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돈을 두둑히 > 휴게실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휴게실 목록

용돈을 두둑히

페이지 정보

작성자 라덴삼촌 작성일10-03-02 21:09 조회8,995회 댓글0건

본문

 

놀기 좋아하구...

술이라면 두번째 가라면 서러워할 한량한 놈!

그날도 마을 어귀 주막에

주모와 마주 앉아 주거니 받거니...

   

취기는 오르고 해는 저물어 할 수없이

주모와 바이 바이 집으로 향하는 디...

어허~~

순간 떠오르는 독기 어린 두눈에..
 

  쌍심지 켜고 기다릴 마누라 생각에

정신 번쩍" 취기 싹" 가시고...

이거 큰일이군....

   

위기를 ???...그렇지

노끈 하나 구하여 그시기 목아지 동여메어

등뒤로 바짝댕겨 허리춤에...

대문을 들어서며... 여보~오 나왔소...

안하던 허스레를 떨며 선수를 친다.

세상에 글쎄... 이럴수가 있소

내 집에 오는길에 목이 컬컬하여

저 아래 주막에서 한잔했구려....

 

   

마침 돈이없어 외상좀 함세 하였드니

그눔의 주모가 외상은 안된다며

거시기라도 떼어 맺끼라며 악을쓰니 어떡 하겠소...

 

할수없이 맺겨놓구 왔지.. 마누라 미안하오

 

 

하믄서 바지를 내리니... 정말 거시기가 안보이질 않는가

 

 

 

 

 

앗 ~~!!

마누라 기절 초풍

 

 

아니 이영감 쟁이가 맺낄걸 맺끼고...

 

 

맺낄 사람한테 맺껴야지

 

 

그 주모는 혼자사는 이 아니요??

 

 

이런 이런~ 밤새 못쓰게 만들면 어떡 카라구

 

 

당장가서 외상갑구 거시기 찾아와욧^^

 

 

 

 

 

못 이기는척 외상값 갚을 돈으로

 

 

다시 주모와 거나하게 한잔 더하구

 

 

사랑채 아궁이에서...

 

 

꺼멍을 거시기에 바르구선...

 

 

한술 더 뜬다. 마누라 찾아오긴 했는데...

 

 

아 글세 거시길 부지깽이로 써먹고 있지 않겠소 하며

 

 

바지를 까부치니

 

 

이런 거시기가 시커먼 숯 깜뎅이 아닌가

 

 

마누라 ~~~

 

 

 

 

 

아고

아고...그게 어떤 물건인데~

 

 

지꺼 아니라고 부지깽이로 써막냐... 이망할넘의 여펀네

 

 

콩팔 칠팔 날리네..^_^;

 

 

다음 부턴 절대 외상하지 말아욧...

 

 

용돈을 두둑 히 주더란 이야기.
,
,
,

이 글을 읽는 분들에게 2010(년) 쌓인 피로를 푸는데 다소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휴게실 목록

Total 8,845건 287 페이지
휴게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265 王 잠자리{king flying dragon}의 變態(… inf247661 2010-05-12 8613 6
264 재미교포 한글학교 중창대회 댓글(2) 조동수 2010-05-12 12268 17
263 일제 강점 35년, 그 후유증은 오늘도 우리몸에....… 김종오 2010-05-12 7553 5
262 거대하고 호화스러웠던 꿈의 배 `타이타닉호`의 실제사진 현우 2010-05-11 11121 6
261 이런여성 몇명 국회에좀 보냈으면 좋겠구만.. 댓글(1) 현우 2010-05-11 9906 15
260 천안함 46전사님께 헌화(獻花)합니다. 방위병 2010-05-10 7955 6
259 사부님, 나의 師父님 댓글(3) 홍순주 2010-05-09 7256 22
258 어버이 날, 세월의 무게를 무슨수로 버텨내랴! 댓글(1) 김종오 2010-05-08 7962 15
257 가정의달 추천영상- 어머니 현우 2010-05-08 9262 5
256 한미 사관학교 교류 조동수 2010-05-07 9318 15
255 신이 빚은 조각.. 현우 2010-05-07 8997 8
254 머리가 나쁘면 손발이 고생한단 말이 있는데.. 현우 2010-05-07 10154 6
253 최고사령관의 트로피 Commander-in-Chief’… 조동수 2010-05-07 10311 12
252 그녀의 놀라운 재능.. 현우 2010-05-07 8976 6
251 歌手 '백 설희'님, 永眠! 삼가, 故人의 冥福이나마 … 댓글(2) inf247661 2010-05-05 9273 5
250 여군들의 밤송이문화 댓글(3) 雲耕山人 2010-05-05 11730 9
249 내 이름은 대한민국의 국기입니다 댓글(1) 현우 2010-05-05 7164 6
248 느이 신랑 방위병 출신이지? 雲耕山人 2010-05-03 9080 8
247 너 나아니었으면 장가도 못갔어! (246에서 계속) 雲耕山人 2010-05-03 8882 6
246 중국속 대고구려 역사의 발자취- 고구려의 왕릉 피라미드… 댓글(2) 현우 2010-05-03 8596 8
245 노처녀 시집보내기(245번에서 계속) 雲耕山人 2010-05-03 7670 8
244 내가 성추행범이라고???? 雲耕山人 2010-05-03 7026 7
243 여자가 벌리라는데 거절할 간 큰 남자가 있겠어요? 댓글(2) 雲耕山人 2010-05-02 10362 7
242 노처녀 길들이기 雲耕山人 2010-05-02 10649 9
241 " '軍番줄 認識標(인식표)' 걸었나? " /// 外 … inf247661 2010-05-02 8855 6
240 우리사회의 정신병자집단 쉐미니스트 雲耕山人 2010-05-02 7515 7
239 싱거운 골프 유머~ 라덴삼촌 2010-05-02 10420 8
238 김삿갓의 해학 시 댓글(2) 염라대왕 2010-05-01 14505 17
237 노조통계 – 미국은 감소추세, 중공은 증가추… 조동수 2010-04-30 7224 10
236 청도의 유명한 소싸움 축제(동영상) 현우 2010-04-29 13425 20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