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만원TV]제198화, 문재인 이명박과 곧 합류 > 동영상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동영상 목록

[지만원TV]제198화, 문재인 이명박과 곧 합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0-02-20 22:05 조회327회 댓글0건

본문

지만원TV]198, 문재인 이명박과 곧 합류

https://www.youtube.com/watch?v=JM47FubSsKc

.

  

 

198, 문재인 이명박과 곧 합류  

197, 보수의 가치  

 

1) ‘경기 거지같다시장상인 비판 세례

2) 추미애 검사장 회의 무기 연기

3) 윤석열 총장 방문에 광주 '시끌'진보-보수 '대치'(종합)

4) 우환코로나 고삐 풀어준 문재인 책임지워야(국민 모두가 모두의 적), 문재인 213일 코로나19)에 대해 방역당국이 끝까지 긴장을 놓지 않고 최선을 다하고 있기 때문에 코로나19는 머지않아 종식될 것

대구의 신천지 교회 예배(신천지=새누리) 38명 확진자, 과천 경북 등 , 396명 연락두절

한국 확진자 105명으로 급증, 대구·경북서만 51명 추가 확진

청도 대남병원 무더기 확진사망자도

 

신천지(빨강색)= 새누리(빨강색) - 미스터리

5) 이명박 17년 재수감 (김경준, 에리카김) DAS는 이명박 소유

김유찬"이명박 리포트"- 범인 해외도피 (의원의 선거자금 과다지출을 폭로하고 출국한 전비서 김유찬(36)에게 도피자금을 주도록 이명박이 지시한 사실 밝혀짐(1996년 선거법 위반 사건) -400만원 벌금으로 의원직 상실 편법의 왕 출생의혹, 병역의혹

6) 경제파괴범 문재인의 책임 회피 쇼 

김정숙, 정세균. 우한 코로나 확산으로 위축된 자영업자 격려 차원에서 전통시장과 도심 상가 지역을 잇따라 방문. 사전에 짜놓은 각본에 따라 이뤄진 것, 방문 상점을 미리 정해두고 상점에 없는 물건은 미리 준비까지 시켰으며, 이 과정에서 비우호적인 상인을 배제했다.

김정숙, 218일 면목동 동원전통종합시장을 방문, 상점 다섯 곳을 돌며 꿀 40, 음성 배, 진도 대파 등 구매

219일 시장 상인들의 말: 김정숙이 방문 나흘 전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 직원 2명이 상인회 사무실 찾아, 처음엔 김정숙이 아니라 "박영선 장관이 방문할 예정이라 말해.

중기부 관계자들은 두 차례 시장을 찾아 동선(動線)을 짜고, 방문 점포를 정한 뒤 17일 이 명단을 상인회에 통보. 같은 날 오후에는 해당 점포의 상인들에게 "대파와 생강, 꿀을 준비하라"단위까지 정해줬다.

시장에 박영선이 아니라 김정숙이가 온다는 사실이 알려진 건 방문 당일 오전. 상인회장은 "김정숙이 온다는 사실을 알고 새벽부터 일어나 상인들에게 '계란은 던지지 말자' '반갑게 환대하자'고 선동

진천에는 우황바이러스 의심자들 임시 숙소가 있다. 김정숙은 이 과일가게를 방문해 똑같이 "진천 딸기가 있느냐"고 묻고, A씨가 "요즘 진천은 안 들어온다"고 답하자 배를 35000원어치 사갔다.

꿀은 '건어물 가게'에서 샀다. 이 가게 상인 B씨는 "(중기부 쪽에서) 한밤중에 전화가 와 '물량을 맞출 수 있게 꿀을 미리 대량으로 준비해 두라'고 하더라"고 했다. 이 가게는 꿀을 주된 상품으로 판매하지 않아, 당시 꿀 1~2통밖에 없었다고 한다. 그래서 대량으로 꿀을 추가로 들여놓았다. 김정숙이 다녀간 다음 날에도 이 가게 진열장엔 꿀단지 8~9통이 남아 있었다.

213일 정세균이 신촌 명물거리를 방문, 몇몇 상인은 지난주 초 서대문구 소상공인회 이사장인 오종환씨로부터 전화 받아, "며칠 뒤 총리님이 가게에 찾아가면 협조해줄 수 있겠느냐"'섭외' 전화였다. 하지만 조건이 있었다. "'신종 코로나' 때문에 장사가 안 된다는 이야기만 해달라"는 것이었다. 오씨 전화를 받은 상인 C씨는 "신촌이 '차 없는 거리'가 된 다음부터 장사가 안 돼 죽을 맛인데, 총리님께 이 이야기를 하겠다"고 말했다가 "그러면 안 된다"며 퇴짜를 맞았다. C씨는 "판 다 짜놓고 정해진 말만 하라는데, 이게 무슨 애로 청취냐"고 했다.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20/02/20/2020022000066.html

7) 노동당 제1부부장 김성남(2광수)의 북경방문 (21)

한 소식통은 "김 부부장의 이번 방중이 중국 측과 최근의 신종 코로나 사태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고 인도적 차원의 의료 물품 지원을 논의하기 위한 것일 가능성도 있다. 북미 북핵 협상 등 한반도 문제 등도 논의 사항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북한은 대중국 봉쇄를 통해 외부인이 북한 내로 들어오지 못하도록 하면서 신종 코로나에 대응하고 있으나 장기간 대북 제재와 경제난의 여파로 의료 시설과 의약품이 매우 부족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22, 2연대 작전(1948. 12.29-1949. 2.28)

누가 빨갱이인지 모르는 캄캄한 상태에서 제주도 토벌군에 대한 물갈이가 필요했다. 대전에 있던 제2연대가 제주도로 투입됐다. 함병선 대령이 이끄는 제2연대가 1229일 대전에서 제주도로 이동한 것이다. 이때의 공비는 1920년생인 이덕구의 지휘 하에 있었으며 상당수가 사살되고 귀순하여 그 수가 많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이러한 이유로 제주도에 발령됐던 비상계엄령은 1개월 보름만인 1231일에 해제됐다. 하지만 이는 너무 성급한 조치였다.제주도 공비는 1개 대대 이상이었으며 암암리에 조직을 확대-강화하고 있었다. 194911일 새벽 진눈깨비가 내리는 시각에 이덕구가 인솔하는 공비 주력이 오동리 화엄사에 주둔하던 제3대대를 포위 기습하였다. 교전 끝에 공비는 10여 구의 시체를 유기하고 도주했으며 제3대대 소속 7명이 전사했다. 2연대장은 이들을 섬멸하기 위해 14일부터 항공기와 함정의 지원을 받아 토벌작전을 폈지만 지형 미숙으로 성과를 거두지 못했다.작전 중 연대장은 많은 주민들이 한라산 동굴 속에서 비참한 생활을 하고 있는 것을 목격하고는 소탕작전보다는 선무를 통해 민심을 수습하는 것이 급선무라는 것을 깨닫게 되었다. 토벌작전을 하기 위해서는 산사람들의 근거지가 되는 산간마을을 그냥 둘 수 없었다. 함대령의 과감한 조치에 따라 산간마을에 살던 사람들은 군이 마련해준 수용소로 내려와 살거나 아니면 산속으로 들어가 살아야만 했다. 함대령이 불쌍하게 보았던 사람들이 바로 산간마을에 살다가 공비들에 속아 멋모르고 산속으로 간 사람들이었다.함대령은 이들을 불러 내리기 위해 갱생원(피난민집단수용소)을 설치하고 집중적인 선무활동을 벌였다. 1개월 사이에 1,500여 명이 산에서 내려와 갱생원으로 갔다. 이와 아울러 마을주민을 상대로 홍보했다. 읍면 소재지를 중심으로 면민 대회를 개최하여 공비들의 만행을 소개했고, 새로 도입된 신무기들을 전시하여 공비 가족들로 하여금 공비들이 이런 신무기를 상대로 하여 싸우면 절대로 이길 수 없다는 것을 깨닫게 했다. 그리고 갱생원에는 많은 지원과 관심을 쏟았다. 이에 주민들은 군을 신뢰하게 되었고, 이에 비례하여 무장공비들과 산사람들도 줄을 이어 하산했다. 돌아선 주민들의 제보로 인해 2 추천 32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동영상 목록

Total 532건 1 페이지
동영상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대한민국 세뇌 시킨 광주비디오 지만원 2017-08-08 9525 184
공지 5.18남파되었던 김명국 동영상 (채널A 탕탕평평) 댓글(5) 관리자 2014-11-17 30853 177
공지 채널A 뉴스 와이드 , TV조선 뉴스쇼 판 (2013.… 관리자 2015-04-14 15805 72
공지 이제는나서야 한다 (2002년4월 전경련회관 강연) 시스템뉴스 2015-04-10 13897 55
528 [지만원TV]제229화, 공수부대 장교들의 증언 새글 지만원 2020-04-04 92 14
527 [지만원TV]제228화, 10.26과 5.18은 하나 지만원 2020-04-03 67 12
526 [지만원TV] 제227화, 광주현장 사진들 지만원 2020-04-01 103 12
525 제226화, 전두환 재판 지만원 2020-03-31 115 9
524 [지만원TV] 제225화, 지옥이 분만한 5.18(3) 지만원 2020-03-30 74 13
523 [지만원TV]제224화, 지옥이 분만한 5.18(2) 지만원 2020-03-29 72 6
522 [지만원TV]제223화, 지옥이 분만한 5.18 지만원 2020-03-28 82 11
521 [지만원TV]제222화, 5.18 변론 전략 지만원 2020-03-26 80 14
520 지만원TV]제221화, 베트남전 이야기 지만원 2020-03-25 112 16
519 [지만원TV]제220화, F-16 이야기 지만원 2020-03-24 134 22
518 [지만원TV]제219화, 국제사회, 중국에 책임 묻는다 지만원 2020-03-23 150 25
517 [지만원TV]제218화, 이승만과 4.19 지만원 2020-03-22 81 8
516 [지만원TV] 217화 이승만 드라마 지만원 2020-03-22 205 28
515 [지만원TV]216화, 5.18항소이유 마무리 지만원 2020-03-19 117 15
514 [지만원TV]제215화, 박정희가 빛나는 이유 지만원 2020-03-18 137 15
513 [지만원TV]제214화, 5.18학습 지만원 2020-03-17 127 15
512 [지만원TV]제213화 우환폐렴 확산 주범은 중국과 문… 지만원 2020-03-16 138 17
511 [지만원TV]제212화, 5.18항소이유 지만원 2020-03-15 94 10
510 제211화, 사전투표제 반드시 폐지돼야 지만원 2020-03-08 248 16
509 지만원TV]제210화, 집권100년의 전자개표기 지만원 2020-03-07 257 24
508 [지만원TV]제209화 인기상승하는 문재인 갤럽 지만원 2020-03-06 178 18
507 [지만원TV]제208화, 신천지의 복마전 지만원 2020-03-05 190 19
506 [지만원TV]제207화, 정세균 대구 떠나라 지만원 2020-03-04 225 17
505 [지만원TV]제 206화, 이만희, 정권의 음모? 지만원 2020-03-03 207 21
504 [지만원TV]제205화 누적되는 증오감 지만원 2020-03-02 222 28
503 [지만원TV]제204화, 문재인공포-괴질공포 지만원 2020-03-01 194 14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