믿거나 말거나 - 손금장이(점장이) 헛다리짚기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믿거나 말거나 - 손금장이(점장이) 헛다리짚기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리true 작성일19-12-24 05:53 조회518회 댓글0건

본문

밥먹고 살려면, 손금까지 뻥쳐야!

2015.01.13 조선 Video이 카테고리의 다른 기사보기 차재문 멀티미디어영상부

☞You Tube로 영상보기
새해가 되면 일 년의 계획을 세우듯 올 한 해가 어떻게 될지를 궁금해 하는 것이 당연하다.
그래서 사람들은 토정비결이나 사주 등 각각의 방법으로 새해의 운(運)을 알아본다.
이처럼 사람의 운수(運數)와 길흉(吉凶)을 예측하는 또 다른 방법이 있다. 바로 손금이다.
많은 사람들은 손금뿐 아니라 점(占) 자체를 비과학적이라고 비난한다.
하지만 20년째 손금을 연구하고 있는 김동현(71.송운 송금역학원장) 씨는
손금으로 앞으로 있을 좋은 징조와 나쁜 징조를 알 수 있다며.
“나쁜 징조를 미리 알고 대처하면 위험에서 벗어날 수 있다”고 했다.
그의 말처럼 혹시 벌어질지 모를 나쁜 일을 예방할 수 있다는 측면에서 보면 무조건 비난만 할 것은 아니다.
손금에는 장수(長壽) 가능성과 질병, 재능이나 적성, 그리고 지능지수 등을 예측할 수 있다.
또, 30~50대에 이르는 대략적인 나이에 벌어질 좋은 일과 안 좋은 일까지 예측이 가능하다.
예측이 가능한 이유는 크게 6개의 손금을 통해 알 수 있다.
현재 북한의 최고 지도자 김정은 국방위원장과 그의 이복형인 김정남의 손금은 어떨까?

손금에 나타난 김정은과 김정남의 운명
김정은 손금은 조선중앙TV를 통해 방송된 지난 2013년 7월 27일 북한의 전승절 기념식에서
인민들에게 거수경례를 하고 있는 영상에서 찾을 수 있었다.
비록 6개의 큰 선들이 전부 뚜렷하게 보이지는 않았지만 어느 정도 구별은 할 수 있을 정도의 영상이다.
김 씨는 가장 먼저 “성격이 매우 포악한 사람”이라고 했다.
감정선이 집게손가락 방향을 넘어갈수록, 성격이 온순하고 착한 성격을 띠지만,
김정은의 경우 중지에서 끊겨있다는 이유에서다.
김정은의 손바닥이 일반 사람들보다 훨씬 도톰하게 보이기 때문에, 욕심이 많은 사람(?)이라고 예측했다.
김정은과 김정남 손금보니 엇갈린(?) 운명이었다··· 박대통령은?
김정일의 장남 김정남은 
2010년 6월 마카오에서 손을 들어 인사하는 모습이 찍힌 사진이 있다.
그의 손금을 본 김 씨는 ‘막쥔 손금’이락 말했다.
 ‘막쥔 손금’은 지능선과 두뇌선이 하나로 이어진 손금으로 물질적 운을 타고난 손금이라고 이야기한다.
즉, 엄청난 재물운을 타고난 사람으로 여겨지고 자신의 주장이 상당히 강한 성격의 소유자다.
김정남의 생명선은 길고 두껍기 때문에, 큰 사고없이 장수할 것으로 예측(?)했다.
김정남은 재운선도 진하게 있고, 운명선이 아래쪽에선 가늘었다가 위로 올라갈수록 두꺼워지기 때문에
나이가 들수록 사람들에게 인정받고 크게 성공할 것으로 여겨진다고 추측했다.
김정은과 김정남 손금보니 엇갈린(?) 운명이었다··· 박대통령은?
박근혜 대통령의 손금을 보고 ‘M자형 손금’이라고 했다.
 ‘M자형 손금’은 흔히 천운을 타고난 손금으로 사회 고위직에게 많이 나타나 있는 손금이다.
운명선이 진하게 있기 때문에 하는 일마다 잘 풀려나가는 손금(?)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손 모양 자체가 여성의 손처럼 느껴지지 않고 남자의 손으로 느껴져 상당히 강직한 사람일 것이라고 예측했다.
“항상 긍정적인 마음으로 열심히 세상을 살면 좋은 손금으로 변한다”고 했다.
지문은 절대 변하지 않지만 손금은 계속 변하기 때문이다.
김정은과 김정남 손금보니 엇갈린(?) 운명이었다··· 박대통령은?
<손금 풀이(가로선) – 감정선, 두뇌선, 생명선>
1. 감정선 – 손바닥 가장 위에 뚜렷하게 가로로 뻗어 있는 선 (성격, 감정, 연애운 등)
2. 두뇌선 – 감정선 밑에 뚜렷하게 보이는 선 (지능지수, 적성, 직업운 등)
3. 생명선 – 두뇌선 아래에 있는 선으로 아래쪽으로 휘어있는 선 (건강, 수명 등)


<손금 풀이(세로선) – 운명선, 태양선, 재운(財運)선>
1. 운명선 – 중지 방향으로 올라가는 선 (사업운, 결혼운 등)
2. 태양선 - 약지 쪽으로 뻗어있는 선 (인기, 명성 등)
3. 재운선 – 소지 방향으로 뻗어있는 선 (재물, 재산 등)
 
<돌투석 사형을 시킬 자>
You are to be holy to me because I, the LORD, am holy,
and I have set you apart from the nations to be my own.
A man or woman who is a medium or spiritist among you must be put to death.
You are to stone them; their blood will be on their own heads.(레위20:26~27)
 
 
결 론  : 김정남 타살(2017. 2/15), 박근혜 탄핵/수감(2017. 3/10~31), 김정은 참수대상 전락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8,282건 8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8072 너(5/18)는 너대로(미통당), 나는(자유) 나대로(… 진리true 2020-03-18 207 2
8071 친중 좋아하다, 도망치기 바쁘다! 진리true 2020-03-17 248 7
8070 평양은 해방구- 정으니 없어 조쿠만! 진리true 2020-03-17 257 2
8069 유령의 도시처럼 된 맨하탄 댓글(2) newyorker 2020-03-17 258 8
8068 강원도 중국판-실크로드 건설-중국문화 심기 진리true 2020-03-17 228 6
8067 ♣완벽하고 편리한 마스크 대용 ♣ 한글말 2020-03-16 260 4
8066 차세대 무인 미사일과 잠수함 투입시대 진리true 2020-03-16 224 2
8065 코리아나 알리 2020-03-16 232 3
8064 '選擧'는 '情緖戰 _ 心理戰'이라고도 할 터! ,,.… inf247661 2020-03-16 243 1
8063 빈털털이 중국 - 남은 것은 빈공간뿐 진리true 2020-03-16 259 8
8062 추억의 뱃길 (Staten Island Ferry) 댓글(4) newyorker 2020-03-15 280 7
8061 미국 바이든의 노추 꼴값, 코로나 사태- 생필품 사재… 진리true 2020-03-13 287 5
8060 용장과 쫄장의 대결이야기 진리true 2020-03-13 266 7
8059 한국 코로나 -19 통계(3/13) - 감염 7,80… 진리true 2020-03-13 217 4
8058 2020-7 도쿄 올림픽 연기론 시작 진리true 2020-03-13 214 3
8057 5/18 주사파 해골바가지들의 퇴장 - YS 대도무문의… 진리true 2020-03-12 273 6
8056 China Gate - 불체자(2백만 명) 방치시대 진리true 2020-03-12 220 4
8055 '지 만원' 의장님에게로의 '무죄 언도'를 촉구하는 '… inf247661 2020-03-12 267 10
8054 우한폐렴과 대깨문 동원의 마녀사냥범 추적 진리true 2020-03-12 213 2
8053 미국의 코로나-위기 : 생물병기 전문가 '앤서니 두' … 진리true 2020-03-12 232 2
8052 미통당의 공천/사천 소감발표 진리true 2020-03-11 247 2
8051 윤건영 선거사무실 - 코로나 폭탄 진리true 2020-03-10 281 5
8050 중국 우한폐렴(COVIDd-19) - 의료진감염 3천… 진리true 2020-03-10 194 8
8049 중국 코로나19 격리시설 호텔붕괴 진리true 2020-03-09 219 7
8048 春來不似春, 복제약 생산국가- 인도와 중국 진리true 2020-03-09 260 3
8047 문정부 covid-19 통계 - 증가세 지속 7,382… 진리true 2020-03-09 191 2
8046 이철의 사기 파산-신라젠 주식사기단 진리true 2020-03-08 268 5
8045 우한-폐렴과 봉하마을(낙동강 오리농사)을 떠난자 = 해… 진리true 2020-03-07 330 4
8044 코로나로 방콕하시는 분들을 위한 재 방송 댓글(7) newyorker 2020-03-06 389 11
8043 바람과 구름을 사랑한 자들 진리true 2020-03-05 303 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