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정한 '애마부인' 감동장면!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진정한 '애마부인' 감동장면!

페이지 정보

작성자 현우 작성일12-03-02 11:13 조회8,321회 댓글0건

본문

진흙탕 목숨건 사투…진정한 '애마부인' 감동



진흙탕에 빠진 말을 구조하기 위해 목숨을 건 여성의 사진들이 감동을 주고 있다.


호주에서 발행되는 일간지 데일리 텔레그래프에 따르면 호주 여성 니콜 그레이엄은 최근 18살 된 애마 아스트로와 함께 시드니 인근 아발론 해안으로 산책을 나갔다. 산책 도중 아스트로는 진흙 구덩이에 빠졌다. 이 곳은 그동안 몇 마리의 말이 빠져 죽은 곳이다. 말이 질척거리는 진흙에서 빠져나오려 발버둥칠수록 밑으로 빨려 들어갔다.


말의 생명이 위급해자자 그레이엄은 자신의 생명을 아랑곳하지 않고 진흙에 들어가 말을 꺼내려 했다. 온몸이 진흙범벅이 됐지만 말을 살리는 데 매진했다. 자신의 힘으로 말을 구하는데 한계를 느낀 그녀는 딸에게 구조를 요청하게 했다. 구조대가 출동했지만 구조작업은 쉽지 않았다. 500㎏나 되는 말의 무게 때문에 건져 올리기 힘들었기 때문이다. 게다가 밀물도 서서히 밀려들며 일분 일초가 급했다.


결국 현지 농부의 도움을 받아 트랙터를 이용했다. 주변의 진흙을 파내고 구조대원 모두가 합심한 끝에 마침내 말을 끌어올릴 수 있었다. 그레이엄은 구조가 끝날 때까지 아스트로의 곁을 한시도 떠나지 않았다. 말이 구조되자 말의 머리에 얼굴을 부비며 뜨거운 눈물을 흘렸다.


말을 구하기 위한 그레이엄의 사투는 현지 사진작가의 카메라에 그대로 포착됐다. 이 사진들을 본 네티즌들은 "정말 감동적이다" "해피엔딩이라 다행이다" "용감한 주인과 구조대원에게 박수를 보낸다" 등의 댓글을 남겼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9,136건 8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8926 우스개-김정일 장군님 만세~~ 댓글(2) 청곡 2011-12-14 6778 42
8925 부탁드립니다 지만원 2010-07-19 8736 42
8924 지만원 박사님께.. LYH007 2020-07-16 1262 41
8923 故 이주일氏의 사라진 묘 소식을 접하고..! 현우 2019-05-25 2287 41
8922 걍뉴부대 ! 댓글(1) Long 2018-12-28 1783 41
8921 잘 알려지지 않은 소식 하나 전합니다. 댓글(1) Long 2018-11-15 1840 41
8920 판검사 국개의원 다 여기 있으니 ... Long 2016-08-08 1676 41
8919 많이 알려야 할 글(펌) 염라대왕 2016-06-25 1734 41
8918 뉴스타운 호외 1호 1장을 지하철에서 배포하였습니다 댓글(10) 위든리버 2015-08-01 3159 41
8917 이정희의 "먹튀화폐"! 댓글(2) 장학포 2013-09-06 5102 41
8916 김일성의 남침 지울수 없는 장면들! 댓글(3) 현우 2013-02-03 5889 41
8915 현역 소령, 세계 3대 인명사전 모두 등재 한글말 2013-01-19 10745 41
8914 박근혜의 지나온 인생여정 포토갤러리! 현우 2012-12-31 6488 41
8913 대초원의 아이들 댓글(3) 대초원 2012-08-24 5544 41
8912 가슴찡한 역사의 한 페이지들..! 현우 2012-08-18 9425 41
8911 친구여! 현우 2012-05-10 6990 41
8910 과연 우리는 터키의 형제국인가? 그렇습니다 현우 2012-04-04 6574 41
8909 생활속의 지혜 몇가지! 현우 2011-06-17 9732 41
8908 세상에서 가장 강한 사람 댓글(3) 현우 2010-12-29 10165 41
8907 박 대통령의 담화문 중에서..... 댓글(1) 반디 2010-06-19 8807 41
8906 女人의 才致 댓글(1) Long 2019-06-18 1777 40
8905 에디오피아 댓글(2) 벤허 2018-12-30 1682 40
8904 구국의 영웅 전두환 - 편집 본 / 최성령 댓글(3) 규마니 2017-10-06 2586 40
8903 퇴계선생과 며누리 댓글(3) Long 2017-08-30 2978 40
8902 일루미나티 문제인 간첩 경고 Long 2017-01-20 8750 40
8901 가족 사진입니다. 댓글(1) Long 2016-09-18 2032 40
8900 어느 주지스님의 항변 이름없는애국 2016-07-26 2107 40
8899 한 남자가 죽기전 아들에게 남긴편지! 현우 2016-04-09 2632 40
8898 잉카제국의 아슬아슬한 삶의현장! 댓글(7) 현우 2016-03-03 3120 40
8897 따뜻한 물의효능 바로알기! 현우 2015-11-04 3809 4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