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투시 실화 한토막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전투시 실화 한토막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9-07-09 04:21 조회1,028회 댓글0건

본문


 
 2차 대전이 한창이던  1943년 1월 22일, 뉴욕항을 떠난 연합군 병력 수송선

도체스터호는  904명을 태우고 어둠을 가르며 북으로 향하고 있었다.
 
항해 12일 만인 그 해 2월 3일, 독일 잠수함이 도체스터호에 접근하여 어뢰를

발사했다.
 
어뢰를 맞은 도체스터호는 얼마가지 않아 물에 잠기기 시작하였다.

배는 아수라장이 되었다.병사들은 서로 붙잡고 울부짖었다.
 
그러나 그 와중에 네 명의 군목들은 침착하게 구명조끼를 나누어주며

병사들을 구명정 타는 곳으로 안내했다. 더 이상 나누어줄 구명 조끼가 없었다.
 
그 때 군목 클라크 폴링 중위가 병사에게 물었다.
“자네 예수 믿는가?” “아니요” 
 
그러자 군목은 자기가 입고 있던 구명조끼를 벗어주면서 말했다.
 
“나는 예수를 믿으니 지금 죽어도 천국 갈 수 있다. 당신은 이 구명조끼를

입고 살아서 꼭 예수님을 믿고 천국에서 만나자.”
 
네 명의 군목은 모두 다 자신의 구명조끼를 벗어 병사들에게 주었다.
 
도체스터호에 점점 물이 차올랐다. 네 명의 군목들은 서로 팔을 끼고

기울어진 갑판에 서서 ’내 주를 가까이‘  찬송을 부르며 기도하였다.
 
생존한 병사 그래디 클락은 군목들의 최후를 이렇게 진술했다.
 
“내가 본 마지막 장면은, 군목들이 기도하는 모습입니다.

그들은 최선을 다했고 나는 그들을 다시 보지 못했습니다.
 
그들은 자신이 입고 있던 구명조끼를 병사들에게 벗어주고 죽음을

택하였습니다.”
 
병사904명 중 605명이 전사하였다. 전쟁이 끝난 후, 살아남은 수병들은

군목들의 희생을 기억하였다. 
 
트루먼 대통령은 4명의 군목, 조지 폭스, 알렉산더 구스, 클라크 폴링,

존 와싱턴을 기리는 기념예배당(US Naval Chapel)을 건축하였다.
 
필라델피아시에서는 용감하고, 희생적인 네 사람의 군목을

영원히 기념하기 위해
 
‘훠 채플린스 기념관’ 을 짓고, '4인의 불멸의 군목들' 이라는

기념 우표를 발행하기도 했다.
 
1992년에는 작곡가 제임스가 이들을 소재로 ’

영원한 빛 (The Light Eternal)‘이라는 뮤지컬을 제작,

공연하여 큰 감동을 불러일으켰다.
 
자신의 임무에 충실한 군인으로, 하나님의 사랑을

몸소 실천한 군목들, 이것이 강한 미국을 지탱하는 힘이지요!
 
인간의 생사화복을 주관하시는 주님이시여 !

우리도 저런 삶을 살게 하소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8,371건 10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8101 꼬불치기-지자체 시민안전 보험금(제각각 다름) 진리true 2020-03-25 291 1
8100 65세-꼰데가 되는길 진리true 2020-03-25 427 2
8099 80년대 경제성장 댓글(1) 알리 2020-03-25 340 7
8098 70년대 박정희 경제개발 댓글(1) 알리 2020-03-25 318 9
8097 중국 부동산 투자점유 70%- 홍콩증시 폭락 진리true 2020-03-24 296 7
8096 2.0-냉전 이념의 반복 출발 진리true 2020-03-24 266 4
8095 이 모든 재앙은 공산짱개가 인위 조작 한 것이다. 海眼 2020-03-24 424 19
8094 로마 교황의 대망신 - 기도빨 안먹혀! 진리true 2020-03-23 417 14
8093 인간 관계와 하늘나라의 관계 진리true 2020-03-23 363 2
8092 사나운 짐승들의 발악과 살처분 시대 진리true 2020-03-23 354 6
8091 하모니카 추억 (지만원 박사 시집詩集이 아님. newy… 댓글(2) newyorker 2020-03-23 342 8
8090 좌빨과 기독교의 동행이유(2018. 10/17) 댓글(1) 진리true 2020-03-22 320 3
8089 봄날에 다시 만나자는 약속은 / 주인잃은 휴대폰 얼마나… 海眼 2020-03-22 343 6
8088 돈의 관계추락 - 주사파정권 붕괴 = 경제대공항과 국… 진리true 2020-03-22 325 4
8087 아키라-만화와 도쿄올림픽 예언, 인구감축 추진집단 진리true 2020-03-22 313 2
8086 중공 독감바이러스 연구와 한국 문정권 - 진단킷트 개발… 진리true 2020-03-21 297 1
8085 중국 부자 가족에게 벌어진 처참한 일.. '인생' 댓글(2) 海眼 2020-03-21 481 5
8084 세상이 어지러울때, 맹목[盲目]을 벗어나는 마음 공… 댓글(1) wlvudtjs0117 2020-03-21 350 1
8083 COVID-19로부터 나와 타인을 보호하는 방법은? newyorker 2020-03-21 320 11
8082 쭝국우환 virus, COVID-19는 어떻게 전파되나… newyorker 2020-03-21 317 12
8081 인디언 땅이 복받은 이유 - 후손에게 생존-유산 진리true 2020-03-20 339 6
8080 남겼던 글. inf247661 2020-03-19 458 7
8079 마스크 쓰는 것보다 더 중요한 2가지 newyorker 2020-03-19 508 18
8078 이 또한 지나가리라.... 댓글(1) newyorker 2020-03-19 432 12
8077 알고 보면 절대 무섭지 않은 Virus의 진실 newyorker 2020-03-19 457 9
8076 한국전쟁 여기자- 퓨리처 수상, 문정권의 북한인권 비판… 진리true 2020-03-18 353 1
8075 누가 책임 져? ,,. '미증유(未曾有)'의 '미증유(… inf247661 2020-03-18 400 3
8074 카타임-헤즈볼라(이란지원 무장정파) 5개소 폭격 진리true 2020-03-18 286 4
8073 선동 풍년, 언동 풍년! 진리true 2020-03-18 373 1
8072 너(5/18)는 너대로(미통당), 나는(자유) 나대로(… 진리true 2020-03-18 333 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