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완견을 좋아하는 꼴볼견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애완견을 좋아하는 꼴볼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름없는애국 작성일19-06-14 20:03 조회465회 댓글0건

본문

요즈음 애완견이나 고양이를 개인방송하는 유튜브가 많다.

나도 개나 고양이를 좋아하므로 잠깐씩 본다.귀엽다.

그런데 꼴볼견인 장면도 많다.아주 가관이다.佳관이 아니라 惡관의 반어법이다.

아주 좋아 죽는다.죽고 못살 사이같다.

사람을 그렇게 좋아해 보시지..

어디 그렇게 좋아 죽는 사람이 있을려나?

나의 개인적 신념은 이렇다.

"개 등 동물을 좋아하는 사람은 사람에 대하여 무정하다"

과거에는 동물 좋아하는 사람은 착한 사람이라는 막연한 미신을 갖고 있었다.

철이 들어 세상을 좀 더 자세히 보니 신념이 바꼈다.

왜 좋아하느냐?지극정성으로 돌보느냐?고 물으면 불쌍하잖아요.가련한 동물이잖아요?라고

대답하는 경우가 많다.

정말로 불쌍.가련할까?

상대가 불쌍하게 평가되기 위해서는 나의 처지를 정확히 평가하고,

상대의 처지를 정확히 평가하는 것을 전제로 한다.

이 평가 중 어느 하나라도 잘못되면 측은지심이 터무니 없어진다.

사람은 불쌍하지 않은가?나는 가련한 존재가 아닌가?

상대는 정말로 불쌍한 존재인가?

나의 견해로는 사람이 가장 불쌍한 생물이다.

개와 고양이는 죽으면 허무로 돌아가므로

죽으면 육체가 지면에 흩어지는 먼지가 되는 사람과 같다.

불쌍히 여길 이유가 없으며 사람과 동격이다.

 

너 자신을 알라는 정말 다방면에 적용시킬 수 있는 명언이다.

너 자신을 알라.

너가 불쌍 가련한 존재임을 알라.

알지 못하므로 모르고,무식하다.

사물에 대한 지식은 죽으면 버리고 갈 것이므로 좀 몰라도 세상살이에 불편할 뿐

심각한 무식은 안 돤다.

그러나 자기 자신에 대한 무식,모름은 정말로 심각한 무지이다.

죽을 때 가져갈 무지이므로.

너 자신을 알라고 누군가 수백번을 말했을지라도 알려하지 않으며,

모름 속에 잠자면서도 안다고 착각하는 실상은 비극 중의 비극이다.

남을 위해 울지말고 너 자신을 위해 울어라고 말해도

눈만 꿈뻑꿈뻑 왜?라고 말하니....말해도 들은 체도 안하며

애완견과 고양이와 뒹굴며 죽고 못 사니...

보는 사람이 어찌 혀를 안 찰 수 있을까?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7,948건 4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7858 잠을 위한 자연의 소리 댓글(2) 방울이 2019-11-15 493 9
7857 나이아가라 폭포 댓글(4) newyorker 2019-11-15 515 20
7856 Grand Canyon Tour & 후버댐 댓글(10) newyorker 2019-11-15 407 15
7855 애니로리 방울이 2019-11-12 502 17
7854 第17捕虜 收容所, 사하라 전차대 外 '대 탈주 The… inf247661 2019-11-10 532 8
7853 아스팔트교회 세우시고 철야 기도하시는 애국시민 제현. 댓글(1) 海眼 2019-11-09 420 18
7852 Long......님 댓글(6) 살아나리라 2019-11-07 527 23
7851 두더지 잡기 방울이 2019-11-07 459 8
7850 독가시치 댓글(2) 방울이 2019-11-06 419 21
7849 동방에서 오는 왕들의 길인가? 진리true 2019-11-05 335 3
7848 강아지 구충제, 펜벤다졸의 항암 작용에 관한 미국의사의… 만세대한민국 2019-11-03 484 12
7847 펜벤다졸과 메벤다졸! 너무 싸게 약이 전세계적으로 퍼져… 만세대한민국 2019-11-03 441 8
7846 Minnewaska 주립공원 단풍 구경 (Music V… 댓글(2) newyorker 2019-11-01 456 12
7845 부디 이 정보로 당신이라도 살아 남으세요! 이대로 계속… 만세대한민국 2019-10-30 615 8
7844 배꼽빠질 웃긴 강아지 영상 모음 - 재미있는 개 비디오 mozilla 2019-10-30 502 6
7843 반전 댓글(1) 방울이 2019-10-30 430 11
7842 '어~어이~ ~! inf247661 2019-10-29 500 13
7841 [UFC] 문재인 VS 윤석열 | 도람뿌 만세대한민국 2019-10-28 494 16
7840 '함수방정식' 문제 1. inf247661 2019-10-24 409 2
7839 지만원 박사님께 일조풍월 2019-10-23 540 9
7838 국어 시간되면 방울이 2019-10-22 542 27
7837 강영모 우리가곡 바이올린 연주 1 - 16곡 댓글(2) mozilla 2019-10-21 401 9
7836 세상을 구한 남자, 조던 피터슨 이야기 댓글(1) 만세대한민국 2019-10-21 438 11
7835 '역함수'와 '원함수'와의 '합성함수'는 '항등함수' … inf247661 2019-10-20 373 4
7834 지난 여름 편백나무 숲에서 방울이 2019-10-19 521 36
7833 사람 냄새가 나는 이족보행 로봇 '아틀라스' 만세대한민국 2019-10-19 407 8
7832 알아서는 안 되는 일제시대의 진실 댓글(1) 방울이 2019-10-17 683 16
7831 [방부제남을 만나다] '화성인' 후 6년만..여전히 동… 댓글(1) mozilla 2019-10-15 480 10
7830 long 선배님 안부 인사드립니다. 댓글(2) yummy092 2019-10-15 482 28
7829 [논픽션TV]세상을 울린 미국 노숙자의 노래 댓글(2) mozilla 2019-10-14 448 17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