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괴 원조 1번 광수롬 4회 포착된 사진 적시!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북괴 원조 1번 광수롬 4회 포착된 사진 적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inf247661 작성일20-08-04 15:15 조회661회 댓글0건

본문

▶ ↘  {타자판 좌측 하단부의 Ctrl을 누른 상태에서,

 '마우스'의 가온 데 바퀴를 앞으로 밀면 화면이 커지고,

자기 쪽으로 당기면 작아짐} 

 

북괴특수군 '제1번 元祖(원조) 광수'롬!

 4번 捕捉(포착)되어진 Snap Photo #1, #2, #3, #4 사진 보기!

 

▶ #1 아래 우측 사진! ,,.

  連發 사격으로 인해 뜨겁게 加熱된 기관총 銃列 급작

交替用 석면(石綿) 수갑(手甲) 착용코 누군가를 노려보는 롬!

20200804150033.jpg

▶▶ #2 국가 보안 목표 '다'급, 아세아 자동차 공장에서,

 군납 대기용 2 ½톤 차량을 무단 강탈한 후,

Cal 50 중기관총 HMG 사수 역할하는 가온 데 롬!

20200804150930.jpg

▶▶▶ #3 (상) ↙ 왼손을 들고 무언 가를 현장 지시하는 지휘자!

20200804151117.jpg

▶▶▶▶ #4(하) ↖

20200804151117.jpg

 ▶▶▶▶ #4(하) ↗ 우측 아래{앞에서 왼손을 수평으로 들어서

직접 지적하면서 뭔가를 다그치는 듯한 자세를 취한 롬!

 

평가 : 저 정도로 행동하면서 자신있게 지시. 몸소 활동하는

정도라면? ,,.

우리로 대비할 적에 적어도 중고참 이상 팔팔'대위'급은 되야할 터!

 

또, ¼톤 WILLIS Jeep 차 위에서 Cal 30  LMG 輕機關銃을 거치대에

장착하고 누군가를 노려보는 저 # 1번 광수롬은 아마도 광주시민 최소한 3 ~ 4명은 자신이 몸소 현장 즉결 처치했었을 터! ,,,.

 

자기들을 알아챘다고 의심들면 즉각적으로 가차없이

쥑여버리는 거이가 저들의 敵後(적후) 지역에 침투하여

이행해야만 하는 엄격한 게릴라 행동 방침임!  ,,.

 

♣ 그림그리가가 좀 귀찮아서(?) 어려운(?) 정적분 부피 계산 문제.

20200804154034.jpg

 ↗ 일본 대학 출제문제인 듯! ,,. '석궁 사건'을 야기했던 성균관대학교 '수학 입시 주관식 Vector 문제 오출제' 張本人인 '이 우영'교수가

편저한 '으뜸출판사 발행'의 '미분.적분'책자 마지막 끝부분의 문제임. ,,.

 

  http://www.systemclub.co.kr/bbs/board.php?bo_table=17&wr_id=18195  : 

                   

▶ ↘  {타자판 좌측 하단부의 Ctrl을 누른 상태에서,

 

     '마우스'의 가온 데 바퀴를 앞으로 밀면

 

    화면이 커지고, 자기 쪽으로 당기면 작아짐} 

20200725135258.jpg

♣ 化學 電池 기전력(기전력)계산 문제 (2005년 기출} ↙20200731131244.jpg↗ 이런 문제는 어렵다기보다는 자칫 틀리게 계산하여 오답! ,,.

♣♣

20200725135507.jpg

20200725135743.jpg

▶▶

20200725140108.jpg

                          

20200725140429.jpg

★ 'Fleming우수法則 + Flemig왼손法則' 융합 문제 ↙

 {右手법칙 ↔ 發電機 원리: 왼손법칙 ↔ 電動機 원리}

20200730163736.jpg

↗ 손가락 대입 요령에 미숙하여 틀리는 문제!

'우수법칙'은; 右手 인지(人指)의 제3관절에서 손톱방향쪽이

자석의 N극에서 S극쪽으로 향하는 자기장 B[Wb/m²] 방향이고,

엄지{母指(모지)}는 손톱 끝쪽이 향하는 방향이

'운동 속도 v[m/s]방향'이므로,

결국 '가온 데 손가락 중지(中指)방향'에서의 제3관절에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8,746건 8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8536 외국기업 한국철수 173개사 - 3배 급중 진리true 2020-09-18 180 2
8535 사기방역과 정치방역 - 질병관리센터 집결인원 진리true 2020-09-18 194 2
8534 홍콩 민주화탄압 폭력물 "뮬란" - 중공영화 반대시위 진리true 2020-09-18 163 1
8533 도적질 정부와 독거노인 150 만명 시대 진리true 2020-09-17 188 2
8532 논개 김하니씨 - 윤건영/백원우 공범자수 진리true 2020-09-17 215 2
8531 신군대 유행어 - 니애미추미애니 진리true 2020-09-17 199 5
8530 고-장자연과 생-윤지오의 삶 - 추미애 옹호자 진리true 2020-09-17 213 2
8529 1964년 서독방문과 경제협력 지원성과 진리true 2020-09-17 170 1
8528 답변거부와 쓰러지는 정경심 - 감당하기 어려운 죄의 짐 진리true 2020-09-17 188 3
8527 맛집- 양식당과 기자간식회 - 정자금법 위반 진리true 2020-09-17 181 2
8526 북한 WMD 무기의 제거방식 - 요인체포와 일본이송 계… 진리true 2020-09-16 211 5
8525 아스팔트 농사법 - 농지법 위반자 진리true 2020-09-16 225 1
8524 법륜의 12 연기설 newyorker 2020-09-16 235 3
8523 거짓말과 여자 댓글(1) 진리true 2020-09-15 300 3
8522 매일희평] 보고 자란게 역시....세탁소집 딸 댓글(1) Monday 2020-09-15 260 9
8521 5/18 광주촛불 세력(당랑거철, 황세모, 문선달)은 … 진리true 2020-09-15 200 1
8520 2008년 중국몽 교만의 부메랑- 트럼프 등장과 봉괴전… 진리true 2020-09-15 205 1
8519 안철수와 추미애의 빼딱 구두(8') 진리true 2020-09-15 271 3
8518 2차대전의 무경험 영국군 피해 - 전쟁과 인간-이성은 … 진리true 2020-09-15 205 1
8517 토마호크의 등장 - 반자이 자폭항공기의 무인화 진리true 2020-09-15 198 2
8516 제주 감귤 - 강제착색 시키기 댓글(1) 진리true 2020-09-15 246 2
8515 정치사 평가 - 김종필(밀실야합의 달인) 증언 = 허업… 진리true 2020-09-14 220 3
8514 괴벨스 혓바닥과 히틀러 메시아 - 유럽과 아시아 불벼… 진리true 2020-09-14 194 1
8513 진인 조은산과 조국의 찬양시인 임태주의 충돌 진리true 2020-09-14 225 2
8512 인간 창조와 잠수함 건조능력 진리true 2020-09-14 203 0
8511 오키나와 전쟁 - 거미줄 방어망/자살항공대 동원 진리true 2020-09-14 189 1
8510 실전경험 없는 미군(20대) - 거미줄 방어망(이오지마… 진리true 2020-09-14 262 2
8509 길이 막히면 새로운 길을 열어야 합니다. 댓글(5) wlvudtjs0117 2020-09-13 252 3
8508 추억의 무교동 월드컵 newyorker 2020-09-13 241 7
8507 열받는 청년층 분노와 비웃는 법무/국방장관 - 국방수호… 댓글(1) 진리true 2020-09-12 219 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