늙음의 모습에 저항할 필요는 없다.
 
 18.

혈육 이외에 끝까지 돌봐 줄 사람은 아무도 없다.
 
 19.

숨을 거두는 날까지 활동할 수 있는 것이 최고의 행복이다.
 

죽는 것은 한 번 뿐인 것이고,

대부분의 병은 잘 낫지 않는다. 병을 친구로 삼는다.
 


 20.

행복한 일생도 불행한 일생도 일장춘몽이다.
 
 21.

노년의 가장 멋진 일은 사람들과의 화해이다.
회원님들깊이 새겨 실천하셔서 늘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를 즐기시길 축원드립니다.

댓글목록

샤론의장미님의 댓글

샤론의장미 작성일

크 ..  제 나이도 올해가 환갑인데
위 내용들이 마음에 와 닿네요.
Long님,  언제나 좋은 글 올려주심 감사합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7,594건 1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젊음 / 지만원 역 댓글(15) 관리자 2009-11-22 129221 234
7593 원님의 명판결 ! 새글 Long 2019-07-16 59 9
7592 따듯한 이야기 Long 2019-07-15 134 24
7591 外來 新用語 익히기 Long 2019-07-13 206 19
7590 국경을 허문 편지 두통 Long 2019-07-13 192 19
7589 우파 천막에 흥분한 文, 해리 현상의 악화 나에게 2019-07-12 192 12
7588 재미있는 한글말님의 댓글 댓글(2) newyorker 2019-07-11 214 24
7587 나는 일본 사람들에 대해 몇 가지 좋은 기억을 가지고 … 댓글(6) newyorker 2019-07-11 218 26
7586 양력과 음력의 차이 댓글(1) Long 2019-07-11 251 23
7585 "좋은 생각, 그거 하나뿐!" 신준 2019-07-10 160 7
7584 트럼프는... 댓글(1) Long 2019-07-10 212 21
7583 노인들의 여러가지 좌절 댓글(3) Long 2019-07-10 201 21
7582 神의 존재 증명--인간의 학문,종교 열정 이름없는애국 2019-07-10 104 6
7581 상황이 생각보다 심각하다. 손바닥으로 하늘은 못가린다! 신준 2019-07-10 121 2
7580 난세를 헤쳐나가는 / 3가지 지혜 나에게 2019-07-10 158 8
7579 여인의 지혜 댓글(1) 신준 2019-07-10 188 16
7578 이젠 종교까지 건드리려고? (Feat. 전광훈) [12… 신준 2019-07-10 133 7
7577 한기총 대표회장 전광훈 목사, 그에 대해 가지는 염려! 신준 2019-07-09 134 5
7576 놀라운 장면들을... Long 2019-07-09 241 6
7575 인생은 나이에서 배운다. Long 2019-07-09 187 21
7574 전투시 실화 한토막 Long 2019-07-09 235 35
7573 자식 잘 키웠다고 내 자랑하지 말라. 이름없는애국 2019-07-08 201 15
7572 수신제가치국평천하??? 이름없는애국 2019-07-08 108 9
7571 [추천] 반일 종족주의 : 대한민국 위기의 근원 - … 나에게 2019-07-08 72 4
7570 박정희 묘소 쇠말뚝 고발장 전문(feat.오상종) 총4… 댓글(1) 나에게 2019-07-08 114 14
7569 모름은 절망이다. 이름없는애국 2019-07-08 140 5
7568 사람을 왜 질그릇으로 지으셨을까? 이름없는애국 2019-07-08 104 6
7567 요양병원 & 요양원 댓글(4) Long 2019-07-08 221 25
7566 생각과 말의 중요성에 대하여! 댓글(1) 현우 2019-07-07 168 15
7565 할배와 여손주 대화 방울이 2019-07-07 214 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