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수의 강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생수의 강

페이지 정보

작성자 벤허 작성일19-06-07 05:03 조회211회 댓글1건

본문

 

생수의 강

 

 

날씨가 더워지고 보니 생수의 귀함을 느낍니다. 저는 군 생활 중에 물 한 모금이 얼마나 귀한가를 직접 체험해 보았습니다. 1970년도 강원도 양양군 현북면 기사문리 해군 제25전진기지에서 UDT/ NAVY SEAL(18) 특수훈련 21주간의 훈련 중, 생존법 Survival 훈련을 받았던 기억이 납니다. 며칠간은 음식을 못 먹어도 견딜 수가 있지만, 심한 갈증은 참기가 매우 어렵습니다.

 

바닷물을 먹으면 고열로 인해 뇌에 큰 손상을 입게 됩니다. 할 수 없이 고안해 낸 것이 판초(비옷)를 넓은 잎사귀 밑에 쳐놓고 하룻밤을 기다리면 밤새 바다의 습기와 안개로 인하여 판초 위에 이슬이 송이송이 맺어있습니다.

 

잎사귀로부터 털어 낸 물방울을 판초 위에 떨어지게 한 후 방울방울이 합쳐져서 고인 물이 작은 커피 잔 삼분의 일 정도 됩니다. 이 물이야 말로 하늘에서 샘솟은 생명 샘물입니다. 이것을 그냥 꿀꺽 마시면 큰일 납니다. 설레는 마음을 가라앉히고 손가락 끝으로 입술과 혀끝만 적실뿐입니다.

 

누가복음 16장에 보면 지옥에 있는 부자가 아버지 아브라함이여 손가락 끝에 물을 찍어 내 혀를 서늘케 하옵소서. 이 불꽃 가운데 괴롭나이다. 라고 절규하는 장면이 나옵니다. 그때 고통의 산체험이 성경을 읽을 때마다 실감나게 읽도록 도와주곤 하지요.

 

이렇게 생수는 귀한 것입니다. 지난번 한국에 가니까 산삼이 썩어 흘러내린다는 강원도의 생수가 비싼 가격으로 팔린다고 TV에 보도되자 약삭빠른 봉이 김 선달의 후손들이 생수회사를 설립, 시민들의 눈을 속여 가면서 가짜 생수를 팔다가 감옥으로 가는 것을 보았습니다. 하기야 요즘은 휘발유 값보다 비싸니, 정말로 생수의 귀함을 알 수가 있는 것입니다.

 

그런데 지구는 점점 병들고 자연은 오염되고, 나중에는 한 모금의 생수도 마실 수 없는 절망이 인간들 앞에 다가오고 있습니다. 그러면 과연 영혼의 갈증을 해소할 생수는 어디에서 구할까요. 수가성 우물가에 여인과 대화하고 계신 주님께서 말씀하십니다.

 

내가 주는 물을 먹는 자는 영원히 목마르지 아니하리니 나의 주는 물은 그 속에서 영생하도록 솟아나는 샘물이 되리라.(4:14)

 

고 하셨습니다. 이렇게 인간의 갈증을 달래주는 생수도 머지않아 쑥물이 될 것입니다.

 

이 별 이름은 쑥이라 물들의 이 쑥이 되매 그 물들이 쓰게 됨으로 많은 사람들이 죽더라. (8:11)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우리는 이런 절박한 시대에 살고 있음을 명심하시고 생수의 근원 되신 예수 그리스도를 참되게 모시면서 살아가야만 합니다. 부폐식으로, 나 좋은 대로 믿음을 만들면 안 됩니다.

 

믿음은 하나님께서 내려주시는 선물이기에 내가 좋은 대로 움직이면 그것은 어디까지나 내 믿음이지 하나님이 원하시는 믿음은 아닙니다. 그래서 마태722절에 보면 내가 목사노릇도 했고, 귀신도 쫓아냈는데 왜 나를 모른다고 합니까?” 라고 절규함을 잃어보시기 바랍니다.

 

요즘 많이 성행하면서 교인들의 기분을 달래주며 박수 받는 프로그램 좋아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그것 좋아한 것만큼 나중에 왜 내가 허송세월 보냈는가?” 라고 박수 치는 것만큼 가슴 치는 슬픔이 따라온다는 진리를 잊지 마시고 영혼의 갈증을 달래주는 주님의 고난에 동참하시는 참 믿음을 위로부터 받게 되시기를 바라면서…….

 

그리스도를 위하여 너희에게 은혜로 주신 것은 다만 주님을 믿는 것뿐만 아니라 주님을 위하여 고난도 받게 하려 하심이니라.(1:29)

 

벤허지음"광야의 식탁" 중에서

 

댓글목록

이름없는애국님의 댓글

이름없는애국 작성일

목사님  안녕하세요.
오늘의 설교에서는 부페식 믿음,
나 좋은 대로 믿음을 만들면 안 됩니다.
믿음은 하나님께서 내려주시는 선물이기에 내가 좋은 대로 움직이면 그것은 어디까지나 내 믿음이지 하나님이 원하시는 믿음은 아닙니다.

주님의 고난에 동참

이 대목이 감명깊습니다.

감사합니다.주님의 은혜가 목사님께  넘치기를 바랍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7,616건 2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7586 재미있는 한글말님의 댓글 댓글(2) newyorker 2019-07-11 264 25
7585 나는 일본 사람들에 대해 몇 가지 좋은 기억을 가지고 … 댓글(6) newyorker 2019-07-11 276 31
7584 양력과 음력의 차이 댓글(1) Long 2019-07-11 317 26
7583 "좋은 생각, 그거 하나뿐!" 신준 2019-07-10 201 7
7582 트럼프는... 댓글(1) Long 2019-07-10 256 24
7581 노인들의 여러가지 좌절 댓글(3) Long 2019-07-10 245 24
7580 神의 존재 증명--인간의 학문,종교 열정 이름없는애국 2019-07-10 138 6
7579 상황이 생각보다 심각하다. 손바닥으로 하늘은 못가린다! 신준 2019-07-10 153 2
7578 난세를 헤쳐나가는 / 3가지 지혜 나에게 2019-07-10 190 10
7577 여인의 지혜 댓글(1) 신준 2019-07-10 240 17
7576 이젠 종교까지 건드리려고? (Feat. 전광훈) [12… 신준 2019-07-10 161 8
7575 한기총 대표회장 전광훈 목사, 그에 대해 가지는 염려! 신준 2019-07-09 162 5
7574 놀라운 장면들을... Long 2019-07-09 290 6
7573 인생은 나이에서 배운다. Long 2019-07-09 217 21
7572 전투시 실화 한토막 Long 2019-07-09 279 39
7571 자식 잘 키웠다고 내 자랑하지 말라. 이름없는애국 2019-07-08 230 16
7570 수신제가치국평천하??? 이름없는애국 2019-07-08 122 9
7569 [추천] 반일 종족주의 : 대한민국 위기의 근원 - … 나에게 2019-07-08 87 4
7568 박정희 묘소 쇠말뚝 고발장 전문(feat.오상종) 총4… 댓글(1) 나에게 2019-07-08 136 15
7567 모름은 절망이다. 이름없는애국 2019-07-08 157 5
7566 사람을 왜 질그릇으로 지으셨을까? 이름없는애국 2019-07-08 119 6
7565 요양병원 & 요양원 댓글(4) Long 2019-07-08 253 26
7564 생각과 말의 중요성에 대하여! 댓글(1) 현우 2019-07-07 197 15
7563 할배와 여손주 대화 방울이 2019-07-07 232 9
7562 The Vanishing Effect & others … inf247661 2019-07-07 114 3
7561 도둑의 실수 댓글(1) Long 2019-07-07 254 23
7560 다섯가지가... Long 2019-07-07 172 10
7559 BLUE ANGELS FLY OVER 海眼 2019-07-06 165 8
7558 아름다운 아가씨야 海眼 2019-07-06 241 6
7557 성도와 관객 벤허 2019-07-06 156 1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