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어르신들 사이에서 유행하는 말..(현우)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요즘 어르신들 사이에서 유행하는 말..(현우)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09-11-19 18:33 조회11,476회 댓글3건

본문

아들!

잘난 아들은 국가의 아들!
돈잘버는 아들은 사돈의 아들!

빚진아들은 내아들!


사춘기가 되면 남남이 되고
군대에 가면 손님
장가가면 사돈이 된다.

아들을 낳으면 1촌
대학에 가면 4촌
군대다녀오면 8촌
장가가면 사돈의 8촌
애 낳으면 동포
이민가면 해외동포...

딸 둘에 아들 하나면 금메달!
딸만 둘이면 은메달!
딸 하나 아들 하나면 동메달!
아들 둘이면 목메달!

장가간 아들은 희미한 옛그림자
며느리는 가까이 하기엔 너무 먼 당신
딸은 아직도 그대는 내사랑

자녀들을 모두 출가시키면
아들은 큰 도둑
며느리는 좀 도둑
딸은 예쁜 도둑

미친여자란?
며느리를 딸로 착각하는 여자
사위를 아들로 착각하는 여자
며느리 남편을 아들로 착각하는 여자

노후생활
아들 둘둔 엄마는 서로 미루는 바람에
이집 저집 다니다가 길에서 사망하고

딸 둘 가진 엄마는 해외여행하고
딸 하나 가진 엄마는 딸 집에서 설거지
하느라 싱크대 앞에서 사망하고

아들 하나둔 엄마는 양로원에서 사망한다.

요즘 어르신들 사이에서 유행하는 말이랍니다.
웃기면서도 마음은 좀 씁~쓸합니다
우리가 이런 세대에 살고있는 세대이니

이렇게 된 원인을 누굴 탓하겠습니까
알고보면 다 기성세대의 자업자득이 아닐런지
이제부터라도 백년대게를 위해서
정작 인간다운 교육들이 제대로 회복되어야
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댓글목록

오리모가지님의 댓글

오리모가지 작성일

저는 아직은 애들을 꽉 쥐고 살고 있다고 생각하지만.....
언젠가는 애들을 떠나 보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아직은 때가 안되었기에.....
그리고 고맙게도 아직은 애들이 내 말을 잘 듣는 편입니다
다만 다른 애들은 이렇게도 하는 데 왜 나는 안되느냐는 불평을 듣기도 하지만......
세월이 흐르면  그리고 니가 니자유를 만끽하면서
그 만끽하는 자유에 따르는 의무도 같이 행할 때 까지는 내가 꽉 쥐고 살 계획이라고 했었습니다
그 모든 자유에는 책임이 따른 다는 걸 저는 가르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곰돌이님의 댓글

곰돌이 작성일

요즘 늙은이에 딱 들어맞는 심정이군요!유머있는 글 재밋게 읽었읍니다

한가인님의 댓글

한가인 작성일

국가경제가 튼튼하여 누구나 노후에 풍족한 연금을 받는 길외엔 달리 방도가 없을듯 합니다.
그나저나 저도 부모님 공경을 못했으니 자식들이 효도 안한다고 할 말도 없습니다.
우리세대는 성취도 많않지만 잃은것도 엄청납니다.
가장크게 잃은 것이 우리의 좋은 전통을 자식들에게 전달하지 못한 것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8,361건 262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531 짜릿한 나의 첫 경험!!! 東素河 2010-11-09 8324 14
530 심금을 울리는 마지막 변사의 목소리 - 옮겨온 동영상 댓글(1) 김찬수 2010-11-09 8896 5
529 오늘의 명언! 댓글(1) 금강인 2010-11-08 9166 17
528 '北宋' 마지막 皇帝가 '金'에게 패망! - 자신은 잡… inf247661 2010-11-06 7319 7
527 스트레스 관리 요령 염라대왕 2010-11-06 6378 5
526 복마전(伏魔殿) 그리고, 전생의 양산박 영웅호걸들은 지… 댓글(2) 소강절 2010-11-05 7330 8
525 삭제 소강절 2010-11-03 8062 5
524 황장엽이 김대중더러 하는말이.... 오막사리 2010-11-03 8881 48
523 '가을을 남기고 간 사랑' 한곡 띄웁니다 현우 2010-11-02 12655 25
522 【1980.5.18 光州 事態! 재판정 3層 待期室에서… 댓글(2) inf247661 2010-11-02 5836 11
521 이대로 죽을 순 없다(자동차와 충돌) - 윤창호전우 댓글(3) 東素河 2010-11-02 7036 10
520 "작지만 강한 해병"은 다시 생각해 볼 문제! 댓글(5) 금강인 2010-11-02 7664 10
519 운수 좋은 날! 댓글(1) 금강인 2010-11-01 7263 18
518 【1980.5.18 光州 事態! 재판정 3層 待期室에서… 댓글(4) inf247661 2010-10-30 5525 8
517 <부부가 밤에 보는 해> 라덴삼촌 2010-10-30 9938 9
516 우리나라 각분야 소문난 의사들(名醫) 댓글(3) 현우 2010-10-30 21366 19
515 【1980.5.18 光州 事態! 재판정 3層 待期室에서… 댓글(5) inf247661 2010-10-29 6286 15
514 요것을 어찌 올리나요 갈켜 주세요 댓글(2) 다투기 2010-10-28 8853 10
513 요것을 어찌 올리나요 갈켜 주세요 관리자 2010-10-28 8909 6
512 심장마비 - 꼭 읽어보세요 댓글(3) 東素河 2010-10-27 8058 44
511 견공(犬公)曰 주인님과 난 종교가 달라요~ 댓글(1) 현우 2010-10-26 12069 25
510 1979.10.26 事態! ,,. 그 때 저는 ,,. 댓글(2) inf247661 2010-10-26 7516 9
509 칠순 참전용사 1400km 국토대장정 <매일경제> 댓글(4) 東素河 2010-10-25 6076 11
508 石弓 發射! 오죽했었으면! 腐敗.無能ㅡ붉은 犬法院長 '… 댓글(1) inf247661 2010-10-25 8318 7
507 자동차 타이어에 대한 정보.. 현우 2010-10-24 10892 34
506 장엄한 미국 국립공원 명장면들.. 댓글(1) 현우 2010-10-24 11019 21
505 아버지와 아들.. 현우 2010-10-23 9681 13
504 나는 전라의 여인이 좋더라! 댓글(1) 금강인 2010-10-22 14384 26
503 삼효(三孝) 와 孝 三道 <출필고 반필면-出必告反必面 … 장수영 2010-10-22 12906 23
502 100세까지 잘사는 방법 현우 2010-10-20 9051 2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