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만원tv, 제275화, 윤석열 Vs. 박근혜 > 동영상

본문 바로가기

System Club 시스템클럽

동영상 목록

지만원tv, 제275화, 윤석열 Vs. 박근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지만원 작성일20-07-06 22:11 조회273회 댓글0건

본문

275, 윤석열 Vs. 박근혜

https://www.youtube.com/watch?v=y-P_Ywo93GQ

.

<윤석열>

검사장 회의 내용(7.3)

1) 전문수사자문단 절차 중단

2) 독립적 특임검사 도입 필요

3) 검찰총장 지휘감독 배제 부분은 검찰총장의 직무 정지(위법 부당)

4) 검찰총장 거취와 연계될 사안 아니다

 

윤석열의 선택

1) 검사장 회의 결과 검찰 내부 통신망에 게재

2) 시간 벌기: 외부 전문가 원로 자문 청취

3) 재고요망 건의서

4) 헌재에 권한 쟁의 심판- 수용하든 말든 시간 벌기에 최적 수단

5) 승리의 순간: 지지율 발표하는 날 추미애는 토사구팽

 

육군사관학교 제 동기회장님께

육군사관학교 총 동창회의 발전과 모든 회원님들의 건강을 기원합니다. 저는 제22기 지만원입니다. 19년째, 5.18의 진실을 밝히고 전파하는 일을 해오고 있습니다. 주지하는 바와 같이 5.18은 이 나라의 성지가 되었고, 그 성지는 폭력과 소송 등의 방법으로 철옹성처럼 호위돼 왔습니다. 저는 20025.18에 북한군이 개입했다는 1981년의 대법원 판례를 인용하였다가 광주로 끌려가면서 생지옥과 같은 고초를 당했습니다. 그 후 지금까지 많은 폭력과 소나기식 소송을 당하면서 총 10권의 5.18역사책을 저술했고, 이번 책이 그 마지막이 될지도 모를 제10권 째 되는 신간입니다.

 

일반인으로서는 상상조차 할 수 없는 고초를 당하면서 제가 이토록 5.18세력들과 힘겨운 투쟁을 하고 있는 이유는 사익을 위한 것이 아니라 육군사관학교에서 새벽공기를 뚫으며 외쳤던안이한 불의의 길보다 험난한 정의의 길을 걷는 것이며, 5.18의 진실을 밝히는 것이 이 나라를 점령하고 있는 악의 세력을 물리칠 수 있는 유일한 길이라고 믿기 때문입니다. 제가 이 책을 회장님들께 보내드리는 이유는 적어도 동문사회의 일원이 불굴의 육사정신에 입각하여 이러한 투쟁을 하고 있다는 사실만이라도 자랑스런 동문사회에 알려졌으면 하는 바람 때문입니다. 우선 귀하신 시간을 할애하셔서 동봉하는 책을 읽어주시면 매우 영광으로 여기며 행복해하겠습니다. 참고로 이 책은 제11기로부터 제75기까지 우송됩니다.

 

인간 스케일과 감성

교훈과 깨달음에 목말라 해야:독서, 영화, 자연으로부터의 교훈

황야의 무법자

타이태닉

자신을 사랑하는 법:지만원에 대한 이미지: 인생 불가사의

 

 

<윤석열과 박근혜가 그린 그림>

윤석열 이미지:내공, 정의감, 뚝심, 고독한 리더

(대통령 세력과의 피나는 전쟁)

박근혜 이미지: 박정희를 버린 패륜녀, 음산한 최태민-최순실 가와의 연결 내공 없고 정신 나약 국가에 도움 안돼, 흘러간 물은 물방아 못 돌려 (5.18, 중국 전승절, 김정일의 개인 초대 34)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f704b51.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535pixel, 세로 267pixel

박관천

박지만 "누나 박근혜, 최순실·정윤회 얘기만 나오면 최면 걸려(201610.28, 국민일보)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1029301

부동산 정책

임대사업 부양

세금 걷기에 환장

국민 가두리 샌드위치 신세

공시지가 상향, 보유세 인상, 양도세 살인적

세금정책의 기본:경제활성화 동기부여, 근검절약 유도

앞으로 집값 더욱 오를 것: 자기들 돈벌기 위해

 

<매카시 같은 위대한 애국자 되자!!>

매카시(1908~1957):매카시즘- 아무나 보고 빨갱이라는 또라이

 

19502, 42세의 미국 상원의원 매카시는 미 국무부에 205명의 공산주의자가 침투했다고 공개적으로 폭로했다. 이런 폭로만으로도 미국사회는 발칵 뒤집혔다. 국무부 사람들은 내 옆에도 빨갱이가 있을지 몰라하면서 친구들에 대해서까지 속으로 의심을 하고 경계했다. 드디어 위장한 빨갱이들의 역습이 시작됐다. “빨갱이가 어느 부서의 누구인지 실명을 밝혀라후에 밝혀졌지만 매카시는 205명의 인권을 고려하여 비공개청문회에서만 밝히고 일반에게는 함구했다. 이를 놓고 빨갱이들은 더욱 기승을 부리면서 매카시를 향해 근거 없는 폭로자” “마녀 사냥자” “꼴통등으로 매도했다. 멋모르는 미국인들은 빨갱이들의 공격내용을 그대로 수용하여 매카시를 공격했다. 결국 매카시는 노도와 같이 분출되는 여론에 치어 8년 동안 악마로 매도당하다 초라한 생을 마감했다.

 

1991년 소련이 붕괴됐다. 소련의 기밀문서가 해제됐다. 미국의 기밀문서(특히 NSA의 베노너 프로젝트 기록)를 통해 매카시가 지목했던 상당수의 정치인, 관료인사들이 소련의 간첩이었거나 그들과 내통한 사람들이었거나 빨갱이었다는 사실이 입증됐다. 매카시가 지목한 여러 사람들(Alger Hiss, Harry Hopkins, Harry Dexter White)이 간첩이었다는 사실이 입증됐고, 국무부차관보, 재무부 차관보 , 루스벨트의 전쟁정책 보좌관, CIA 참모장 들이 다 스파이였다는 사실이 입증된 것이다.

 

얄타회담에 참가했던 국무부 고위 관료 엘저 히스는 평소 나는 매키시의 희생자다, 억울하다입에 거품을 물었지만 소련문서에는 그가 소련의 간첩으로 등록돼 있었다. 로젠버그 부부는 원자탄 기술을 소련에 넘켰다고 기록돼 있었다. 브레튼우즈 협정을 탄생시킨 재무부 고위 관료 해리화이트등 수많은 고위급 관료들이 소련 간첩으로 등록돼 있었다.

 

이런 내용들은 헤인스와 클레르가 2003년에 쓴 책 부인(否認)’은 물론 아서 허먼의 조지프 매카시’(2000 추천 23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동영상 목록

Total 581건 1 페이지
동영상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대한민국 세뇌 시킨 광주비디오 지만원 2017-08-08 10406 185
공지 5.18남파되었던 김명국 동영상 (채널A 탕탕평평) 댓글(5) 관리자 2014-11-17 31612 179
공지 채널A 뉴스 와이드 , TV조선 뉴스쇼 판 (2013.… 관리자 2015-04-14 16373 73
공지 이제는나서야 한다 (2002년4월 전경련회관 강연) 시스템뉴스 2015-04-10 14438 55
577 지만원tv, 제279화, 죽이지 않으면 죽는 단계에 몰… 지만원 2020-07-29 382 41
576 [지만원TV] 제278화, 박원순 저승길 누가 보냈나? 지만원 2020-07-26 286 36
575 지만원tv, 제277화, 2020년 8.15는 제2의 … 지만원 2020-07-25 185 20
574 시스템클럽TV, 제276화, 오늘 방심위에 남긴말, 전… 지만원 2020-07-09 351 27
열람중 지만원tv, 제275화, 윤석열 Vs. 박근혜 지만원 2020-07-06 274 23
572 지만원TV, 제274화 윤석열, 우익인가 좌익인가 지만원 2020-07-05 260 25
571 지만원TV, 제273화, 빨강장수 5인방 총출동 올코트… 지만원 2020-07-04 231 16
570 제272화, 난장판 걸레공화국 지만원 2020-07-02 318 37
569 지만원TV, 제271화, 공산주의 횡포 노골화 지만원 2020-06-29 299 23
568 제270화, 윤석열의 판단력, 이재용이 시험지 지만원 2020-06-28 333 33
567 지만원TV, 제269화, 적이 없으면 친구도 없다 지만원 2020-06-27 283 30
566 지만원tv, 제268화, 문재인이 6.25행사장에 끌려… 지만원 2020-06-26 292 22
565 지만원tv, 제267화, 문재인 운명 초읽기 지만원 2020-06-19 379 10
564 지만원tv, 제266화, 무등산의 진달래 지만원 2020-06-18 368 25
563 지만원TV, 제265화, 청와대 초상집 됐다 지만원 2020-06-16 514 34
562 지만원tv, 제264화, 트로이목마 탈북광수 지만원 2020-06-14 408 15
561 지만원tv, 제263화, 전쟁 임박, 세계적 분노의 마… 지만원 2020-06-13 526 26
560 [지만원TV] 제262화, 임종석과 하태경 관리자 2020-06-11 336 1
559 지만원tv, 제261화, 일본의 반격 지만원 2020-06-07 443 18
558 [지만원TV]제260화, 경제 대지진 예고 지만원 2020-06-05 410 19
557 지만원tv, 제259화, 우익에 침투한 간자 지만원 2020-06-04 493 27
556 지만원tv, 제258화, 김대중-임동원-김동신 3역적 지만원 2020-06-02 455 30
555 지만원tv, 제257화, 임동원의 반역행위 지만원 2020-06-01 437 18
554 지만원tv, 제256화, 최악의 친일파 김대중 지만원 2020-05-31 469 20
553 지만원tv, 제255화, 박근혜-김대중 해부 지만원 2020-05-30 453 26
552 [지만원TV] 제254화 김대중가의 개싸움 관리자 2020-05-30 345 1
게시물 검색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 대표자 : 지만원 | Tel : 02-595-2563 | Fax : 02-595-2594
E-mail : j-m-y8282@hanmail.net / jmw327@gmail.com
Copyright © 지만원의 시스템클럽. All rights reserved.  [ 관리자 ]