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보} 無風 地帶 _ 머리 식히려고 잠시 ,,.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증보} 無風 地帶 _ 머리 식히려고 잠시 ,,.

페이지 정보

작성자 inf247661 작성일19-08-11 16:00 조회170회 댓글0건

본문

http://blog.daum.net/jangdongki/5762599 :

      ↗ 비내리는 호남선{1956년; '

'손 로원'작사, '박 춘석'작곡, '손 인호' 노래}

+++++++++

https://www.youtube.com/watch?v=-PWTGtes64Y :

 ↗ 시라소니 - 이 석재

https://www.youtube.com/watch?v=kQLCb-bwl18 :

 ↗  1961.5.16(화), 군사 혁먕 발발.

+++++++++


이제 오랜 세월 지나, 돌이켜 생각하면; '이 정재'는 정치적으로 악인 취급,

억울히 희생된 듯함. ,,.

 

진정한 협객 & 최고의 사움꾼 【시라소니 _ '이 성순'】은

'공수단 창설'에도 기여했던 분이시었지만,

야당 '신 익희'의 Body Guard 로 '민주당'에게 이용당했고, ...

 

'이 정재'를 재평가해야 하지 않을까요?

그는 정말이지 악인은 아닌 사람으로 여겨지네요. 동영상이 실은 엉터리로 과장성 ,,.,

이런 것도 매우 수상한 현상! ,,.

 

'이 정재'와 '시라소니'와의 결투는 실제로는 없었던 허구임!

{시라소니 회고록엔 전혀 없음으며, 공수단 근무시 얻은 미제 45구경 권총으

'이 정재'를 사살.저격하려는 직전 공교롭게도 HID 대령이 1/4톤 Willis Jeep 차를

타고 전봇대 옆에 숨어서 '이 정재'가 탄 차를 저격하려는 모습을 본 '시라소니'를 발견,

마침 지나오던 '이 정재'는 이 광경을 목도, 급히 도주하여, 미수에 그침!

그 후로는 '이 정재'는 지극히 몸 조심하면서 경계에 신경쓰다가

5.16을 당하여 군부 헌병들에게 대질 신문당했지만, '이 성순 _ 시라소니'가

혁명 수사관 유도 신문을 부정하고 '이 정재'를 용서하는 발언으로 수사에 비협조 ,,.}

+++++++++


물론, 그 이전에 발생했었던 '이 석재'가 주도한 '시라소니 린치'에 '시라소니'가

신체를 예전처럼 복구시키는 혹독한 훈련을 한 건ㅁ 사실이지만{회고록}

'이 석재'를 실제로 응징한 것도 아님.{회고록}

+++++++++


'시라소니'가 '이 정재'를 처음 만난 곳은 피란 시절, 부산 서면 미군 '하이야리야'

부두 이권을 장악한 서면 부두 깡패집단들에게 당구장에서 절대절명의 목숨을 앗길 위기에

처한 것을 '시라소니'가 개입하여 모두를 눞히고 구출한 것이 처음이었고,

이를 직접 목도한'이 정재'는 9사 1생으로 살아나자 은혜를 갚게T다고 언명한 게 처음.{회고록}

+++++++++

 

 

1961.5.16 발발 후! '시라소니'도 역시 군부 헌병대에 '깡패'로 체포되어져

'이 정재'와 같은 감방에 수감; '이 정재'는 '시라소니'에게 고백하기를:

" '이 석재'가 내 지시를 어기고 저지른 행동!"

 "그럼에도 나를 헌병 수사관에게 날 비호해 주시오다니,,."

무릅 꿇고 흐느껴 욺! ,,.

"만약 살아 나가게 되면 꼭 이 은혜를 갚겠읍니다!" ,,.

 

'시라소니'는 곧 헌병대에서 바로 풀려나 석방 종결!

 +++++++++

'이 정재'는 군사혁명재판시 판사가, "피고같은 '깡패'는,,." 거론하자;

'이 정재'는 손을 들어 판사에게 질문: '재판장님, 질문 있읍니다.  도대체 '깡패 정의'가 뭡니까?"

 

재판장은 당돌한 질문에 임하여; "바로 피고같은 사람이 바로 '깡패'입니다!!"

 

'이 정재'는 즉시; "이런 재판 못 받겠다" 라고 응답! ,,.

 

이로써 '이 정재'는 군사혁명 최고회의 의장 '박 쩡희' 최고회의 의장예꼐 큰 미움을 사게됨!

{'유 지광'저 '大命(대명) 1.2}

+++++++++


'김 두한'도 역시 빨갱이 민주당에 잔뜩 이용만 당했! ,,.

 

거지왕

'김 춘삼'의 회고록은 6권이나 되는데 기구한 삶이었으며 '시라소니' _ '이 성순'이사,

자기 부하들을 때렸다고 찾아가서  거지왕 '김 춘삼'을 향해 박치기를 했는데 피하자

전주를 들이받아 기절한 '시라소니'를 '거지왕 - 김 춘삼'이가 구호! ,,.

 

'유 지광'은 군부에서 少尉때 상관을 폭행하여 헌병대 구속!

예편하여, '이 정재'에게로 동대문 사단 행동대장으로 맹 활약!!

+++++++++

 

위 노래  '비 내리는 호남선'노래는 '신 익희''씨가 호남선 열차에서 심장마비로

급서하자 부인이 바로 작사하였다고 새빨간 ㄱ러짓말을 퍼트려 '이 승만'자유당 정권을

낙선시키는 동ㅂ정표 유도에 기여코자 수단 방법 가리ㅣ 않았었음! ,,. 

우선 속이고 보자는 빨갱이들 수법을 여기서도 볼 수 있! ,,

 

제가 국민학교 5학년 때;, 충북 충주에서 원주 부론면 부론국민학교로 이사/전학해와

같은 반에 다니던 곁집 '허 소완'이가 내게 들려준 이여기인데 ,,.

그 아버지는 묘지 자리 봐주는 사람이었! ,,. 지금 뭘 하는지,,.

 http://blog.daum.net/jc21th/17782081

지금 생각하면 빨갱이들이 얼마나 광분ㅋ햇었는ㅋ지도 능히 가늠하 수 있읍니다! ,,.

餘不備禮, 悤悤.=========================

 

'시라소니{동아일보사 1980년도? 발행 - 가장 먼저 발행!(두꺼운 단행본). 깨알같은 활자}    ☞   명실 공히 최고임!

배경 무대; 평안북도 신의주, 중국 만주국 치하의 만주 심양,

중국 상해, 일본 북해도;부산, 서울}

 

대의(大義 김 두한) 1.2(1981년? 타인이 썼음.}

 

대명(大命, '유 지광' 저, 1982년? - '이 정재'에 관한 회고록 성격}

 

거지王 '김 춘삼' 1.2.3.4.5.6.{'김 춘삼'저; 1984년?}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7,688건 1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젊음 / 지만원 역 댓글(15) 관리자 2009-11-22 129407 237
7687 '림'가 롬, 증인 출두 명령'을 또 연기하고 대가리 … 새글 inf247661 2019-08-23 54 6
7686 2001년 September 11 아침 댓글(7) newyorker 2019-08-21 125 17
7685 ♬시국송♬ Moon타령 나에게 2019-08-20 124 8
7684 중국 소수민족의 .... Long 2019-08-20 191 6
7683 노인들은 이렇게 살면 편하다. 댓글(2) Long 2019-08-18 350 29
7682 뉴욕 센추럴공원 댓글(1) Long 2019-08-17 219 22
7681 인생은 흘린 눈물만큼 아름답다. Long 2019-08-17 180 24
7680 허드슨 강의 도보 전용 다리 (Walkway over … newyorker 2019-08-17 115 12
7679 시중에 풍자되는 5.18유공자 뽕짝 댓글(1) 봄맞이 2019-08-16 239 32
7678 자다가 쥐난다고 고양이 불러봐야 소용없음 댓글(2) Long 2019-08-16 193 23
7677 안되는 일에 맘쓰지마라 ! Long 2019-08-15 265 24
7676 East River newyorker 2019-08-14 196 10
7675 대한민국 구국투쟁가 (훌라송) ♬시국송 댓글(1) 나에게 2019-08-12 137 7
7674 생활속에 명상 Long 2019-08-12 206 17
7673 세탁할 때 소금을 넣어보세요 Long 2019-08-12 316 29
7672 가장 미국답다는 시카고 투어 (Chicago Tour) newyorker 2019-08-11 164 10
열람중 (증보} 無風 地帶 _ 머리 식히려고 잠시 ,,. inf247661 2019-08-11 171 8
7670 “내일-마인드” 없는 한국기업 건강공부 2019-08-11 113 12
7669 인생초로 Long 2019-08-11 216 15
7668 도와주세요 넘 힘들대요 Long 2019-08-10 321 10
7667 좋은 글과 홍도야 울지마라외 여러곡 Long 2019-08-10 136 8
7666 부담주는 삶이 싫어 안락사를 선택한 일본인 여성 댓글(1) 봄맞이 2019-08-09 177 7
7665 Oculus (WTC, New York) newyorker 2019-08-09 127 9
7664 일본인과 한국인이 다른점 Long 2019-08-09 325 24
7663 오늘이 가고나면 Long 2019-08-09 196 12
7662 남자에게 유용한 TIP 모음.jpg jung88bi 2019-08-09 186 3
7661 사랑해야 할 시간은 언제인가! 현우 2019-08-08 146 11
7660 청년이 나섰다 _ 박단비와 친구들 , 벌레소년 의 태극… 나에게 2019-08-08 149 8
7659 덕을 쌓아가는 인생 지침서 Long 2019-08-08 193 1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