옛날에는 기모노가 낯설었는데 자꾸 보니 친근해지고 아름답스므니다.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옛날에는 기모노가 낯설었는데 자꾸 보니 친근해지고 아름답스므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newyorker 작성일19-09-09 14:56 조회427회 댓글5건

본문

 옛날에는 기모노가 낯설었는데 자꾸 보니 친근해지고 아름답스므니다. ㅎㅎ

20160921_175733.jpg

                    맨하탄에서 만난 기모노(정확히 말하면 유카타) 차림의 일본 여성들

 

      단소로 어메이징 그레이스(Amazing Grace)를 연주하는 기모노 차림의 일본 여성.

                                  https://youtu.be/_k-DDPHLfUk

댓글목록

봄맞이님의 댓글

봄맞이 작성일

역시 미국이라 유카타 입고 백주를 활보해도 문제가 없군요.일본인줄 일았습니다 유카타(.浴衣)는 원래 글자 그대로 목욕후 입는 옷이지만 지금은 여름축제라던지 행사가 있을때 저렇게 일본의 젊은 남녀들이 많이 입고들 나옵니다.다양한 무늬와 색감이 있고 시원하며 가격도 비교적 저렴해서 부담없이 입을수 있는것같아요.
어메이징 그레이스, 저 연주를 보면서 사케 한잔하곤 했었지요,하하,무대에 아무것도 없어도 우아한 기모노 자체가 분위기를 충분히 연출하는것같습니다.연주자들의 집중하는 모습과 편안한 표정 또한 보는 사람의 마음도 녹여주는듯합니다.

newyorker님의 댓글

newyorker 댓글의 댓글 작성일

그렇지않아도 인터넷에서 기모노에 대해 좀 알아본 덕분에 봄맞이님이 설명하는 유카타를 쉽게 이해했어요.
다음에 맨하탄에 나가서 기모노 or 유카타를 입은 일본 여성을 보면 같이 포즈를 취한 증명사진을 꼭 한 장 찍어야겠습니다.
유카타도 저렇게 멋이 있는데 기모노 입은 여성이 나타나면 아마 난리가 날 겁니다.ㅎㅎ

newyorker님의 댓글

newyorker 작성일

사케가 뭔가하고 인터넷을 찾아보니 일본 술이군요. 제가 요새는 술울 별로 안 마시는 데(어쩌다 막걸리 한 두잔 ㅎㅎ).....
혹시 추천해 줄 수 있는 사케가 있으면 한번 사다 마셔보고 싶습니다. 도수가 너무 높지 않고 은은한 것으로.

봄맞이님의 댓글

봄맞이 댓글의 댓글 작성일

일본의 술 중류는 어마어마합니다,술만 파는 마트가 따로 있을정도니까요.본인이 원하는 강도로 물과 얼음을 타서 마시니까 부담없이 마실수 있을거예요.일본술은 보통 시간을 가지고 서서히 취기가 오르므로 좋더군요.추천해 드리고 싶은게 있긴한데 이게 한국에 마트나 이자카야에도 없더군요.
다른 일본술은 제법이 있어도요.그래서 멀리 미국에도 아마 없지 않을까 싶습니다.
일본술을 제법 마셔봤지만 泡盛(アワモリ)"아와모리"가 제게는 최고였습니다.이게 오키나와 전통 소주인데요.
본섬 일본인 친구에게 권했더니 마셔보고는 반해버린적도 있습니다.그러나 쿵쿵한 냄새가 나서 싫다고 하는 사람도 있으니
일단 아무거나 사서 드셔보세요.
사진과 같이 지나는  일본인 아가씨들에게 추천해 달라고 해보셔도 좋을것같습니다.
천천히 마시는 막걸리도 부담없고 괜찬을것같습니다.

newyorker님의 댓글

newyorker 댓글의 댓글 작성일

감사합니다.
사케 전문으로 파는 곳 알아봐서 꼭 한 병 사야겠습니다.
泡盛(アワモリ)"아와모리"

휴게실 목록

Total 7,961건 1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젊음 / 지만원 역 댓글(15) 관리자 2009-11-22 130102 238
7960 트럼프와 조지-소로스의 충돌 새글 진리true 2020-01-24 12 2
7959 넓은 문과 넓은 길로 인도한 자의 변명 새글 진리true 2020-01-24 10 1
7958 문재인을 신께 고발한 97세 할머니 새글 진리true 2020-01-23 42 2
7957 물렁한 박근혜정권의 괴멸 진리true 2020-01-23 68 2
7956 전쟁고아의 하늘-궁 건설 자랑질, 할머니-집의 궁핍생… 진리true 2020-01-22 50 2
7955 의료비 천국(?) 한국 newyorker 2020-01-22 87 6
7954 아주대학교 '이 국종'교수 취재; 굵은 주제성 글들만 … inf247661 2020-01-21 72 1
7953 벌거벗고 나돌아 다니는 놈 - 알라와 예수를 동시에 부… 진리true 2020-01-20 89 2
7952 마약범의 정체 - 두테르테가 마약사범을 가차없이 죽이는… 진리true 2020-01-20 84 3
7951 그놈의 관절염 통증- 혈관리 가능한 가? 진리true 2020-01-20 63 1
7950 new year vienna concert 2020 海眼 2020-01-20 72 4
7949 5분의 기적( 010-2361-8533) 혈자리 풀기 진리true 2020-01-19 133 6
7948 관계없는 자들! 진리true 2020-01-18 126 1
7947 믿기는 개뿔을! 진리true 2020-01-17 125 3
7946 기독교의 팩트? 자기 파괴(우상 제거)로 진리에 도달하… 진리true 2020-01-17 74 4
7945 Camp Long {KMAG} 앞 _ 제1野戰軍사령부… inf247661 2020-01-16 107 5
7944 雙龍臺/ 쌍용대 砲司; 5.18 광주 사태 북괴군 홍보… inf247661 2020-01-16 90 2
7943 미-몰몬교도(로버트 할리)의 귀화와 결혼 진리true 2020-01-12 253 15
7942 자유대한민국이 희망을 가저야 되는 이유 댓글(5) wlvudtjs0117 2020-01-12 197 4
7941 차표 한장의 인생관 진리true 2020-01-12 130 3
7940 검은 마음 이름없는애국 2020-01-12 182 14
7939 Highland-Class 진리true 2020-01-11 95 2
7938 더러운 신-양반들 : 5/18 마패정권(촛불 정권)… 진리true 2020-01-11 88 3
7937 멧돼지들을 잡는 장비 진리true 2020-01-11 161 6
7936 '선관위'의 '선거부정작태'들! 댓글(1) inf247661 2020-01-11 93 5
7935 압록강대교 완공 - 북-중 경제로 본격돌입 진리true 2020-01-10 112 4
7934 광주 5/18 따블백-시카고형 범죄도시 전락 진리true 2020-01-10 136 10
7933 인생이란 무엇인가? (나의 생각) 댓글(2) newyorker 2020-01-07 236 18
7932 아빠가 웃겼어요...(한국사람들이 구별해서 발음 못하는… 댓글(2) newyorker 2020-01-07 254 13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