멀어져 가는 삼강오륜에 대하여 얼마나 아시는지요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멀어져 가는 삼강오륜에 대하여 얼마나 아시는지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9-05-16 03:11 조회491회 댓글0건

본문


 

 

 

삼강오륜은 유교(儒敎)의 도덕사상에서 기본이 되는

 

3가지의 강령(綱領)과 5가지의 인륜(人倫)으로.

 

원래 중국 전한(前漢) 때의 거유(巨儒) 동중서(董仲舒)가

 

공맹(孔孟)의 교리에 입각하여 삼강오상설(三綱五常說)을 논한 데서

 

유래되어 중국뿐만 아니라 우리나라에서도 과거 오랫동안

 

사회의 기본적 윤리로 존중되어 왔으며,

 

지금도 일상생활에 깊이 뿌리박혀 있는 윤리 도덕이다.

지금이 어느 시대인데 삼강오륜을 논하는 것이냐 하며

 

 ‘시대착오적인 생각을 늘어 놓느냐-’ 라고 할지도 모르겠습니다.

 

 

 

한편 삼강오륜을 알고는 있지만 그것이 이 시대에 꼭 필요하냐고

 

반문하는 분도 있을 것입니다.

 


 

또 한편 “그런 필자는 그거 다 지켜가면서 사느냐”며

 

말만  뻔지르르한 위선자 취급을 받을 수도 있을 것입니다.

 


우리 사회가 얼마나 각박하고 험해졌습니까?
차마 입에 담지 못할 사건들이 하루가 멀다하고 발생해 

 

 삼강오륜의 의미를 무색케 할 정도입니다.

 


 

물론 이에 못지 않게 미덕을 베풀며 삼강오륜 그 이상으로

 

사람사이의 도리를 지켜가며 사는 사람들도 많겠지요.

 

우선 그렇지 못한 부분을 살펴본다는 얘깁니다.

 


 

그렇다고 필자가 부정적이고 사회적 병폐만 들춰내

 

이 글의 논점을 강조하고자 하는 것은 아닙니다.

사람들이 삼강오륜을 몰라서 반인륜적인 범행을 저지르겠습니까? “
도덕이, 예절범절이 땅에 떨어진 빌어먹을 세상”이라고 한탄하며

 

반인륜적인 것들을 그냥 인정하시겠습니까?

 


 

그것은 절대로 아닐 것입니다. “
이건 아닌데…”라고 생각되는 행동을 취하기 전에

 

다시 한번 생각해보자는 것입니다.

그렇다고 삼강오륜을 “머릿 속에 외우고 다니며

 

이를 실천하자”는 것도 아닙니다.

 

 

 

결코 도덕 교과서처럼 살아가자는 것이 아닙니다.

 

예로부터 그러한 덕목이 강조되어 왔고 왜 그것이 중요하며

 

이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들에게 왜 필요한지를

 

 한번쯤 생각해 보자는 것입니다.

 


 

 

  
 

三 綱 (삼 강)

 

 

 

      父 爲 子 綱 (부 위 자 강)   -  아들은 아버지를 섬기는 근본이고.
      君 爲 臣 綱 (군 위 신 강)
  -  신하는 임금을 섬기는 근본이고.
      夫 爲 婦 綱 (부 위 부 강)
  -  아내는 남편을 섬기는 근본이다.
 

  
 

  五 倫 (오 륜)

 

 

 

      君 臣 有 義 (군 신 유 의)   -  임금과 신하는 의가 있어야 하고.
      父 子 有 親 (부 자 유 친)   -  아버지와 아들은 친함이 있어야 하며.
      夫 婦 有 別 (부 부 유 별)   -  남편과 아내는 분별이 있어야 하며.
      長 幼 有 序 (장 유 유 서)  -  어른과 어린이는 차례가 있어야 하고.
      朋 友 有 信 (붕 우 유 신)   -  벗과 벗은 믿음이 있어야 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8,033건 1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젊음 / 지만원 역 댓글(15) 관리자 2009-11-22 130236 238
8032 산장의 여인/ 찾아온 산장 {'권 혜경/ 남 일해} 새글 inf247661 2020-02-24 1 0
8031 스물스물 다가 오는 대재앙의 정체 , 삼재칠난(… wlvudtjs0117 2020-02-23 108 3
8030 골프광, 트럼프 이야기. 海眼 2020-02-22 59 4
8029 일본의 논바닥 아트 3 봄맞이 2020-02-22 94 12
8028 일본의 논바닥 아트 2 봄맞이 2020-02-22 75 11
8027 일본의 논바닥 아트 1 봄맞이 2020-02-22 93 13
8026 박근혜 옥중서신 -가짜라면? 진리true 2020-02-22 86 9
8025 신의 말씀과 육신화 모습 진리true 2020-02-22 59 3
8024 건강에 좋은 고기 알고먹자 알리 2020-02-22 94 10
8023 말에서 떨어지는 운명체 진리true 2020-02-18 170 2
8022 6.25 참전 '에티오피아' 용사님들의 손자들이,,. inf247661 2020-02-18 132 10
8021 사격 국가대표 대 특전사 707출신 여성의 사격 대결… 만세대한민국 2020-02-17 149 6
8020 한기총-기도빨이 안통하는 COVID-19 진리true 2020-02-17 99 2
8019 휴면계좌통합조회…잠자는 돈 찾기 '간단하네' 댓글(1) 고마 2020-02-17 99 2
8018 판빙(옷가게 점원)/리원량(안과 의사)- 유튜버의 시… 진리true 2020-02-16 89 2
8017 '아르고' 영화 사진 설명/ 外 '트로이의 헬렌' 영화… inf247661 2020-02-16 93 3
8016 문화일보 광고; '자유당' 創黨 大會/ 외 칼럼 사설 inf247661 2020-02-15 117 4
8015 사악한 뱀이야기 진리true 2020-02-15 164 3
8014 辯護人 '김 오섭' 辯護士님 '최종 변론문' (再) inf247661 2020-02-14 70 4
8013 박쥐의 수난시대 진리true 2020-02-14 131 5
8012 ‘회춘’ 위해 중국고위층이 하는 행위들 댓글(1) 만세대한민국 2020-02-13 314 16
8011 류백온 우한폐렴 예언? 진리true 2020-02-13 139 2
8010 돈좀 벌었나? 자유부인의 차표한장 (One Way Ti… 진리true 2020-02-12 148 3
8009 '나는 아직도 멈출 수 없읍니다!' inf247661 2020-02-12 145 5
8008 싱가폴도 우한폐렴- 방지마스크 품절 진리true 2020-02-12 85 1
8007 중국의 춘추전국시대로 돌아가는 우한붕괴 현상 - 시진… 진리true 2020-02-12 147 5
8006 땅바닥에 놓고 파는 우한농산물에 주목 - 공산당 선전… 진리true 2020-02-12 114 2
8005 북한 특권층의 인터넷 해킹 -MONERO(암호화폐) 낚… 진리true 2020-02-12 65 1
8004 인천 차이나타운 몰락! 진리true 2020-02-11 242 1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