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이 적은 사람에게 정이 간다.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말이 적은 사람에게 정이 간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낭만검필 작성일09-11-23 14:04 조회11,558회 댓글0건

본문

  1.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8,735건 8 페이지

      말이 적은 사람에게 정이 간다..

      말이 적은 사람...
      침묵을 소중히 여길 줄 아는 사람에게 신뢰가 간다.
      초면이든 구면이든 말이 많은 사람한테는
      신뢰가 가지 않는다.

      나도 이제 가끔 많은 사람들을 만나게 되는데
      말수가 적은 사람들한테는 오히려
      내가 내 마음을 활짝 열어 보이고 싶어진다.
      사실 인간과 인간의 만남에서
      말은 그렇게 중요하지 않다.

      꼭 필요한 말만 할 수 있어야 한다.
      안으로 말이 여물도록 인내하지 못하기 때문에
      밖으로 쏟아 내고 마는 것이다.

      이것은 하나의 습관이다.
      생각이 떠오른다고 해서 불쑥 말해 버리면
      안에서 여무는 것이 없다.
      그렇기 때문에 그 내면은 비어 있다.

      말의 의미가 안에서 여물도록
      침묵의 여과기에서 걸러 받을 수 있어야 한다.
      불교 경전은 말하고 있다.
      입에 말이 적으면 어리석음이 지혜로 바뀐다고.
      말하고 싶은 충동을 참을 수 있어야 한다.

      생각을 전부 말해 버리면 말의 의미가,
      말의 무게가 여물지 않는다.
      말의 무게가 없는 언어는 상대방에게 메아리가 없다.
      오늘날 인간의 말이 소음으로 전락한 것은
      침묵을 배경으로 하지 않기 때문이다.

      말이 소음과 다름없이 다루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우리들은 말을 안 해서 후회되는 일보다도
      말을 해 버렸기 때문에 후회되는 일이 얼마나 많은가.


      - 법정스님-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8525 마지막 사무라이 대초원 2011-02-05 11925 18
    8524 조선 최대의 행궁, 화성행궁.. 댓글(1) 현우 2010-01-23 11912 18
    8523 추억의 음악한곡! 타인들-문주란 댓글(1) 현우 2010-01-30 11912 22
    8522 歌手 '白 雪姬'님의 '칼멘 야곡' 動映像 댓글(2) inf247661 2009-12-31 11906 17
    8521 패션왕 이명박 댓글(2) 기린아 2011-06-20 11901 32
    8520 O tannenbaum - Nana Mouskouri 댓글(1) 홍순주 2010-12-10 11889 19
    8519 Pachelbel - Canon In D Major 비탈로즈 2011-04-20 11889 13
    8518 천사의 목소리를 가진 모니카 마틴의 음악세계.. 댓글(1) 현우 2010-02-04 11863 27
    8517 世界에서 가장 아름다운 100곳-필리핀 계단식논 현우 2012-09-16 11838 14
    8516 신기한 공중부양마술 그 수법은.. 현우 2010-10-05 11833 20
    8515 인도의 봉체조 현우 2011-01-08 11829 31
    8514 인체주입 베리칩에 관한 영상자료들 현우 2012-05-09 11822 23
    8513 칼과 사냥총 디자인 우산! 댓글(2) 현우 2012-02-17 11814 8
    8512 마술인가 기적인가? 물위를 걷는 사람 출현! 댓글(1) 현우 2010-01-19 11790 22
    8511 요즘 어르신들 사이에서 유행하는 말..(현우) 댓글(3) 관리자 2009-11-19 11765 25
    8510 성웅 이순신 장군 어록 댓글(2) 홍순주 2010-11-25 11749 22
    8509 주인 구하려 도로 뛰어든 12마리 개 ‘감동’ 현우 2010-12-25 11740 25
    8508 히틀러와 아이히만 - 편견적인 지도자와 영혼없는 추종자 댓글(1) 대초원 2011-02-15 11724 24
    8507 [동영상] 피겨 스케이팅 여자 쇼트 프로그램 김연아 댓글(2) 현우 2010-02-24 11696 11
    8506 파리 에펠탑 제대로 감상하기.. 댓글(1) 현우 2010-03-20 11685 13
    8505 레인절스 야구장의 부시 조동수 2010-10-19 11669 33
    8504 역사상 가장 악랄한 세계 16대 학살자와 숫자 댓글(2) 현우 2010-06-15 11667 16
    8503 鄧麗君 댓글(6) 흐훗 2010-08-01 11661 7
    8502 환희와 아쉬움이 교차했던 월드컵 주요장면모음(110) 현우 2010-06-28 11654 13
    8501 경기병 서곡 (Light Cavalry Overture… 산머루 2011-07-30 11647 17
    8500 교실바닥에 휴지를 버리는 행위는 매우 낯선 일 댓글(2) 조동수 2009-12-30 11619 27
    8499 눈속임 마술을 보다가 ... 현우 2010-03-25 11593 23
    8498 굽이굽이 돌고돌아 멀고먼 천문산길! 댓글(1) 현우 2011-03-02 11593 19
    8497 과거는 흘러갔다 (휴게실의 주옥같은 글들을 더 분위기 … 댓글(9) 흐훗 2009-12-04 11571 20
    8496 여군들의 밤송이문화 댓글(3) 雲耕山人 2010-05-05 11568 9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