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가 웃겼어요...(한국사람들이 구별해서 발음 못하는 것)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아빠가 웃겼어요...(한국사람들이 구별해서 발음 못하는 것)

페이지 정보

작성자 newyorker 작성일20-01-07 08:16 조회363회 댓글2건

본문

댓글목록

한글말님의 댓글

한글말 작성일

mother tongue..  어릴쩍부터 혀에 밴 발음.. 고치기 어렵지요,
땅콩만 한 우리나라도 호남, 영남.. 등 사투리.. 나이들어서 고치기 어렵습니다.
내가 미국에 이민간 친구들이 자녀들에게 우리말 가르치지 않는다고 핀잔을 주었는데, 훗날 내가 잘못임을 알게 되었습니다.
내 아이들이 어렸을 때, 회사일로 몇년 부산에 살았었는데, 아이들이 서울에 가면 서울말, 부산에 가면 부산말 하더군요.
그러더니, 한 3년 부산에 살면서 아예 부산말만 하게 되었습니다.
3살 된 아들이 "아빠 밥 무우라" 그래서 내딴엔 아이의 말을 바로잡겠다고 붇들어 세우고 이렇게 고쳐주었습니다.
이렇게 해봐라 "아빠 진지 잡수세요" 
아들놈이 무어라고 했을것 같습니까?
"아빠 진지.. 가 뭐꼬" 하고는 그만 되돌아갔습니다.
그래서 그 다음부터는 미국 이민간 친구들을 이해하게 되었습니다.
한편, 미국 등 외국에 살면서 대대로 자기들 말을 잊지않는 중국인들이 참으로 대~단하다고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1980년대 LA갔더니, 이민간 친구들이 우스개삼아 이런 말 하더군요. 아직도 기억이..
Korea town 늙은이들.. 불바다 (boulevard)  찌찌랜드 (Disneyland)..

newyorker님의 댓글

newyorker 댓글의 댓글 작성일

우리가 미국사람들의 말을 알아듯는 것은 단어 하나하나의 발음을 정확히 알아들어서가 아니라.....
그 사람이 어떤 상황에서 그런 말을 했는가를 뇌가 알고, 비록  소리는 정확하게 catch 못했어도 뇌가 단어의 뜻을
바르게 유추, 수정해서 이해하기 때문이라 합니다. 공감합니다.

영상에서 보다시피 아빠는 두 단어의 발음차이를 정확히 catch 하지 못합니다. 이건지 저건지 구별해서 발음을 못 하지요.
그러다보니 아들은 그것이 참 재미있는가 봅니다. ㅎㅎ 그러나 아빠가 그 단어가 들어간 문장을 듣게되면 금방 이해하게 될 겁니다.
왜냐면 문장이 단어의 의미를 더 확실하게 좁혀주는 역할을 해 주기 때문이죠. 에를 들면 운전 중에 옆 사람이 "make light turn" 으로
발음해도 뇌는 light을 right으로 수정해서 바르게 이해하기 때문입니다.

뇌가 수정해서 이해하는 기능을 하지 않는다면 우리는 소리만 들어서는 이해 못하는 말들이 너무 많을 겁니다.
뇌의 이런 수정기능이 잘 작동 하려면  많은 단어가 머리 속에 미리 저장되어 있어야 하겠지요..
그래서 전문가들은 듣기 실력을 늘리려면 많은 책을 읽어 어휘력을 키우는 것이 매우 중요함을 강조합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한국말  통역인 여성 이연주(?)씨는 책을 많이 읽은 것이 통역에 큰 도움이 되었다고
어느 인터뷰에서 말하는 것을 보았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8,037건 1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젊음 / 지만원 역 댓글(15) 관리자 2009-11-22 130246 238
8036 로마종교의 폐점 새글 진리true 2020-02-26 1 0
8035 마스크값도 못잡는게 부동산값 잡겠다고.. 새글 한글말 2020-02-26 59 17
8034 민주화-묘지를 아름답게 꾸미는 자들 새글 진리true 2020-02-26 48 6
8033 트럼프를 환영하는 인도 문화. 새글 海眼 2020-02-26 46 4
8032 산장의 여인/ 찾아온 산장 {'권 혜경/ 남 일해} inf247661 2020-02-24 57 2
8031 스물스물 다가 오는 대재앙의 정체 , 삼재칠난(… 댓글(1) wlvudtjs0117 2020-02-23 204 8
8030 골프광, 트럼프 이야기. 海眼 2020-02-22 97 4
8029 일본의 논바닥 아트 3 댓글(1) 봄맞이 2020-02-22 133 13
8028 일본의 논바닥 아트 2 봄맞이 2020-02-22 105 13
8027 일본의 논바닥 아트 1 봄맞이 2020-02-22 132 17
8026 박근혜 옥중서신 -가짜라면? 진리true 2020-02-22 114 11
8025 신의 말씀과 육신화 모습 진리true 2020-02-22 74 3
8024 건강에 좋은 고기 알고먹자 알리 2020-02-22 117 10
8023 말에서 떨어지는 운명체 진리true 2020-02-18 185 2
8022 6.25 참전 '에티오피아' 용사님들의 손자들이,,. inf247661 2020-02-18 142 11
8021 사격 국가대표 대 특전사 707출신 여성의 사격 대결… 만세대한민국 2020-02-17 158 6
8020 한기총-기도빨이 안통하는 COVID-19 진리true 2020-02-17 105 2
8019 휴면계좌통합조회…잠자는 돈 찾기 '간단하네' 댓글(1) 고마 2020-02-17 109 2
8018 판빙(옷가게 점원)/리원량(안과 의사)- 유튜버의 시… 진리true 2020-02-16 91 3
8017 '아르고' 영화 사진 설명/ 外 '트로이의 헬렌' 영화… inf247661 2020-02-16 101 3
8016 문화일보 광고; '자유당' 創黨 大會/ 외 칼럼 사설 inf247661 2020-02-15 125 4
8015 사악한 뱀이야기 진리true 2020-02-15 175 3
8014 辯護人 '김 오섭' 辯護士님 '최종 변론문' (再) inf247661 2020-02-14 73 4
8013 박쥐의 수난시대 진리true 2020-02-14 139 5
8012 ‘회춘’ 위해 중국고위층이 하는 행위들 댓글(1) 만세대한민국 2020-02-13 329 16
8011 류백온 우한폐렴 예언? 진리true 2020-02-13 152 2
8010 돈좀 벌었나? 자유부인의 차표한장 (One Way Ti… 진리true 2020-02-12 162 3
8009 '나는 아직도 멈출 수 없읍니다!' inf247661 2020-02-12 151 5
8008 싱가폴도 우한폐렴- 방지마스크 품절 진리true 2020-02-12 90 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