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공몰락과 한국정권의 붕괴원인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중공몰락과 한국정권의 붕괴원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리true 작성일20-09-22 12:27 조회209회 댓글1건

본문

중공발 코로나 은폐정치와 경제실패 책임규명 https://youtu.be/RrdmFXOusBY

임이자의원에 "연내 처리"답변..쓰레기대란 해법될까

            2020년 9월 경북 의성군 단일면 ‘쓰레기산’ 현장. 19만2000톤 폐기물 가운데 78%가 재활용 및 소각·매립 처리된 상태로 쓰레기 보다는 폐토사만 보이는 상태다. 의성군 제공
2020년 9월 경북 의성군 단일면 ‘쓰레기산’ 현장. 19만2000톤 폐기물
78%가 재활용 및 소각·매립 처리된 상태로 쓰레기 보다는 폐토사만 보이는 상태다. 의성군 제공

경북 의성군 단밀면 농촌마을에 사는 50여 가구는 인근 산을 가려버린 또 하나의 ‘쓰레기 산’때문에

4년간 악취에 시달려야 했다.

이 곳엔 폐플라스틱 폐고무 폐섬유 폐목재 등 19만2000톤에 달하는 폐기물이

축구경기장(7500㎡) 2배 넘는 면적에, 3층 건물 높이(15m)까지 쌓여 있었다.

한 폐기물 재활용업자가 2016년부터 허용보관량(1020톤)의 188배가 넘는 폐기물을 무단 방치하면서

만들어진 산이었다. 
 
작년 3월 CNN에도 보도돼 국제적 망신되자,

문재인 대통령과 조명래 환경부 장관까지 나서 그 해말까지 처리를 약속했지만 지키지 못했고,

올해 2월까지도 답보상태였다.

전국 소각·매립시설이 포화상태에 달했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쓰레기 해외 반출이 막혔기 때문이다.

재활용업체가 의성군과 비용 문제로 법적공방을 벌이다, 전기 공급마져 끊어버리는 등 행정을 방해한 영향도 컸다.
 
환경부는 급기야 시멘트업계에 ‘SOS’를 쳤다.

 매립으로 처리하기엔 워낙 방대한 양이어서 재활용할 업체를 수소문한 끝에

쓰레기를 보조연료로 사용하는 시멘트업계에 도움을 요청한 것이다.

시멘트업계가 나서면서 의성 쓰레기산은 해결의 실마리가 보이기 시작했다.

결국 7개월만인 9월 현재 전체 쓰레기의 78%인 14만9000톤이 재활용되거나

매립·소각 처리돼 올해말 처리 완료를 앞두게 됐다.

의성군 관계자

“요즘엔 주민들이 아침에 눈을 뜨면 시야를 가리던 거대한 ‘쓰레기산’이 사라지고 악취가 없어져 고마워하고 있다”

“쓰레기산 문제 해결의 일등공신은 시멘트업체”라고 말했다.

 

의성쓰레기산 78% 처리…의성군 "일등 공신은 시멘트업체"
 
22일 환경부가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간사인 임이자 국민의힘 의원에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현재 의성군 쓰레기산은 전체 19만2000톤가운데 78%인 14만9000톤이 처리된 상태다.

당초 17만2000톤인것으로 파악됐으나, 7월 1만9000톤이 추가로 확인, 전체 폐기물량은 19만2000톤으로 집계됐다. 

특이한 점은 14만9000톤 쓰레기 처리 방법에서 소각이 5%, 매립이 43.5%를 차지한 반면

시멘트 연료 등으로 재활용한 비중이 51.5%에 달한다는 점이다.

환경부는 “올해말까지 나머지 4만3000톤 가운데 2만톤은 시멘트 보조연료로 재활용하고

2만3000톤은 소각 등으로 처리 완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쓰레기 처리의 가장 일반적인 방식은 소각로에서 섭씨 850도이상으로 연소해 태우거나 매립하는 방법이다.

환경부와 의성군은 쓰레기산을 처리하기위해 전국 13개 소각업체들을 소집했지만,,

기존 쓰레기 처리 물량 때문에 난색을 표해 큰 도움을 받지 못했다.

매립 역시 인근 공공매립장이 사실상 포화상태여서 처리에 한계가 있었다.

 
 
환경부는 시멘트업체가 제조 과정에서 폐 페트(PET)병, 폐타이어 등을 연료로 활용한다는 사실에 착안,

긴급하게 도움을 요청했다.

쌍용양회를 비롯해 한일·현대·아세아·삼표시멘트와 성신양회, 한라시멘트 등 7곳이 해결사로 나서

5만7000톤의 쓰레기를 재활용했다. 

시멘트업계에선 쌍용양회가 업계 재활용 물량의 91%를 담당해 가장 크게 기여를 한 것으로 나타났다.

쌍용양회는 올해 830억원을 들여 업계 최대인 연간 50만톤의 폐합성수지를 재활용할 수 있는 설비를 구축했다.

환경부 관계자,

“다른 업체의 경우 처리 물량의 한계가 있었으나, 쌍용양회는 환경 오염을 방지하면서도

대량으로 처리할 수 있는 최신 환경 설비를 갖춰 의성 쓰레기 해결을 주도했다”고 말했다.

             

독일 - 폐PET 등 시멘트연료 대체율 68%, 한국은 23% 

특히 시멘트업체를 활용한 방식이 기존 쓰레기 처리 방식보다 더 환경친화적이라는 의견도 있다.

섭씨 850도로 연소되는 소각로와 달리, 시멘트 제조 과정에선 마그마의 2배인 2000도의 초고온에서

폐기물을 녹이기 때문에 유해물질 배출도 거의 없다는 분석이다.

폐플라스틱 뿐만 아니라 시멘트 제조 과정에선 폐타이어, 하수슬러지 등도 제조 원료로 쓰이고 있다.

시멘트의 주 원료로 쓰이는 점토의 경우 선진국에선 하수 슬러지와 석탄재가 대체하고,

주 원료인 철광석도 폐타이어의 철심, 철슬래그(제철 찌꺼기) 등이 대체하고 있다.

자원 재활용을 통한 시멘트 원료 대체율도 한국은 9%에 불과하지만 일본은 19%에 달한다.

이 때문에 일본에선 시멘트산업을 대표적인 ‘정맥산업’으로 분류한다.

폐자원을 재활용하는 효과가 더러워진 피를 맑게 해주는 정맥과 같다는 의미에서다.

강원도 한 시멘트 공장 내 시멘트 원료와 연료를 녹이는 소성로(빨간색 부분의 원통형 가마).
내부 온도가 섭씨2000도까지 올라 유해물질 배출이 거의 없이 물질을 용융시킨다.

환경부 "환경상 문제 없어"…쓰레기 대란 '구원투수'될까

업계에선 정부가 ‘쓰레기 대란’문제에 시멘트업계를 더 활용해야한다는 지적이다.

전국엔 의성 쓰레기산과 같이 대량 방치된 폐기물더미가 16곳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최근 코로나19로 일회용품 사용이 급증하고, 각 국이 폐기물 수출입 거래도 통제하면서
매립 또는 소각되지 못한 채 무단으로 버려진 쓰레기가 더 늘고 있다.
현재로선 소각장과 매립장을 늘리는 수 밖에 없지만 각 지방자치단체별로 건설에 반대하고 있어
정부로서는 마땅한 대안을 찾기 힘든 상태다.
정부도 시멘트업체를 적극 활용해 이러한 쓰레기대란을 해결하고 싶지만
환경단체들의 반발에 눈치를 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일부 환경단체에서 재활용 시멘트 제조 과정에서 오염물질 발생 문제를 걸고 넘어지기 때문이다.
하지만 과학적인 근거는 좀 더 따져봐야한다는 분석이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유연탄만 사용해 시멘트를 제조할때보다, 유연탄과 폐플라스틱을 활용해 시멘트를 만들때
카드뮴 구리 납 등 중금속 검출량이 훨씬 적게 나온 것으로 조사됐다.
윤경준 한성대 교수 연구에 따르면
멘트 연료로 쓰이는 폐플라스틱 폐고무 등 고형폐기물 연소시 발생하는 이산화탄소·이산화황이
석탄 석유 등 다른 발전연료 연소할때보다 적게 나온 것으로 나타났다.
'재활용 시멘트'내 중금속 역시 어린이 모래놀이터의 5분의 1수준인 것으로 조사됐다. 
연세대 라돈안전센터 조승연 교수가 분석한 결과,            
시멘트의 라돈 방출량은 실내 공기질 권고기준의 5분의 1 수준이었다      

댓글목록

한국롬멜님의 댓글

한국롬멜 작성일

얘 진가야! 
너도 이젠 반중이냐?
아니먄, 중국이 불쌍하니 도와주자고 헐떡 거리는 거냐?
내 머리로는 니 대가리가 이해가 안된다는 거.....  너도 잘 알지??
모자란 녀석!!

휴게실 목록

Total 8,665건 1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젊음 / 지만원 역 댓글(15) 관리자 2009-11-22 131724 242
8664 '運動量.衝擊量' 보존/역학적 '運動에너지.位置에너지'… 새글 inf247661 2020-10-30 6 0
8663 통일주체 국민회의 - 한국 간접 민주주의 기관 댓글(1) 새글 진리true 2020-10-30 21 2
8662 미-일 전쟁의 원인 : 미국의 석유금수 조치 새글 진리true 2020-10-29 27 1
8661 미국 대통령 선거 투표 용지 구경하기 댓글(1) newyorker 2020-10-28 103 9
8660 수백만 평의 미국 농부와 12 겨릿소의 엘리사 인생 진리true 2020-10-27 80 4
8659 독한 놈들(공산군)과의 전쟁 - Korean War 진리true 2020-10-27 75 4
8658 중공보다 영어를 더 잘해야 산다 진리true 2020-10-26 85 3
8657 原함수.逆함수.合成함수; 函數方程式 기출문제. inf247661 2020-10-25 51 2
8656 김봉현이 사는 길- 국민에 사죄하는 길 진리true 2020-10-24 86 5
8655 중공(시진핑)과 미국( 바이든)의 정치거래 폭로 진리true 2020-10-24 64 3
8654 '추'가 '兎死 狗烹(토사 구팽)'당해져질 수도 있다!… inf247661 2020-10-24 59 2
8653 산불감시원 사망시험 진리true 2020-10-24 117 3
8652 여기, 더불어죽-대령이요! 진리true 2020-10-23 89 4
8651 10월 국정감사장의 높으신 나리들의 최고 코메디 댓글(1) Monday 2020-10-22 121 7
8650 " 빈-라덴은 살아있다" (10/13 트윗터) 진리true 2020-10-21 116 6
8649 化學 平衡常數 구하기.('09旣出) inf247661 2020-10-21 57 4
8648 미군 전투함 진수식 영상입니다. 댓글(1) 방울이 2020-10-21 135 12
8647 소말리아의 비극사 - 토착군벌의 무법천지 진리true 2020-10-20 80 5
8646 (패러디) "문재앙 사형" 방울이 2020-10-20 221 19
8645 가짜 사나이와 대도무문 정체 - 멸망의 문과 길 진리true 2020-10-19 96 4
8644 상왕정치 김봉현 - 5/18 광주성지 경배자- 황교안 … 진리true 2020-10-19 89 1
8643 이광철(민정비서관)의 이름값 - 이재명 경기지사의 협조… 진리true 2020-10-19 56 1
8642 한양대 출신들의 이름 값 - 김기만(김봉현) 진리true 2020-10-19 106 2
8641 탈레반 마약왕국의 전쟁과 평화의 위선 진리true 2020-10-19 65 2
8640 이스라엘-시리아 골란고원 탱크전(1973년) 진리true 2020-10-18 78 3
8639 미-소의 탱크전 - 이라크 전쟁(1991년 걸프전) 진리true 2020-10-18 65 4
8638 밀라노 勅令(칙령). 313년/ 外 inf247661 2020-10-18 71 2
8637 일본 '自治 醫大' 기출, 함수 방정식(逆函數.恒等函數… inf247661 2020-10-17 69 2
8636 무자식 상팔자 - 양식이 풍부한 놀부 인생들 진리true 2020-10-17 127 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