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 내 생각대로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다 내 생각대로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9-05-27 03:36 조회714회 댓글0건

본문

 
  
발행일자 : 2019-05-25 발행번호 : 1
  
 
 


  
 
   
 

 

 


 


 


 

 


 

마음대로 생각하세요

 

  .

 

1. 남의 딸이 애인이 많으면 행실이 가벼워서이고,

 

내 딸이 애인이 많으면 인기가 좋아서이다.

 

 

2. 남이 학교를 자주 찾는 것은 치맛바람 때문이고,

 

내가 학교를 자주 찾는 것은 높은 교육열 때문이다.

 

 .

 

3. 며느리에게는,

 

"시집을 왔으니 이집 풍속을 따라야 한다."

 

딸에게는,

 

 "시집가더라도 자기 생활을 가져야 한다."

 

 

4. 며느리가 친정 부모한테

 

주는 용돈은 남편 몰래 빼돌린 것이고,

 

딸이 친정부모한테

 

용돈주는 것은 길러준데 대한 보답이다.

 

 .

 

5. 며느리는 남편에게 쥐어 살아야 하고,

 

딸은 남편을 휘어잡고 살아야 한다.

 

    

 

6. 남의 아들이 웅변대회 나가서 상을 받으면,

 

누구에게나 주는 상을 어쩌다 받은 것이고,

 

내 아들이 웅변대회 나가서 상을 받으면

 

실력이 뛰어나기 때문이다.

 

 

7.남이 자식을

 

관대하게 키우면 문제아 만드는 것이고,

 

내가 자식을

 

관대하게 키우면 기를 살려 주는 것이다.

 

 

8. 남의 자식이 어른한테

 

대드는 것은 버릇없이 키운 탓이고,

 

내 자식이 어른한테

 

대드는 것은 자기 주장이 뚜렷해서이다.

 

 

9. 며느리가

 

부부싸움을 하면, "여자가 참아야 한다."

 

딸이 부부싸움을 하면,

 

"아무리 남편이라도 따질 건 따져야 한다.

 

 

10. 남이 내 아이를

 

나무라는 것은 이성을 잃은 행동이고,

 

내가 남의 아이를

 

꾸찢는건 어른된 도리로 타이르는 것이다.

 

 

 

 

  

 

11. 남의 아이가 대학 입시에

 

낙방하면 실력이 없으니 당연한 일이고,

 

우리 아이가 대학 입시에

 

낙방하면 워낙 경쟁률이 치열했기 때문이다.

 

 

12. 내 아이가 어디 가서

 

맞고 오면 쫓아가서 때린 아이를 혼내주고,

 

내 아이가 어디 가서

 

때리고 오면 아이들 싸움이라고 접어둔다

 

 

13. 남의 아이가 눈치 빠르면 약삭빨라서이고,

 

내 아이가 눈치 빠르면 영리하기 때문이다.

 

 .

 

14. 사위가 처가에 자주 오는 일은 당연한 일이고,

 

내 아들이 처가에 자주 가는 일은 줏대없는 일이다.

 

 .

 

15. 남의 딸이 말이 많으면 수다스러운 것이고,

 

내 딸이 말이 많으면 붙임성이 있는 것이다.

 

 

16. 남이 아이를 셋 두면 무식한 거고,

 

내가 아이를 셋 두면 다복한 것이다.

 

     -아름다운황혼열차에서 옮긴글입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8,388건 10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8118 3일 기습 수도권 점령작전 - 태평양사령부 ICBM 공… 진리true 2020-04-04 348 7
8117 유심히 보아야 할 빨갱이-정체성 진리true 2020-04-04 383 5
8116 외교 참사- 성범죄 외교관 - 뺑뺑이 돌려박기? 댓글(1) 진리true 2020-04-03 336 3
8115 음란섹스(IT) 동물- 공화국 진리true 2020-04-03 485 5
8114 크루즈 여객선에 침몰당한 망신-해군함 진리true 2020-04-02 403 3
8113 숭어는 왜 더러운 안양천으로 몰려오는가? 댓글(1) 진리true 2020-04-01 498 7
8112 돌 하루방과 삼겹살-비빔면 진리true 2020-04-01 328 4
8111 개신교회를 노예로 잡아라! 진리true 2020-03-31 371 12
8110 마음을 밝게 해 주는 귀여운 아즈마이들의 율동 newyorker 2020-03-31 415 10
8109 마음의 행로 방울이 2020-03-30 353 7
8108 게시판에서 한글을 한자로 변환시키는 문제 댓글(1) newyorker 2020-03-29 420 4
8107 4번 째 - 말 등에 올라탄 권세자 등장 진리true 2020-03-28 413 4
8106 현세안온(現世安穩), 삼세의 인과 응보를 생각하는 시… 댓글(2) wlvudtjs0117 2020-03-28 380 1
8105 고향초 댓글(1) 방울이 2020-03-27 532 15
8104 생각을 정리하는 방법 newyorker 2020-03-27 458 11
8103 한국 건국출발과 장정구- 성공과 실패인생 조명 진리true 2020-03-26 395 5
8102 대통은 트럼프갓카 처럼 백 년 앞을 봐야 한다. 海眼 2020-03-26 369 9
8101 꼬불치기-지자체 시민안전 보험금(제각각 다름) 진리true 2020-03-25 314 1
8100 65세-꼰데가 되는길 진리true 2020-03-25 454 2
8099 80년대 경제성장 댓글(1) 알리 2020-03-25 357 7
8098 70년대 박정희 경제개발 댓글(1) 알리 2020-03-25 340 9
8097 중국 부동산 투자점유 70%- 홍콩증시 폭락 진리true 2020-03-24 314 7
8096 2.0-냉전 이념의 반복 출발 진리true 2020-03-24 282 4
8095 이 모든 재앙은 공산짱개가 인위 조작 한 것이다. 海眼 2020-03-24 442 19
8094 로마 교황의 대망신 - 기도빨 안먹혀! 진리true 2020-03-23 432 14
8093 인간 관계와 하늘나라의 관계 진리true 2020-03-23 379 2
8092 사나운 짐승들의 발악과 살처분 시대 진리true 2020-03-23 367 6
8091 하모니카 추억 (지만원 박사 시집詩集이 아님. newy… 댓글(2) newyorker 2020-03-23 363 8
8090 좌빨과 기독교의 동행이유(2018. 10/17) 댓글(1) 진리true 2020-03-22 349 3
8089 봄날에 다시 만나자는 약속은 / 주인잃은 휴대폰 얼마나… 海眼 2020-03-22 367 6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