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말에 독일군영화를 보다가...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연말에 독일군영화를 보다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조동수 작성일09-12-30 10:03 조회12,324회 댓글1건

본문

달라스는 지금 함박눈이 내리고 있습니다.  미국에서는 겨울방학은 2주간만하고 1월5일에 개학을 합니다.  연말에 휴가를 내어 집에 있으면서 탐 크루즈의 "발키리", "벌지 전투", 그리고 히틀러의 마지막 장면을 담은 영화 "몰락(Downfall)"이라는 비디오를 빌려 봤습니다.  모두 재미난 영화입니다.

영화 Downfall은 히틀러가 자살하기 직전에 피신해 있었던 베를린의 지하벙커를 무대로 합니다.  영화를 보고 기억에 남는 것은 당시 히틀러의 선전상이었던 괴벨스의 아내의 말입니다.  괴벨스부부는 여섯자녀를 베를린 밖으로 탈출 시키지 않고 모두 지하벙커로 데리고 옵니다.  괴벨스의 아내는 이렇게 말합니다.  "사회주의가 없는 곳에는 아이들의 미래는 없다."  히틀러와 괴벨스는 사회주의 제국건설이 꿈이었습니다.  히틀러가 자살하자 괴벨스의 아내는 지하벙커에서 자기의 여섯자녀들을 모두 차례로 죽입니다.  그리고 괴벨스와 함께 자신도 자살을 합니다.  "사회주의가 없는 곳에는 아이들의 미래가 없다."  이것이 괴벨스부부가 여섯자녀들을 죽인 이유인 것입니다.



/히틀러의 마지막장면을 담은 영화 Downfall (제국의 몰락).   동영상 중간쯤에 왼팔에 빨간 완장을 차고 누런 옷을 입고 있는 사람이 괴벨스. 

버트런드 럿셀은 다음과 같이 말한 적이 있습니다.  "나는 세계의 모든 위대한 종교들 - 불교, 힌두교, 기독교, 이슬람교, 그리고 공산주의 - 이 모든 종교들은 모두 거짓이고 해로운 것들이라고 생각합니다."  이와같이 럿셀은 "공산주의"를 종교에 포함을 시켰습니다.  공산주의가 종교라고 본다면 괴벨스부부가 여섯자녀를 죽인 행위가 설명이 되는 것입니다.  그들은 사회주의 광신도들이었기 때문입니다.

자기때문에 처형당할지도 모르는 가족을 남겨놓고 남한으로 망명을 온 황장엽이 끝까지 사회주의를 고집하는 것도 그것이 황장엽에게는 종교이기 때문일지도 모르겠습니다.  사회주의제국건설에 실패한 괴벨스는 자살로써 께끗하게 생을 마감했지만 황장엽은 살아서 사회주의를 옹호하고 있는 것입니다.

연말에 독일군 영화를 재미나게 보다가 별생각이 다 났습니다~.

댓글목록

유현호님의 댓글

유현호 작성일

딴지는 아닙니다만,
버트런드 럿셀이 이런 말도 했는데요, 논문 -과학이 사회에 미치는 충격-
-음식, 약물, 교육은 아주 어린 시기에 결합해서 권력에 이로운 특정의 성격이나
신념을 형성 시키고 권력에 대한 심각한 비판은
정신적으로 불가능하게 할 것 입니다.-
러셀은 과학을 수단 삼아 인류를 더 멍청하게 만들어서 더 쉽게 통치하고자 하는 의심스런 자로 봅니다.황 장엽이나 러셀이나 같은 부류인 것이 제 관점 입니다. 소위 지배 엘리트의식이 인류를 실험쥐, 돼지 살육하듯이
해도 거리낌 없는 자들에 속한다고 보겠습니다. 그리고 과학을 종교로 숭배한다고 볼 수 있겠습니다.

과연 그의 빼어난 철학, 논리는 무엇에 기반하는지...그들 지식인들의 개인의 윤리관, 도덕관은
그의 지식만큼 훌륭하지 않다고 볼 수 있습니다.  지식인의 두 얼굴이란 책도 출간되었죠.
그는 대놓고 종교를 부정했는데, 그의 지식이 얼마나 허술한지, 그리고 교만한지 단적으로 보여주는 예인 것 같습니다.
인간의 신성성에, 그리고 신성 법칙에 무지하다는 관점에서는 대동소이한 것 같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9,111건 8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8901 자기 새끼를 먹는 암사자의 슬픈 사연 현우 2010-03-08 12514 25
8900 공기로 가는 자동차 (MDI air car), 2008… 비접 2010-06-20 12511 17
8899 이왕재 교수의 비타민 C 이야기 댓글(6) 박철현 2013-11-17 12509 29
8898 모니카마틴의 행복한 음악세계.. 현우 2012-03-25 12500 25
8897 "남성성기"에 대한 답변 댓글(4) 라덴삼촌 2011-02-24 12493 19
8896 문어의 지혜와 상어 사냥(월드컵 paul 능가) 댓글(2) 東素河 2010-07-12 12489 20
8895 마누라 부탁 '까불지마라' 남편 대답 '웃기지마라' 댓글(2) 김종오 2010-12-23 12478 31
8894 ▒ 웃기는 사자성어 모음 ▒ 댓글(1) bandi 2012-11-29 12462 19
8893 歌手 '白 雪姬'님의 '칼멘 야곡' 動映像 댓글(2) inf247661 2009-12-31 12458 17
8892 한국 전쟁 - 추위 속에서 댓글(2) 홍순주 2010-12-12 12453 14
8891 패션왕 이명박 댓글(2) 기린아 2011-06-20 12453 32
8890 김정일에게 박치기 한방이 그리운 대한민국.. 현우 2010-04-25 12425 19
8889 한국 군의 희생 - 월남 전 댓글(2) 홍순주 2010-12-10 12421 20
8888 이스라엘 여성 신병훈련소 - 수치심 없애기 훈련 댓글(4) 한글말 2014-11-24 12394 43
8887 지친 몸, 갑갑한 마음, 그저그런 삶! 이럴땐 다음과 … 댓글(1) 관리자 2009-11-19 12393 25
8886 참 이상한 동네들 - 작명 공부좀 해야할듯! 댓글(2) 현우 2012-05-15 12386 40
8885 영화 스파르타 300 주요장면 모음! 현우 2012-11-24 12386 17
8884 히틀러와 아이히만 - 편견적인 지도자와 영혼없는 추종자 댓글(1) 대초원 2011-02-15 12345 24
8883 한방의 부르스. 생일없는 소년 노래. 마음이 울적해서 … 댓글(2) 나루터 2011-03-10 12339 15
8882 Pachelbel - Canon In D Major 비탈로즈 2011-04-20 12333 13
8881 통기타 반주로 들어보는 - 웨딩케익 댓글(1) 현우 2010-11-13 12327 17
열람중 연말에 독일군영화를 보다가... 댓글(1) 조동수 2009-12-30 12325 22
8879 인도의 봉체조 현우 2011-01-08 12319 31
8878 폰카로 비행기 프로펠러 촬영하면? 신기한 왜곡 현상 댓글(1) 한글말 2010-09-02 12306 13
8877 추억의 음악한곡! 타인들-문주란 댓글(1) 현우 2010-01-30 12291 22
8876 캐나다 풍경 댓글(2) 관리자 2009-11-21 12266 21
8875 신기한 공중부양마술 그 수법은.. 현우 2010-10-05 12261 20
8874 천사의 목소리를 가진 모니카 마틴의 음악세계.. 댓글(1) 현우 2010-02-04 12259 27
8873 世界에서 가장 아름다운 100곳-필리핀 계단식논 현우 2012-09-16 12258 14
8872 아름다운 우리 생일노래, '햇빛처럼 찬란히~' 댓글(2) 한글말 2013-01-07 12254 15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