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식 잘 키웠다고 내 자랑하지 말라.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자식 잘 키웠다고 내 자랑하지 말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름없는애국 작성일19-07-08 19:24 조회586회 댓글0건

본문

이런 말을 흔히 듣는다.

내가 어찌어찌 

각고의 노력과 인내로

만난을 돌파하여

거룩한(?) 희생을 바쳐서

내 아들딸을 이렇게 키웠다.

나의 공로가 거창하도다.

나의 수행한 일이 엄청난 험사였다.

나는 오로지 일만 했다.

나 스스로에게 눈물을 흘리고 싶다.

그렇다면 자녀는 하나님의 선물이라 하셨는데

하나님께서 거짓말 하신 것인가?

결코 그럴 수 없으니

사람이 거짓말하는 것이 된다.

선물이면 내게 좋은 것이다.

내게 기쁨을 주는 것이다.

자녀라는 선물.

그 자녀를 키울 때에 고통만 있었는가?

나는 얼마나 즐거워했으며

유일한 낙이 되었으며

싱싱한 보람이 되었으며

나의 에너지를 쉼없이 분출케 하는 힘이 되었던가?

I,m your energy라는 sk의 광고탐을 본 적이 있다.

감동적인 광고였다.

귀여운 딸이 베시시 웃으며 서 있었다.

명품광고.

나의 아들딸이 훌륭히 컸으면 됐다.

나의 공로를 자랑하지 말라.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7,966건 10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7696 시원한 살사음악 둥이 2019-08-28 284 4
7695 ♬시국송♬ 기레기찬가 나에게 2019-08-28 264 7
7694 연민 피로(憐憫疲勞) Long 2019-08-28 334 21
7693 좋은 글들을.... Long 2019-08-28 312 6
7692 유리다리를 .... Long 2019-08-27 420 19
7691 친절이 낳은 선물 Long 2019-08-26 447 13
7690 모성애 댓글(1) Long 2019-08-26 370 8
7689 지금 '문'가는 속임수로 내년 국회의원 총선거 대비 못… inf247661 2019-08-25 405 5
7688 Times Square 어느 오후 newyorker 2019-08-25 315 9
7687 한두가지 부족해서 벤허 2019-08-25 359 16
7686 치아 건강 정보 댓글(5) Long 2019-08-24 500 28
7685 지구상에 가장 정감어린 풍경들 댓글(4) Long 2019-08-24 474 8
7684 (終結)'림'가 롬, 증인 출두 명령'을 또 연기 & … inf247661 2019-08-23 402 13
7683 2001년 September 11 아침 댓글(8) newyorker 2019-08-21 446 21
7682 ♬시국송♬ Moon타령 나에게 2019-08-20 401 8
7681 중국 소수민족의 .... Long 2019-08-20 467 6
7680 노인들은 이렇게 살면 편하다. 댓글(3) Long 2019-08-18 686 31
7679 뉴욕 센추럴공원 댓글(1) Long 2019-08-17 490 23
7678 인생은 흘린 눈물만큼 아름답다. Long 2019-08-17 527 27
7677 허드슨 강의 도보 전용 다리 (Walkway over … newyorker 2019-08-17 388 12
7676 시중에 풍자되는 5.18유공자 뽕짝 댓글(1) 봄맞이 2019-08-16 524 33
7675 자다가 쥐난다고 고양이 불러봐야 소용없음 댓글(4) Long 2019-08-16 482 24
7674 안되는 일에 맘쓰지마라 ! Long 2019-08-15 578 24
7673 East River newyorker 2019-08-14 490 11
7672 대한민국 구국투쟁가 (훌라송) ♬시국송 댓글(1) 나에게 2019-08-12 437 8
7671 생활속에 명상 Long 2019-08-12 558 18
7670 세탁할 때 소금을 넣어보세요 Long 2019-08-12 675 29
7669 가장 미국답다는 시카고 투어 (Chicago Tour) newyorker 2019-08-11 469 10
7668 (증보} 無風 地帶 _ 머리 식히려고 잠시 ,,. inf247661 2019-08-11 523 8
7667 “내일-마인드” 없는 한국기업 건강공부 2019-08-11 399 1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