五無의 사람은 친구로 삼지 마라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五無의 사람은 친구로 삼지 마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Long 작성일19-09-10 01:26 조회814회 댓글0건

본문

五無의 사람은 친구로 삼지 마라

 

 

 

무정(無情)무례(無禮-유식이 충만)

무식(無識)무도(無道)

무능(無能)


첫째,

인간미가 있어야 되고,

 

눈물도 있어야 되고 사랑도 있어야 된다.

 

그래서 무정한 사람이거든 친구로 삼지

 

말라고 하는 것이다.

 

인간의 인간다움의 첫째 조건이

 

인정이기 때문이다.

 


 

 

  

그것은 곧 원만한 성품을 뜻하는 말인데,

 

프랑스 시인

 

아벨 보나르’도 ‘우정론’에서 이상적인 우정의

 

제1덕목을 “좋은 성품”이라고 말한 바 있다.

 

 

 

둘째로

인간은 유일하게 예의를 아는 동물이다.

 

공자는 예가 아니거든 보지도 말고, 듣지도 말고,

 

말하지도 말라고 했다. 예의가 없으면

 

 인간이 아니라는

 

뜻이고 따라서 무례한 사람은

 

상종하지 말라는 뜻이다


요즘 인터넷 시대에 이름도 얼굴도 모르면서

글로 상대하는 현실속에서

무조건 반말로 댓글을 쓰는 인간들이

예의가 없는 무뢰한이다.

 

 

 

맹자가 사양지심(辭讓之心)을 ‘예’의 근본이라고

 

말한 것을 보면, 예의는 사양하는

 

마음에서 나오는데,

 

그 사양심은 양보해주는 마음이고,

 

속아주고 져주고 관용해주는 마음이다.

 

그런 사람이면 공자가 말한바

 

익자삼우라고 할 수 있다

 

 

  


 

셋째,

학문연구는 인간만의 특권이다.

 

학문 수준이 있는 사람은 사고방식이 합리적이고

 

이해심이 깊고, 대개는 인격수준도 높기 때문에

 

친구감으로 적격이다. 그러나 그 수준이 차이가

 

많이 나면 안 되고, 비슷해야 된다

   

 

 

그래서 자기보다 많이 무식해도 안 되지만

 

너무 유식해도 부담이 된다.


본 시클에 너머 유식이 충만한 무뢰한은

영어성경을 퍼다가올려놓으면 방끈들이 짧아서

못알아볼것으로 착각하고 혼자서 유식이

충만한척 희죽죽 거리는 자가있기에 말이다.  

 


이런 격언이 있다

유식이 충만한  사람을 친구로 삼지 말라’는 말은

 

지적 수준이 유사해야 된다는 뜻으로 한 말이다.

  

 

  

 

 

넷째,

사람은 동물 중에서 유일하게 길을 따라

 

살아가는 동물이다. 길 중에는

'가서는 안 되는 길’

 

이 있고 ‘되는 길’이 있다

 

예컨대 공직자가 가야할 길(사명)이 있고,

 

교육자가 가야할 길이 따로 있다.

 

 

 

아버지의 길이 있고 어머니의 길이 있다.

 

그 길에 충실한 사람을 일러서 도리를

 

아는 사람이라 하고 사명에 충실한 사람이라 한다.

 

그 길을 무시하고 제멋대로 살아가는

 

사람을 무도한

 

사람이라 하는데 그런 사람이 친구이면 욕이 된다

 

   

 


다섯째

인간은 창조적 동물이면서

 

상부상조할 줄 아는 동물이다.

 

인생길을 걸어가다 보면 곤란에 처할 때도 있고

 

위기를 만날 때도 있고 궁지에 몰릴 때도 있다.

 

그럴 때 친구를 도와 주려면 인정만으로는

 

안 된다.

 

 

 

능력이 있어야 되고 적극성이 있어야 된다.

  

그래서 유식이 충만한 사람은 친구가 되기에

 

적합하지 않다.


 

커피를 잘 섞으면 향기가 나고

 

친구를 잘 만나면 힘이 난다.

 

무엇보다 내가 먼저 五無의

유식이 충만한 사람이 되는 건

 

아닌가 반성해야겠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8,263건 1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젊음 / 지만원 역 댓글(15) 관리자 2009-11-22 130612 239
8262 5/21 중공정치 양회 추모개막일 - 북경하늘은 암흑… 새글 진리true 2020-05-25 1 0
8261 이 거이 남자여 여자여? 댓글(1) 새글 newyorker 2020-05-25 23 3
8260 돼지고기도 못먹는 시대가 온다. 새글 진리true 2020-05-25 54 0
8259 아프칸-피의 땅, 무자헤딘 등장사 새글 진리true 2020-05-24 22 0
8258 좌파들로 하여금 윤미향을 제대로 비판하는 방법 새글 Monday 2020-05-24 35 3
8257 김정은이 미국모르고 날뛰는 바보증명서 진리true 2020-05-24 67 0
8256 모래알 민족 -독일 부상과 세계대전 출산 진리true 2020-05-24 45 1
8255 대통령 각하께서 입장하십니다. 댓글(2) newyorker 2020-05-23 114 14
8254 영어 기사 원문에서 영어 TTS 기능을 살려서 영어 음… 건강공부 2020-05-23 55 2
8253 모세의 출이집트 역사 - 20세 이상 군복무 가용인력… 진리true 2020-05-21 64 2
8252 윤미향 계좌에 3억2천만원 - 비리 비빔밥 진리true 2020-05-21 89 8
8251 빨갱이 집구석과 국민혈세 타내기 진리true 2020-05-21 77 6
8250 윤미향과 김삼석이 탈북자 재월북 회유 진리true 2020-05-21 45 5
8249 윤미향(남매 간첩단 가족)의 종말 진리true 2020-05-20 113 13
8248 태양의 흑점활동 중지 - 2019년 시작 댓글(1) 진리true 2020-05-20 78 4
8247 사전투표 장비 LGU+ 중국통신망 서버사용 부정의 선관… 진리true 2020-05-20 72 6
8246 맛이 간 자 진리true 2020-05-20 127 6
8245 우한 세균과 동물의 사회성 진리true 2020-05-19 61 2
8244 이스라엘의 공중통제기 - E 2D 진리true 2020-05-19 68 3
8243 러시아-도청 로봇(바퀴 벌레형) 개발 진리true 2020-05-19 54 3
8242 유언비어 심리전으로 광주폭동 개입한 북한 댓글(1) Monday 2020-05-19 82 3
8241 터키 우표에 등장한 한국 고아소녀 댓글(2) newyorker 2020-05-17 171 16
8240 mask도 진화/발전/Fashion..! 댓글(1) 한글말 2020-05-17 98 6
8239 훌륭한 선생님 발견 newyorker 2020-05-17 224 17
8238 전쟁을 통한 인류문명 발전사 진리true 2020-05-15 112 3
8237 매운탕과 미국인 댓글(1) 진리true 2020-05-15 182 5
8236 미국회(하원)의 북한 핵무기 회수대책 추진 진리true 2020-05-15 98 6
8235 아내가 소련 스파이나 북한 스파이일까? 진리true 2020-05-13 219 3
8234 원격지원 리모트콜을 3주 동안 무료로 사용할 수 있게 … 댓글(3) 건강공부 2020-05-13 100 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