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때 그 시절 - 서울 풍경(1955년)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그때 그 시절 - 서울 풍경(1955년)

페이지 정보

작성자 Monday 작성일20-05-09 22:56 조회579회 댓글1건

본문

그때 그 시절 - 서울 풍경(1955년 전후)

 

아래 포스팅은 1955년 휴전 직후의 서울거리 풍경과 고단한 삶을 살아가는

서울사람들의 일상적인 모습을 이름을 알 수 없는 美軍이 촬영한 것으로

그 시절의 다소, 분방한 서울 사람들의 모습을 카메라 렌즈로 볼 수 있다.

 

thumb-aa3fb44bb67f3b2282941c3abd7d0238_1574220048_2234_800x533.jpg

각종 도량형 기기와 철물을 파는 대림상회(大林商會).  남대문 시장 입구.  1955. 6.

 

thumb-6a5be7815bfcce24f949f5ef9d78a512_1588476853_807_800x533.jpg

사진의 영화 포스터에 성남극장에서 1955. 6.19- 6.22. 까지<Jack Slade> 상영하였으며

국도극장에서는 <호프만 傳記; The Tales of Hoffman>을 1955. 6.21-29. 까지 상영했음을 알 수 있다. 

6a5be7815bfcce24f949f5ef9d78a512_1588478828_2193.jpg

        

1953. 제작.  <Jack Slade>. Harold D. Schuster(감독)

출연진 : Mark Stevens (1916–1994), Dorothy Malone (1924–2018),  Lee Van Cleef(1925–1989)

 

 

6a5be7815bfcce24f949f5ef9d78a512_1588478808_2068.jpg

당시 신문에 게재된 성남극장의 영화 포스터,  <잭 슬라이드>. 마크 스티븐스, 도로시 말론 주연.

 

Original Slide, Market Scene in Seoul Korea 1950s, B.jpg

 

1955. 6.  남대문 만물시장 입구.

 

aa3fb44bb67f3b2282941c3abd7d0238_1574220048_3141.jpg

 

1955. 6.  남대문 만물시장 입구.  오늘날, 이곳은 어디쯤 일까요?

 

댓글목록

진리true님의 댓글

진리true 작성일

<인생사 새옹지마>
흙냄새와 인력거꾼의 땀냄새, 개발된 서구문명 개척사 소망시대!
모든 것이 엉망진창으로 뒤범벅된 혼돈과 새질서의 희망시대
쓰레기 통에도, 풀씨는 날아와 잡초가 자라났고,
어린 후손은 살아보겠다고,  어미등에 업혀서 생존본능에 단련받은 시절들,
그러나, 모든 것이 콘리트로 덮힌 오늘날, 빨갱이들만 살판이 났다.
백마탄 기사가 아니라, "적마탄 홍건적과 황건적"이 연이어 나타났다.
"5/18- 대도무문(大盜無門)"이 활짝 열린 시대이다.
지하에서, 김영삼/김대중이 함께 비웃고 있을 것이다.

Do not store up for yourselves treasures on earth,
where moth and rust destroy, and where thieves break in and steal.
But store up for yourselves treasures in heaven, where moth and rust do not destroy,
and where thieves do not break in and steal.
For where your treasure is, there your heart will be also.(mathew6:19~21)

휴게실 목록

Total 8,569건 8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8359 ♥LEAF Mask♥ 세계최초 FDA승인 투명 mas… 한글말 2020-07-01 317 5
8358 물리.화학 문제 각1개씩. inf247661 2020-06-30 482 3
8357 '광수'롬들 _ 북괴특수군 사진 2매/ 함수방정식 문제 inf247661 2020-06-30 455 3
8356 남북연락사무소 폭파 장면 (고화질) 댓글(1) Monday 2020-06-30 372 9
8355 (정보) 초보자를 위한 자동차보험 가입 가이드 삼백만원 2020-06-29 443 6
8354 길 위의 인생 -트럭커 진리true 2020-06-29 374 2
8353 혼밥먹기 - 우한세균 도시 진리true 2020-06-29 345 3
8352 黑白 映畵, '지옥화' 主題歌 _ 양공주 아가씨 : '… inf247661 2020-06-28 466 1
8351 진중권 "인민재판…추미애 '감히 인민 오마니 한명숙을,… Monday 2020-06-27 427 10
8350 어! 어이! '김 태호!' 잘 있? ,,. 판결을 판결… inf247661 2020-06-27 533 3
8349 蓄電器정전기력, 電位, 중력, 운동速度 종합/ 무한數列… inf247661 2020-06-26 493 3
8348 자연인(귀농자)에게 경고! 진리true 2020-06-26 538 1
8347 다음은 북한 심판의 경고순서 댓글(1) 진리true 2020-06-26 459 5
8346 物理.數學.化學; 계 3 문제. inf247661 2020-06-24 527 3
8345 더럽혀진 땅은 반드시 씻어주마! 진리true 2020-06-23 474 4
8344 싼샤댐 상류 충칭시 22일 홍수 적색경보, Monday 2020-06-23 510 7
8343 스카브로의 추억 댓글(1) 방울이 2020-06-23 506 20
8342 대둔산 905호- 프랑스 컨테이너 학교운영 진리true 2020-06-23 465 3
8341 국민이 대통령이 된 시대 진리true 2020-06-21 448 4
8340 거위알 10개에 10만원 - 중국산 부화기는 사지말라! 진리true 2020-06-21 479 3
8339 지금 박정희 대통령이 살아계신다면... 댓글(5) newyorker 2020-06-21 610 14
8338 친중 정치세력- 3불 합의- 운명공동체의 말로 진리true 2020-06-20 463 3
8337 북한 대변인에게 돌아온 부메랑 진리true 2020-06-20 544 9
8336 가방 모찌의 고통호소 - 불심판은 싫다 진리true 2020-06-19 481 1
8335 物理2건 + 數學.化學 2건; 계 4문제 inf247661 2020-06-19 599 3
8334 바다의 꿈{해수욕장 풍경} : '이 난영'님 노래 inf247661 2020-06-19 647 3
8333 암살과 자살의 지령 - 고정간첩과 난수표 사용 진리true 2020-06-19 507 7
8332 우연과 필연의 운명 진리true 2020-06-18 525 2
8331 기관지, 혈관, 관절의 염증치료 진리true 2020-06-18 517 2
8330 平行板전기장, 重力場에 대한 電位(일)/ 미적분 항등식… inf247661 2020-06-18 633 2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