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 준비보다 작은 실행이 중요하다.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긴 준비보다 작은 실행이 중요하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newyorker 작성일19-12-05 19:35 조회469회 댓글2건

본문

누구에게나 뭔가를 미뤄본 경험이 있을 겁니다. 새로운 목표에 도전할 때는 어렵고 불가능해 보이는 게 당연합니다. 이것도 준비해야 하고 저것도 대비해야 합니다. 
 
그것 때문에 우리는 ‘조금 더 준비해보고 나서…’라고 우물쭈물하다가 결국 실행을 미루고 맙니다. 미루는 게 옳다고 판단했다면 모를까, 이런 자기 모습이 답답하게 느껴진다면 미루는 시간은 이미 낭비일 뿐입니다.
 
'지금은 준비하는 중이니까, 아직 계획 단계니까.'
이렇게 말하는 동안 몇 년이 지났다...
 
저자의 이 말에 뜨끔하는 우리의 모습을 봅니다.
무언가를 계획하고 나서 '시작'을 미룰 때, 우리가 주로 대는 '핑계'는 "아직 준비가 덜 되어 있다"는 것입니다. 준비할 거리를 만들자면 열 개도 만들 수 있지요. OO도 준비해야 하고, XX도 아직 미진해보이고... 하지만 그래서는 시작하기 힘듭니다. 1년, 2년, 5년이 금세 지나가 버리지요.
 
헬스클럽 등록을 미루는 사람들을 저자가 예로 들었더군요. '아직 운동할 때 쓸 신발이랑 옷을 못 샀어', '어디로 다닐지 고민 중이야'... 이렇게 '준비'를 핑계로 실행을 미루고 있다면, 계획 달성은 어렵습니다. 일단 내가 가지고 있는 옷과 신발을 들고 근처 헬쓰클럽을 방문해보는 '작은 행동'이 우리에게 필요합니다.
 
2019년도 이제 12월로 접어들었습니다.
연초에 세운 계획 중 '준비'만 하면서 아직 '시작'을 하지 않고 있는 것이 있으신지요.
그렇다면 이 12월이 지나가기 전에 '작은 시작'을 해보시기 바랍니다.
 
                              (이메일 from 예병일)

댓글목록

hanna님의 댓글

hanna 작성일

'실행이 없는 믿음은 죽은 믿음이다' 라는 말씀을 상기시켜주는 메세지 라고 생각되어 귀하게 여겨 집니다.
오늘 영하 8도의 날씨입니다. 값진 글 공유 감사드립니다. 뉴요커님! 건강 잘 유지하시길 바랍니다.

newyorker님의 댓글

newyorker 댓글의 댓글 작성일

항상 건강을 염려해 주시니 감사합니다.
이곳도 오늘은 쌀쌀한 날씨지만 아직은 영상 3도입니다.
Hanna님도 영하 8도의 추위에 건강 잘 챙기시기 바랍니다. ㅎ

휴게실 목록

Total 8,131건 8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7921 인간이 만든 차는 행복문이 아니다 진리true 2019-12-29 296 3
7920 『'수학.과학 강국'에서, 무기력한 '인문계', inf247661 2019-12-28 404 6
7919 홍대앞 평양술집.. 10월 15일 개점.. 댓글(1) 한글말 2019-12-28 421 11
7918 밀항선을 타야하는 인생 몰락! 진리true 2019-12-28 373 6
7917 삭제된 게시물 댓글(1) Truism 2019-12-27 365 2
7916 흔들 흔들! 댓글(5) 방울이 2019-12-27 500 7
7915 2014년 김정은 40일간 실종사건 = 김정은 부상… 진리true 2019-12-26 358 7
7914 영장심사가 끝나도, 곧바로 구속하지 않는 이유는? 진리true 2019-12-26 335 6
7913 아비없는 남북-고아들은 같이 쫄았느냐? 진리true 2019-12-26 326 2
7912 Stuxnet hit North Korea 진리true 2019-12-25 306 2
7911 안창호가 존경한 미국인 교사 헐버트 - 대한제국 멸망사… 진리true 2019-12-25 292 4
7910 범죄 유형(사기 분야) 교육 -공익제보센타 김태우 강… 진리true 2019-12-25 310 3
7909 믿거나 말거나 - 손금장이(점장이) 헛다리짚기 진리true 2019-12-24 403 2
7908 호주이민 실패자 - 야 타족 대등출발의 교만성 진리true 2019-12-24 323 3
7907 추위를 많이 타는 인생 -노숙인 수용소는 싫다! 진리true 2019-12-24 302 3
7906 아비 판단을 무시한 딸-변호사와 빨갱이-남편 선택의 불… 진리true 2019-12-24 379 3
7905 대깨문 정체성? 진리true 2019-12-24 353 2
7904 삭제 게시물 댓글(1) Truism 2019-12-23 346 4
7903 북한 똥별들(70 인)의 도살장-입장 장면! 진리true 2019-12-23 476 10
7902 뻔뻔한 놈 방울이 2019-12-23 430 10
7901 인생과 견생의 차이, 포기란 없다! 진리true 2019-12-23 375 2
7900 누가 새 예루살렘성에 들어가는가? 하늘메신저 2019-12-22 353 1
7899 카니 후란시스 : 일요일은 참으세요. 外 inf247661 2019-12-22 375 4
7898 테헤란-로가 생긴 통치자들의 역사! 진리true 2019-12-22 260 4
7897 염소 농장하다 영삼 노숙자 - 66세 인생 진리true 2019-12-22 334 5
7896 조양호 종착역, 왜 미국일까? 진리true 2019-12-21 364 6
7895 임종석/임수경이 사랑한 천국 실체 진리true 2019-12-21 431 5
7894 운동권의 종말은 콩밭메는 곳! 진리true 2019-12-20 291 1
7893 아코디언! 鄕愁어린 演奏曲들. 댓글(2) inf247661 2019-12-19 642 3
7892 박근혜-바보짓과 추미애-반복짓! 진리true 2019-12-19 338 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