女人의 才致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女人의 才致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9-06-18 04:11 조회1,232회 댓글1건

본문

 
  
발행일자 : 2019-06-11 발행번호 : 3
 

 

 

 

 

     女人의 才致            

  
 
 
  
  
 
 
 
 

 

 

 

 

女人의 才致

 

 

 

옛날에 여자들 희롱하기를 즐기는 양반이

 

한 분 살고 있었습니다.

 

그는 한양 장안을 휘젓고 다니는 한량이었는데,

 

이번에 사천 고을 원님으로 관직을 부여 받아

 

한껏 부푼 마음으로 임지로 가는 길이었습니다.

 

거들먹거리며 길을 가던 원님은

 

강을 만나서 배를 타고 건너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뱃사공이 젊은 여인이었습니다.

 

 

 

사천 원은 장난기가 발동해서 여인에게 말했답니다.

 

"내가 자네 배에 올라타니 기분이 그만이군."

 

여인의 얼굴이 빨개지자 사천 원이 실실 웃으며 물었다.

 

"그래 남편의 성이 무엇인고?"

 

"백서방이라오."

 

"어허 이런! 백서방을 모시려면 고생이겠군.

 

하나도 힘든데 백 명이라니 말이야. 하하."

 

 

 

그러자 여인이 말했다.

 

"그러는 댁은 뭐 하는 분이오?"

 

"나는 사천 고을 원이라네."

 

"그래요? 댁의 마님도 참 안됐습니다."

 

"아니 그건 왜?"

 

"나야 백 서방뿐이지만 일이천도 아닌

 

사천 원님을 모시려면 그 고생이 오죽하겠소?"

 

그러자 사천 원은 말문이 탁 막히고 말았다고 합니다.

 

마침 배가 건너편에 이르러서 사천 원이 배에서 내리자

 

 

 

여인이 소리쳤습니다.

 

"잘 가거라, 아들아!"

 

"아니 아들이라니, 이게 무슨 말이냐?"

 

"~ 내 배에서 나갔으니 내 아들이 아니오?"

 

사천 원은 다시 말문이 꽉 막힌 채 혀를

 

내두르고 말았습니다.

 

'이야, 이거 시골 여인네가 보통이 아닌걸!'

 

 

 

그가 강을 건너서 길을 가노라니 앞에

 

웬 여인이 걸어가는데

 

치마 뒷 편이 풀어져서 속치마가 보였답니다.

 

그가 침을 꼴깍 삼키며 말을 했지요.

 

"여보슈, 거 뒷문이 열렸습니다 그려."

 

그러자 여인이 얼른 치마를 수습하면서 한 마디를 했답니다.

 

"어마!, 개가 안 짖었으면 도둑 맞을 뻔했네!"

 

사천 원은 졸지에 강아지 신세가 되고 말았다.

 

'이거 정말 만만치 않은걸.

줘뎅이 잘못 놀렷다가 망신만 당했네 ...

 

댓글목록

한글말님의 댓글

한글말 작성일

놈이나 년이나 그 옛날에 참으로 멋진 유머감각..
물론 누군가가 꾸몄겠지만..

휴게실 목록

Total 8,726건 10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8456 중공의 대만합병 전략 - 미국방 연구보고서 댓글(1) 진리true 2020-08-21 361 4
8455 '송 민도'님 사이트 _ 오며 가며 게시판에서 인용. inf247661 2020-08-20 397 1
8454 7번 눈내린 중국- 홍수심판의 지속성 진리true 2020-08-20 373 6
8453 바이든(늙다리)의 자메이카 여우 영입 - 민주당 몰락자… 댓글(3) 진리true 2020-08-18 431 10
8452 산책을 하는데.... 댓글(1) 봄맞이 2020-08-17 497 9
8451 호남 충성에 물폭탄 부메랑 - 6개 지자체의 문정권 심… 진리true 2020-08-15 456 16
8450 제3사단{白骨} 위병소 앞, '1인 홍보'(펌.재) inf247661 2020-08-14 520 7
8449 땅의 1/4을 전쟁터로 만드는 권세자 - 등장시대 진리true 2020-08-13 398 5
8448 <불벼락을 치고 땅을 뒤엎는 날의 도래예언> 진리true 2020-08-13 423 8
8447 중국산 태양광설비와 산림청의 부메랑 - 북한판 산지파괴… 진리true 2020-08-13 392 11
8446 중국산-태양광 사업의 저주 -전남 함평마을 쑥대밭 시작 진리true 2020-08-12 468 12
8445 중국의 여리고성 붕괴론- 1921년 중국 공산당 출현과… 진리true 2020-08-12 359 2
8444 '이 완용'이가 나쁜기만 한가? / 外 '박 정희'를 … inf247661 2020-08-12 480 4
8443 수해복구-참여쇼와 대책없는 시간낭비 진리true 2020-08-12 318 7
8442 주사파 두목의 졸개들 - 서열경쟁과 가출싸움! 진리true 2020-08-11 427 4
8441 '구글 韓國 支社'의 만행.횡포를 천명(闡明)하면서,,… inf247661 2020-08-11 472 2
8440 2020.8.15. 미국에서도 태극기 집회한다! 댓글(2) Monday 2020-08-10 439 20
8439 (誤字修訂)'공부해야 소용없!' 10% 가산점 땜에..… inf247661 2020-08-09 524 6
8438 물 심판에 유골함 지키는 후손 - 원폭의 전쟁터에서 지… 진리true 2020-08-09 438 4
8437 들고양이가 낳은 세끼들 댓글(1) 봄맞이 2020-08-09 451 16
8436 스위스 광고모델(라르손)의 돈벌이 포기 - 미국 제재 진리true 2020-08-07 426 14
8435 농지취득과 형질변경의 자격자 - 농부는 아무나 하나! 진리true 2020-08-07 362 5
8434 '산.염기 세기', 'Ion Product Consta… inf247661 2020-08-07 461 1
8433 (補正 畢)함수 계산하기{까다로운}. inf247661 2020-08-06 530 3
8432 北漢江 華川땜 放流 寫眞! inf247661 2020-08-06 556 7
8431 추미애가 착각한 미군부대 카츄사 - 해외원정군(군사… 댓글(1) 진리true 2020-08-06 559 11
8430 중공과 운명공동체-북한과 생명공동체? - 망하는 구먼… 진리true 2020-08-04 402 7
8429 북괴 원조 1번 광수롬 4회 포착된 사진 적시! inf247661 2020-08-04 632 4
8428 무능한 우상 - 석가모니 석불(15m/135 톤)의 비… 댓글(1) 진리true 2020-08-03 530 7
8427 재난피해 속출하자 휴가취소(8/3) - 하늘의 진노를 … 진리true 2020-08-03 395 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