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서 가장 강한 사람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세상에서 가장 강한 사람

페이지 정보

작성자 현우 작성일10-12-29 13:12 조회9,764회 댓글3건

본문

     세상에서 가장 강한 사람


두 아들과 함께 살아가던 한 어머니가 어느 날 밖에 나간 사이 집에 불이 났습니다.
밖에서 돌아온 어머니는 순간적으로 집안에서 자고 있는 아이들을 생각하고
망설임도 없이 불속으로 뛰어 들어가 두 아들을 이불에 싸서 나왔습니다.
이불에 쌓인 아이들은 무사했지만 어머니는 온 몸에 화상을 입고 다리를 다쳐
절게 되었습니다.

그때부터 어머니는 거지가 되어 구걸을 하면서 두 아들을 키웠습니다.
어머니의 이런 희생 덕분에 큰 아들은 동경대학에 작은 아들은 와세다대학에
각각 수석으로 입학했습니다.

시간이 흘러 졸업식 날 졸업하는 아들이 보고 싶은 어머니는 먼저 큰 아들이 있는
동경대학을 찾아갔습니다. 수석졸업을 하게 된 아들은 졸업과 동시에 큰 회사에
들어가기로 이미 약속이 되어 있었습니다.

아들의 눈에 수위실에서 아들을 찾는 어머니의 모습이 들어왔습니다.
수많은 귀빈들이 오는 자리에 거지 어머니가 오는 것이 부끄러웠던 아들은
수위실에 "그런 사람이 없다고 하라" 고 전했고 어머니는 슬픈 얼굴로 돌아섰습니다.

아들에게 버림받은 서러움에 자살을 결심한 어머니는 죽기 전에
둘째 아들 얼굴이 보고 싶어 둘째 아들이 졸업하는 와세다대학을 찾아갔습니다.
하지만 차마 들어가지 못하고 교문 밖에서 발길을 돌렸습니다.

그때 마침 이러한 모습을 발견한 둘째 아들이 절뚝거리며 황급히 자리를 떠나는
어머니를 큰 소리로 부르며 달려 나와 어머니를 업고 학교 안으로 들어갔습니다.

어머니가 "사람을 잘못 보았소" 라고 말했지만 아들은 어머니를 졸업식장의 귀빈석
한 가운데에 앉혔습니다. 값비싼 액세서리로 몸을 치장한 귀부인들이 수군거리자
어머니는 몸 둘 바를 몰라했습니다.

수석으로 졸업하는 아들이 답사를 하면서 귀빈석에 초라한 몰골로 앉아 있는
어머니를 가리키며 자신을 불속에서 구해 내고 구걸을 해서 공부를 시킨
어머니의 희생을 설명했고 그제야 혐오감에 사로잡혀 있던 사람들의 눈에 감동의
눈물이 고였습니다.

이 소식은 곧 신문과 방송을 통해 전국에 알려지게 되어
둘째 아들은 큰 회사 오너의 사위가 되었으나
어머니를 부끄러워한 큰 아들은 입사가 취소되고 말았습니다.

자기의 몸이 상하는 것을 아랑곳하지 않고 아들을 불속에서 건져내고
구걸을 하면서까지 아들을 공부시킨자식을 위해서는 희생도 마다하지 않는이가

바로 어머니입니다.

댓글목록

오막사리님의 댓글

오막사리 작성일

다시 새롭게 듣는 버전 - 새로운 감동입니다.

systemgood님의 댓글

systemgood 작성일

제목을 보자마자 어머니 임을 알았습니다 - 또 눈물 나게하네

가수동생님의 댓글

가수동생 작성일

현우님 좋은 글 오렸습니다 감사합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8,857건 8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8647 일본의사의 고백 (필독하시기를 바랍니다) 댓글(2) Long 2017-12-12 2522 42
8646 가장 아름다운 모습 Long 2018-11-05 1350 42
8645 박 대통령의 담화문 중에서..... 댓글(1) 반디 2010-06-19 8467 41
열람중 세상에서 가장 강한 사람 댓글(3) 현우 2010-12-29 9765 41
8643 생활속의 지혜 몇가지! 현우 2011-06-17 9283 41
8642 과연 우리는 터키의 형제국인가? 그렇습니다 현우 2012-04-04 6251 41
8641 친구여! 현우 2012-05-10 6679 41
8640 가슴찡한 역사의 한 페이지들..! 현우 2012-08-18 9051 41
8639 대초원의 아이들 댓글(3) 대초원 2012-08-24 5189 41
8638 박근혜의 지나온 인생여정 포토갤러리! 현우 2012-12-31 6190 41
8637 현역 소령, 세계 3대 인명사전 모두 등재 한글말 2013-01-19 10408 41
8636 김일성의 남침 지울수 없는 장면들! 댓글(3) 현우 2013-02-03 5552 41
8635 이정희의 "먹튀화폐"! 댓글(2) 장학포 2013-09-06 4151 41
8634 뉴스타운 호외 1호 1장을 지하철에서 배포하였습니다 댓글(10) 위든리버 2015-08-01 2166 41
8633 많이 알려야 할 글(펌) 염라대왕 2016-06-25 1392 41
8632 판검사 국개의원 다 여기 있으니 ... Long 2016-08-08 1407 41
8631 잘 알려지지 않은 소식 하나 전합니다. 댓글(1) Long 2018-11-15 1464 41
8630 걍뉴부대 ! 댓글(1) Long 2018-12-28 1427 41
8629 故 이주일氏의 사라진 묘 소식을 접하고..! 현우 2019-05-25 1745 41
8628 지만원 박사님께.. LYH007 2020-07-16 685 41
8627 삭제 하였음... 댓글(1) 소강절 2011-11-04 5537 40
8626 고생끝에 탄생한 최고의 명장면 사진들! 현우 2011-03-25 11126 40
8625 박원순 너 왜 사니? 댓글(1) 개혁 2011-10-14 7036 40
8624 진정한 '애마부인' 감동장면! 현우 2012-03-02 8011 40
8623 인생의 비밀(秘密) 현우 2012-05-07 7405 40
8622 아버지를 져다 버리는 지게 현우 2012-06-02 4997 40
8621 투표가 끝나고 깨달은 작은 진리... 현우 2012-12-20 5213 40
8620 유대인 3만명 목숨을 구했던 일본영사 '스키하라' 현우 2014-04-04 4191 40
8619 한국인이 만든 인류역사상 가장 큰 배 댓글(1) 현우 2014-06-30 6905 40
8618 법보다 먼저 주먹이 울고싶은 세상! 댓글(2) 현우 2015-04-06 2865 4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