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이 적은 사람에게 정이 간다.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말이 적은 사람에게 정이 간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낭만검필 작성일09-11-23 14:04 조회11,326회 댓글0건

본문

  1.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8,377건 262 페이지

      말이 적은 사람에게 정이 간다..

      말이 적은 사람...
      침묵을 소중히 여길 줄 아는 사람에게 신뢰가 간다.
      초면이든 구면이든 말이 많은 사람한테는
      신뢰가 가지 않는다.

      나도 이제 가끔 많은 사람들을 만나게 되는데
      말수가 적은 사람들한테는 오히려
      내가 내 마음을 활짝 열어 보이고 싶어진다.
      사실 인간과 인간의 만남에서
      말은 그렇게 중요하지 않다.

      꼭 필요한 말만 할 수 있어야 한다.
      안으로 말이 여물도록 인내하지 못하기 때문에
      밖으로 쏟아 내고 마는 것이다.

      이것은 하나의 습관이다.
      생각이 떠오른다고 해서 불쑥 말해 버리면
      안에서 여무는 것이 없다.
      그렇기 때문에 그 내면은 비어 있다.

      말의 의미가 안에서 여물도록
      침묵의 여과기에서 걸러 받을 수 있어야 한다.
      불교 경전은 말하고 있다.
      입에 말이 적으면 어리석음이 지혜로 바뀐다고.
      말하고 싶은 충동을 참을 수 있어야 한다.

      생각을 전부 말해 버리면 말의 의미가,
      말의 무게가 여물지 않는다.
      말의 무게가 없는 언어는 상대방에게 메아리가 없다.
      오늘날 인간의 말이 소음으로 전락한 것은
      침묵을 배경으로 하지 않기 때문이다.

      말이 소음과 다름없이 다루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우리들은 말을 안 해서 후회되는 일보다도
      말을 해 버렸기 때문에 후회되는 일이 얼마나 많은가.


      - 법정스님-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547 나이도 어린데(깐소네) - 질리오라 씽께띠 댓글(3) 홍순주 2010-11-23 16048 21
    546 1980.5.18 光州 事態 11월 19일(금) 재판 … 댓글(4) inf247661 2010-11-20 5787 14
    545 고속도로 사고시 보험 견인차 부르지 마세요 현우 2010-11-19 9393 51
    544 정조대왕의 꿈이 실려 있는 수원화성을 찾아가다 댓글(5) 현우 2010-11-18 7524 8
    543 自由黨 中期 傾, 外國 映畵 新聞 廣告! 삼손과 데릴라… inf247661 2010-11-17 8688 6
    542 윤회(輪廻)에 관해서 이팝나무 2010-11-17 7607 17
    541 Soldiers chorus - verdi 홍순주 2010-11-15 7183 6
    540 환상의 단풍... 현우 2010-11-14 8363 6
    539 쥐 박혀 있지말고 나와 놀자구~ 오막사리 2010-11-14 8067 10
    538 통기타 반주로 들어보는 - 웨딩케익 댓글(1) 현우 2010-11-13 11678 17
    537 삭제 댓글(8) 소강절 2010-11-13 7727 8
    536 삭제 댓글(4) 소강절 2010-11-13 8637 4
    535 회식자리에서 건배 제의 하는 방법들.. 현우 2010-11-12 48034 35
    534 전생은 있다...!!! 소강절 2010-11-11 10073 13
    533 [시나리오] 북방환란과 인류의 '세 번째 전쟁' 라덴삼촌 2010-11-11 7083 7
    532 * 중국의 3대성과 / 5대명산 댓글(4) 김종오 2010-11-10 12416 11
    531 짜릿한 나의 첫 경험!!! 東素河 2010-11-09 8338 14
    530 심금을 울리는 마지막 변사의 목소리 - 옮겨온 동영상 댓글(1) 김찬수 2010-11-09 8921 5
    529 오늘의 명언! 댓글(1) 금강인 2010-11-08 9179 17
    528 '北宋' 마지막 皇帝가 '金'에게 패망! - 자신은 잡… inf247661 2010-11-06 7341 7
    527 스트레스 관리 요령 염라대왕 2010-11-06 6389 5
    526 복마전(伏魔殿) 그리고, 전생의 양산박 영웅호걸들은 지… 댓글(2) 소강절 2010-11-05 7345 8
    525 삭제 소강절 2010-11-03 8073 5
    524 황장엽이 김대중더러 하는말이.... 오막사리 2010-11-03 8900 48
    523 '가을을 남기고 간 사랑' 한곡 띄웁니다 현우 2010-11-02 12667 25
    522 【1980.5.18 光州 事態! 재판정 3層 待期室에서… 댓글(2) inf247661 2010-11-02 5850 11
    521 이대로 죽을 순 없다(자동차와 충돌) - 윤창호전우 댓글(3) 東素河 2010-11-02 7044 10
    520 "작지만 강한 해병"은 다시 생각해 볼 문제! 댓글(5) 금강인 2010-11-02 7674 10
    519 운수 좋은 날! 댓글(1) 금강인 2010-11-01 7286 18
    518 【1980.5.18 光州 事態! 재판정 3層 待期室에서… 댓글(4) inf247661 2010-10-30 5550 8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